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humorbest_1418270
    작성자 : 직딩뚝이
    추천 : 56
    조회수 : 10545
    IP : 175.223.***.55
    댓글 : 28개
    베스트 등록시간 : 2017/04/20 19:53:00
    원글작성시간 : 2017/04/14 17:25:54
    http://todayhumor.com/?humorbest_1418270 모바일
    중국서 요단강 건널뻔 했던 실화
    중국어학연수중, 전기장판이 고장났음. 내가 있던곳은 동북지방이라 겨울은 무지추움. 사람 내장도 얼린다는 하얼빈도 동북지방임. 상식밖의 행동을 하는 중국은 밤10시에 중앙난방을 꺼버렸음. 난 살기위해 패트병에 팔팔끓는물을 담아 수건으로 꽁꽁 싸매고 그걸 소파에 앉아서 가랭이 사이에 꽂았음. 

    그런데 

    그 염병할 것이 압력을 못견뎌 폭발함. 그 순간 대갈통에 아메바가 들었던 나는 깜짝놀라 가랭이를 오므림. 
    그 뜨거운물은 나의 소중이와 곧게 뻗은 전립선으로 흘러들어감. 예상치 못한 몸쪽 깊숙한곳에 (?) 화상을 입은 나는 화장실로 달려가 찬물로 좌욕하며 룸메에게 헬프를 외침. 룸메는 나보다 한살어린 동생이였음. 내가 화상입었다고 도와달라고 하니 룸매는 의아해하며 

    행님 우짜다가 거기를 데였습니꺼? 

    라는 질문만 연속해서 함. 급하게 아픈곳 부여잡고 부축받으며 택시를 잡음, 택시기사가 어디가냐 물어봄. 가까운 병원으로 빨리 가달라 내가 화상을 입었다며 짧았던 중국말로 겨우 설명함. 그러자 택시기사가 적게나마 도움을 주고 싶었나봄 맘 따뜻한 새끼같으니... 

    그 새끼 말이 화상부위에 된장을 바르면 된다고 함. 심지어는 자기집에 데리고 가서 발라주겠으니 환부가 어디냐 물어봄. 내가 화상입은 부위를 말하니 你怎么那边烫伤了呀?(어쩌다 거기에 화상을 입으셨소?)라고 물어봄. 

    아 모르겠고 당신을 된장 발라버리기 전에 그냥 병원가달라고 함. 

    병원도착.. 의사슨생님이 자다깬 얼굴로 나옴. 내가 화상을 입었다는건 간호사 통해 미리 들었는지 환부를 보자고 함. 내가 그곳이라고 대답하니 또 돌아온 대답 

    거긴 왜 때문에 화상을 입었냐고 함.

    병원비가 생각보다 많이 나옴. 난 당시 생활비를 집에 받으며 살았기때문에 부모님께 손벌리기 죄송스러웠음. 또 병원을 가서 소독을 받아야 하는데 치료비가 걱정됨. 이 사실을 평소 친하게 지낸 현지 중국친구에게 얘기하자 그 친구가 말하길 
    .
    .
    .

    자기 어머님이 의사시래...무료로 진료해주겠다고..
    내가 무슨 사바나 개코원숭이도 아니고 엉덩이를 친구 어머님께 보여드리며 충성을 표현할 순 없는 노릇.
    아무리 돈 때문에라지만 그런 것까진 할 수 없을것 같았음..
    .
    .
    .
    .

    결국 돈아끼려고 친구 어머님 찾아갔음.

     환부를 보잔 말씀에 바지를 내렸고 친절하신 어머님은 소독을 구석구석 (?)잘 해주심. 그리고 걱정근심이 섞인 얼굴로 나에게 여쭤보심.


    ".....그런데 거긴 어쩌다가 화상을 입었니?"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7/04/15 01:36:37  219.249.***.32  댕기머리성애  558865
    [2] 2017/04/15 05:04:12  223.39.***.206  파랑별  538392
    [3] 2017/04/17 03:23:55  125.187.***.23  달달구리마요  737884
    [4] 2017/04/17 09:39:43  114.201.***.72  까미유80  744345
    [5] 2017/04/20 03:14:13  119.67.***.133  검흰선치마  581607
    [6] 2017/04/20 09:35:06  175.123.***.67  Mac  520742
    [7] 2017/04/20 13:39:34  119.203.***.148  bkbear  698625
    [8] 2017/04/20 15:58:15  27.35.***.179  그림읽기  138753
    [9] 2017/04/20 16:15:49  59.187.***.201  회충박멸  339934
    [10] 2017/04/20 19:52:59  121.190.***.141  당산  742617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현재 게시판의 베스트게시물입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430962
    하노이 소녀 -7- (실화) [31] 창작글 jeigrim 17/05/08 09:37 7857 37
    1430113
    하노이 소녀-6-실화 [17] 창작글 jeigrim 17/05/06 22:36 4367 29
    1429664
    하노이 소녀 -5- (실화) [33] 창작글 jeigrim 17/05/06 03:07 2895 26
    1428700
    하노이 소녀 -4- (실화) [8] 창작글 jeigrim 17/05/04 15:56 4313 21
    1427964
    방금있었던 관광지 근무자의 썰. [11] 입술사냥 17/05/03 15:08 8275 71
    1425182
    하노이 소녀 -3- (실화) 늦어서 죄송합니다.. [14] 창작글 jeigrim 17/04/29 15:44 4533 25
    1420803
    첫사랑 소꿉친구.ssul [32] 시노부=사랑 17/04/24 07:01 6711 61
    중국서 요단강 건널뻔 했던 실화 [28] 직딩뚝이 17/04/20 19:53 10545 56
    1415917
    [닉언급 죄송] 성성2님 돌아 오세요 [18] 창작글 민민53 17/04/17 12:34 5389 65
    1410939
    하노이 소녀 -2-(실화) [27] 창작글 jeigrim 17/04/08 23:40 4781 48
    1410075
    하노이 소녀[실화] [16] 창작글 jeigrim 17/04/07 13:58 8022 49
    1408889
    대박 유머 만화 2 [5] 깨달은자 17/04/05 16:18 6565 34
    1406927
    대박 유머 만화 [18] 깨달은자 17/04/01 22:46 7590 55
    1406717
    즉석만남 두 커플이 모텔방 하나 쓴 일화 ㅋㅋㅋㅋㅋ [37] 닉변해버리기 17/04/01 14:24 19628 92
    1405082
    매일 소리 내던 옥탑방 처자 SSUL - 실제 완결 + 사죄 ㅠㅠ [85] 창작글 구속된박근혜 17/03/29 16:42 18693 86
    1404608
    매일 소리 내던 옥탑방 처자 SSUL -마지막 [151] 구속된박근혜 17/03/28 17:38 10350 74
    1404537
    옥탑방 처자 작성자 보세요 [47] 아재입니다 17/03/28 15:28 12445 94
    1404431
    매일 소리 내던 옥탑방 처자 SSUL -3 [137] 창작글 구속된박근혜 17/03/28 11:11 26670 102
    1400336
    엌ㅋㅋㅋ 버스에서 내리던 여성분 ㅋㅋㅋㅋ [21] 창작글 주디홉스 17/03/21 05:16 16276 86
    1380075
    PC방에서 인생을 배웁니다. [34] 펌글본인삭제금지 NF140416 17/02/10 20:48 11580 108
    1379789
    동급생2 아련한 나의 첫사랑 [37] 신이내린미모 17/02/10 10:07 7710 55
    1379464
    사촌동생이 알려준 산타할배의 정체. [7] 철전열함 17/02/09 17:47 6613 54
    1377074
    집에 갖혔어요 ㅋㅋㅋ [25] 본인삭제금지 드립블랙커피 17/02/04 13:42 8088 37
    1375266
    어머니와 포켓몬고 대모험 이야기 [12] 성성2 17/01/31 19:17 5634 75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