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gomin_324002
    작성자 : 하악수영강사
    추천 : 1
    조회수 : 17844
    IP : 220.78.***.149
    댓글 : 8개
    등록시간 : 2012/04/29 00:54:34
    http://todayhumor.com/?gomin_324002 모바일
    수영강사에게 한눈에 반했어요♥_♡ 그간 소소한 상황(?)들
    안녕하세요? 기억하실지는 모르겠지만, 훈남수영강사분에게 한눈에 반해 어떻게 하면 좋을지 고민글을 쓴 눈팅오유녀입니다.

    그간 수영 열심히 다녔어요. 최대한 안 빠지도록 노력을 하였고요. 왜냐하면 제 클래스 강사분은 아니시지만, 그래도 목소리만 들어도 기분이 좋았거든요. 같은 시간대에 같은 공간에 있다는 것만으로도 기분이 넘넘 좋아졌어요. 

    근데 이 강사분이 저를 신경쓰게 되는 일이 몇가지가 있는데요.

    첫번째는 제가 듣는 수영강습이 7시인데, 최근에 바쁜일이 생겨 7시20분정도 퇴근을 해서 수영강습을 항상 늦게 받곤 했어요.그날도 수영장에 7시 40분쯤 허겁지겁 들어와서 10분만(ㅠㅠ) 수영하고 그랬는데, 현재 듣고 있는 강사분이 맨날 왜이렇게 듣게 오냐고 일찍일찍좀 다니라고 하시길레, 회사에서 칼퇴근을 못한다고 많이 좀 바쁘다고 그래도 일찍 나올려고 노력은 한다고 말을 했어요.

    그러면서 직장이 어디냐 이 근처냐 무슨일 하느냐 회사가 어디냐 이런식으로 강사분이랑 몇 얘기를 나누었는데, 제가 다니는 회사를 듣더니 OO좀 싸게 살수 없냐고 막 물어보시곤 훈남 강사분에게 달려가서는 제 얘기를 했나봐요. 그때부터 절 힐끔힐끔 쳐다보니는데.. 저 그렇게 대단한 회사 다니는것도 아닌데.. 왠지 기분이 좋아졌어요. 

    제 원래 클래스 강사분께서 10분 수영 하는건 아까우니깐 8시 수업 들으라고 배려를 해주셔서 훈남강사에게 수업을 듣는데 제가 수영을 정말 못해요 몸치인듯.

    근데 그 훈남강사가 "아~ 누군가 했더니 그 선생님이셨구나" 하면서 그 처음 강습 받을때보다 더욱 친철하게 강습을 해주는 거에요. 정말 기분이 날아갈듯 기뻤어요.


    그후로 한번 늦게가게 되서 또 훈남 강사분에게 강습을 받는데 ㅠㅠ 오유라서 솔직하게 말하자면 일부러 늦게 가서 그분에게 강습을 받고 싶었어요. 헤헷

    두번째는 최근일인데요. 금요일 강습을 끝내고 집에 갈려는데..날도 좋고 그래서 버스타는 곳까지 걸어갈려고 했어요. 지하철로 두정거장 걸어가면 되거든요. 

    근데 횡단보도 앞에 그 훈남 강사 비슷한 풍채의 어느 한 남성이 서 있는데 연신 머리를 털더라구요.
    왠지 훈남 강사인것 같아서 정말 두눈 꽉 감고 어깨를 툭툭 쳤어요.

    정말 훈남 강사더라구요 ㅠ.ㅠ 화장도 안한 밑낯 얼굴인데, 몰라보겠다고 막 친근하게 말을 하더라구요.
    그래서 훈남강사분이랑 10분정도 같이 걸어서 갔어요.
    그분이 약속이 있다고 자긴 가는 길목까지 같이 가겠다고 하더라구요. 완전 계탄 날이었어요!!

    걸어가면서 이런저런 얘기를 하는데, 수영강습을 새벽6시부터 저녁 9시까지 한다고 하더라구요. 개인교습도 하고 이곳만 아니라 다른곳도 하고 토요일도 근무를 한다고 그러더라구요. 그래서 너무 힘들다고
    '힘들겠죠?' 이러길레 '네.. 힘들어보이세요'라고 말도 건내구.
    또 회사일이 많이 바쁜가봐요 라고 묻길레 예 요새 일이 많이 바쁘네요 이렇게 말두하구
    그분이 저한테 질문을 하는 편이고 전 대답만 하는 편이었어요 으.. 너무 떨렸어요 >.<

    자긴 사람 많은곳에 싫어한다고 말도 하구요ㅎㅎ 수영장에서는 굉장히 활기찬 청년인데 또 밖에서 짧은 시간이지만 얘기하는거 들어보니 조용하고 차분하게 자기 생각을 얘기하더라구요.

    그 모습에 또 반해버렸어요 TT_TT



    아 그때 '친구가 되고 싶어요' 하면서 명함을 줬어야 하는데. 아직 그럴 용기가 나질않아서 다음에 또 기회가된다면 그땐 꼭 명함주고 싶어요 ㅠㅠ

    서비스 직종이라 고객 관리 차원에서 그럴수 있다는건 알지만 저 정말 많이 좋아하나봐요 
    하루종일 그분 생각만 하고, 큰일났어요.


    짝사랑으로 끝낼것도 같지만, 그래도 용기내서 고백해 볼려구요. 저한테 힘을 주세요!!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2/04/29 20:48:40  58.148.***.152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고민게시판 익명악플에 대해 좀 더 단호히 대처하겠습니다.
          익명 기능 악용에 대한 제재조치를 적용했습니다.
    1802143
    직장고민 [3] 베스트금지 익명YmZmY 24/07/23 19:26 394 1
    1802142
    남친의 쨥쨥대는 소리.. [13] 베스트금지 익명Z2lua 24/07/23 16:36 802 0
    1802141
    이럴경우 어떻게 해야하나요?19금 [7] 베스트금지 익명YmJgY 24/07/23 13:39 929 0
    1802140
    떠날수도 견딜수도 없는 지금에 할수 있는 선택이 있을까요 [3] 베스트금지 익명YmFhY 24/07/23 11:51 614 0
    1802139
    카니발4세대 [11] 베스트금지 익명ampkY 24/07/23 05:30 1069 1
    1802138
    보고싶은 엄마아빠에게... [28] 꼬마애기엄마 24/07/23 00:52 927 13
    1802137
    남자분들 고민 좀 봐주세용 ㅠ [12]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익명YmJha 24/07/22 21:14 1128 2
    1802136
    세상이 나를 억까하는거같다 [3] 베스트금지 익명amppa 24/07/22 15:23 1003 4
    1802134
    고민게시판은 글삭제가 기본이군여 [2] 익명ZmVpZ 24/07/22 12:49 939 2
    1802132
    밑에 호구 글 쓴 사람입니다. 전 호구가 맞습니다 [5] 베스트금지 익명aWFoa 24/07/22 08:37 1099 2
    1802130
    85년생 40살 모은돈 6550 [10] 베스트금지 익명ZWVob 24/07/22 03:08 1747 7
    1802126
    정신과 상담을 받고 있는데 사회복지사들한테 몇 가지를 금지당했어요. [6] 베스트금지 익명ZWJlZ 24/07/21 17:12 1481 1
    1802124
    후... 내가 호구로 보이나.. [8] 베스트금지 익명bm5nZ 24/07/20 21:43 1785 1
    1802120
    누군가 제 정보로 제 집으로 택배를 시켰습니다 [8] [진진] 24/07/20 14:27 2286 2
    1802119
    법인회사가 개인회사로 돈을빼돌릴때 증거를 뭐로내나요? [2] 베스트금지 익명ZmZoZ 24/07/20 02:00 1894 0
    1802118
    버겁습니다 [5]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익명YmdlY 24/07/19 23:28 1909 0
    1802117
    누나부부의 문제.. [4] 베스트금지 익명Y2ZlY 24/07/19 22:14 2469 2
    1802114
    썸남 카톡 프사가 2개면..여자분들 입장에서 별론가요??.. [7] 베스트금지 익명a2tlY 24/07/19 11:32 2256 0/6
    1802110
    헤어진 전 여자친구 연락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요? [8] 익명YmpqY 24/07/18 22:11 2617 1
    1802108
    회사다니는게 지옥인데 [9] 베스트금지 익명aWRpa 24/07/18 18:57 2325 4
    1802106
    일이 진짜 더러워서 [6]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 익명aWpxa 24/07/18 15:43 2325 5
    1802104
    내용없음 [20] 베스트금지 익명YmhoY 24/07/17 14:58 2637 2
    1802103
    물피도주 당했습니다........ [18] 베스트금지 익명Y2NiZ 24/07/17 14:36 2915 13
    1802101
    에어컨 수리하신 분이랑 싸웠는데요 제가 화내는 게 이상한가요?? [20] 고통스러운가 24/07/17 00:17 3323 4
    1802100
    이정도면 신입사원 정리하는게맞나요? [12] 베스트금지 익명ZWRnZ 24/07/17 00:16 3126 1
    1802099
    가끔 생각나는 고등학교 이야기 [3] 베스트금지 익명b29qa 24/07/16 18:15 2520 5
    1802097
    내용없음 [14]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익명ZGhqa 24/07/16 10:57 2831 0
    1802096
    살아있을 자격 [6]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본인삭제금지외부펌금지 익명bW1nZ 24/07/15 23:40 2975 2
    1802095
    부모님한테 져드리는게 사실 제일 좋은 걸 알고 있습니다 [6] 고통스러운가 24/07/15 20:06 3033 2
    1802094
    30대싱글분들 퇴근후에 뭐하세요? [12] 베스트금지 익명Y2ZlY 24/07/15 15:12 3383 1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