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천재영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3-05-03
    방문 : 2121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lovestory_95003
    작성자 : 천재영
    추천 : 2
    조회수 : 2406
    IP : 211.205.***.18
    댓글 : 2개
    등록시간 : 2024/02/02 10:24:29
    http://todayhumor.com/?lovestory_95003 모바일
    80 - 90 년대 출근길

    80 - 90년대 출근길

     

    흘러간 날의 아련한 추억

    옛 생각에 잠시 쉬어가는

     

    어느 님 출근길 고달프지만 참 아름다운

    올린 글 보고 생각난 옛 시절 이야기

    당시는 잠실 시영아파트에서

     

    5년간 살았을 때 이야기인데

    아침 630분 집에서 나와

    세 번 교통수단 바꾸어타면서

     

    568 버스 타고 청량리로
    청량리에서 전철 타고 의정부로
    의정부에서 경원선 열차로 양주 덕정으로

    그렇게 잠실에서 양주 덕정으로

    힘든 통근길 5년을 출퇴근했던

    그것 너무도 힘들고 지쳐 견딜 수 없어

    지금의 창동으로 이사해 살고 있는

    그 당시 더러는 남들 모두 좋다는

    강남 잠실에서 왜 강북으로 이사를

     

    그런 말도 참 많이 들었는데

    너무 힘들어서 그랬다는 핑계

     

    그런저런 과정을 겪으면서

    제가 목표했던 달성을 위해

     

    지금의 경제적 이익을 따지면

    참으로 바보짓 했다 하겠지만

     

    하지만 동료들 부러워하는 선망의

    또는 나만의 자부심일 수도 있는

     

    경기도 일원 20 30여 년 돌며

    한가지 목표만 바라보고 달렸던

     

    드디어 참 힘든 하지만 선망의

    승진을 큰 보람이라며 위로하는

     

    평범한 민초 소원하는 성공은

    크게 세 가지로 본다고 하는데

     

    첫째는 참으로 명예로운 성공

    둘째는 남다른 경제적인 성공

    셋째는 강한 권력에 의한 성공

     

    경제적 성공 남다른 특별함 있어야 또

    권력에 의한 성공은 든든한 뒷배 있어야

     

    평범한 민초는 정신적인 승부로

    정직 성실 근면 부단한 자기 노력

    그렇게 우수함을 인정받아야 가능한


    평범한 모든 민초 최선 다하면 누구든지

    내일은 반드시 큰 기쁨 기다리고 있을 터

     

    오늘은 힘들어도 내일은 남다른

    성공의 큰 행복을 맛보게 되는

     

    평범한 공무원

     

    당시 대학 졸업 공직에 발령받으면

    이름난 일반 회사 월급 3/4 정도

     

    그것 불만해 더러 다른 처우 좋은

    일반 회사 찾아서 생각 바꾸기도

     

    그 당시 흔히 쓰이던 말 쥐꼬리 같은

    월급 받으며 참으로 살기 힘들었던

     

    처음부터 그런 차이 아쉬웠지만

    그래도 나름의 소신 자부심으로

     

    당시 모든 평직의 공무원 그래도

    민초를 위한 봉사직 그 자부심으로

     

    열심히 근무하며 저를 담금질했던

    상대적 부족한 월급 보상 차원에서

     

    국가 경제에 일조한 공무원 보상

    국가는 공무원 연금 제도를 도입

     

    그 당시 참 가난했던 공무원들 희망

    퇴직 후 연금 수령 목표가 꿈이었던

     

    매월 지급되는 월급에서 일정한

    금액 연금 몫으로 미리미리 공제

     

    그때 좀 잘나간다던 몇몇 상대적으로

    가난했던 공무원 우습게 내려보기도

     

    이제 세월 흘러 그렇게 적립했던 연금으로

    기본생활은 유지하는데 지난날 내려보던

    몇몇 그랬던 상황 잊고 연금문제 탓

     

    그 당시 공무원들은 30 40년 평생

    상대적 가난 꾹 참고 봉사했던 또 한편

    국가 경제부흥에 일조한다는 자부심도 있었던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4/02/02 18:56:18  59.2.***.158  사과나무길  563040
    [2] 2024/02/03 01:08:52  220.79.***.66  국향6호  69096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105
    목련 = 연꽃 천재영 24/04/13 09:48 252 1
    3104
    소는 누가 키우노 [2] 천재영 24/04/12 09:52 296 1
    3103
    알쏭달쏭 1 천재영 24/04/11 10:04 130 0
    3102
    공자 왈 맹자 왈 천재영 24/04/10 09:35 179 0
    3101
    양상군자 천재영 24/04/09 08:59 249 0
    3100
    형제자매 = 달라도 참 천재영 24/04/08 09:16 288 0
    3099
    미인 천국 [2] 천재영 24/04/07 09:35 424 0
    3098
    엄마 같은 누님 천재영 24/04/06 09:24 377 0
    3097
    안전 지킴이 가로등 천재영 24/04/05 10:06 183 1
    3096
    내 마음에 쏙 드는 천재영 24/04/04 10:03 230 1
    3095
    " 너나 잘 하세요 " 천재영 24/04/03 09:50 264 0
    3094
    화려한 멋있는 포장 천재영 24/04/02 09:42 293 0
    3093
    장군의 대답 천재영 24/04/01 09:51 290 0
    3092
    빚쟁이 = 국채 천재영 24/03/31 09:08 306 0
    3091
    지우개 천재영 24/03/30 09:28 276 0
    3090
    고마움에 인사 올리는 천재영 24/03/29 10:00 162 1
    3089
    산전 수전 천재영 24/03/29 09:52 184 0
    3088
    30 년 후에도 천재영 24/03/28 09:36 264 2
    3087
    무주 공산이라는 [2] 천재영 24/03/27 09:45 369 0
    3086
    이왕이면 다홍치마 천재영 24/03/26 10:25 279 1
    3085
    전해 오는 말씀 천재영 24/03/25 09:33 259 0
    3084
    둥글둥글 살자는 천재영 24/03/24 09:52 268 1
    3083
    다시 뛸 준비를 천재영 24/03/23 09:32 261 2
    3082
    떠날때는 말 없이 천재영 24/03/22 09:27 259 0
    3081
    농촌의 풍경 [2] 천재영 24/03/21 09:32 326 1
    3080
    서로가 껌딱지라는 천재영 24/03/20 10:00 285 1
    3079
    남녀 유별 천재영 24/03/19 09:27 322 1
    3078
    귀한 님들께 [1] 천재영 24/03/18 09:50 266 2
    3077
    덕잎 부터 다른 [1] 천재영 24/03/18 09:39 280 2
    3076
    사과 나무 길 님 [3] 천재영 24/03/17 09:59 264 3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