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박중훈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04-11-26
    방문 : 3061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sisa_335105
    작성자 : 박중훈
    추천 : 2
    조회수 : 214
    IP : 218.234.***.3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12/12/22 12:19:47
    http://todayhumor.com/?sisa_335105 모바일
    조선시대 개망나니

    한자어로 ‘파락호’라는 말이 있습니다.

    양반집 자손으로써 집안의 재산을 몽땅 털어먹는

    난봉꾼를 의미합니다.

    이 파락호 중에 일제 식민지 때 안동에서 당대의 파락호로

    이름을 날리던 학봉 김성일의 종가의 13대 종손인

    김용환이라는 사람이 있습니다.

    그는 노름을 즐겼다고 합니다.

    당시 안동 일대의 노름판에는 꼭 끼었다고

    초저녁부터 노름을 하다가 새벽녘이 되면 판돈을 걸고

    마지막 배팅을 하는 주특기가 있었다고 합니다.

    만약 배팅이 적중하여 돈을 따면 좋고,

    그렇지 않고 배팅이 실패하면 “새벽 몽둥이야” 하고

    큰소리로 외쳤다고 합니다.

    이 소리가 나오면 도박장 주변에 잠복해 있던

    그의 수하 20여명이 몽둥이를 들고 나타나 판돈을 덥치는 수법을 사용했다고 합니다.

    판돈을 자루에 담고 건달들과 함께 유유히 사라졌던 노름꾼 김용환.


    그렇게 노름하다가 종갓집도 남의 손에 넘어가고

    수 백년 동안의 종가 재산으로 내려오던 전답 18만평,

    현재 시가로 약 200억원도 다 팔아먹었다고 합니다.

    그렇게 팔아먹은 전답을 문중의 자손들이

    십시일반으로 돈을 걷어 다시 종가에 되사주곤 했다고 합니다.

    “집안 망해먹을 종손이 나왔다”고

    혀를 차면서도 어쩔수 없었습니다.

    당시는 종가는 문중의 구심점 이므로 없어지면 안 되기 때문이었습니다.



    한번은 시집간 무남동녀 외동딸이

    신행 때 친정집에 가서 장농을 사오라고

    시댁에서 받은 돈이 있었는데 이 돈 마저도

    친정 아버지인 김용환은 노름으로 탕진했습니다.

    딸은 빈손으로 시댁에 갈수 없어서

    친정 큰 어머니가 쓰던 헌장 농을 가지고 가면서

    울며 시댁으로 갔다는 일화도 있습니다.

    이 정도니 주위에선 얼마나 김용환을 욕했겠습니까?



    김용환은 해방된 다음 해인 1946년 세상을 떠납니다.

    이러한 파락호 노름꾼 김용환이

    사실은 만주에 독립자금을 댄 독립투사였음이

    사후에 밝혀졌습니다.

    그간 탕진했다고 알려진 돈은 모두 만주 독립군에게

    군자금으로 보냈던 것이 밝혀졌습니다.

    독립자금을 모으기 위해 철저하게 노름꾼으로

    위장한 삶을 살았던 것입니다.

    그래야 일제의 눈을 피할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김용환은 독립군의 군자금을 만들기 위하여
    노름꾼, 주색잡기, 파락호라는 불명예를 뒤집어쓰고 살면서도
    자기 가족에게까지도 철저하게 함구하면서 살았던 것입니다.

    임종 무렵에 이 사실을 알고 있던 독립군 동지가 머리맡에서
    “이제는 만주에 돈 보낸 사실을 이야기 해도 되지않겠나?”.고 하자
    “선비로서 당연히 할일을 했을 뿐인데 이야기 할 필요없다”고 하면서 눈을 감았다고 합니다.

    지금 안동 독립운동기념관이 이 김용환의 일대기가 전시되어 있습니다.



    김용환의 무남동녀 외딸로서

    시댁에서 장롱 사라고 받은 돈도 아버지가 노름으로 탕진하여

    어머니의 헌 농을 싸가지고 간 김후옹여사는

    1995년 아버지 김용환의 공로로 건국훈장을 추서 받습니다.

    훈장을 받는 그 날 아버지에 대한 존경과 회한을

    ‘우리 아베 참봉 나으리’ 라는 글을 발표합니다.




    퍼온곳 : 베스티즈
    작성자 : 어리/


    우리 아베 참봉 나으리/

    그럭저럭 나이 차서 십육세에 시집가니
    청송 마평서씨문에 혼인은 하였으나
    신행날 받았어도 갈 수 없은 딱한 사정
    신행때 농 사오라 시댁에서 맡긴돈
    그돈마저 가져가서 어디에서 쓰셨는지?
    우리아배 기다리며 신행 날 늦추다가
    큰어매 쓰던 헌농 신행발에 싣고가니 주위에서 쑥덕쑥덕
    그로부터 시집살이 주눅들어 안절부절
    끝내는 귀신 붙어왔다 하여 강변 모래밭에 꺼내다가 부수어 불태우니
    오동나무 삼층장이 불길은 왜 그리도 높던지
    새색시 오만간장 그 광경 어떠할고
    이 모든 것 우리아배 원망하며 별난시집 사느라고 오만간장 녹였더니
    오늘에야 알고보니 이 모든 것 저 모든 것
    독립군 자금 위해 그 많던 천석 재산 다 바쳐도 모자라서
    하나뿐인 외동딸 시댁에서 보낸 농값 그것마저 바쳤구나
    그러면 그렇지 우리 아배 참봉나으리
    내 생각한데로 절대 남들이 말하는 파락호 아닐진데
    우리 아배 참봉나으리


    ==============================================================================



    한 십여년 눈팅만 하다가 이제 하나 올려봅니다.


    윗 글은 오유 어디에선가 퍼서 저장했다가 다시 올립니다.


    이번 대통령 선거에서 문재인 후보가 당선되지 않아 많이 고통스러웠는데,


    어제 본 오유 글 가운데에 아이 둘 있는 한 가장 되시는 분이 뉴스타파에 정기후원 하시고,


    시사인 정기구독 하신다는 글을 읽고 느낀바 있어 윗 글과 함께 글을 올립니다.


    비록 윗 글의 주인공이신 김용환 선생님이 하신 업적의 발뒤꿈치도 못따라 가겠지만,


    저도 뉴스타파 정기 후원하고, 시사인 정기구독할 생각입니다.


    지금까지는 친일인명사전을 출판한 민족문제연구소에 미미하나마 힘을 보탰는데,


    이제 지원을 좀더 늘려 볼 생각입니다.


    윗 글에서 김용환 선생님은 죽기 전에도 당신이 하신 일들을 말하지 않고


    돌아가셨네요. 당신이 생각하시기에 그렇게 한게 당대의 지식인으로서 너무나 당연한


    일이라고 생각하셨기에 그렇게 하신 것 같습니다.


    김구 선생님, 이순신 장군님...윗 글의 주인공이신 분... 이런 훌륭한 분들이


    제 조상님이라는 사실이 저는 눈물나도록 자랑스러울 뿐입니다. 


    그래서 비록 나라가 망해도 이 땅을 떠나지 않을려고요. 죽어 백골이 되어서라도 뼛가루가


    이 땅의 거름으로 쓰이도록 우리 조상님들이 지켜주신 나라에 남겠습니다. 그래서


    그 분들이 가신 길을 저도 따라가겠습니다.


    비록 이번에 졌지만, 더 큰 깨달음을 얻어서 기쁘네요.


    5년이고, 10년이고, 15년이고, 승리하는 그날까지 제 몸과 마음을 닦으며


    기다리겠습니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2/12/22 12:21:55  112.109.***.43  가림바나  219849
    [2] 2012/12/22 12:24:10  175.212.***.131  hug68  256338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2
    만약 전자개표 조작이 사실이고... [1] 박중훈 12/12/26 16:52 115 3
    조선시대 개망나니 박중훈 12/12/22 12:19 50 2
    [1]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