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sisa_1127210
    작성자 : jkh (가입일자:2018-08-02 방문횟수:178)
    추천 : 7
    조회수 : 770
    IP : 182.212.***.19
    댓글 : 14개
    등록시간 : 2019/02/21 13:10:38
    http://todayhumor.com/?sisa_1127210 모바일
    軍댓글공작' 김관진 징역 2년6개월…법정구속은 면해
    임관빈 전 실장 금고형·김태효 전 기획관 벌금
    "군 중립 의무 위반해 헌법적 가치 중대하게 침해"
    실형 선고하되 법정서 구속하지는 않기로

    국군 사이버사령부의 정치관여 활동에 개입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김관진(68) 전 국방부장관이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3부(김태업 부장판사)는 21일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김 전 장관에게 징역 2년6개월을 선고했다. 다만 구속적부심에서 불구속 결정이 내려졌던 점 등을 고려해 이날 법정에서 구속하지는 않았다.

    이와 함께 재판에 넘겨진 임관빈 전 국방부 정책실장에게는 금고 1년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김태효 전 청와대 대외전략기획관에게는 벌금 10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김 전 장관에 대해 군 형법상 정치관여 혐의를 유죄로 판단했다.

    재판부는 "김 전 장관은 북한의 대남심리전에 대응할 필요가 있어 온라인에 글을 작성하도록 했다고 주장하면서도 대남심리전의 존재를 국민들에게 알리는 적법한 방식을 취하지 않았다"며 "오히려 부대원들의 신분을 감춘 채 대통령과 정부 여당에 유리하도록 글을 제시해 작전을 수행했다"고 판단했다.

    이어 "사이버사 부대원들의 활동방식과 당시 정치적 상황 등을 고려하면 정치적인 의견을 공표한 것이라고 볼 수밖에 없다"며 "김 전 장관이 댓글작전을 통해 정치에 관여한 것"이라고 봤다.

    다만 군 사이버사령부 군무원 채용 당시 호남 지역 출신을 배제하게 했다는 직권남용 혐의에 대해선 무죄로 판단했다. 김 전 장관은 당시 군무원이 1급 신원조사 대상이 아님에도 조사를 하게 했다는 혐의를 받는다.

    재판부는 "피고인의 지시만으로 특정지역 출신자를 배제하는 채용이 이뤄졌다고 단정하기 어렵다"며 "검사가 제출한 증거만으로는 채용과정에서 재량 범위 내에서 신원조사를 시킨 것이 직권남용에 해당한다고 보기도 어렵다"고 판단했다.

    다만 재판부는 김 전 장관을 법정에서 구속하지는 않았다. 앞서 법원이 구속적부심을 인용한 데다, 김 전 장관에 대한 다른 재판부 재판이 진행중인 점 등을 고려했다.

    김 전 장관은 재판이 끝난 뒤 취재진과 만나 "재판부 판단을 존중한다"며 "항소 여부는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전 장관은 임 전 실장, 김 전 기획관과 공모해 2011년 11월부터 2013년 6월까지 군 사이버사가 정부·여권을 지지하는 온라인 댓글을 8천800여회 게시하도록 지시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다.

    또 김 전 장관은 2013년부터 2014년까지 군 사이버사령부 정치관여 범행을 대상으로 한 국방부 조사본부 수사를 축소하도록 지시한 혐의도 받는다.

    임 전 실장은 정치관여 혐의와 함께 2011년 7월부터 2013년 10월까지 총 28회에 걸쳐 활동비 명목으로 2천800만원의 뇌물을 챙긴 혐의를 받는다. 김 전 기획관은 2017년 7월 청와대 기획관을 사임하면서 대통령기록물 문건 3건과 군사기밀문건을 유출한 혐의를 받는다.

    앞서 검찰은 김 전 장관에 대해 "피고인은 군의 정치적 중립 의무를 위반해 역사적 과오를 반복했다"며 "다시는 군이 정치에 개입하지 못하도록 해 민주주의 질서를 확립하는 역사적 선언이 이뤄져야 한다"고 징역 7년을 구형한 바 있다.
    출처
    보완
    jkh
    2019-02-21 13:11:15
    0 |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9/02/21 13:11:59  58.87.***.229  자크2개량형  279323
    [2] 2019/02/21 13:21:04  211.226.***.37  모든게유심조  746613
    [3] 2019/02/21 13:26:41  223.195.***.226  aiidyn  440003
    [4] 2019/02/21 13:48:34  211.219.***.167  20.04.15총선  432424
    [5] 2019/02/21 13:58:16  218.48.***.67  lucky  84548
    [6] 2019/02/21 17:29:47  124.57.***.139  내용무  757922
    [7] 2019/02/22 00:12:35  110.14.***.125  구름과달  756800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128647
    펌) 왜구당 클라쓰 아이사타 19/03/23 14:39 190 0
    1128646
    장작가의 엑설런트-1회 트럼프가 장작가 듣는다!! 펌글 블루머 19/03/23 14:08 46 0
    1128645
    민주-정의당, 창원성산 보궐선거 후보단일화 합의 라이온맨킹 19/03/23 14:07 161 1
    1128644
    조선학교 학생들의 인권을 침해하는 일본 정부와 사법부 펌글 pema 19/03/23 13:40 112 0
    1128643
    안하무인 이정렬 미친 싸이코네요 (영상) [1] 꿀땅콩머거본 19/03/23 13:18 584 2
    1128642
    오늘 교회장로님에게서 날라온 카톡.JPG [1] 계엄내란음모 19/03/23 13:17 435 3
    1128641
    [유시민의 알릴레오 12-1회] "미세먼지, 너 어디서 왔니?" 친일독재적폐 19/03/23 12:51 133 0
    1128640
    5·18 사실 속속 드러나는데…첫 발도 못 뗀 '진상규명위' 계엄내란음모 19/03/23 12:45 144 1
    1128639
    진보는 분열로 망한다 [2] 펌글 since1917 19/03/23 10:55 612 4
    1128638
    포항 지열발전소 수상한 정황 [4] 퇴개미 19/03/23 10:26 875 3
    1128637
    북미협상 돌아가는 상황정리 퇴개미 19/03/23 09:41 890 4
    1128636
    공영방송 KBS도 일베 로고 사용 [4] 치치와보리 19/03/23 09:31 776 1
    1128635
    북한의 연락사무소 철수는 문재인의 남북관계, 외교 실패의 빨간불입니다. [10] 자유의별 19/03/23 08:29 905 1/6
    1128634
    최근 방송언론에 대한 주관적 느낌... 보골탕 19/03/23 08:25 334 2
    1128633
    트럼프, 미 재무부에 대북 추가 제재 철회 지시 [2] 디독 19/03/23 03:07 1164 4
    1128632
    대구 칠성시장 방문하신 대통령님. [1] 치치와보리 19/03/23 02:14 820 9
    1128631
    선거법 개정안 간단 해설 이름없는자 19/03/23 01:38 407 1
    1128630
    북한이 연락사무소를 철수한 이유 친일독재적폐 19/03/23 01:34 1121 1
    1128629
    황교안과 토착왜구당 실시간 반응이 궁금하지않아요? Soon2s 19/03/23 01:01 854 4
    1128628
    지금 까지 북한의 행동과는 다른패턴 아닌가요~?? [2] 마리한화이글 19/03/23 00:53 1000 0
    1128627
    [속보] 법무부 김학의 전 차관 긴급 출국금지 [5] 계엄내란음모 19/03/23 00:36 1374 11
    1128626
    북한의 태도에 대한 유감 [5] \(′∀`)ノ 19/03/23 00:20 945 2/21
    1128625
    [속보] 김학의 22일밤 인천공항 출국하려다 억류 [4] 퇴개미 19/03/22 23:53 1153 9
    1128624
    장작가의 반문은 개같을 것이다-17회 니들한테 문대통령 아쉬운 거 없다! 펌글 블루머 19/03/22 23:13 245 1
    1128623
    북한이 언제 "1차 핵실험"을 했는지 아세요? [11] 겜잘알공대생 19/03/22 22:37 1382 4/19
    1128622
    교학사가 몰랐다고 실수라고 해명하는게 말도 안되는것 아닌가요? [1] 아이사타 19/03/22 22:29 434 2
    1128620
    잠시 후 10시 다스뵈이다 54회 시작, 출연진 소개 대물사냥꾼 19/03/22 21:08 520 2
    1128618
    법을 이용한 적폐의 반격 [2] v.taek 19/03/22 20:51 985 10
    1128617
    포항지진 자한당 근황 [1] 계엄내란음모 19/03/22 19:36 1731 6
    1128616
    대통령과 국무총리 화환을 멋대로 치워버린 황교안 [3] 치치와보리 19/03/22 19:26 1718 6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