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콰이어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9-01-24
    방문 : 1363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sisa_1225450
    작성자 : 콰이어
    추천 : 8
    조회수 : 561
    IP : 49.165.***.212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23/09/08 17:09:07
    http://todayhumor.com/?sisa_1225450 모바일
    그런데 이미 부산저축은행 수사가 무마되었다는 말은 많았었음.

    김만배와 신학림의 대화가 녹음된 시점은 2021년 9월 15일임.

     

    하지만, 남욱은 2021년 11월 19일 검찰 조사에서 "윤석열 주임검사가 조우형에게 커피를 타줬다고 들었다"는 취지로 진술한 적이 있음. 아래는 검찰 진술서 일부가 첨부된 뉴스타파 기사임.

    https://newstapa.org/article/UwQRP

     

    2021년 9월쯤 김만배가 남욱에게 전화해 "그때 조우형에게 커피 타 준 게 윤석열이지?"라고 물었고, 남욱은 얼떨결에 "네"라고 대답했다는 것이다. 다시 말해 김만배가 남욱에게 허위 진술을 유도했다는 (검찰의)주장이다. 그러나 검찰 피의자 신문조서에서 남욱은 대검 중수부 조사를 받고 나온 조우형을 자신이 직접 만났다고 검사에게 말했다. 김만배에게 들은 내용이 아닌, 자신이 직접 경험한 얘기를 진술한 것이다.

    출처 : 굿모닝충청(http://www.goodmorningcc.com)


    그리고 정영학 녹취록이 공개된 당시에도 그런 정황이 있어, 문제제기가 있었음. 

     

    또 "부산저축은행 대주주 박연호 전 회장의 4촌처남인 대출브로커 조우형은 위 일반대출 2건 중 1건과 관련되어 있고, 윤석열 수사팀은 시행사 및 조우형 등에 대한 압수수색으로 금융거래내역을 확보해서 수사한 후 대장동 전 시행사 이강길 대표를 구속 기소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조우형의 배임 및 알선수재 범죄금액은 무려 100억원이 넘었는데도, 윤석열 수사팀은 조우형을 피의자로 입건조차 하지 않았고, 대장동 전 시행사 이강길 대표에게 조우형을 소개한 사람이 바로 그 대표와 동업자인 정영학이었다"고 덧붙였다.

    https://m.joseilbo.com/news/view.htm?newsid=445729

     

    본질적인 문제는 조우형의 사건이 그 때 모종의 작위로 인하여 없어져 버렸고, 추후 조우형은 수원지검에 의해 재수사받고 유죄를 받았다는 것임. 그럼 당시 부산저축은행 사건에서 조우형에 대한 수사가 무마되었던 것은 사실이 아닌가? 하는 점임. 

     

    커피 누가 타줬나가 중요한 게 아니라....

     

    예로부터 모든 언론이 떠들 때는 누군가 (주로 검찰)의 기획이 들어간 경우가 많았었음. 

     

    이런 거 한두번 겪었어야지. 

     

    넘어가는 사람들이 좀 신기하기도 함.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3/09/08 17:23:31  172.69.***.231  꿈더하기  640994
    [2] 2023/09/08 17:27:05  221.158.***.201  알섬  138186
    [3] 2023/09/08 17:41:47  210.179.***.99  그림조아▶◀  798796
    [4] 2023/09/08 17:58:20  175.204.***.5  믹스테일  755651
    [5] 2023/09/08 19:24:39  211.244.***.146  팡팡스  743328
    [6] 2023/09/08 22:30:26  182.227.***.196  슈가럽  767674
    [7] 2023/09/08 23:20:37  222.112.***.179  모모노노  582972
    [8] 2023/09/11 16:54:43  61.38.***.53  내가교자라니  794066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317
    Now And Then-The Beatles [1] 콰이어 23/11/06 10:51 104 1
    1316
    시골길-임성훈 [1] 콰이어 23/11/05 21:55 112 2
    1315
    The Look-Roxette [1] 콰이어 23/11/04 11:27 114 2
    1314
    king herod's song -alice cooper [1] 콰이어 23/11/03 10:01 106 2
    1313
    Tainted Love [1] 콰이어 23/11/02 10:09 109 2
    1312
    방역이 정부 운용 능력을 보여주는 사례 중 하나가 아닐지... [6] 콰이어 23/10/31 23:08 667 16
    1311
    I Want You To Want Me-Cheap Trick [1] 콰이어 23/10/31 18:29 69 1
    1310
    Obsession-Animotion [1] 콰이어 23/10/31 10:09 96 1
    1309
    Stay The Night -Chicago [1] 콰이어 23/10/30 11:08 110 1
    1308
    Harden My Heart-Quarterflash [1] 콰이어 23/10/28 13:46 95 1
    1307
    Rock n' Roll Is King-Electric Light Orch [2] 콰이어 23/10/28 09:49 138 2
    1306
    Poison-Alice Cooper [3] 콰이어 23/10/27 11:30 119 2
    1305
    Fox On The Run-Sweet [3] 콰이어 23/10/27 11:28 100 2
    1304
    Turn Me Loose-Loverboy - [2] 콰이어 23/10/27 11:25 98 2
    1303
    이화영 재판 기피 신청하는 내용 옮겨봄. [4] 콰이어 23/10/26 17:01 642 12
    1302
    Life In A Northern Town-Dream Academy [1] 콰이어 23/10/25 10:54 102 2
    1301
    No Rain- Blind Melon- [2] 콰이어 23/10/24 12:17 96 1
    1300
    Interstate Love Song -Stone Temple Pilot [1] 콰이어 23/10/23 11:59 95 1
    1299
    Kapustin Toccatina op 40 no 3 [1] 콰이어 23/10/20 11:13 86 1
    1298
    The Old Man Down the Road-John Fogerty - [1] 콰이어 23/10/18 11:12 97 1
    1297
    Una Rosa Blu-Michele Zarrillo- [1] 콰이어 23/10/16 11:04 91 1
    1296
    Attila Marcel [1] 콰이어 23/10/15 09:13 137 1
    1295
    la valse de paul [1] 콰이어 23/10/15 09:09 121 1
    1294
    Made in France -Bireli Lagrene & Joscho [1] 콰이어 23/10/14 10:59 88 2
    1293
    구청장 선거에 17프로 차로 진 정권과 검찰은 어떻게 나올까요? [1] 콰이어 23/10/13 11:47 419 3
    1292
    금목서-나토리 [1] 콰이어 23/10/12 14:32 87 2
    1291
    그 사람 이름은 잊었지만-박건 [1] 콰이어 23/10/11 10:20 109 1
    1290
    Radio-Rammstein- [1] 콰이어 23/10/10 09:50 87 1
    1289
    Tu Sei L'Unica Donna Per Me [1] 콰이어 23/10/09 19:24 86 2
    1288
    il vento d'oro-kanno yugo [1] 콰이어 23/10/07 10:24 101 1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