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서리꽃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1-06-28
    방문 : 1319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readers_10184
    작성자 : 밥먹는남자 (가입일자:2011-06-28 방문횟수:1319)
    추천 : 12
    조회수 : 1515
    IP : 203.210.***.24
    댓글 : 22개
    등록시간 : 2013/12/01 00:23:13
    http://todayhumor.com/?readers_10184 모바일
    [수줍]편지쓰기 좋아하시는 분 있으신가요?




    안녕하십니까.
    가내 두루 평안하신지요. 
    휑하니 부는 바람에 나에게도 귀가 있음을 더욱 자각하고, 밤하늘에 홀로 떠있는 달에 감정이입이 되는 차가운 겨울이 왔습니다.
    아무리 오징어라고 해도 짝이 있으니 알을 낳겠지만
     때가 되지 않은 건지 아님 홀로 어두운 바다 속으로 가라앉을 지 궁금해지는 겨울입니다. 

    이렇게 거창한 머릿말을 건넨건 다름이 아니오라 

    오유 여러분과 편지 릴레이를 한번 해보고 싶어서 글을 올려보았습니다.(진지한 궁서체)

    편지 릴레이라고 하면 어떻게 생각하실 지 모르겠습니다만.. 이 설명으로 이해하실 수 있으리라 믿습니다. 

    실은 이번에 군대를 간 친구에게 보냈던 편지의 답장을 받았습니다. 

    이번 가을에 들어가 이제 막 자대배치를 받아 처음으로 답장 편지를 보낸 것인데, 편지 속의 내용이 감명깊었습니다. 

    -------------------------------------
    잠 안오는 겨울 밤에 너나 가족이 보낸 편지를 읽고 있으면 
    아무 안면도 없고 감정교류도 아직 되지 않은 사람들 속에 끼여 자고 있어도, 
    몸을 부대끼며 생활하고 있어도 
    이 세상 어디엔가 네가 (여기선 저를 지칭하는 말입니다) 있고 
    네가 내 친구임을 느낀다... 
    ----------------------------------------------------

    라고 보내왔습니다.. 

    핸드폰이 사라진 세상에서 편지는 얼마나 중요한 연락수단인지를 다시 한 번 되새기게 되었습니다.

    정말 외로움을 달래줄 수 있는건 카카오톡이 아니라 직접 손으로 쓴 편지가 아닐까.. 하고 말이죠. 

    그래서 생각해낸게 바로 편지 릴레이라는 것인데, 

    예를 들어 ABC가 참여했다고 하면 , A > B > C > A > B > C 로 편지를 주고 받는 겁니다. 

    물론 주소를 아는 건 자신의 순서 양 옆의 두명밖에 없으니 신상정보가 많이 퍼지리라 걱정은 조금은 덜 수 있으리라 생각하고요 

    내용은 무엇이든 상관없다고 생각해요. 

    신변잡기여도 좋고, 오늘 겪은 일, 한 일... 

    그리고 B가 A의 일을 들으면 C에게도 소식이나 안부를 전해줘도 되고.. 

    아날로그 감성을 지니신 분이라면 이게 얼마나 멋있고 아름다운 순환을 그릴 수 있을 지 상상하실 수 있으리라 믿습니다. 

    제가 A인데 B에게 편지를 보냈다면... 한달을 기간으로 C가 다시 저에게 편지를 보내겠죠? 

    그럼 그 한달은 저에게 막연히 기다리는 기간이 아니라, C의 이야기와 B의 소식을 전해들을 날을 기다리는 기간이 될 겁니다. 

    그리고 한달이 다가옴에 따라 조금씩 더 행복해 지게 될거에요 . .. 



    솔직히 말하자면.. 저만 이렇게 흥분한 걸수도 있습니다. 

    막 자정을 넘은  밤이라서 더욱 감정적으로 흥분했을 수도 있고요 

    하지만 그래도 아무 안면도 없는 사람이라도 함께 평소의 이야기를 나눌 수 있다면 세상의 외로움이 조금은 줄어들지 않을 까 생각했습니다. 

    혹시.. 저와 같은 생각을 하고 저와 같은 느낌을 받으셨다면 함께 편지 쓰기를 해보시지 않으실래요?? (수줍은 분홍빛 궁서체) 
    밥먹는남자의 꼬릿말입니다

    http://25.media.tumblr.com/60df4fb2941d95426442fe409b0012d3/tumblr_mvxxy7JEhR1s2vukoo1_500.gif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3/12/01 00:24:29  121.141.***.65  사챠바론코헨  70203
    [2] 2013/12/01 00:34:58  222.112.***.115  투명그림자  98228
    [3] 2013/12/01 02:21:44  180.182.***.93  Secretwish  156652
    [4] 2013/12/01 11:07:41  1.252.***.201  짐승의길  244411
    [5] 2013/12/01 11:21:48  122.38.***.153  darcy  468347
    [6] 2013/12/01 16:37:57  182.214.***.18  개말이  311180
    [7] 2013/12/01 22:00:39  223.62.***.116  봄입니다  133482
    [8] 2013/12/01 23:33:29  110.46.***.204  저년이  376300
    [9] 2013/12/01 23:45:36  112.158.***.161  여울물소리  353582
    [10] 2013/12/02 10:12:02  1.216.***.54  Solidarite  178083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1
    애매한 골드) 빠대/경쟁 같이 하실분 친추 걸어주세요 [서리꽃#3149] [1] 서리꽃 18/08/24 21:50 24 0
    60
    빠대 즐겜팟 초대 부탁드려요~ / 마이크 O /서리꽃#3149 서리꽃 17/02/26 23:47 24 0
    59
    군대갑니당 [4] 밥먹는남자 14/08/08 02:49 44 9
    58
    요게의 평화를 위해 [30] 밥먹는남자 14/05/14 11:27 192 2
    57
    3월 9일 되면 생각나는 노래 밥먹는남자 14/03/09 17:32 23 0
    56
    지구인들아 나에게 힘을 줘!!ㅠㅜ 밥먹는남자 14/03/05 09:34 27 0
    55
    [불금클럽][브금주의]천번의 클릭 밥먹는남자 14/02/28 13:55 34 0
    54
    노트북 관련 질문좀.. ㅠㅠ (LG그램) [11] 밥먹는남자 14/02/28 01:24 32 0
    53
    [나눔인증]제주도오징어님 사랑해요 ㅠㅠㅠ [5] 밥먹는남자 14/02/04 00:54 60 2
    52
    김연수 작가님 좋아하시는분 있나요? [1] 밥먹는남자 14/01/29 20:47 22 0
    51
    아.. 오늘 저랑 톡노말 하신분들한테 너무 죄송해요... 밥먹는남자 14/01/28 23:32 46 1
    50
    이 새 이름이 뭐였죠...??궁금 [5] 밥먹는남자 14/01/21 14:22 39 1
    49
    포탈2 협력플레이 해보고 싶다. 밥먹는남자 14/01/09 23:29 49 0
    48
    777!!!! 밥먹는남자 13/12/03 12:08 24 0
    47
    제주도 사투리로 아 진짜 덥다! 이건 뭐라고 하나요??? 밥먹는남자 13/12/01 00:35 25 0
    [수줍]편지쓰기 좋아하시는 분 있으신가요? [5] 밥먹는남자 13/12/01 00:23 24 2
    45
    . 밥먹는남자 13/11/23 23:06 15 0
    44
    잠들지 못한 이를 위한 커피 한 잔 밥먹는남자 13/11/22 19:01 16 0
    42
    컴맹이라 ㅠㅠㅠ 노트북 관련 질문좀.. ㅠㅠ [5] 밥먹는남자 13/11/21 12:52 46 0
    41
    꼬릿말 체크 밥먹는남자 13/11/11 18:31 16 0
    39
    중고서적,DVD, 음반 버리지 마세요!!!! 밥먹는남자 13/10/20 00:03 25 0
    38
    [자작수필]할머니의 손목 + = 책게 부흥 건의 = 밥먹는남자 13/10/19 23:51 14 0
    36
    여러분 오늘 서울 정말 추워요 밥먹는남자 13/10/17 07:41 25 0
    35
    꼬!릿!말! 바!꿨!다! 밥먹는남자 13/10/13 10:55 18 0
    34
    아.. 문명...ㅠㅜㅜㅜㅜㅜㅜ 밥먹는남자 13/10/12 14:02 47 0
    33
    ㄱㄴㄷㄹㅁㅂㅅㅇㅈㅊㅋㅌㅍㅎ 밥먹는남자 13/10/05 03:16 22 0
    32
    [자작소설] 잔향(가제) [1] 밥먹는남자 13/10/04 00:48 24 0
    [1] [2] [3]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