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깨끗한한국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7-08-31
    방문 : 415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sisa_1042527
    작성자 : clean-korea (가입일자:2017-08-31 방문횟수:415)
    추천 : 14
    조회수 : 948
    IP : 121.181.***.75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18/04/14 18:32:52
    http://todayhumor.com/?sisa_1042527 모바일
    어린이집서 교사가 5살 아이 폭행...머리채 끌고 패대기
    <div><a target="_blank" href="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52&aid=0001135218&date=20180414&type=2&rankingSeq=2&rankingSectionId=102" target="_blank">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52&aid=0001135218&date=20180414&type=2&rankingSeq=2&rankingSectionId=102</a></div> <div><font size="3">영상을 보니 할 말을 잃어ㅠㅠ</font></div> <div> </div> <div> </div> <div>광주 서구 쌍촌동의 한 어린이집에서 교사가 5살 아동을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br><br>지난 11일 오후, 피해 아동의 부모는 "선생님이 머리를 잡고 세게 흔들어서 기분이 좋지 않았다"는 아이의 말을 듣고 어린이집에 문의했다. 그러나 어린이집 측에서 흐릿해서 제대로 보이지 않는 영상을 증거로 내밀자 부모는 경찰에 신고했다.<br><br>피해 아동의 부모는 다음 날인 12일, 경찰과 함께 어린이집에 방문해 <span class="word_dic en">CCTV</span> 영상을 확인했다.<br><br>피해 아동의 아버지 안 모 씨가 공개한 <span class="word_dic en">CCTV</span> 영상을 보면 문제의 교사는 낮잠 시간 옆에 있는 친구와 떠들자 아이의 머리채를 세게 잡고 흔든다.<br><br>그뿐 아니라 이 교사는 다른 아이들 앞에서 아이를 거칠게 끌어 패대기치거나, 아이를 데리고 <span class="word_dic en">CCTV</span> 사각지대인 베란다로 나갔다가 약 30초 후에 돌아온다.<br><br>안 씨는 <span class="word_dic en">YTN</span> <span class="word_dic en">PLUS</span>에 "사건 발생일로부터 4일간의 <span class="word_dic en">CCTV</span> 영상을 검토한 결과 폭행이 6번 이상 있었다"고 전했다.<br><br>학대 장면은 6차례 발견됐지만 나흘간 점심시간 전후인 12~14시 사이의 <span class="word_dic en">CCTV</span> 영상만 확인했기 때문에 더 많은 폭행이 있었을 것이라고 안 씨는 설명했다.<br><br>현재 광주 서부 경찰은 사고 발생일 전 60일 동안의 <span class="word_dic en">CCTV</span> 영상을 확보해 이 교사에 대한 수사에 나섰다.<br><br>같은 어린이집에 아이를 보내는 다른 부모들도 해당 교사가 자신의 아이를 학대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있다. 경찰은 다른 아이에 대한 폭행이 있었는지, 이 어린이집의 다른 교사들은 학대에 가담하지 않았는지 등을 조사하고 학부모들에게 통보할 것으로 전해졌다.<br><br>실제 같은 교사가 2년 전 아동학대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으나 당시 <span class="word_dic en">CCTV</span>가 없어 증거 불충분으로 풀려나기도 했었다.<br><br>안 씨는 "아이가 외상을 입지 않았고, 워낙 밝은 성격이라 겉으로 달라진 점이 없어 보이지만 조만간 심리치료를 받게 할 예정"이라며 "이 장면을 보고 나니 속상해서 잠도 잘 수 없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아이를 이 교사에게 맡긴 지 40일 정도밖에 되지 않았는데 수차례 학대를 당한 것"이라고 덧붙였다.<br><br>그는 "한 번이 아니라 반복적으로 아이들을 학대해온 정황이 있기 때문에 이 교사가 반드시 강력한 처벌을 받았으면 한다"고 강조했다.<br><br>현재 아이는 어린이집을 퇴소한 상태며, 아이의 심리 치료가 시작되면 안 씨는 고소장을 접수할 예정이다.<br><br>어린이집 원장은 학대 사실이 있었는지 몰랐다면서 잘못을 시인하고 아이와 부모에게 사과했다. 해당 교사는 사직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div>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8/04/14 18:37:52  211.244.***.26  gangcharles  747484
    [2] 2018/04/14 18:39:37  172.68.***.115  venz0215  63656
    [3] 2018/04/14 18:39:45  183.96.***.183  민기돌구주  768197
    [4] 2018/04/14 18:45:06  175.223.***.13  그기뭐꼬  697419
    [5] 2018/04/14 19:08:18  108.162.***.233  땡큐프란시스  702334
    [6] 2018/04/14 19:17:47  59.3.***.59  찐한흑맥주  626043
    [7] 2018/04/14 19:20:46  223.39.***.56  아혼  534325
    [8] 2018/04/14 19:37:04  125.177.***.149  카툰필드  29079
    [9] 2018/04/14 19:46:03  110.70.***.208  어머손치워요  619630
    [10] 2018/04/14 19:48:37  175.210.***.228  문지기_장미  424477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04
    추미애의원님 실망 입니다... [1] clean-korea 18/05/12 17:31 977 7
    303
    [단독] 아파트 화재참사, 생존 배우자의 “친정에 갔었다” 거짓말로 확인 [2] clean-korea 18/05/11 16:30 214 12
    302
    권석창 충북 제찬 단양 [1] clean-korea 18/05/11 13:40 498 4
    301
    권석창 [5] clean-korea 18/05/11 12:28 1031 41
    300
    혜경궁김씨 지면 광고 [1] clean-korea 18/05/10 23:41 837 11
    299
    홍대 몰카 사건 결국 여성 워마드 회원으로 밝혀져 [7] clean-korea 18/05/10 20:46 1517 39
    298
    한겨레 송채경화 기자님 보세여 [9] clean-korea 18/05/08 21:46 2733 50
    297
    포털 사이트에서 실검 1위 워마드 // 실검2 위 홍대 누드 인데 [8] clean-korea 18/05/08 15:13 1096 19
    296
    탈북단체, 대북전단 살포 무산…"이틀전 15만장 살포" 주장 [3] clean-korea 18/05/05 16:16 1027 36
    295
    워마드발 홍대 나체유포사건 쉬쉬 하다 결국 여론떄문에 뒤늦게 수사 의뢰 [1] clean-korea 18/05/05 14:34 80 3
    294
    도움이 안되는 단체 [4] clean-korea 18/05/05 08:18 1143 30
    293
    문짱의 외교력 만렙 아님?^^ [3] clean-korea 18/05/04 16:29 1448 42
    292
    네이버가 쓰레기인 이유 [4] clean-korea 18/04/25 17:42 602 18
    291
    '노무현 삼성 8천억원' 발언 김경재, 1심 유죄…"죄질 나빠" [4] clean-korea 18/04/19 18:36 925 42
    290
    요즘 조작,주작 많은데 정확한 정보를 전달 안하는 기자가 많네요 [1] clean-korea 18/04/19 17:24 416 9
    289
    법 악용하는 청소년들 심각한수준 넘어 [5] clean-korea 18/04/18 17:09 855 14
    288
    말만 게이트급 최변호사 사건 결국 꼬리 자르기만 하고 끝난 소식입니다. clean-korea 18/04/18 15:42 693 11
    287
    "잘생겨서···" 초등학생 제자와 성관계한 여교사 2심도 실형 중앙일보 [3] clean-korea 18/04/18 15:11 1149 18
    286
    옥시' 179명이 숨지고 237명은 폐가 굳는 폐 섬유화 배상중단 [3] clean-korea 18/04/17 22:46 1019 52
    285
    또 조작 오늘 하루만 몇건의 허위사실 밝혀져 [2] clean-korea 18/04/16 23:05 882 8
    284
    <속보> 안태근 구속영장 청구 [5] clean-korea 18/04/16 17:45 1823 55
    283
    드루킹, 기사 3천개 링크 보내…김경수 의원은 전혀 안읽어 [2] clean-korea 18/04/16 17:15 1441 29
    282
    국민 청원 15만명이 동의한 뉴스가 또 조작으로 밝혀져. [5] clean-korea 18/04/16 16:44 2968 26
    281
    '회삿돈 50억원 횡령' 삼양식품 회장 부부 나란히 법정행 [4] clean-korea 18/04/15 10:14 1017 9
    280
    '신생아 사망' 조수진 교수 1억 내고 석방 [6] clean-korea 18/04/14 20:31 997 16
    279
    '음료수 쓰레기'…이렇게 버려도 됩니까? [5] clean-korea 18/04/14 19:22 134 8
    278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의 일상 261초 [23] clean-korea 18/04/14 19:03 1767 38
    어린이집서 교사가 5살 아이 폭행...머리채 끌고 패대기 clean-korea 18/04/14 18:32 705 14
    276
    음주 뺑소니가 앗아간 꿈…20대 가장의 안타까운 죽음 [1] clean-korea 18/04/12 23:07 70 8
    275
    월급 대신 '담배 한 갑'…20년간 장애인 착취 [3] clean-korea 18/04/12 22:51 441 18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