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humordata_2018085
    작성자 : 러스트4
    추천 : 14
    조회수 : 3656
    IP : 221.155.***.215
    댓글 : 46개
    등록시간 : 2024/05/30 09:36:59
    http://todayhumor.com/?humordata_2018085 모바일
    이제보니 나 사내 왕따였나봐
    옵션
    • 펌글

    나이가 많아서 친목은 포기하고 회사생활 시작했어.
    기대하는게 없어서 그냥 무덤덤하게 생활했거든.

    근데 퇴사 앞두고 생각해보니
    사람들이 같이 점심 먹는거 은근히 피하고,
    자기들끼리 톡방에서 웃고 사진 공유하고 이야기하고,
    점심 시간이 하루만 30분 당겨진 날이 있었는데 나만 몰랐고,
    팀 전체 커피 돌리는데 내 커피만 없었고
    뭐 적어보니 많네ㅎㅎ

    팀에 나 혼자만 계약직이고,
    그래서 회의 안 들어가고
    회의 길어지다보면 점심시간보다 좀 늦게 나오기도 했고
    보안(?) 때문에 정규직들만 톡방이 따로있고
    그런 사정이니 그럴 수도 있다고 생각하면서
    큰 의미는 안뒀거든?

     

    그리고 회사에서 하는 일이 너무 재밌어서
    일에서 도파민 느껴서인지
    그런게 그렇게 크게 와닿지 않았어.

    그런데 어느 날
    같은팀 상사(여자)가 그러더라.
    정규직 혹시 안 알아보고 있냐고.

    그래서 내가 3개월 단위 계약직이라
    좀 불안해서 공고는 보고 있다고 했거든
    그러니까 회사 배려하지 말고
    좋은데 생기면 얼른 가라고 조언해주더라

    그리고 그 후로 정규직이 한명 들어왔어.
    그 직원이 내 업무 중 일부분을 가져갔어.

    근데 그 후부터는 더 티나게 투명인간 된 것 같더라고

    일단 내가 일 처리 과정에서 메신저로 뭐 이야기하면
    다들 대답을 안해줘.

    거의 퇴근 직전(?) 아니면 두세시간 기다려야 대답을 하고.

    내가 일을 못해서 그러냐 싶으면 그건 또 아닌거같아.
    우편물 보내는 잡일부터, 정기적인 콘텐츠 디자인, 브랜드 관련 디자인, 그리고 몰 전체 배너QA, 가격조사, 엑셀로 데이터 추출하기(2만건 넘는 데이터, vlookup등 함수 이용) 팀 내 모든 직원들 서포트를 다 내가 했어.

    필요한 일이라면 닥치는대로 그냥 했지.

    아마 내가 시켰는데 못했으면 안시켰을텐데 이런저런 짬밥과 회사를 경험하다보니 시키면 그냥 다 해결이 되더라고.

    성격이 근데 좀 내성적이고, 반응이 많지 않고 조용한 편이야. 남들 장난칠 때 옆에서 조용히 웃고 있는 스타일. 그리고 우리 팀 실세들이 사실상 여직원들인데 여초회사에서 꼭 힘들더라고. 같은 여자면서 여자랑 잘 못 어울리는 케이스;;

    여튼 나름 힘들었지만 일하는 재미로 다녔는데. 신입 정직원 들어오고 내 일이 많이 줄어드는게 보여서(최근엔 1달단위로 계약연장으로 바뀜) 좀 불안정해서 다른 회사에 이력서를 다시 냈어.

     

    좋은 기회 만나서 지금 회사보다 직원수는 더 적은데 매출은 10배 높고, 사옥 있고, 자체 생산공장, 직영 판매장 있는 작은 중소기업에 이직하게 됐어. 원하는 직무고, 연봉도 지금 수준보다 10%이상 높게 받아서 가. 수습 후에는 더 높여서 계약 다시 하재. 내가 이번에 면접을 잘 봐서 바로 채용됐고 협상까지 그렇게 일사천리로 됐어.

    딱 한 명 빼고 다들 축하한다고 해주시더라. 내가 그만둔다고 하면 앓던 이 빠진 듯이 박수치며 떠나라고 할 줄 알았는데 만능 노예 하나 잃어버리는거마냥 아쉬워해서 좀 의외였어. 그리고 그동안 좋은 대우 못해줘서 미안하다고 하시더라.

    이직 앞두고 업무 마무리하고 인수인계 중인데 되돌아보니 단순히 내가 계약직이라 좀 거리감 있는게 아니라 사내 왕따였나 싶어ㅎㅎ

     

     

     

     

    출처 https://www.teamblind.com/kr/post/%EC%9D%B4%EC%A0%9C%EB%B3%B4%EB%8B%88-%EB%82%98-%EC%82%AC%EB%82%B4-%EC%99%95%EB%94%B0%EC%98%80%EB%82%98%EB%B4%90-C7GAPqMq?utm_source=aimtell&utm_medium=push&utm_campaign=manual-6506077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4/05/30 10:05:21  115.94.***.30  외않됀데!  635083
    [2] 2024/05/30 10:29:15  210.113.***.122  오유PD  553221
    [3] 2024/05/30 10:48:05  122.32.***.170  후훗  1838
    [4] 2024/05/30 11:01:48  123.111.***.130  멧쌤  344832
    [5] 2024/05/30 11:01:54  114.201.***.154  턱걸이인생  736000
    [6] 2024/05/30 11:07:32  172.70.***.150  굥교롭네  210613
    [7] 2024/05/30 11:36:40  162.158.***.216  오소리보호반  256948
    [8] 2024/05/30 11:38:18  122.153.***.236  돈까스제육  804948
    [9] 2024/05/30 12:41:34  172.70.***.153  꼬르륵배고프다  768912
    [10] 2024/05/30 12:58:12  172.70.***.176  북극곰국  637949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2019600
    엑소시스트 1973년 개봉 당시 관객들이 받은 충격.jpgof 펌글 우가가 24/06/24 01:06 208 3
    2019599
    레딧) 환자들이 죽기 전에 했던 소름끼치는 말은?.jpg [1] 펌글 우가가 24/06/24 01:04 206 3
    2019598
    6살 아이 짜장면 "네가 비벼" 이래야 해요 ㄷㄷ..jpg [2] 펌글 우가가 24/06/24 00:59 277 1
    2019597
    공간창출능력 우수냥 펌글 우가가 24/06/24 00:58 172 1
    2019596
    사이드 풀려 내리막길 돌진하는 트럭 멈춰 세운 청년 [1] 펌글 우가가 24/06/24 00:55 163 3
    2019595
    사진촬영 도우미 동물 펌글 우가가 24/06/24 00:51 229 1
    2019594
    이동권이 보장된 요즘 시골 강아지 목줄.jpg [1] 펌글 우가가 24/06/24 00:48 236 2
    2019593
    의외로 동물들도 좋아하는 것 펌글 우가가 24/06/24 00:45 179 3
    2019592
    19,ㅇㅎ) 본격 싸게해주는 만화.jpg [1] 펌글 우가가 24/06/24 00:43 431 4
    2019591
    25년동안 인구가 증가한 일본 깡시골의 비밀 [2] 펌글 우가가 24/06/24 00:41 362 2
    2019590
    모솔의 심정을 잘 표현한 글 펌글 우가가 24/06/24 00:34 200 3
    2019589
    고추보여주고 빙수 얻어먹은 웃대인.txt 펌글 우가가 24/06/24 00:33 321 1
    2019588
    70대 중국인 만나서 중국 체험 제대로 한 유튜버 [2] 펌글 우가가 24/06/24 00:23 454 4
    2019587
    요즘 오유 왜이래요!! [1] S.K.with響 24/06/23 23:32 395 8
    2019586
    2024년 방송법이 개정되기 전 옛날 드라마의 노출 수위 [3] 창작글펌글 愛Loveyou 24/06/23 22:51 1270 10
    2019585
    부산 자랑하던 택시 아저씨 [7] 변비엔당근 24/06/23 22:37 938 13
    2019584
    저는 왜 잡아 가는건데요? [4] 변비엔당근 24/06/23 22:14 893 10
    2019583
    인류 3대 의문점 [3] 변비엔당근 24/06/23 22:12 1183 8
    2019582
    우리가 알 필요 없는 영어 단축어 [4] 변비엔당근 24/06/23 22:07 1016 8
    2019581
    호불호 갈리는 G70 인증샷 [7]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6/23 21:53 2525 11
    2019580
    친구랑 술 한잔 한다는 남편의 문자 [3] 변비엔당근 24/06/23 21:50 1364 10
    2019579
    남자들 마음에 안드는 습관 [10]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6/23 21:47 1526 14
    2019578
    야 내가 모델인데 나도 사진 봐야 될거아냐 [3] 변비엔당근 24/06/23 21:44 1575 16
    2019577
    너무 급하게 출발했더니 옷이 벗겨짐 [11] 변비엔당근 24/06/23 21:14 2979 20
    2019576
    심리상담, 최면치료, 정신과 의사상담 후기 [2] 미안하게됐네 24/06/23 21:07 1116 4
    2019575
    안경 끼고 보면 아인슈타인~ 안경 벗고 보면 마릴린 먼로~ 싱기 방기~~ [1] 종민 24/06/23 21:05 1531 7
    2019574
    코딩이 잘 된 경우 [7] 변비엔당근 24/06/23 20:54 1855 13
    2019573
    신천지 퇴치법 [8] 변비엔당근 24/06/23 20:49 1643 14
    2019572
    스압) 박찬호영애: 부모가 진 빚 때문에 호색한 공작에게 팔린.manhwa 펌글 우가가 24/06/23 20:49 745 7
    2019570
    이탈리아에 세워진 [평화의 소녀상] [5] 오호유우 24/06/23 19:03 1038 23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