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천재영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3-05-03
    방문 : 2145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lovestory_95205
    작성자 : 천재영
    추천 : 0
    조회수 : 1279
    IP : 211.205.***.18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24/04/10 09:35:14
    http://todayhumor.com/?lovestory_95205 모바일
    공자 왈 맹자 왈

    공자왈 孔子 曰

     

    옛날 어른들 읽으신

    책 속의 귀한 말씀인데

     

    그것을 다른 사람에게 말할 때는

    꼭 공자왈 이라고 붙여서 말했던

     

    자신이 생각한 말이 아니고

    공자님 가르침이란 뜻 담은

     

    그래서 꼭 공자왈 맹자왈

    지은이를 밝히며 책 읽었는데

     

    그것이 지금은 학생들이

    졸업 앞두고 논문 쓸 때

     

    꼭 각주를 달게 된 근본

    원인이 되었다는 말인데

     

    더러는 그 규칙 또는 원칙 어기고

    제가 생각하고 연구해 낸 것처럼

     

    그래서 표절 이라는 말도 또는

    남의 것을 슬쩍 했다는 말도

     

    한동안 남의 이론 슬쩍 해서

    얼굴 들지 못한 이들 있었던

     

    정당하게 제 것 아니면 논문

    내용 속에 각주를 달았으면

     

    아무 문제 없었을 터인데

    제가 좀 더 잘나 보이려고

     

    남의 주장 또는 이론 논문을

    복사해서 붙이거나 슬쩍 했던

     

    그런 못된 짓 더러는 학생이

    스스로 몰래 하기도 했지만

     

    더러는 부모가 자식 위한다며

    앞장서서 못된 짓 가르친 꼴 된

     

    그러고도 반성 없이 오히려

    큰소리치며 요리조리 숨겼던

     

    그러나 결국은 모두

    탄로 나고 밝혀졌는데

     

    그렇게 되니 부모는 왜

    우리만 가지고 그러느냐는

     

    학생들 간에 그런 일이 한둘 아닌

    숫 하게 많이 발생했다는 말이 되는

     

    또 누구는 그런 말 하는 부모에게

    물귀신 작전이라고 오히려 핀잔

     

    그렇게 온갖 부정이 탄로 났는데도

    그들 부모 자식 부끄러운 줄 모르고

     

    사방에 제가 잘못한 것 없다며

    입을 나불거리다가 법정에서는

     

    제가 그랬다고 인정하고

    또 나오면 언제 그랬느냐는

     

    세상이 복잡하고 어수선한

    틈타고 그런 못된짓 했으면

     

    제잘 못을 깨끗하게 반성해야

    옳은데 그런 가치 형성 안 된

     

    어릴 적부터 부모에게 적당히

    얼렁뚱땅 그렇게 잘 못 배운

     

    부모가 스스로 어긋난 행동

    제 자식 삐뚤어지게 가르친

     

    그래서 더러는 하는 말이

    그 나물에 그 나물이라는

     

    또는 콩 심으면 콩 나고

    팥 심은 곳은 팥 난다는

     

    윗물이 맑고 또 청명 해야

    아랫물도 맑고 깨끗하다는

     

    또 더러는 저는 잘 못 된

    길 가더라도 제 자식에게는

    반듯한 길을 가르쳐야 하는데

     

    그런 기초적인 인성 가치관의

    형성 또는 배우지 못한 그것이

    그 집안 전통 본바탕이 잘 못 된

     

    그들의 겉모습은 빤빤하게

    그렇게 생겼는데 하는 짓은

     

    길가에 버려진 X 무엇 같다며

    말하는 입까지 행여 더럽혀질까

    말로 표현은 하기 쉽지 않다는

    그래서 보기만 하고 듣기만 한다는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145
    운명과 개성 천재영 24/05/23 09:00 173 1
    3144
    뽑아준 뽑힌 이장님 천재영 24/05/22 09:07 356 0
    3143
    사랑의 선택 천재영 24/05/21 09:10 336 1
    3142
    견리사의 천재영 24/05/20 09:15 404 0
    3141
    별도 달도 모두 다 천재영 24/05/19 11:12 329 2
    3140
    정겨운 사투리 ? 천재영 24/05/16 09:38 354 1
    3139
    눈치 빨라야 사는 천재영 24/05/15 08:40 401 0
    3138
    멋쟁이 미인들 세상 천재영 24/05/14 11:57 483 0
    3137
    고승 - 대사의 말씀 천재영 24/05/13 08:52 358 1
    3136
    참사랑은 참사랑을 천재영 24/05/12 08:37 323 0
    3135
    웃을 일 많은 세상 천재영 24/05/11 09:44 473 1
    3134
    신이시여 천재영 24/05/10 09:34 249 1
    3133
    초보시절 천재영 24/05/09 09:07 346 1
    3132
    대문 이야기 [2] 천재영 24/05/08 08:52 284 1
    3131
    오월은 가정의 달 천재영 24/05/07 09:14 332 2
    3130
    이름이 한 몫 천재영 24/05/06 09:33 565 0
    3129
    이 시대의 영웅들 천재영 24/05/05 09:07 335 0
    3128
    어르신 관광 나들이 천재영 24/05/04 09:31 493 0
    3127
    근황을 알고싶은 천재영 24/05/03 08:30 396 1
    3126
    효는 행해야 더 빛이나는 천재영 24/05/02 08:52 343 0
    3125
    꼰대도 꼰대 다운 천재영 24/05/01 09:20 365 0
    3124
    육아 잘하는 방법 ? 천재영 24/04/30 09:26 380 0
    3123
    돌아라 물레야 천재영 24/04/29 09:31 304 1
    3122
    측은 지심 천재영 24/04/28 08:47 304 0
    3121
    지식은 경험을 못당해 [2] 천재영 24/04/27 09:27 459 2
    3120
    감사의 인사를 [2] 천재영 24/04/26 09:26 279 1
    3119
    웃으면서 살면 [2] 천재영 24/04/26 09:22 285 1
    3118
    컴퓨터와 문자판 천재영 24/04/25 09:52 320 1
    3117
    온실 속 같은 세상 천재영 24/04/24 08:51 319 0
    3116
    거울 앞에 앉은 누이 천재영 24/04/23 09:47 411 1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