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381606
    작성자 : sergelang
    추천 : 176
    조회수 : 28413
    IP : 210.223.***.221
    댓글 : 37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7/12/17 17:39:37
    원글작성시간 : 2017/12/17 11:32:18
    http://todayhumor.com/?bestofbest_381606 모바일
    전 세계에서 오직 한 사람만 이해"했던" 이론.jpg
    top-english-photo.gif
    2012년 8월 30일 교툐대 RIMS 연구소의 모치즈키 교수가 본인의 홈페이지에 조용히 논문 네 편을 올립니다. 도합 500장이 넘는 논문들은 그가 10년 넘게 연구한 결과물입니다. 그 중에는 27년 동안 풀리지 않던 정수론의 난제 abc-추측의 증명도 포함되어 있었습니다. 만약 증명이 참이라면 정수론 연구가 송두리째 바뀔 수도 있는 21세기 가장 혁명적인 연구가 될 겁니다. (페르마의 마지막 정리나 푸앵카레 추측의 증명에 비견될 정도) 

    하지만 겸손킹 모치즈키는 아무에게도 이 놀라운 눈문에 관해서 이야기를 안 합니다. 그저 논문을 올려놓고 세상이 알아봐주기를 기다립니다. 결국 RIMS 연구소의 동료인 타마가와 교수가 모치즈키의 논문을 발견하고 본인과 친한 정수론 학자에게 이 사실을 알립니다. 영국의 Ivan Fesenko 교수가 가장 먼저 연락을 받아서 바로 논문을 읽어봤습니다. 그리고 답장이 왔습니다. 

    "야, 뭔 소린지 모르겠어." 

    논문을 이해하는데 실패한 Fesenko는 본인 분야의 최고 전문가들에게 이메일을 보냅니다. 논문을 읽은 정수론 학자들은 역시 같은 반응입니다. 

    "이게 도대체 뭔 소린데?"

     증명을 위해 모치즈키는 완전히 새로운 수학 분야를 개척했습니다. 그의 이론은 IUT(Inter-universal Teichmüller theory)라 불리는데, 순수수학에서도 가장 순수하다는 정수론의 관점에서도 과하게 추상적인 이론이었습니다. 

    "이걸 읽고 있으면 마치 미래나 외계에서 온 논문을 읽는다는 느낌이 들어요." - Jordan Ellenberg (위스컨신대) 

    모치즈키 본인에 의하면 이 이론을 이해하는데 수학과 대학원생은 10년이 걸릴 것이고, 정통한 산술기하학자(산술은 정수론의 다른 이름)도 500시간 정도 걸릴 거라고. 

    문제는 모치즈키가 해외로 안 나갑니다. 그는 5살 때 미국으로 가서 쭉 미국에서 교육(필립스 엑시터 졸업, 프린스턴 학,박사) 받았는데, 25살에 교툐로 돌아온 뒤로 모든 해외 초청을 거부했습니다. 언론과의 인터뷰도 거절합니다. 저자 본인과 도무지 소통이 안 되니까 다른 수학자들은 IUT를 이해하는데 큰 어려움을 겪습니다. 

    2014년에 모치즈키의 홈페이지에 글이 올라옵니다. 

    "그거 이해하려면 니들 뇌에서 수년 째 당연히 받아들였던 사고 패턴들을 완전히 없애야 돼." 

    벨기에 수학자 Lieven Le Bruyn는 그의 블로그에 이렇게 씁니다. 

    "나만 그런거야? 모치즈키가 수학계 전체에 빅엿을 날리는 거 같은데?" 

    2015년 겨울이 되어서야 처음으로 아시아 밖에서 IUT에 관한 학회가 열립니다. 수많은 정수론 학자들이 IUT를 이해하기 위해 공부에 매진합니다. 오직 모치즈키를 만나기 위해 교토까지 찾아가는 수학자들도 있었습니다. 

    그리고... 

    내년 초 쯤 모치즈키의 논문이 게재될 것 같다는 소식입니다. 아무도 이해를 못해서 리뷰가 불가능했던 논문이 드디어 리뷰 마무리 단계에 들어간 것 같습니다. 모치즈키 교수와 리뷰하느라 고생하신 분들에게 박수를...!!
    출처 http://www.nature.com/news/the-biggest-mystery-in-mathematics-shinichi-mochizuki-and-the-impenetrable-proof-1.18509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7/12/17 11:55:23  118.221.***.12  차비카  724641
    [2] 2017/12/17 11:55:26  119.18.***.76  miniKingdom  766723
    [3] 2017/12/17 12:04:48  114.129.***.72  증명의나락  473011
    [4] 2017/12/17 12:08:52  175.223.***.198  치즈맥주  645267
    [5] 2017/12/17 12:23:33  110.70.***.23  Aceshigh  714990
    [6] 2017/12/17 12:27:57  143.248.***.99  キャスター  655684
    [7] 2017/12/17 13:31:08  46.235.***.130  222222222222  759046
    [8] 2017/12/17 13:36:38  110.15.***.118  핵탄도미사일  562930
    [9] 2017/12/17 13:55:00  222.112.***.54  그눈빛사랑  154313
    [10] 2017/12/17 13:59:23  116.127.***.175  q꾼p  582380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현재 게시판의 베스트오브베스트 게시물입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62745
    오늘 밤 11시에 안될과학 출연하는데 많이들 봐주세요... [28] 별의목소리 22/11/30 14:00 6081 118
    452070
    6년만에 박사학위를 따서 돌아왔습니다 [51] 음사과 22/02/26 22:31 6638 152
    450300
    국내 과학 유튜버 총정리 [85] 펌글 출발 22/01/16 23:10 11969 107
    449292
    제임스 웹 우주 망원경(JWST) 발사 성공 경축! [31] 진지중독자 21/12/26 14:02 7002 96
    442528
    거울상 이성질체를 아시나요? 카이랄 의약품의 두 얼굴 [20] 펌글 페러그린 21/07/27 00:29 10248 100
    382909
    차단풀림) 환원완료 [55] S.Guri 17/12/21 19:29 14058 170
    382787
    캬 몽땅 차단 지린다. [29] 유아더버디즈 17/12/21 11:56 14573 97
    382665
    [북베충 척결] K값 사태에서 가장 충격적이었던 말은 [33] 북베충척결 17/12/21 00:40 7923 119
    382580
    또한분 가셨습니다 [93] piper 17/12/20 21:03 16373 130
    382518
    [본삭+해명+역저격] 진실의저울님 이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76] 본인삭제금지 치즈맥주 17/12/20 18:32 4333 94
    382116
    생각해보면 건수로 가장 많이 쳐맞은건 과게일 듯 [28] S.Guri 17/12/19 12:56 10169 168
    전 세계에서 오직 한 사람만 이해"했던" 이론.jpg [37] sergelang 17/12/17 17:39 28413 176
    381222
    색약자들을 위한 배터리 완충여부 알기 꿀팁 [22] 오즈™ 17/12/16 03:53 19874 219
    381211
    흔한 대학원생의 폰케이스 [23] 창작글 형식주의자 17/12/16 02:03 32308 110
    381183
    도쿄대 연구팀 세계 최초 "깨져도 몇십초 만에 다시 붙는 유리 개발" [34] 동동주우 17/12/15 23:28 25326 127
    381136
    시게 분리 요청합니다. [143] S.Guri 17/12/15 20:51 9620 272/104
    380758
    미쳐가나봅니다 [28] 혈압의요정 17/12/14 10:55 16809 154
    380651
    시험기간 스트레스로 미쳐버린 유니스트생.jpg [18] 카이스트곰 17/12/13 18:58 25716 131
    380642
    핫팩은 어디에 붙여야 잘 붙이는 건가. [28] アンノウン 17/12/13 18:39 18986 114
    380303
    [펌] 전 세계를 놀라게한 한국의 발명품 [23] 펌글 탱구왔서현 17/12/11 21:59 27241 253
    380073
    지구 평평설(flat Earth) [27] 응?? 17/12/10 18:30 24320 127
    379690
    고등학교 수준....ebs 물리 수업....jpg [111] 펌글 개리g 17/12/08 13:40 41113 205
    379178
    오늘 광학 레이저 회사 면접보고 왔어요 [26] 감염된꿀잼러 17/12/05 21:54 15701 127
    378409
    기초과학 연구비 삭감 관련 자한당 국회의원 발언......어이없네요 [62] 싸리비용 17/12/01 19:17 12155 153
    378286
    일본유전학회 우성/열성 용어 변경 [69] 펌글 킬라칸 17/12/01 07:35 17761 198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