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sisa_1157720
    작성자 : 두눈 (가입일자:2015-05-19 방문횟수:503)
    추천 : 0
    조회수 : 189
    IP : 117.111.***.113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20/06/06 15:45:14
    http://todayhumor.com/?sisa_1157720 모바일
    육육기부의 날 실천-안전시설 보수와 아이스팩 수거 건의 및 해체주의자되기
    옵션
    • 창작글

    http://agg21.cdn1.cafe24.com/dunun/369.jpg

     매년 3월 3일, 6월 6일, 9월 9일은 자신의 재능이나 시간을 이웃을 위해 나누는 날로 정해 실천해 보면 어떨까요? (기부의 날이 있는 주말에 실천해도 좋습니다.) 이날들은 축산업에서 육류 소비를 늘리고자 지정한 날이기도 하지만 실천한 기부에 관해 얘기 나누며 보람찬 마음으로 음식을 즐기면 더욱 좋지 않을까 합니다.

     

    육육 기부의 날을 맞아 주민 안전과 더 나은 환경을 위해 구청과 환경부에 민원을 넣었습니다.

     

     

     1 안전시설물 보수 민원

     

    찌그러진 난간과 떨어진 둘레긴 안전 안내판

     

    파손된 계단 난간 

     

    5월 10일에 집 근처 하늘공원 가는 길 입구 철제 난간이 찌그러져 있고 안내판이 떨어져 있었습니다. 올라가는 길 난간도 파손되어 있었습니다. 

     

     

    6월 초에 다시 가보니 파손된 시설물은 보수되어 있지 않았고 가로등 하나가 켜지지 않았습니다. 운동하러 온 주민분이 켜 보려 했지만 온전하게 점등 되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안전 시설물 파손 신고와 함께 구청에 민원을 넣었습니다. 아울러 환경부에 건의 하려했던 아이스팩 수거 건의도 구청에 했습니다. 

     

     

    불에 타지 않는 미세 플라스틱 아이스팩

     

     

    2 아이스팩 재활용 및 쓰레기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한 건의

     

    한해 2억개가 생산되는 아이스팩은 자연 분해 되려면 500년이 걸리고 연소도 안 된다고 합니다. 물에 녹지 않는 미세 플라스틱이기도 해서 하수도에 버리면 생태계 파괴 및 우리 몸으로 다시 흡수될 수 있습니다.

     

    고맙게도 2018년 현대쇼핑몰이 아이스팩을 수거 해 재활용 할 수 있는 업체에 나누어 주기 시작했고 세종시 및 몇몇 시와 구에서도 아이스팩을 수거해 재활용할 수 있게 하고 있습니다. 그래도 버려지는 양이 월등이 많고 곧 여름이라 정부에서 전국적으로 아이스팩을 재활용할 수 있는 정책을 마련해 시행해 달라는 건의를 환경부에 했습니다.

     

    즉석식품을 먹은 후 가위로 비닐을 절단해 (밀감껍질로) 기름을 닦기도하며 씻은 것들 

     

    아울러 재활용 가능한 쓰레기가 100% 재활용될 수 있도록 배출 방식을 적극 홍보할 필요가 있다고도 건의하면서 기업에서도 제품을 만들 때 재활용이 용이하게 제조 할 수 있도록 권고하고 따르는 업체에는 혜택을 주자고 건의했습니다. 또한 괜히 재활용 안 되는 걸 수고스럽게 닦고 있는 것은 아닌가 해서 기름에 색이 변한 비닐도 재활용되는지 물어보기도 했습니다.

     

    환경 및 미래 세대를 위해 해체주의자 되기! 

    5.jpg

    쌀 포장지, 우편봉투, 비닐등 재질이나 색이 다른 포장지 해체.

    최애 하는 경주법주 쌀 막걸리 투명한 병이고 라벨지에 본드 사용 하지 않아 재활용이 용이함

     


     

       

    삼삼, 육육, 구구, 기부의 날

    각자 나름의 기부를 실천 해 보면 어떨까요?

    이 콘텐츠를 접한 분들도 기부의 날을 실천하고 공유한다면 더 많은 사람이 기부의 날을 함께 할 수있을 것입니다.  실천한 기부 인증 사진을 찍어 해시태그  #절대적가치나눔 #육육기부의날실천 #66데이 #더불어사는사회 #인류는하나 #손끝으로연결된세상  을 달아 공유해주세요. 함께 해 주시는 분들에게는 두눈 프로젝트 기념 우표 <행복영원>과 <당신의 마음이 예술입니다> 금속 스티커, <마음을 두 눈으로 듣다> 엽서를 보내 드립니다. [email protected]  혹은 인스타그램으로 받으실 주소를 남겨주세요(6월23일까지)

     

     더불어 사는 사회 그리고 꿈

    나눔은 삶을 더욱 긍정적 이고 풍요롭게 변화시킬 것입니다. 특히 누군가의 꿈을 돕고자 자신의 재능을 나눈다면 더 많은 이가 꿈을 이루며 사는 사회가 될 것입니다. 나눔은 현재와 미래 사회의 희망이며 그 무엇과도 비교할 수 없는 절대적 가치입니다. 기부의 날을 통해 기부하는 마음의 씨앗이 퍼져 각자의 삶 속에서 자라났으면 좋겠습니다.

    기부의 날 실천 하신 분에게 드리는 <신의 마음이 예수> 금속스티커 
     
     누구나 넉넉한 마음만 있으면 

    할 수 있는 손톱 기부를 소개합니다.

     

    손끝달.jpg

     

    우리가 사는 동안 끊임없이 자라나 주기적으로 절단되는 손톱을 통해 진솔한 것이 아름다울 수 있는 세상을 함께 상상하고 실현하고자 합니다. 삶의 흔적이기도 한 자른 손톱을 모아 두었다가 기부의 날에 보내주세요. 기부한 손톱은 또 다른 기부자들과 연결되어 예술이 됩니다.

     

    외국인 친구가 있다면 그들에게도 손톱 기부를 권해 주시면 고맙겠습니다. 날로 심각해지는 환경문제와 인종차별 범죄는 공동체라는 인식의 중요성을 깨닫게 합니다. 인종과 무관하게 비슷한 색을 띠는 손톱을 세계인이 기부해 준다면 '인류는 하나' 임을 두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작품도 탄생할 수 있습니다.(EnglishViewer 中國語Viewer 日本語Viewer DeutschViewer) 또한, 손톱 기부는 원조 없이는 살기 어려운 지구촌 이웃도 기부의 기쁨을 누릴 수 있을 것입니다.

     

    두눈에게는 손톱 한 조각이 쌀 한 톨처럼 느껴지기도 합니다. 삶의 흔적을 보내주시는 분들 또한 두눈프로젝트 기념품을 DREAM니다. 누구나 할 수 있지만 아무나 하지 않는 일을 해 나갈 때, 세상은 더욱 아름다울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합니다. 

     

    참고로 발톱은 기부받지 않으며 자신을 상징할 수 있는 색이 칠해진 손톱, 삶의 부산물이 낀 손톱, 초승달 모양 손톱, 손톱 가루도 좋고 평소 자르는 크기의 손톱도 좋습니다. 쥐에게는 절대 먹이지 않으니 안심하고 보내주세요.

     

     

    피부색은 인종에 따라 달라도 손끝의 색은 비슷하다. 손끝으로 연결된 세상에 살고 있는 우리

     

     

     보내실 곳, 보내신분 참고 ☞ 손톱 기부해 주신 분(2008년부터)Viewer

    http://agg21.cdn1.cafe24.com/img/dunun/20190909/0.png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159070
    오늘 저녁 jtbc와 mbc 의 차이 엄청 많이 난다. gesto 20/07/10 21:25 408 1
    1159069
    박원순시장 기사 나오고서 오랜만에 오유는 어떤지 들어와봄 [7] 노르웨이우드 20/07/10 21:08 435 5/8
    1159068
    부적절 질문에 음모론…극우 유튜버, 현장 찾아 '막말' [1] 계룡산곰돌이 20/07/10 20:45 296 0
    1159067
    안타깝네요. aiidyn 20/07/10 20:31 230 5
    1159066
    진실을 요구하시는 분들께 [20] 흐르륵 20/07/10 20:17 881 9
    1159065
    [팩트체크] 정규직 전환 때문에 신규 채용 못한다? 확인해보니 [1] 계룡산곰돌이 20/07/10 20:12 278 6
    1159064
    그냥 박원순 시장님 미투관련 수사 들어갔으면 좋겠네요 [1] Joven 20/07/10 20:11 494 2
    1159063
    미투가 사람을 죽인게 아니라 [28] 리쿰 20/07/10 19:27 1180 3/12
    1159062
    미투, 죽음, 죽음에 대한 태도. [64] 국제박커 20/07/10 19:06 936 6/3
    1159061
    유서 사진 '옥에 티'…일베조차 지적하고 나섰다? [6] joeto1oo4 20/07/10 18:35 1698 1/2
    1159060
    ▶◀ 박원순 서울 시장, 행방불명 뒤 사망 상태로 발견 달밝은밤에 20/07/10 18:28 407 0
    1159059
    윤짜장이 짖어도 기차는 간다... 한씨 소환 임박 지금만살자 20/07/10 18:22 333 1
    1159058
    고인의 명예를 위해 수사했으면좋겠습니다 [4] gsdgggg 20/07/10 18:15 722 1
    1159057
    사이다 네요... [11] Paragon 20/07/10 17:58 1481 15
    1159056
    10일, 세계 감염 12,397,026 사망 557,549 美 322만 [1] 달밝은밤에 20/07/10 17:54 126 1
    1159055
    미통당의 본성 [1] Paragon 20/07/10 17:42 667 1
    1159054
    이해찬 막말 프레임 풀가동이네요 [5] 지금만살자 20/07/10 17:39 1160 7
    1159053
    진짜 '자살'인지 어떻게 알죠? [25] joeto1oo4 20/07/10 17:29 1238 3/7
    1159052
    정의당 류호정 "피해여성 외롭지 않아야.. 박원순 조문 않겠다" [8] 라이온맨킹 20/07/10 17:21 1162 3
    1159051
    유서 보고 싸한건 저 뿐인가요.. [1] 고구마만쥬 20/07/10 17:19 1345 5
    1159050
    10일, 韓 감염 13,338(+45) 사망 288(+1) 회복 12,0 달밝은밤에 20/07/10 17:12 101 0
    1159049
    이건 좀 아니지 않나요 [9] 슛나우져 20/07/10 17:02 1199 3
    1159048
    여/성문제와 고인에 대한 단상 [18] 제주불한당 20/07/10 16:18 886 4
    1159047
    일본의 소원은 전쟁이지. 박원순 살해 세팅맞고. [6] DireK 20/07/10 15:43 1357 0/12
    1159046
    잘못한건 잘못한거지만 왜 자살을 ㅠㅠ [2] 유쾌한미소 20/07/10 15:39 792 2
    1159045
    박근혜 형량 10년이상 할인받았네요 [6] 지금만살자 20/07/10 15:14 1273 8
    1159044
    정치권에 의혹으로 자살하는 문화가 자리잡은것 같아서 두렵습니다 [19] 정정현 20/07/10 14:47 1156 3/13
    1159043
    잊지 말아야 할 사실 [4] 국민 20/07/10 14:25 1378 20
    1159042
    안타깝네요 한국다람쥐 20/07/10 14:15 324 2
    1159041
    언론검찰 치욕살인 막지 못해도 거들지는 말자 [4] 느칼느칼 20/07/10 14:15 642 9/4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