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펄어비스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03-08-23
    방문 : 2024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psy_2134
    작성자 : InstantCrush
    추천 : 2
    조회수 : 1913
    IP : 101.235.***.246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18/04/11 18:03:25
    http://todayhumor.com/?psy_2134 모바일
    내가 가지고 있는 특이한 트라우마 한가지
    그러니까 지금으로 부터 25년전쯤이었나
    그러니까 대충 내 나이가 6살인가 7살 때쯤이었는데
     
    계절은 영하 5도 10도쯤 되는 아주 추운 한겨울이었다.
    부모님은 잠시 일이 있어서 밤늦게 외출을 하셨었고
    나는 집에서 혼자 밤늦게 티비를 켜놓고 놀다가 "그것이 알고 싶다" 라는 프로그램을 보게됐다.
     
    한겨울 집이 없는 노숙자들의 삶에 대해서 다루었던것 같다.
    겨울 밤새벽 잠들어버리면 정마로 얼어죽을것 같은 역앞의 거리를 촬영하던
    취재팀 카메라에 저기 멀리서 정말로 서러움과 슬픔이 묻어나는 울음소리로  "엉엉" 울고 있는 할머니의 울음소리가 들어왔다.
    노숙자 할머니는 말 그대로 "엉엉" 울었다. 흐느끼며 운것도 아니었고, 큰소리로 곡소리내며 운것도 아니었고,
    그냥 크지도 작지도 않은 울음소리로 눈물을 흘리면서 엉엉울었다.
     
    어린 나이에 나는 문득 할머니가 조금 걱정이 되었다.
     
    취재팀도 할머니가 걱정이 되었던지 다급하게 카메라를 들고 뛰어가서 할머니에게 물었다.
     " 할머니, 할머니, 왜 그렇게 울고 계세요?  혹시 어디 다치셨어요??"
     
    할머니는 울며 눈물을 흘리며 약간의 사투리가 섞임 말로 대답했다
     " 아니요, 추워스요"
     
    할머니는 다시 또 울었다.
     
    나는 그 순간 너무 충격을 받아서 몸속에 피가 얼어붇는 느낌을 받았다.
    아직까지도 내 인생을 통틀어서 가장 절망적인 말이다.
    그 때에는 절망이라는 단어의 의미조차 이해하지 못하는 어린이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추워서 운다는 할머니의 울음벤 대답은 나에게 절망이라는 느낌을 각인시켰다.
     
    피할곳이 없는 추위 앞에 발을 동동구르는 한밤중 한새벽 엉엉 울고있는 할머니는
    1분이 수십일처럼 느껴지는 겨울새벽을 울며 버텨내고 낮이 오면 ....
    몇 시간뒤 할머니는 또 다시 밤을 만나야만 한다.
     
    그때에는 이 처럼 구체적으로 생각하지는 못했겠지만 아마도
    이런 비슷한 느낌과 예상 상상이 나를 스처지나갔을 것이다.
     
    그러니까 25년이 지난 지금도 그 절망적인 울음소리 섞인 "아니요, 추워스요" 라는 말이 머리속 한복판에 각인이 되어 있겠지
     
    나는 가끔 추위라는 것이 무섭다.
    겨울 새벽에의 온도에 주눅이 든다.
    티는 내지 않지만 그 공기 자체에 위축이 된다.
    약해진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8/04/12 22:19:35  1.233.***.220  무명한  90249
    [2] 2018/04/15 00:25:16  211.41.***.16  이사도라던킨  351175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4
    엘든링 1회차 진행 후 느낀 부분..138렙 [3] 펄어비스 24/01/19 17:43 215 1
    93
    친구들이랑 배그하다가 불 붙음 [3] 펄어비스 23/12/26 11:06 725 1
    92
    다시보는 명칼럼!! [이정재의 시시각각] 한 달 후 대한민국 [4] InstantCrush 22/09/27 17:35 1137 22
    91
    다이어트 + 근력운동 3주 일지 InstantCrush 22/05/10 17:18 142 3
    90
    망한 게시판 입니다 [1] InstantCrush 20/05/06 15:11 151 3
    89
    - 마 감 - [1]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 InstantCrush 19/10/27 19:04 224 2
    88
    막 3대 중량 300/400/500 할때 몇회 기준으로 하나요?? [2] InstantCrush 19/06/27 15:25 99 1
    87
    마감 완료!!! [4] InstantCrush 18/11/19 10:32 119 3
    86
    노인정 나이 배틀 ㄱㄱ [10] InstantCrush 18/08/23 15:30 2083 13
    85
    [뻘글]예전에 다단계 뷰티제품중에 누스킨이라고 있었는데 [9] InstantCrush 18/08/22 12:31 339 6
    84
    관찰일지 4 [3] InstantCrush 18/07/30 10:15 79 4
    83
    관찰일지 3 [6] InstantCrush 18/07/25 17:28 68 5
    82
    - [15]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 InstantCrush 18/07/25 10:37 466 7
    81
    몬헌 스토리가 혹시 전작들이랑 이어지나요?? [3] InstantCrush 18/07/23 11:16 143 0
    80
    관찰일지 2 [1] InstantCrush 18/07/18 17:21 58 8
    79
    [쿼크 입자 팁]머리카락 쬐금 더 빨리 말리는 방법 [3] InstantCrush 18/07/18 16:47 501 22
    78
    관찰일지 1 InstantCrush 18/07/17 17:59 51 7
    77
    [팁] 집에서 혼자 염색 잘하는 법 [15] InstantCrush 18/07/17 17:00 503 53
    76
    몸과 시간으로 때워서 싼 값에 머리털 관리하는 법 [20] InstantCrush 18/07/11 12:29 767 78
    75
    [정보]유사과학 사기꾼들 아이템 조심 <힐링패치> [10] InstantCrush 18/07/11 11:36 489 34
    74
    3만원으로 한달동안 리조또 배터지게 먹는법 [4] InstantCrush 18/06/11 17:46 397 12
    73
    갠적으로 요즘 느끼는 피부건강에 좋은 것들... [7] InstantCrush 18/06/11 16:16 362 18
    72
    현재 다이어트중에 여기저기서 주어들은 팁들 InstantCrush 18/06/11 14:40 120 6
    71
    집 3면을 타공판으로 인테리어 하려고했는데 ㅋㅋㅋ [6] InstantCrush 18/05/27 21:09 73 0
    70
    어제 스포어라는 게임을 첨 해봤는데 [10] InstantCrush 18/05/16 17:14 214 4
    69
    토요일에 처음 배그 시작한 배생아 질문 [6] InstantCrush 18/05/08 17:55 55 0
    내가 가지고 있는 특이한 트라우마 한가지 InstantCrush 18/04/11 18:03 32 2
    67
    가산동에서 혹시 염색 받아보실분 있으신가요?! [2]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 InstantCrush 18/03/19 12:08 223 6
    66
    - [6]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 InstantCrush 18/03/11 13:24 541 8/8
    65
    피트몬드리안 별거 아니네. [1] InstantCrush 18/02/27 12:20 41 4
    [1] [2] [3] [4]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