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wedlock_7931
    작성자 : 히인 (가입일자:2013-10-21 방문횟수:1307)
    추천 : 11
    조회수 : 1955
    IP : 175.223.***.107
    댓글 : 85개
    등록시간 : 2017/04/20 02:07:40
    http://todayhumor.com/?wedlock_7931 모바일
    술 못하는 남편의 회식자리..
    옵션
      결혼 1년차 새댁입니다..

      제목 그대로 남편은 술을 못해요

      그런데 술 못한다고 주변인에게 말을 안해요.

      그 자리에선 적당히 마시다가

      뒤에서 괴로워하며 토해내고 이때까지 그렇게 지냈대요.

      남자 사회생활에서 술을 거절하면 차질을 빚는다고..

      충분히 말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데

      자존심상한대요.. 몸상하는건 자기 몸인데도.

      평소 회식이 있으면 한참 전부터 싫어하고

      당일되면 꼭 숙취음료를 챙겨먹고가요..

      다녀오면 눈도 빨갛고 피부도 얼룩덜룩 색이 올라와있고..

      가슴아파하는 제게

      미안하다고 미안하다고..

      변기잡고 토하고.. 토하면 괜찮다며...

      여튼 이런식이었거든요.



      오늘도 많이 안마실거라하는 연락에

      걱정반으로 앉아서 기다렸었어요

      생각보다 일찍 왔는데.. 와보니 상태가 ..

      몸을 앞뒤로 끄떡이면서 중심도 못잡고

      눈이 반쯤 게슴츠레하면서 입술보니 침범벅에

      울컥거리며 토를 참고 있었어요..

      두어시간을 변기잡고 울고 토하면서..

      상사 전화가 오니 괜찮다고 멀쩡한 목소리를 내요.

      저도 그 목소리만 들었으면 정말 멀쩡하다고 생각할만큼.

      저한테 살려달라고 울다가.... 쓰러졌다가..

      숨을 제대로 못쉬어서

      지금 응급실 데려와서 링거꽂고 처치 중이예요.

      오는 길에 토할 봉지를 가져왔었는데

      이제보니 색이 붉은거예요..... 피였어요..

      피섞인 위액을 토하는데... 눈물나고...

      언제나... 왜 사회생활=술 이어야하는지

      이 더러운 문화 왜 안바뀌어요...

      평소에 남편한테 승진해서 올라가면

      억지로 가는 술자리 문화 바꿔보라 말하지만

      술 좋아하는 사람들도 있어서 아무래도 안바뀔 것 같다네요..

      술 좋아하는 분들에게

      뒤에서 고통받는 이런 사람도 있다고 말하고 싶어요.

      회식문화때문에 앞에선 웃어야하는 사람들도 생각해달라고..

      정말.. 너무 속이 타요...

      다른부서에 술 거절하는 분이 계신데 좀 겉도신다는 얘길 한 적이 있는데.

      겉돌까봐도 무리하는 것 같아요..

      저는 사실대로 술못한다 말하고 거절하는 타입이라

      제가 있던 직장은 좋은분들이었어서 아쉽다고만하지

      지내는데 아무 문제 없었어서 ..

      남편에게 말하면 남잔 좀 다르다고..

      승진이나 관계에 다 영향미친다고...... 하...

      제 친구에게 물어보면 그 남편분도 못한다고 거절한다는데..

      그런게 껄끄럽나봐요...

      존심세우다 나 과부만들거냐고 땍땍거려도 웃기만하고.

      자기는 술 버려가며 넘긴다하더니 이게 무슨꼴인지


      술 못하면서 회식 참여하는 분들 계시면..

      혹은 그런 배우자를 두신 분들

      지혜 좀 빌려주세요... 조언 좀 해주세요 ㅠㅠㅠ
      출처 헬조선회식
      출처
      보완
      2017-04-21 14:01:15
      0 |
      걱정과 공감, 조언 주신 모든 분들 감사합니다.. 다 천천히 읽어내려가는 중이에요.. 남편에게도 이야기해서 다양한 생각들을 접하고 돌아보는 시간이 되고있어요..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7/04/20 03:14:21  1.233.***.78  xodbsl  634253
      [2] 2017/04/20 03:32:27  182.225.***.235  Yamino  588567
      [3] 2017/04/20 04:22:23  121.154.***.77  으으음  19958
      [4] 2017/04/20 09:10:45  175.223.***.123  대바리얌  337020
      [5] 2017/04/20 13:51:42  175.223.***.225  빡친매미  743092
      [6] 2017/04/20 15:27:30  175.126.***.8  IYUMI  202220
      [7] 2017/04/20 15:34:33  220.149.***.9  뭔소리래  543944
      [8] 2017/04/20 15:53:12  211.221.***.203  LazyLazy  141501
      [9] 2017/04/20 19:37:14  39.7.***.178  은훈  134645
      [10] 2017/04/21 01:12:13  114.206.***.213  cobain  273427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결혼생활 게시판 이용 및 수위에 대한 논의입니다.
      13043
      여보가 깰까봐 설거지를 못 하겠어요!! 벚꽃잎에사랑 19/04/25 02:38 46 1
      13041
      외벌이 하시는분들께 궁금한거 [8] 바사삭닭다리 19/04/24 15:03 827 2
      13040
      조언 부탁드립니다... [35] 가을가을해 19/04/22 14:57 2658 2
      13039
      ‘스와핑’에 대한 여러분의 생각이 궁금합니다. [23] BenB 19/04/22 09:23 2808 1
      13038
      부부~ 펌글 행복이야기_ 19/04/21 15:30 1203 3
      13037
      좀 서운해요 [27] 퓨함클 19/04/20 07:19 3145 3
      13036
      그러니 그는 아내를 '별도의 잡종'으로 여기는 것이다. 코나투스 19/04/19 23:57 1169 3
      13034
      내 와이프 혹은 남편이다 생각하고 식욕억제되는 말좀 해주세요ㅠㅠ [22] 김결정 19/04/19 12:57 2023 3
      13032
      잡담 [6] 사소취대 19/04/18 21:01 1573 8
      13031
      저도 받았습니다아ㅏㅏ [4] 애니멀테라피 19/04/18 15:59 2039 14
      13030
      이혼 후 내 상태 [6] 외부펌금지 괴물곰 19/04/17 18:34 3318 15
      13029
      우문이지만, 조언 부탁드립니다. [13] 가을가을해 19/04/16 13:25 2636 1
      13028
      생활비 문제 답좀해주세요~~ [22] 창작글외부펌금지 내머리위의해 19/04/15 21:59 2991 1
      13026
      지갑이[email protected]!? [3] 휘잉 19/04/14 19:34 1929 2
      13024
      게임 중독자 남편 게임 단번에 끊음 [3] 최우수상 19/04/14 07:52 2721 8
      13022
      살림하고 싶은 남자는 결혼하기 어렵겠죠? [16] spooky0fox 19/04/13 12:12 2789 8
      13021
      집나와서 혼술중... [12] 바른생활12 19/04/12 21:41 3193 11
      13020
      오늘 일이일찍 끝나서.... [1] 뒹굴뒹굴뒹굴 19/04/12 20:43 790 13
      13019
      친구와 술 좋아하는 남편이 가정적인 남편이 된 동화 [8] 동동빠 19/04/12 15:04 2196 2
      13018
      아랫글에 대해 제 입장도 적어봅니다. [28]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lullaby0 19/04/12 14:02 2602 11
      13016
      [댓글부탁] 와이프랑 회식문제로 싸웠습니다. [38] 외부펌금지 michael2560 19/04/11 15:08 3593 7
      13014
      결게.연애 게시판을 보면서.. 드는 생각 끄적 [2] 보끄미 19/04/11 00:14 1528 10
      13013
      투정을 해봅니다 [5] 오늘의여행 19/04/10 17:52 1356 1
      13012
      결혼전 미리 다이아 반지 못다는게 그렇게 비참한 일인가요? [51]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pooh123 19/04/10 10:12 4014 7/9
      13011
      죽고싶어요 [3] 송나무 19/04/10 09:27 1596 5
      13010
      (내용추가) 아내의 세번째 이혼요구... 정말 힘드네요. [7]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장미칼의천검 19/04/10 08:47 2933 0
      13005
      배우자에게 말을 해야 할지말지 고민이 되네요 [7]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꿈나48 19/04/08 11:51 3262 1
      13004
      신혼여행 갔을 때 오버부킹이 됐었어요. [4] 벚꽃잎에사랑 19/04/07 02:58 2842 16
      13002
      . [12] 5556666 19/04/06 23:37 2587 5
      13001
      양육비와 면접교섭 [3] 외부펌금지 괴물곰 19/04/06 20:01 1647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