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wedlock_13881
    작성자 : 딸기녹차케이크 (가입일자:2019-04-07 방문횟수:34)
    추천 : 2
    조회수 : 2425
    IP : 220.83.***.185
    댓글 : 14개
    등록시간 : 2020/12/24 00:44:08
    http://todayhumor.com/?wedlock_13881 모바일
    결혼하신 분들께 꼭 묻고 싶은 질문이 있습니다.(시가 및 자녀 양육문제)
    옵션
    • 본인삭제금지
    • 외부펌금지

    안녕하세요. 오유님들 오랜만에 글을 작성하는데, 질문글이라 죄송합니다. 

     

     

    결혼까지 생각하고 만나온 남자친구가 있습니다. 미래에 대한 것들에 대해 의견을 나누던 중, 너무 의견차이가 심해서 타협이 되지 않는 상황이 생겼는데, 그에 대해 경험을 해보신 많은 분들께 사례를 여쭤보고 싶습니다. 


    자녀가 생길 시, 저는 돌봄도우미와 부모를 통해 아이를 기르고 싶으며, 양가 부모님 중 어느 분께도 전적으로 아이를 맡기고 싶지 않다라는 의견이고, 남자친구는 남의 손에 아이를 맡기고 싶지 않으며, 회사 생활을 하면서도 돌봄도우미로 시간이 부족할 것이다. 라는게 각 의견이었습니다. 

     

    제가 돌봄도우미를 통해 양육하고 싶은 이유는, 굉장히 고생스러운 일을 부모님께 부탁드리고 싶지 않은 것도 있으나, 아이를 케어하기 위해서 제 집이라는 공간이 공유되고, 비밀번호를 알고 자유롭게 드나들 수 있는 공간이 되며 저의 사적인 프라이버시, 살림문제, 쉬는 시간을 예기치 못하게 침범당하고 싶지 않은 이유가 있습니다. 이 문제에 대해 이해를 하지 못하는 남자친구에게 '시부모님의 식사, 빨래, 과일 깎고 챙겨드리는 것이 다 며느리 몫이었다'. '집에 와서 정말로 애를 '보시기'만 하더라', '쉬어도 쉬는게 아니다 정신적, 육체적으로 힘들다'. '애 봐주는 핑계로 집 드나들며 잔소리한다' 라는 사례를 이야기 했으나, 말도 안되는 극단적인 예이며 그런 일은 드물다며 전혀 공감하지 못했습니다.

     

    저는 회사생활을 하면서도 돌봄 도우미 시간이 부족할 것이라는 의견에 공감하기도 해서 절충안으로 공간이 분리되어야 하고, 우리집이 함부로 드나들 수 있는 공간이 되지 않도록 내 프라이버시만은 지켜야한다는 의견을 전달했지만, 여전히 '시부모님과 같이 사는 것 혹은 공간을 공유하는것'에 대해 남자친구는 애매한 입장을 취하고 있습니다. 시부모님과 거의 같이 살기를 원하는 남자친구와 결혼을 생각할 수 있는 사람은 거의 없을 것이다. 라는 제 의견에 대해서도, 저의 혼자만의 생각이라고 합니다.

     

    인생 선배님들, 정말로 공간 공유로 인한 시부모님의 간섭이 극단적인 예인가요? 또한 시부모님과 같이 살기를 바라면서 결혼을 기꺼이 할 여성이 있다고 보시나요? 또한 제가 어리숙하여 극단적으로 생각하고 있거나 잘못 생각하고 있는 부분이 있다면 알려주시길 부탁드립니다. 

     

    도움 감사드립니다. 코로나 조심하시고 즐거운 성탄절 보내세요 :)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0/12/26 00:56:19  116.38.***.141  chao  792010
    [2] 2021/01/03 00:14:52  162.158.***.61  모짐머  739204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결혼생활 게시판 이용 및 수위에 대한 논의입니다.
    13957
    황도 1번, 2번 [2] 창작글외부펌금지 칫솔과치약 21/02/24 20:57 691 8
    13956
    제대로 된(?) 생활습관에 대해 질문 있습니다 [14] 56565 21/02/24 20:48 848 0
    13955
    나에게 그대가 없었다면~ 펌글 행복이야기_ 21/02/24 17:25 179 0
    13954
    청혼하던날 [7] 새침데기남 21/02/23 14:29 1087 9
    13953
    고민좀 들어주세요 [11]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잘살고먹고자고 21/02/23 00:47 939 3
    13952
    (질문) 유부남 유부녀분들 사탕키스!! 드랍알콜 해보신분 계신가요?!?! [19] 본인삭제금지 솔로궁디Lv8 21/02/21 20:14 1163 3
    13951
    이런 삶은 어떨까요~ [1] 펌글 행복이야기_ 21/02/21 16:27 513 1
    13949
    기분나쁠때까지 끊임없이 장난치는 와이프.. [7] clairde_lune 21/02/21 01:06 1389 2
    13948
    나 당신을 너무 좋아합니다~ 펌글 행복이야기_ 21/02/20 19:11 303 0
    13947
    남편의 남동생 호칭 [8] 아임척배스 21/02/19 15:31 1518 1
    13946
    BTS 지민 굿즈 도착!!! [2] 창작글 칫솔과치약 21/02/19 09:58 801 8
    13945
    순 구리 반지 사려고 하는데 [1] 大韓帝國 21/02/18 19:18 807 0
    13944
    코로나가 아들에게 남긴 것... [2] 창작글외부펌금지 칫솔과치약 21/02/13 11:32 2459 13
    13942
    장모님에 대한 아내와의 의견 충돌 [21] 외부펌금지 그냥저냥살다 21/02/11 17:48 2773 2
    13941
    삼총사에 대해 와이프에게 해줬던 이야기 [6] 새침데기남 21/02/09 23:21 1629 7
    13940
    우리 남편, 어쩌면 좋죠? [16] 도비는파업중 21/02/07 14:05 3237 4
    13939
    19/ 남편에게 빅엿을 날립니다(2) [15] 외부펌금지 이제자유인 21/02/06 22:23 3631 7
    13938
    집에서 재택근무하고 있는 아이둘맘의 하루 [1] 최우수상 21/02/06 17:19 1179 14
    13936
    저 죽우면 남편이 아가랑.잘 살까요.. [21] 새벽감성 21/02/04 22:22 2662 8
    13935
    그 사람을 다시 보십시오~ 펌글 행복이야기_ 21/02/03 15:36 633 0
    13934
    시댁어르신들.. 너무 하십니다 [10]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오리지널찡찡 21/02/03 10:30 2273 9
    13933
    누군가의 배경이 되어 주는 것~ 펌글 행복이야기_ 21/01/31 21:13 613 1
    13932
    심하게 행복한 주말 아침!!! [6] 창작글외부펌금지 칫솔과치약 21/01/30 10:29 1945 15
    13931
    돌아버릴 것 같은 마음을 간신히 가라앉히고 여쭈어 봅니다. [22] 창작글외부펌금지 tbeatri 21/01/29 17:40 2860 6
    13929
    같은 곳을 바라보며 가는 길~ 펌글 행복이야기_ 21/01/28 14:49 508 0
    13928
    한우 꽃등심 VS LA 갈비+ 굴비선물세트 [3] 오르댓사마 21/01/28 13:40 1193 0
    13927
    당신도 참~ 당신이다. 응? [10] 창작글외부펌금지 칫솔과치약 21/01/28 08:23 1706 18
    13925
    아이폰 구입했습니다! 창작글 방황 21/01/26 13:30 854 7
    13922
    참으로 소중하기에~ 펌글 행복이야기_ 21/01/24 14:02 652 0
    13919
    저기 유부남분들 거시기 고추에 이름 만들어 주는 사람도 있어요?? [17] 솔로궁디Lv8 21/01/23 12:50 2757 1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