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panic_100497
    작성자 : song (가입일자:2006-07-27 방문횟수:818)
    추천 : 28
    조회수 : 2149
    IP : 211.221.***.89
    댓글 : 3개
    등록시간 : 2019/07/16 16:51:17
    http://todayhumor.com/?panic_100497 모바일
    가져와선 안되는 물건
    옵션
    • 펌글
    <span style="color:#555555;font-family:'Apple SD Gothic Neo', Nanumgothic, 'Malgun Gothic', dotum, sans-serif;font-size:16px;text-align:justify;">친구 [A]양의 어머니께서 겪으신 일입니다.</span><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6px;font-family:'Apple SD Gothic Neo', Nanumgothic, 'Malgun Gothic', dotum, sans-serif;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color:#555555;text-align:justify;"><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6px;font-family:'Apple SD Gothic Neo', Nanumgothic, 'Malgun Gothic', dotum, sans-serif;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color:#555555;text-align:justify;"><span style="color:#555555;font-family:'Apple SD Gothic Neo', Nanumgothic, 'Malgun Gothic', dotum, sans-serif;font-size:16px;text-align:justify;">[A]양이 대학다닐때 어머니께서 며칠동안 이유없이 편찮으셨던 적이 있었습니다. 증상은 심한 몸살감기같은 것이었는데, 낮엔 그럭저럭 기운 없이 다닐수는 있었지만 밤이 되면 열이 39도 가까이 오르면서 온몸이 다 아프셔서 끙끙 앓으실 정도였다고 합니다.</span><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6px;font-family:'Apple SD Gothic Neo', Nanumgothic, 'Malgun Gothic', dotum, sans-serif;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color:#555555;text-align:justify;"><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6px;font-family:'Apple SD Gothic Neo', Nanumgothic, 'Malgun Gothic', dotum, sans-serif;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color:#555555;text-align:justify;"><span style="color:#555555;font-family:'Apple SD Gothic Neo', Nanumgothic, 'Malgun Gothic', dotum, sans-serif;font-size:16px;text-align:justify;">병원에 가도 몸살감기나 독감도 아니고, 검사를 해봐도 어디에도 이상이 없다고 하고... 결국 며칠을 이유없이 앓기만 하자, 동네아줌마들이 이상하게 여겼고 혹시나 하는 마음에 어떤 할머니에게 전화를 했다고 합니다. </span><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6px;font-family:'Apple SD Gothic Neo', Nanumgothic, 'Malgun Gothic', dotum, sans-serif;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color:#555555;text-align:justify;"><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6px;font-family:'Apple SD Gothic Neo', Nanumgothic, 'Malgun Gothic', dotum, sans-serif;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color:#555555;text-align:justify;"><p class="moreless_top" style="margin:0px 0px 1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6px;font-family:'Apple SD Gothic Neo', Nanumgothic, 'Malgun Gothic', dotum, sans-serif;line-height:1.8;vertical-align:baseline;color:#555555;text-align:justify;"><span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그 할머니는 지방에 사시는 분으로,</span></p> <div class="moreless_content"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6px;font-family:'Apple SD Gothic Neo', Nanumgothic, 'Malgun Gothic', dotum, sans-serif;line-height:1.8;vertical-align:baseline;color:#555555;text-align:justify;">전화로 이야기만 듣고도 점이라던가 어떤 풀이 같은 것도 해주시는데, 아주 용하게 보신다고 아줌마들 사이에 소문이 자자 했다고 합니다.<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이윽고 아줌마들은 그 할머니께 전화를 해서 상황을 설명했고, 할머니께서 이야기를 듣고 하시는 말씀이...<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span class="q1"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color:#cd4444;">[그 집에 들어가서는 안될 물건이 들어갔네... 그걸 빨리 찾아야할텐데...]</span><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라고 하시면서 쇠붙이로 만들어졌고 둥근데에 길다랗게 비죽한것이 나온 모양의 것을 찾으라고 하셨답니다.<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아줌마들은 어머니께서 이 이야기를 바로 전해드렸고, 어머니께선 최근에 산 물건중엔 그런 게 있나... 라고 곰곰이 생각하시다가 문득 <span class="q1"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color:#cd4444;">조그만 주전자</span>가 생각나셨다고 합니다.<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그 주전자는 보험아주머니가 사은품으로 들고 온 것이었는데, 혹시 그것이 아니냐고 할머니께 이야길 했더니 그 주전자가 아니라고 하셨답니다.<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그래서 다시 [A]양의 어머니께 물어봤더니, 어머니께선 [그런 물건이 들어온 기억이 없는데...] 하시다가, 문득 며칠전에 설겆이 할때 반짝이는 숟가락 하나를 본 기억이 나셨다고 합니다. 다른 수저들은 꽤 오래 사용하던 것이어서 약간은 닳은 듯한 둔탁한 광택이 나는데 <span class="q1"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color:#cd4444;">그중 숟가락 하나가 유독 새것인양 반짝반짝 거려서 -저 수저만 참 이상하게도 반짝거리네- 했던 기억이 떠올랐다고 합니다.</span><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그래서 그 용하다는 할머니께 혹시 그 수저가 아니냐고 했더니 그게 맞다고 하더랍니다. 그리고는 그 할머니께서 아주머니들께 수저를 그냥 버리면 소용이 없다면서 방법을 알려주셨는데, 그 방법이란 것이.<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div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8;vertical-align:baseline;background-color:#f0f0f0;">정해준 날짜의 자정이 넘기 전에 동네 뒷산에 올라가서 나무 아래에 한지(제사상 차릴때 상위에 까는 종이)를 깔고, 새로 한 밥과 나물 3가지(이것도 제사상에 올라가는 나물 3가지)를 해서 한지 위에 놓고는, 뒤돌아서서는 집에서 사용하는 부엌칼을 뒤로 던지고, 절대 뒤 돌아보지 말고 산을 내려오라</div><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라는 것이었습니다.<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막상 그 수저를 어떻게 처리했는지는 아주머니들께서 함구하셔서 [A]양은 듣지 못했습니다만, 아주머니들이 그렇게 하고 오신 다음날부터 어머니께서 자리를 털고 일어나셨다고 합니다.<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그 수저의 출처에 대해서는 A양의 어머니께서 말씀하시길 어머니가 그렇게 아프시기 얼마 전에 [A]양의 외할머니께서 병원에 입원 하셨다가 퇴원을 하셨는데, 퇴원하는 날 수속을 밟기 위해 이리저리 다니시던 어머니가 잠깐 외할머니 짐을 봤더니 <span class="q1"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color:#cd4444;">짐 안에 병원에서 지급한 슬리퍼나 수저 등등의 비품이 들어있더랍니다.</span><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그래서 이런 것을 무엇하러 챙기냐면서 숟가락같은 것은 1회용이 아니라서 당신이 쓰시기 전에 그것을 사용했던 사람이 죽었는지도 모르는데 이런것 챙기지 마시라고 하면서 짐에서 빼 놓으셨다는 데, 멀쩡한 물건이 수중에 들어오면 그냥 버리지 못하시는 외할머니 성격상 숟가락를 버리지 않고 그냥 가져 오셨다고 합니다.<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b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tyle:inherit;font-variant:inherit;font-weight:inherit;font-size:inherit;font-family:inherit;line-height:1;vertical-align:baseline;">[투고] 룰루랄라님</div>
    출처 http://thering.co.kr/574?category=20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9/07/16 17:14:50  119.70.***.40  모모링♡  178956
    [2] 2019/07/16 21:12:09  220.127.***.43  랑해  417708
    [3] 2019/07/16 21:28:58  223.39.***.62  왜이러세요ㅠ  547534
    [4] 2019/07/16 21:59:51  108.162.***.120  qetuoadgj  133942
    [5] 2019/07/16 23:09:48  162.158.***.100  김여리  447594
    [6] 2019/07/17 00:23:59  210.96.***.3  긩긩이  169704
    [7] 2019/07/17 00:29:06  211.206.***.239  힌디둥둥  270804
    [8] 2019/07/17 05:06:38  218.48.***.209  저양이  634231
    [9] 2019/07/17 09:21:58  175.119.***.1  정꼬모  473228
    [10] 2019/07/17 18:51:11  106.243.***.170  술비  778305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0678
    남포동 극장 자살사건 펌글 도레미파산풍 19/08/19 14:26 72 0
    100677
    노려보는 포스터 [1] 창작글외부펌금지 차원의소녀 19/08/19 11:06 143 1
    100676
    할머니 한복을 찾는 아이 창작글외부펌금지 차원의소녀 19/08/19 11:02 117 1
    100675
    그녀를 찾아 절망 속으로 들어갔다(6) [2] 창작글 불안먹는하마 19/08/18 22:58 135 4
    100674
    유서에 담긴 부탁 [2] 5555 19/08/18 22:23 344 6
    100673
    얼룩말 살인사건 [7] 창작글 Mysterious 19/08/17 20:36 1123 24
    100672
    단편5) 달력의 신 윤인석 19/08/16 10:05 377 11
    100671
    그녀를 찾아 절망 속으로 들어갔다(5) [2] 창작글 불안먹는하마 19/08/15 23:32 259 7
    100670
    그녀를 찾아 절망 속으로 들어갔다(4) 창작글 불안먹는하마 19/08/15 20:44 210 5
    100669
    게인즈빌의 리퍼 '대니 롤링' | 살인자 이야기 [6] 창작글 Mysterious 19/08/15 17:40 943 34
    100668
    단편4) 아비 [3] 윤인석 19/08/15 11:51 455 11
    100667
    [총3부작] One Summer Night 2화 [2] 창작글 플라잉제이 19/08/15 01:51 192 4
    100666
    [전달] __시__면 전직원 업무 매뉴얼 [6] 창작글 갤러헤드 19/08/14 15:35 1170 12
    100665
    촘나쿨한데-가위 펌글 song 19/08/14 13:11 548 2
    100664
    촘나쿨한데 이야기속으로 5 펌글 song 19/08/14 13:10 395 6
    100663
    촘나쿨한데-이야기속으로 4 펌글 song 19/08/14 13:09 380 3
    100662
    촘나쿨한데 - 이야기속으로 3 펌글 song 19/08/14 13:08 453 5
    100661
    촘나쿨한데님 괴담 - 이야기 속으로 2 펌글 song 19/08/14 13:07 556 9
    100660
    촘나쿨한데님괴담 - 이야기 속으로 1 펌글 song 19/08/14 13:06 879 9
    100659
    전설의 촘나쿨한데님 괴담 - 커서 겪은 일... 펌글 song 19/08/14 13:05 713 10
    100658
    [총3부작] One Summer Night (한여름 밤의 28사단) 1화 [3] 창작글 플라잉제이 19/08/13 20:06 323 4
    100657
    그녀를 찾아 절망 속으로 들어갔다(3) [2] 불안먹는하마 19/08/13 15:20 329 5
    100656
    용현동 굴다리다방 흉가 펌글 도레미파산풍 19/08/13 15:13 1324 6
    100654
    실제로 귀신보는 나의 이야기 87. (그림자) Archi. 19/08/13 12:20 724 8
    100653
    미국판 암수살인? 70여명의 목숨을 앗아갔다 주장하는 남성 [3] 창작글 Mysterious 19/08/13 11:18 1523 24
    100652
    잭슨빌의 교살범이라 불린 남성 창작글 Mysterious 19/08/13 11:09 925 18
    100651
    [단편] 그날의 원룸 [6] 창작글 은기에 19/08/12 20:52 1113 18
    100650
    글을 찾습니다~ [1] 상봉댁 19/08/12 20:43 291 2
    100649
    단편3) 인류 구원 마법의 제물 (스압) [2] 윤인석 19/08/12 17:36 391 7
    100648
    무서운 이야기(공짜 다락방), 글 아니고 유튜브 동영상이에용 [1] 기신이세요? 19/08/12 16:29 254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