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봄이마미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7-05-15
    방문 : 748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sisa_1117139
    작성자 : 봄이마미 (가입일자:2017-05-15 방문횟수:748)
    추천 : 8
    조회수 : 1142
    IP : 220.117.***.12
    댓글 : 3개
    등록시간 : 2018/10/15 18:53:24
    http://todayhumor.com/?sisa_1117139 모바일
    “맘카페 마녀사냥에 보육교사가 죽었다” 동료 교사들 국민청원
    아동학대 가해자로 오해를 받던 어린이집 보육교사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건이 온라인에서 큰 파장을 일으키고 있다. 동료 교사들은 숨진 교사의 억울함을 풀어달라는 글을 각종 커뮤니티와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리고 네티즌들의 동참을 호소하고 있다.

    15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아동학대로 오해받던 교사가 자살했습니다’라는 청원 글이 올라왔다.

    청원인은 “견학지에서 아동학대로 오해받던 교사가 지역 맘카페의 마녀사낭을 견디지 못하고 자살했다”며 “사실상 아동학대도 아니었고, 부모님과 오해도 풀었으나 신상털기 악성댓글로 인해 목숨을 버렸다”고 적었다.

    이어 “해당 카페는 고인에 대한 사과나 사건에 대한 반성 없이 관련 글이 올라오면 삭제하기 바쁘고 작성자를 강퇴하고 있다”며 “억울하게 생을 마감한 ‘을 중의 을’ 보육교사의 억울함을 풀어주세요”라고 호소했다.

    청원 글에 첨부된 글을 보면 사건은 지난 11일 발생했다. 김포 통진읍 한 어린이집 교사인 A씨는 원생들을 데리고 인천 드림파크로 가을 나들이에 나섰다가 아동학대 오해를 샀다. 동료 교사들에 따르면 당시 A씨가 돗자리를 터는 과정에서 한 원생이 넘어졌고, 이를 목격한 인물이 ‘아이가 교사에게 안기려다 넘어졌는데도 일으켜주지 않고 돗자리만 털었다’는 내용의 글을 지역 맘카페에 올렸다. 지역 맘카페에는 A씨의 실명과 사진까지 공개됐고, ‘아동학대’라는 비난이 들끓었다.

    경인일보에 따르면 어린이집 측과 A씨가 원생 엄마에게 상황을 설명하고 엄마도 수긍하면서 오해가 풀렸으나, 원생 이모라고 주장한 인물이 맘카페에 글을 올리고 12일에는 어린이집을 찾아와 거세게 항의하는 일이 벌어졌다.

    동료 교사가 카페에 쓴 글에는 이날 상황이 자세하게 적혀있다. 이모라고 밝힌 인물이 교사들을 무릎 꿇리고, 물을 뿌렸다고 했다. 이날 밤 늦게 퇴근했다는 A씨는 얼마 뒤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 A씨는 13일 오전 2시50분쯤 자신이 살고 있는 아파트 단지 현관 입구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A씨는 극단적 선택에 앞서 ‘원생과 가족에게 미안하다’ ‘원망은 안고 가겠다’ ‘어린이집과 교사들에게 피해가지 않도록 해달라’는 내용의 유서를 남겼다.


    극단적인 마녀 사냥이 유치원 교사를 죽음으로 몰고 간것은 아닌지  .....안타깝네요 ... 다른 기사에 보니 같은 유치원에 다니던 원생 부모가 올린 글이 있더라구요  "정말 좋은 선생님이었다. 그곳에서 있었던 상황이 아동학대라면 나는 수없이 더한 학대를 하며 아이 둘을 키워온 것이다. 더이상 억울한 죽음이 없길 바란다”라고 올렸더라구요 ...안타깝습니다 .  부모와 원만히 오해를 풀었는데 아이 이모라는 분이 하신 행동이 이해가 안되네요 .
    출처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2760997&code=61121111&cp=nv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8/10/15 19:12:29  39.7.***.7  쉰바람  715711
    [2] 2018/10/15 19:17:03  182.212.***.27  푸하하하!!  287776
    [3] 2018/10/15 19:22:37  117.111.***.113  빚  322710
    [4] 2018/10/15 20:43:32  1.246.***.17  날았다곰  18807
    [5] 2018/10/15 20:59:26  175.115.***.92  검푸른바람  758993
    [6] 2018/10/15 22:16:02  125.177.***.240  맘이아파서  547477
    [7] 2018/10/15 23:35:39  114.200.***.216  내일은절필  698332
    [8] 2018/10/16 16:39:35  180.68.***.42  침팬지대장  157819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54
    영상 보면서 이소영의원님 팬이되었네요 조목조목 너무 속시원하네요 [3] 봄이마미 20/06/12 09:16 531 16
    353
    민주당 탈당 인사들, 시민당으로 '우회 복당' 하려다 '덜미' [1] 봄이마미 20/06/08 18:36 808 12
    352
    윤미향 "딸 학비와 '김복동장학금' 무관, 조선일보 보도는 허위 봄이마미 20/05/30 17:11 547 18
    351
    박원순 "유흥시설 집합금지 발령…이태원 관련 전국 40명 확진"(종합) 봄이마미 20/05/09 18:07 379 6
    350
    미국은 선진국이 아니었나..코로나가 드러낸 치부 '다섯' [4] 봄이마미 20/04/30 10:29 866 10
    349
    야당에 양보하고 협치하라고 뽑아준거라는 평론가들 .... [8] 봄이마미 20/04/18 17:52 1312 21
    348
    나경원의 몰랐다 [2] 봄이마미 19/05/19 15:46 1335 19
    347
    서울의소리 나경원 응징취재..."왜 토착왜구라 불리는지 아는가?" [4] 봄이마미 19/04/18 13:30 753 11
    346
    김경수, 항소심서 보석 허가..법정구속 77일 만에 석방 [3] 봄이마미 19/04/17 12:05 967 38
    345
    세월호 망언 차명진, 서울대 동기 채팅방서 뭇매 맞자 '도망' 봄이마미 19/04/17 11:12 533 7
    344
    손혜원 조카입니다. [2] 봄이마미 19/01/26 00:03 2432 48
    343
    조국 민정수석이 도움을 요청하는 진짜 이유 봄이마미 19/01/11 14:59 422 7
    342
    靑 '북에서 온 곰이가 낳은 강아지 공개' 봄이마미 18/12/25 15:34 697 11
    341
    자유당이라 불리는게 싫은 자유당 [5] 봄이마미 18/12/20 11:24 645 10
    340
    “노무현 국민장, 장군 한 명도 안 가…보수언론 그땐 왜 침묵했나” [1] 봄이마미 18/12/17 09:20 882 26
    339
    文대통령, 조국에게 신뢰 보낸 세 가지 이유는 봄이마미 18/12/08 13:58 524 18
    338
    홍준표 “‘문준용 언급’ 이재명, 물귀신작전 서슴없어… [5] 봄이마미 18/11/26 12:56 887 7
    337
    이용주 “국민 음주운전 경각심 갖는 계기되길”…‘유체이탈’ 화법에 비난 [6] 봄이마미 18/11/02 17:57 591 13
    336
    셜록 박상규 기자 "검찰 거짓말, 양진호 수사 뭉갰다" [8] 봄이마미 18/11/01 14:19 919 46
    335
    리선권 '냉면 발언' 안해 .."뭘 들고 오셔야지.." 말해 [14] 봄이마미 18/11/01 00:20 1666 33
    334
    조금전 박상규 기자가 페이스북에 양진호회장에게 쓴 내용 [5] 봄이마미 18/10/31 18:34 968 20
    333
    금융당국 "세컨더리보이콧 루머 유포과정 조사…적발시 엄중 제재" [2] 봄이마미 18/10/31 16:14 376 8
    332
    위디스크 회장 "우리 애들은 뭔죄냐. 아빠의 맘 이해해주길" [10] 봄이마미 18/10/30 20:27 1193 20
    331
    위디스크' 양진호 회장, 개발자 무차별 폭행 영상 '충격'…폭행 영상 [7] 봄이마미 18/10/30 15:49 920 8
    330
    공수처의 필요성을 알려준 강민구... [5] 봄이마미 18/10/25 13:25 799 16
    329
    이탈리아 유력지, 문 대통령 '올해의 인물'로 선정 [2] 봄이마미 18/10/19 22:07 787 42
    328
    문재인 (디모테오) 대통령 삶과 신앙 봄이마미 18/10/18 09:48 473 17
    327
    "한유총 호랑이인 줄 아는데 국민은 공룡.. 개혁 속도전 펴야" [1] 봄이마미 18/10/18 09:15 313 18
    326
    문재인 대통령 미사 유툽 중계 주소+ 평화방송 채널 번호 [1] 봄이마미 18/10/17 23:37 397 10
    325
    문재인 대통령과 이탈리아 대통령이 만나셨습니다 . [3] 봄이마미 18/10/17 21:46 618 21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