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콰이어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9-01-24
    방문 : 1293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sisa_1222309
    작성자 : 콰이어
    추천 : 5
    조회수 : 1002
    IP : 49.165.***.212
    댓글 : 4개
    등록시간 : 2023/07/01 11:54:46
    http://todayhumor.com/?sisa_1222309 모바일
    추미애가 밀려나게 된 사유는
    <p> 조국 사건도 그렇지만 보수 언론의 힘이 큰 거 같습니다. 최순실 건 이후로는 검찰과 거의 한몸이 되다시피함</p> <p> </p> <p>그 당시 많은 민주당 의원들도 보수 언론만 보고 있었다고 함.</p> <p> </p> <p>그런데 작년부터, 정청래가 보수언론 문제점을 역설하고 신문 받지 못하게 했다고 함. </p> <p> </p> <p>당시 언론의 프레임이 '추윤 갈등'이었으니, 그 사람들 생각은 아마 '무난하게 덮고 가야 이후 선거에서 유리하다'는 생각을 했을 것 같음. 소위 말하는 중도층 이론 때문이죠.</p> <p> </p> <p>이런 생각 가진 사람들이 대통령 주변에서 펌프질을 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p> <p> </p> <p>그런데 그 실상을 모르고 '갈등'으로 퉁친 것이었죠. 아마 민주당 많은 의원들도 몰랐을 겁니다.</p> <p> </p> <p> </p> <p>한동수 감찰부장이 그 상황을 생생하게 전했죠. 한동훈 감찰하겠다고 하니 윤석열이 위협하듯이 행동했다고. </p> <p> </p> <p>그 결과, 행정법원에서 1심 유죄 선고되었는데, 윤이 한동훈을 법무부 장관 임명하면서 한동훈과 윤석열이 서로 원고 피고로 재판하고 있는 상황이 되어버립니다. 그런데도 국회에서는 법무부 장관 탄핵도 진행하지 않았음. 결국 이 사건은 추미애가 옳은 판단을 했던 거고, 이 문제를 '갈등'으로 잡았던 언론은 가스라이팅을 했던 거죠. </p> <p> </p> <p> </p> <p> </p> <p>한마디로 그 당시 국무위원들과 국회에서는 눈치보면서, 다음 선거 생각만 하다가 판단을 그르친 겁니다. 지금도 이런 사람 많을 겁니다.</p> <p> </p> <p>그리고 이들 중 어떤 이들은 이재명이 대통령이 되면 국회의원 선거에서는 오히려 불리할 거라고 생각하고, 대선에서 협조안했을 것 같다는 생각도 듭니다. </p> <p> </p> <p><br></p> <p> </p> <p>거기서 이제 '수박'이라는 집단의 문제가 부각됩니다. 대중들의 관점과 정치인의 관점이 극명하게 벌어지기 시작함.</p> <p> </p> <p>이 사람들은 시대적인 관점이나 소명, 정치적인 지향점이 명확하지 않기에, 결국은 관심이 내부로 향하고 재선을 위해 내부 총질에나 힘쓰겠죠.  </p> <p> </p> <p>현 시점에서는 가급적 내부 갈등을 일으키지 않아야 하겠지만, 그 당시 그 상황을 '추윤 갈등'으로 잘못 판단한 정치적 책임을 져야 한다고 생각함. 엄연히 당시 총장은 본부장 비리를 안고 있었고, 한동훈 감찰 방해와 사법부 사찰을 저질렀었던 거죠. </p> <p> </p> <p> </p> <p>그리고 그런 관점(<span style="color:#333333;font-size:14px;background-color:#ffffff;">무난하게 덮고 가야 이후 선거에서 유리하다)은</span> 지금도 계속되고 있는 거 같습니다. 현재는 '검찰 탄핵'이 올라가 있잖아요.</p> <p> </p> <p>이런 경우 무난하게 넘기려는 사람들, 자신의 정치적 입장을 밝히지 않고 마치 체포 결의안에서 뒤에서 기권 던지듯 행동하는 사람들이 있죠.  </p> <p> </p> <p>사실 당시 총장 탄핵은 국회의 몫이었고, 국회권한으로 할 수 있는 일이었습니다. </p> <p> </p> <p>지금도 마찬가지입니다. </p> <p> </p> <p>그런데도 지금 실행을 하지 않으면서 남 핑게 대고 있잖아요. 그럼 그 당시, 문제가 어디에 있었는지 어떤 행동이 자기 발목을 잡고 있었는지 자명한 게 아닐까요? </p> <p> </p> <p> </p> <h3 class="post_subject" style="margin:0px;font-weight:400;font-size:1.5em;display:table-cell;vertical-align:middle;height:3.222em;line-height:1.67;padding:0px .556em 0px 0px;color:#111111;font-family:Roboto, 'Noto Sans KR', '나눔고딕', 'Nanum Gothic', 'Malgun Gothic', '맑은고딕', '굴림', '돋움', Dotum, 'sans-serif';background-color:#ffffff;"><span>매불쇼 유시민 '자기 권한을 제대로 행사 못한 쪼다'의 의미</span></h3> <p><a target="_blank" href="https://www.clien.net/service/board/park/18159493" target="_blank">https://www.clien.net/service/board/park/18159493</a></p>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3/07/01 12:20:38  222.96.***.31  도라온요플레  802826
    [2] 2023/07/01 12:36:25  218.48.***.67  lucky  84548
    [3] 2023/07/01 12:48:10  110.35.***.147  이새끼바이든  537001
    [4] 2023/07/01 16:48:29  172.71.***.214  눈을떠라  780764
    [5] 2023/07/01 22:55:40  182.227.***.248  슈가럽  767674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244
    Metti Una Sera a Cena-Ennio Morricone- [2] 콰이어 23/08/27 11:16 107 2
    1243
    일본의 후쿠시마 방류를 중단 시키려면 [6] 콰이어 23/08/27 10:28 671 13
    1242
    L'immensità- Johnny Dorelli- [2] 콰이어 23/08/25 23:19 84 3
    1241
    Tales of the Magic Tree: IV. [2] 콰이어 23/08/24 23:44 136 2
    1240
    Playing God-Polyphia- [2] 콰이어 23/08/24 12:09 69 2
    1239
    한동훈, '검찰 꽃놀이패' 野 비판에 "이재명 수사가 화투인가 콰이어 23/08/24 11:56 403 5
    1238
    이화영 재판중 특이한 사건 [4] 콰이어 23/08/23 23:23 702 10
    1237
    박주민 말 들어보니 해병대 수사건은 간단하네요 [2] 콰이어 23/08/23 21:41 679 15
    1236
    echo -joe satriani- [2] 콰이어 23/08/23 11:17 87 3
    1235
    Anche Un Uomo- Mina Mazzini - [2] 콰이어 23/08/22 13:53 77 2
    1234
    원희룡도 전관이 문제라는 걸 잘 알고 있더군요. 콰이어 23/08/21 10:13 414 4
    1233
    미국은 스스로 한국인의 지지와 민심에서 멀어지려나. [15] 콰이어 23/08/19 20:11 631 14
    1232
    Dans les yeux d'emilie-Joe Dassin- [2] 콰이어 23/08/18 23:56 122 2
    1231
    Siffler sur la colline-Joe Dassin- [2] 콰이어 23/08/18 22:33 80 2
    1230
    백현동건 언론이 제대로 보도를 하지 않아 정리를 해봄 [2] 콰이어 23/08/18 15:11 545 18
    1229
    Storie di tutti i giorni-Riccardo Fogli- [2] 콰이어 23/08/17 16:31 83 2
    1228
    Celeste nostalgia-Riccardo Cocciante- [2] 콰이어 23/08/16 14:45 86 3
    1227
    그런데 검찰이 뻔한 수법을 쓰는데...왜 이게 처벌이 불가한지... [6] 콰이어 23/08/16 10:23 745 9
    1226
    Le Temps des Cathédrales-Bruno Pelletier [2] 콰이어 23/08/14 09:50 69 2
    1225
    각종 잼버리 밈 [9] 콰이어 23/08/12 18:34 1030 26
    1224
    여름날의 추억-이정석- [3] 콰이어 23/08/12 11:10 117 5
    1223
    Margherita- Riccardo Cocciante [2] 콰이어 23/08/11 10:30 94 2
    1222
    Evidemment-France Gall [2] 콰이어 23/08/10 14:38 83 2
    1221
    "L'Amérique"-Joe Dassin- [2] 콰이어 23/08/07 22:30 73 2
    1220
    A toi- Joe Dassin- [2] 콰이어 23/08/07 22:17 70 3
    1219
    봄-김정미 [2] 콰이어 23/08/05 10:38 75 2
    1218
    언론이 김은경 발언 취지를 왜곡하는 것도 현실적인 효능감 때문이라 봄 [7] 콰이어 23/08/03 17:38 370 5
    1217
    헛소리를 믿어가면서까지 지지하는 이유는 결국은 '효용감'에 있다고 봄 [2] 콰이어 23/08/02 22:19 438 9
    1216
    j'ai encoré rêvé d'elle-Il était une foi [2] 콰이어 23/08/02 11:29 90 3
    1215
    이화영 변호를 맡은 해광의 변호사가 3월 쌍방울 그룹의 사외이사 선임됨 [3] 콰이어 23/07/30 13:26 439 5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