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언제꿀떡먹나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3-01-09
    방문 : 1832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diy_2027
    작성자 : 언제꿀떡먹나
    추천 : 12
    조회수 : 1176
    IP : 37.49.***.166
    댓글 : 4개
    등록시간 : 2016/12/24 08:23:21
    http://todayhumor.com/?diy_2027 모바일
    크리스마스 카드 + 트리 + 쿠키 만들기~ (feat. 쿠키몬스터)
    옵션
    • 외부펌금지
    안녕들하신가요? 
    라고 묻기에 참 싱숭생숭합니다;; 

    크리스마스를 맞이하야, 카드, 트리, 쿠키 만든 사진들을 좀 가져왔어요. 
    크리스마스 카드나 쿠키는 해마다는 아니더라도 자주 만들지만, 쿠키는 처음 구워봤거든요. 
    쿠키 때문에 요게로 가야하나 하다가 전부 다 만들기니까.. 
    그냥 DIY 게시판으로 왔슴다! 

    독일에서는 크리스마스에 플라스틱 나무보다는 진짜 전나무로 해마다 사서 트리 장식을 많이 하는데..
    보통 크기별로 10유로 전후로 팔아요. 
    당연히 크리스마스가 다가올수록 싸지고.
    해마다 사다가 장식하다가 작년이랑 재작년이랑 트리를 안했거든요. 
    버릴때도 신고하고 10유로 돈내고 하는 게 넘나 귀찮아서;;;
    그랬더니 올해는 남편이 거실에서 전나무 향기를 너무 맡고 싶다고 노래를 불러오더니, 
    하나 사왔더라구요. (셤마가 사주신거 들고옴)

    20161209_214746500.jpg

    모양이 조금 아쉽지만. ㅎ

    20161209_214836928.jpg

    20161209_214048242.jpg
    요건 카카오톡 배경으로 쓰고 있어요.

    KakaoTalk_20161209_214859045.jpg
    자세히 보시면 리본을 다 만들어 단거라 DIY;;

    성격이 급해서 마침 와있던 친구 도움 받아서 나무 세우고 혼자 걍 장식 다 해놓고. 
    사서 세우고 장식하고 치우는 건 정말 귀찮은데, 
    하고 보니 기분이 좋네요. 
    생일은 나이 먹을 수록 별 느낌 없이 지나가는데, 크리스마스는 나이가 들어도 쓸데없이 설레네요. ㅋ

    그리고 크리스마스가 되면 남편이 쿠키를 굽곤했는데, 
    올해는 일하느리 시간 없다고 2주 전부터. 계속. 혼.잣.말.로. 

    "쿠키 구워야하는데...."
    "1주일 밖에 안남았네. 쿠키 구워야하는데 시간이 없네.."
    "아이고. 내일 재료사다가 퇴근하고 구우면 밤새야겠네. 아이고. 아이고.."

    아놔. 그냥 차라리 나더러 구워달라고 하던가. ㅎㅎ
    죽어도 구워 달라는 부탁은 안 하고 계속 시간 없다고만, 구워야 한다고만..ㅋㅋ
    구워달라는 말보다 더 무섭, 더 얄밉;; 

    사실, 베이킹에 소질이 없어서 거의 해본 적 없고 쿠키는 더더욱 구워본 적 없던지라, 
    짠했지만, 강 건너 불구경하듯 꿈적도 안했는데...그랬는데...
    쿠키쿠키 노래부르는 쿠키몬스터가 불쌍해서 태어나서 첨으로 쿠키 구워봤어요. 

    _4CeKMfd3paa3JtvbFziOQ006bqZm8h.jpg
    아품곰 들어보셨나요? 
    아몬드를 품은 곰팅이. 쿠키. 
    곰이 배가 나와서 그런가 아몬드를 꼭 품는걸 힘들어 하더라구요. 
    제일 아래 왼쪽에서 두번째 보면 한쪽 팔이 안 닿음 ㅋㅋ

    _4CeKMfd3paa3JtvbFziOQ006bqFPEt.jpg

    아몬드를 안겨주는 것보다 눈 만들어 달아주는게 더 힘들었어요. 

    _4CeKMfd3paa3JtvbFziOQ006br8YQF.jpg

    아몬드 쿠키, 코코넷쿠키, 버터링쿠키 구웠는데, 
    쿠키 굽는 여자가 아닌지라, 베이킹할 때 그 뭐냐, 짤주머닌가요? 그거로 버터링 쿠키를 짜야하는데...
    주머니가 없어서 집에 굴러다니는 깍지를 그냥 봉지에 구멍 뚫어서 겨우겨우 했더니..
    모양이 별로 먹기 싫은 비주얼. ㅋㅋ
    그래도 맛은 한국에서 파는 버터링 쿠키랑 진짜 똑같아요! 모양은 전혀 링이 아니지만,,,,
    조금 덜 달고. 

    좀 덜게 한다고 해서 그런지 전 좀 맛이 없다고 생각했는데....
    남편이 맛보더니 눈에서 하트를 뿅뿅 발사하더라구요. 
    맛있다는데, 그 칭찬이 왜인지 반갑지 않은....
    왜냐면, 그말은 곧 자주자주 구워달라는 말이므르롱러미나얾;ㅓ ㅠㅠ

    남편이 정말 쿠키몬스터라, 정말 한번에 다 먹어버릴까봐, 하루에 세개만 먹으라고 신신당부했더니..
    남편 하는 말. 

    "네네네~ 아라있어~" 합니다;;

    해석하면, 알았어. 인데, 알았어 -> 알아 있어 -> 아라이써.  이렇게 진화했어요;;

    영어나 외국어는 만들다(make), 취하다(take), 있다, 없다(there is, are) 뭐 이런 동사만 잘 활용해서 다 말이 되잖아요. 
    그만큼 많이 사용하고. 
    문제는 자기가 아는 한국어 단어에다가 저 단어를 한국어로 해석해서 다 가져다 붙이면서 이상한 말을 만들고 
    그래 놓고 자기 언어의 천재라고 혼자 막 좋아하거든요 ㅋㅋ
    예를 들면, 밥 만들어, 음식 만들어, 감기 있어, 아파 있어, 배고파 있어. 뭐, 이렇게요. 
    아라 있어도 그렇게 나온건데, 저보고 자기가 이렇게 말하면 한국 사람들 다 "알았어"로 이해하겠지? 해서, 
    제가 단호하게 저만 알아듣는다고 했음요. 

    어제 정말 허리 뽀사지게 쿠키 굽고, 
    오늘은 눈알이 빠지게 집중해서 보면서 카드도 만들었어요. 
    KakaoTalk_Moim_4CeKMfd3paa3JtvbFziOQ006bsR7LX.jpg

    상점에서 요런 카드 발견하고, 
    스타일 맘에 드는데 넘나 비싸서..

    20161223_231415659.jpg

    금색은색 펜으로 그림..
    금색 은색이 1도 티가 안나는군요. ㅋ
    그래도 금색 은색이에요. 

    디테일 샷이이에요.

    20161223_231410107.jpg

    그림만 그려놓으니 허전해서 빤짝이 트리도 붙이고..
    디테일 샷이지만, 자세히 보지는 마세요. 허접이 티나요;ㅎ
    20161223_231402641.jpg



    왜때문에, 제 글은 항상 설명이, 글이 많은 거죠? 
    스압주의 달아야하나??!?!?!?  ;;;;

    여러분! 뒤숭숭한 크리스마스지만, 모두들 즐거운 크리스마스 보내세요!
    아, 글구 토욜 집회 마음으로 항상 함께 합니다. 
    저 진짜 정치 관심 1도 없는 아줌마였거든요. 
    요즘은 매일 뉴스룸, 청문회 시청하면서 집회 참가 대신합니다. 
    출처 나의 크리스마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6/12/24 16:15:41  121.168.***.39  샘플A  448825
    [2] 2016/12/24 20:03:31  210.105.***.246  파도가친다  176746
    [3] 2016/12/24 23:08:39  116.45.***.97  하쿠코  144707
    [4] 2016/12/25 15:06:43  116.126.***.107  하얀새구름  29185
    [5] 2016/12/25 20:46:58  182.211.***.111  cobain  273427
    [6] 2016/12/27 01:52:46  220.86.***.12  날아라병아리  7233
    [7] 2016/12/28 12:19:31  114.200.***.44  애기미  606935
    [8] 2017/01/02 12:08:31  211.201.***.85  글라라J  704744
    [9] 2017/01/07 01:03:47  211.117.***.108  쭌짱  898
    [10] 2017/01/07 22:48:56  211.219.***.56  앵켕  591582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56
    도기린 때밀이 10년 만에 마스터 하다!! [3] 언제꿀떡먹나 21/11/25 04:44 299 10
    55
    베오베 풀린 기념 남편님이 해준 집밥 모음 [9] 언제꿀떡먹나 21/08/05 07:35 336 15
    54
    유럽 싸이클 경기 근황 [1] 언제꿀떡먹나 20/05/08 21:13 1971 2
    53
    독일..도로에 차는 없는데 숲이나 산책로에 바글바글 [8] 언제꿀떡먹나 20/04/06 09:19 1373 13
    52
    환승 이별은 바람인가, 아닌가? (feat. 봄밤) [3] 언제꿀떡먹나 19/06/23 03:53 205 4
    51
    외국인 남편 말장난 (인터스텔라 스포주의) [24] 언제꿀떡먹나 18/12/01 07:59 1416 22
    50
    곶감이 그렇게 맛있다면서요? [8] 언제꿀떡먹나 18/11/17 11:15 735 6
    49
    데이타 주의// 독일 흔한 동네 산책 [12] 언제꿀떡먹나 17/07/03 08:56 81 12
    48
    서울 촌년이었는데 한국 촌년이 되어가나봅니다 ㅠㅠ [6] 언제꿀떡먹나 17/05/21 09:12 204 1
    47
    저도 투표,,완료하고 정회원 인증까지ㅎㅎ [6] 언제꿀떡먹나 17/04/27 09:05 324 26
    46
    배꼽으로 청소하는 남편 분 계신가요? [25] 언제꿀떡먹나 17/02/22 07:28 236 13
    45
    자투리 천으로 이케아 램프 리폼 [4] 외부펌금지 언제꿀떡먹나 17/02/10 19:02 51 11
    44
    본삭금/ 순대국밥은 무슨 맛인가요? [13] 본인삭제금지 언제꿀떡먹나 17/02/05 05:35 224 0
    43
    독일에서는 커플들에게 절대 묻지 않는 두 가지. (긴글 주의) [43] 외부펌금지 언제꿀떡먹나 17/01/24 22:42 206 14
    42
    궁금한 게 많은 남편 [6] 언제꿀떡먹나 17/01/12 22:04 159 10
    41
    도깨비 장면 하나 [4] 언제꿀떡먹나 16/12/31 10:51 283 3
    40
    안무서움) 어릴때 꾼 꿈이 기억나나요? [6] 언제꿀떡먹나 16/12/26 11:27 91 5
    크리스마스 카드 + 트리 + 쿠키 만들기~ (feat. 쿠키몬스터) [4] 외부펌금지 언제꿀떡먹나 16/12/24 08:23 45 12
    38
    (혐주의) 김치 만들다가 아련해지면서 죄책감을 느낀 일 ㅠ [7] 언제꿀떡먹나 16/09/26 18:34 191 13
    37
    ## 우리 부부 만난 썰 - #14. 파비안, 끝나지 않은 이야기 [2] 외부펌금지 언제꿀떡먹나 16/09/03 14:49 54 18
    36
    오늘이 23일 이라면서요? ^^ [8] 언제꿀떡먹나 16/08/23 00:17 137 18
    35
    ## 우리 부부 만난 썰 - #13. 란, 기약 없는 이별 [19] 외부펌금지 언제꿀떡먹나 16/08/09 07:08 57 16
    34
    ## 우리부부만난썰 - #12. 파비안, 한 번 이상의 우연은 인연이다 [4] 외부펌금지 언제꿀떡먹나 16/08/04 08:56 64 15
    33
    ## 우리 부부 만난 썰 - #11. 란, 바람이 좋다. [10] 외부펌금지 언제꿀떡먹나 16/07/31 14:36 28 17
    32
    ## 우리 부부 만난 썰 - #10. 파비안, 그녀가 운다. [2] 외부펌금지 언제꿀떡먹나 16/07/31 14:35 30 11
    31
    ## 우리 부부 만난 썰 - #9. 란, 동상이몽(同床異夢) [11] 언제꿀떡먹나 16/07/28 10:01 38 17
    30
    ## 우리 부부 만난 썰 - #8. 파비안, 대답하기 어려운 질문 [2] 외부펌금지 언제꿀떡먹나 16/07/28 09:34 50 10
    29
    남편이 얄미울 때 꺼내 보는 추억 사진 (feat. 카미노) [27] 외부펌금지 언제꿀떡먹나 16/07/26 08:56 316 14
    28
    ## 우리 부부 만난 썰 - #7. 란, 하나의 우연 조각 [3] 외부펌금지 언제꿀떡먹나 16/07/23 10:18 38 14
    27
    ## 우리 부부 만난 썰 - #6.파비안, 뻔한 사람들의 흔한 이야기 [2] 창작글외부펌금지 언제꿀떡먹나 16/07/21 07:11 78 12
    [1] [2]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