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Apraxas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3-04-15
    방문 : 1656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military_77955
    작성자 : Apraxas (가입일자:2013-04-15 방문횟수:1656)
    추천 : 13
    조회수 : 1120
    IP : 49.180.***.86
    댓글 : 5개
    등록시간 : 2017/06/23 16:26:47
    http://todayhumor.com/?military_77955 모바일
    정보과 병사의 곶통 5
    옵션
      읽어주는 사람은 많지 않지만 계속 해서 정보병으로써의 썰을 풀고 있는 작성자임미다!

      이번엔 시간대를 따라서 썰을 푸는게 아니라 여지껏 걍 지나갔던 썰들을 몇개 풀어보겠음.

      우선 첫번째는 대대장땜에 이중국적자가 됐던 얘기임.

      작성자는 영어를 잘한다고 했움... 이게 어릴때 외국에서 몇년 살면서 영어로 학교를 다녔기 때문임.

      근데 절대로 난 한국 사람이었음. 외국 국적같은거 현재까지도 가져본적없는, 외국에서 살아는 봤지만 계속 한국사람인 닝겐임.

      근데 우리 대대장이 날 팔아먹음. 어느 한 이등병이던 날에 밀린 빨래를 더이상 방치를 할수가 없어서 정보과장님께

      말씀드리고 잠깐 빨래를 하러 생활관에 갔다가 지통실에 다시 내려갔던터였음.

      내가 지통실에 들어가자 지통실에 있던 모든 병사 및 간부가 날 보고 빵터지는거였음.

      난 내가 나도 모르게 도비마냥 양말을 모자대신 썼든가 팬티를 뒤집어썼든가 그런줄 알았음.

      갑자기 정보과장님이 날 보더니 말씀하심.

      "미국국적은 언제부터 가지고 있었냐?"

      "저 미대륙 근처도 가본적 없습니다."

      또 빵터짐. 도대체 왜 그러나 하고 있었는데 그날 저녁에 알게됏음.

      내가 국방티비에 나왓던거임. 우리 대대장이 날 가차없이 팔아먹었던거임. 미국에서 10몇년을 살고 미국 국적도 가지고 있었는데

      내가 대한민국을 지키기 위해 미국 국적을 가차없이 버리고 한국으로 들어와서 군대에 입대했다는 터무니없는 개소리를

      아주 가차없이 했다는거임. 거기다 내 이름도 성만 같지, 바꿔먹고ㅋ

      어처구니가 없었음. 근데 그 이후로 휴가를 나가서 그 당시에 군대에 있던 내 친구들을 볼때마다 나한테 그 소리를 함.

      그때부터 약 4년간 친구놈들한테 난 대한민국의 수호자가 됐었음. 아직도 잊어먹을 때쯤 되면 친구놈들이 가끔 함.

      썩을놈들


      두번째 얘기는 폭발물 발견 얘기임.

      내가 있던 부대도 그렇고 근처 도시도 그렇고 해안부대고 해안도시다 보니 일제강점기때도 그렇고

      6.25때도 그렇고 항구가 많이 쓰였던 그런 곳임.

      그리고 가끔 땅파면 폭탄이고 총알이고 나옴;;;;; 리얼 나옴;;;;;;;;; 내가 그걸 2번 겪어봄.

      전화인지 전전화인지에 적었었는데, 해안부대라 어부분들한테 군부대 전화번호 알려주고 한다고 했었음.

      이게 어부분들뿐만이 아니라 해경, 경찰, 시청 등 공공기관들이랑도 다 연결되어있음.

      근데 한번은 정말 정말 정말 오랜만에 10시에 잘수 있는 날이었음. 거기다가 그날은 근무도 없어서

      정말 내 군생활중 몇안되는 8시간 풀로 잘수 있는 날이었음. 그래서 정말 감사히 여기며 자리 다펴고 오랜만에 새벽말고

      다른 사람들 다 씻고 있을때 같이 잘 씻고 침낭안에 기분좋게 들어가서 꿈틀대고 있었음. 10:30에 불침번이 날 깨움.

      지통실 호출이라함. 근데 단독군장을 차고 나오라고함. 뭔가 겁나 고였구나 하는 생각과 아 이 빌어먹을 상황은 좀 다른때 터지지

      하필이면 오늘이냐 하는 생각을 동시에 하며 후딱 내려감. 이때 당시 뉴정보과장님이었음. 날 보자마자 하는 말이

      "작성자야, 미안하다. 나가자."

      "과장님 죄송한데 어딜 나갑니까??"

      "폭탄나왓대"

      "????????????????"

      근처 공사장에서 땅을 파는데(아니 애초에 밤에 땅을 왜 팜???) 거기서 폭발물같은게 나와서 연락이 왔다고 함.

      내가 뭘 어쩌겠음. 일게 병산데. 까라믄 까야지... 총 메고, 실탄까지 챙기고(이건 실제 상황이라 실탄줌...

      첫 2발만 공포탄이고 나머지는 실탄으로 가득찬 탄창...) 상황무슨낭이었는데 이름도 기억안남. 가방 있음. 안에 뭐

      줄자랑, 바리게이트 같은거랑 주변지역 다 들어있는 지도랑 카메라랑 해서 다 들어있는 가방. 그 가방메고 뉴정보과장님을

      따라나섬. 언제적 폭탄인지, 어떻게 거기에 있었던건지 그런게 확인이 안되기때문에 정말 전쟁하듯이 준비하고 나감.

      공사장 도착해보니 이미 경찰이 주변에 줄다 쳐놓고 근처 일반인 다 대피시켜놓고 있었음.

      난 폭탄이 가운데 있는 구덩이 주변을 빙글빙글 돌면서 사진찍고 은근슬쩍 가까이 가서 둘레 길이재고(이게 정말 완벽하게

      미친짓이었음. 만약에 터졌으면 난 시체도 못 남기는 거였음) 이러고 하품하면서 뉴정보과장님이 경찰이랑

      얘기하는거 보고 있었음. 나중에 폭탄제거반인지 뭔지가 제거할때 확인한 결과로는 뇌관이 살아있는, 실제로 언제 빵 할지 모르는

      그런 상태였다고 함... 난 비명횡사 할뻔 했던거임... 폭탄 자체는 6.25때 뱅기에서 떨군 폭탄이

      안터지고 걍 그대로 땅속에 잘 묻혀있다가 거기 박물관 만든다고 땅을 파면서 발견했던거임ㅋㅋㅋ

      한국은 무서운 곳임... 우리 징어님들 조심하셈...

      다른 한번은 야근하고 있는데 뛰쳐나갔던건데 가정집 뒷뜰에서 6.25때 총알이 박스채로 2박스가 발견됐던거임.

      이땐 사실 난 보고서 작성하는데만 좀 고생했지 나다서는 별로 한거 없었음. 걍 우리 부대 연병장 한가운데 가져다놓고 타 중대

      아조씨들이 돌아가면서 추가근무로 그걸 지켰었음. 물론 난 보고서 다 작성하고나서야 잘수 있었음...(주륵) 
         

      세번째 얘기는 배 나포한다고 날뛰었던 얘기임.

      또 말하지만 작성자는 해안부대에서 근무했움. 그래서 막 레이더기지도 근처에 있고 그랬었음.

      이날도 정말 하늘과도 같은 8시간 자는 날이었는데 이번엔 부대가 통채로 기상함.

      내려가서 알고보니 레이더기지에서 연락이 왔는데, 우리나라 선박이 아닌 중국선박하나가 우리 부대가 담당하는 해안선으로

      접근하는 중이었던거임. 이게 단순 중국 어선 하나가 더내려온건지, 아니면 북한 간첩들이 중국어선인척 내려오는건지 알바가 앖기에

      우리는 또 전쟁급으로 준비하고 지통실에서 막 회의하고 난리남. 이날은 우리 부대만 난리났던게 아니라

      연대장, 사단장까지 자다말고 나왓던걸로 알고 잇음.

      이게 간첩이었으면 우리 부대는 초동조치 잘했다고 단체 휴가라도 나갔을테지만 아쉽게도(?)

      중국에서 불법이민넘어오는 선박이었음. 결론적으로는 잘 잡아족쳤고(그쪽 배에서 막 무기가지고 덤볐다고 함.

      난 다행이도 정보병이라 먼저 올라갈일음 없어서 다행이었음.) 우리 대대장 아조씨는 막 표창도 받았다고 들었음.

      근데 ㅋㅋㅋㅋㅋ 사실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해경이 다 했고 우리는 이미 나포된 선박에 올라가서 막 수색하는척 하는 사진 찍고 불법이민자들 끌어내리는 사진찍고

      해서 뭔가 한"척" 한거였음. 사진으로 표창받음. 물론 우리 일반 병사한테 떨어진건 개뿔 암것도 없었음.

      초코파이 하나도 안 떨어짐. 흥


      몇가지 썰이 더 있긴한데 이것들은 다음화에! 그럼 전 이만 뿅.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7/06/23 16:30:35  121.168.***.84  무효표  750340
      [2] 2017/06/23 16:38:17  118.176.***.171  분실물  233976
      [3] 2017/06/23 16:51:27  58.125.***.136  THAAAAAAAD  351999
      [4] 2017/06/23 17:32:46  58.124.***.57  글룸소로우  747377
      [5] 2017/06/23 18:29:39  221.138.***.141  라제엘  672363
      [6] 2017/06/24 02:27:12  118.33.***.38  나기사  539887
      [7] 2017/06/26 01:09:43  61.73.***.142  Windows_2017  202126
      [8] 2017/06/26 19:58:22  119.204.***.231  후츄  138997
      [9] 2017/06/26 20:04:43  223.55.***.12  Compostela  73951
      [10] 2017/06/26 20:08:42  223.62.***.97  바암  7601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56
      노트북 쓰다가 이번에 데스크탑을 하나 맞추려고 합니다. 지적이 필요합니다 [5] 본인삭제금지 Apraxas 19/09/16 17:42 90 1
      955
      요즘 할 게임이 뭔가 없어요... [4] Apraxas 19/08/13 09:57 121 1
      954
      GOD EATER 2 Rage Burst [2] Apraxas 18/05/02 19:41 118 5
      953
      갓오브워 플레이중 전편들에 비해서 단하나 맘에 안드는점... [1] Apraxas 18/04/21 17:43 131 0
      952
      [스포 주의]툼레이더 영화가 최신 툼레이더 게임에서 굉장히 많이 따왔어요 [4] Apraxas 18/03/11 11:33 239 1
      951
      꿈은 이루어진다 [25] 펌글 Apraxas 18/03/08 13:24 1127 12
      950
      혹시 소드 아트 온라인: 페이탈 불릿 해보신분 계신가요? [7] Apraxas 18/02/21 21:28 70 0
      949
      Civilization: Beyond Earth [9] Apraxas 18/02/15 19:55 340 13
      948
      그냥 요즘 들어 이런 생각을 자주 하게 됩니다... [2] 창작글 Apraxas 17/08/09 02:01 140 2
      947
      [펌글] 양치기 소년 펌글 Apraxas 17/08/04 00:21 268 4
      946
      (실시간) 아이폰 6 박살난 스크린 고치기 [98] 창작글외부펌금지 Apraxas 17/07/29 12:56 136 15
      945
      [소녀전선] 제가!!! 드디어!!! 성공했습니다!!!! [5] Apraxas 17/07/22 16:26 163 2
      944
      [소녀전선] 슬픈 영혼... [4] Apraxas 17/07/19 10:19 112 0
      943
      [본삭금] 전기장판이 두통을 일으키진 않겠죠...? [4] 본인삭제금지 Apraxas 17/07/18 22:13 63 1
      942
      호라이즌 제로 던 게임 처음 시작하면 기본 난이도가 뭔가요? ㅡㅡ [9] Apraxas 17/07/14 23:07 87 1
      941
      [플스구매완료] 제가 오늘 한 핵멍청한 짓을 알려드리죠. [16] Apraxas 17/07/12 21:47 152 10
      940
      [소녀전선] 제 아이들을 부려먹어주실분들을 구합니당... [2] Apraxas 17/07/07 22:18 73 0
      939
      정보과 병사의 곶통 마지막 [3] Apraxas 17/06/28 12:45 73 11
      938
      정보과 병사의 곶통 6 [9] Apraxas 17/06/24 17:14 95 15
      정보과 병사의 곶통 5 [5] Apraxas 17/06/23 16:26 105 13
      936
      정보과 병사의 곶통 4 [6] Apraxas 17/06/23 08:28 92 14
      935
      정보과 병사의 곶통 3 [5] Apraxas 17/06/22 21:12 80 13
      934
      정보과 병사의 곶통 2 [5] Apraxas 17/06/22 18:56 72 17
      933
      정보과 병사의 곶통 1 [5] Apraxas 17/06/22 14:43 89 11
      932
      해외/외국에서 던파를 해보려는데 파티 렉을 줄일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5] Apraxas 17/06/01 22:48 33 0
      931
      [뻘글] 호주에 있는 닝겐입니다 [4] Apraxas 17/05/31 08:42 61 0
      930
      게이밍 노트북 하나 한번 살짝 봐주시겠습니까 [6] 본인삭제금지 Apraxas 17/05/16 22:22 57 1
      929
      [21번째] 호주 워홀 일기 [1] Apraxas 17/05/09 23:22 16 0
      928
      무협소설 이름 질문이 있습니다 [2] 본인삭제금지 Apraxas 17/03/30 23:45 27 0
      927
      [20번째] 호주 워홀 일기 [2] Apraxas 17/03/17 23:55 27 1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