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panic_102921
    작성자 : 보검복지
    추천 : 0
    조회수 : 1017
    IP : 119.203.***.245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22/08/29 12:04:47
    http://todayhumor.com/?panic_102921 모바일
    이빨-장편 연습용
    일단 집에 돌아갔다

    집에는 k씨와 그의 아내가 나를 노려보며 있었다

    K씨는 무리하게 비싼 혐오지역거주를 택한탓에 

    병원까지 가지 못했던 것이다

    그 지역에서 병원에 가려면 경호원 2명 이상 고용할수 있어야 

    하는데 k씨는 그렇게까지 부자는 아니었고

    K씨의 부모님 또한 혐오주의자로 k씨를 외면했다고 한다

    미안한 일이지만 나는 속으로 안도의 한숨을 쉬었다

    그리고 k씨에게 제안을 했다 

    내가 돈을 빌려주겠노라고 사실 내치료비도 부족하지만

    어쨋든 나가야 하니까


    일단 k씨가 먼저 나가서 하렘의 상황을 보고 오기로 하였다

    K씨가 나가도 혼자가 아니란 사실에 안도하는

    내 스스로가 너무 한심하고 미워졌지만 어쩔수 없이

    내가 이런 사람임을 인정해야지


    하루가 지나고 새벽을 틈타 돌아온 k씨는

    아비규환에 지옥도 같은 하렘을 설명해주었다

    여자들은 강제로 노상에서 범해지고 남자들은 약을 하거나

    서로 싸우며 새로운 사람이 보이면 강제로 약을 주입하고

    하렘을 벗어날 수 없게 만든다고....

    피칠갑을 한 사람들이 즐비하게 누워있는 곳이라고 했다

    규칙이 없는 곳, 혼돈의 상태로 인간의 추악한 모습만 담긴


    우선

    K씨는 나가서 종종 하렘을 관찰하고 적당한 시간을

    엿보았고 그의 처와 나는 지도를 그리며 나갈수 있는곳을

    찾아보았다 지도를 그릴수록 하렘을 관찰할 수록 점점

    더 절망적이란 생각이 들었지만 두사람을 이용하면

    나는 나갈수 있을것 같다

    하렘이 가장 조용한 새벽3시 30분. 우린 k씨를 앞세워 

    나가기로하고 그의 처를 내가 챙겨주기로 했다

    정말 순진한 k씨 하지만 그도 나를 배신할 생각이 있을지도

    모르니 난 슬그머니 칼과 잭나이프를 따로 챙겼다

    나는 혼자라 스스로 나를 지켜야 한다고 다짐하면서


    새벽 3시 우린 집을 나섰다

    멀찍이 하렘이 보이고 k씨가 숨어 관찰하던 구멍에 숨었다

    길에 널부러진 사람이 생각보다 많았다

    이빨들은 예민하기 때문에 그냥 지나갈순 없다


    시선을 끌고 조금 더 가까운 구멍으로 이동 하기로 하고

    큰 돌맹이를 한가운데로 던진 후 사람들이 움직이는 틈에

    달려 다음 구멍으로 갔다


    이제 더이상 구멍은 없다 

    하렘의 판자집이 남아있을뿐......

    그곳은 주로 여자들이 있다고 k씨가 말해주었다

    이제 겨우 하렘의 입구에 들어왔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2996
    [살인자 이야기] 군대에서 선임을 고소했던 그녀는 7개월 뒤 살해됐다. 창작글 Mysterious 22/12/01 19:07 355 2
    102995
    [살인자 이야기] 가스가 끊겨도 게임 현질은 끊지 못한 남자. 창작글 Mysterious 22/11/29 19:05 589 3
    102993
    [살인자 이야기] "버켄쇼의 야수"라고 불린 남성. 창작글 Mysterious 22/11/27 13:03 647 7
    102992
    [살인자 이야기]스포츠카를 타고 나타난 이가 알바할 생각있냐고묻는다면? [3] 창작글 Mysterious 22/11/24 19:02 875 12
    102991
    [살인자 이야기] 몸싸움 중 실수로 발사한 총알이 4발? 창작글 Mysterious 22/11/22 19:13 1045 6
    102990
    심야괴담회 레전드찍었던 살목지2 방영예정 Oh_My!_Girl 22/11/18 01:51 1880 3
    102989
    [살인자 이야기] 워싱턴 D.C.의 첫 연쇄 살인범. 고속도로의 유령 창작글 Mysterious 22/11/17 19:02 1153 4
    102988
    이쁜것 같은데 무서운 여자.gif [4] 크리링 22/11/16 13:26 2813 3
    102987
    [살인자 이야기] 어차피 망한 인생, 강도질 하다 더 망한 남자. 창작글 Mysterious 22/11/15 21:23 1314 6
    102986
    [살인자 이야기] 실종 이틀 만에 사망한 채 발견된 여성 창작글 Mysterious 22/11/13 13:13 1768 10
    102985
    [살인자 이야기] 작센 왕국의 마지막 여성 사형수 창작글 Mysterious 22/11/10 19:12 1886 14
    102984
    [살인자 이야기] 이상적인 경찰관이라 불린 남성이 살인자가 되기까지.. 창작글 Mysterious 22/11/08 21:36 1557 7
    102983
    [살인자 이야기] 두 달동안 한 지역에서 7명이 연달아 사망했다? 창작글 Mysterious 22/11/06 13:02 1784 8
    102982
    [살인자 이야기] 남편의 비밀을 알아버린 아내. 그리고 얼마 뒤 그녀는. 창작글 Mysterious 22/11/04 00:41 1986 15
    102981
    단 몇 초만에 실종된 아이 펌글 미스터리남자 22/11/01 16:00 2788 11
    102980
    속옷만 남기고 사라진 여고생 박수진 양에 얽힌 미스터리 [5] 창작글 미스터리남자 22/10/31 15:06 3058 16
    102979
    [살인자 이야기] 두 남편과의 사별. 그리고 범인으로 지목된 아내. 창작글 Mysterious 22/10/30 13:03 1822 6
    102978
    실종 아나운서 장웨이제에 얽힌 미스터리 [2] 펌글 미스터리남자 22/10/28 17:51 2811 13
    102977
    [살인자 이야기] 200만원의 벌금 때문에 그는 강도질을 했고 결국... 창작글 Mysterious 22/10/27 19:06 1709 8
    102976
    새로운 가설의 등장으로 재점화하기 시작한 개구리소년 사건 [2] 펌글 미스터리남자 22/10/27 18:40 2579 6
    102975
    미래를 예언해 전세계를 충격에 빠뜨린 일본 만화책 [1] 창작글 미스터리남자 22/10/26 18:44 3002 17
    102974
    인스타 [1] 창작글외부펌금지 증기기관차 22/10/26 15:47 1935 4
    102973
    [살인자 이야기] 평범했던 택시기사가 사형수가 된 이유. 창작글 Mysterious 22/10/25 19:02 1980 9
    102972
    신혼여행 직전에 증발해버린 예비신부 이방연 양 [5] 창작글 미스터리남자 22/10/25 18:07 2767 12
    102971
    범인을 알아도 잡을 수 없는 일본 3억엔 탈취사건 창작글 미스터리남자 22/10/24 17:44 2358 10
    102970
    [살인자 이야기] 희대의 미제사건 "블랙 달리아 사건" 창작글 Mysterious 22/10/23 19:18 1961 6
    102969
    이름이 매번 바뀌는 수상한 울산 모텔 [6] 창작글 미스터리남자 22/10/21 18:27 3241 13
    102968
    [살인자 이야기] 남자의 집에서 발견된 7개의 드럼통. 그 안에는... [3] 창작글 Mysterious 22/10/20 19:03 2037 10
    102967
    제주도에서 실제로 목격된다는 괴생명체 [9] 창작글 미스터리남자 22/10/20 17:44 3380 12
    102966
    실종 여고생 이다현 양에 얽힌 미스터리 창작글 미스터리남자 22/10/19 14:58 2717 13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