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gomin_1800583
    작성자 : 가엾은키케로
    추천 : 12
    조회수 : 4062
    IP : 219.255.***.43
    댓글 : 89개
    등록시간 : 2023/11/28 13:48:33
    http://todayhumor.com/?gomin_1800583 모바일
    37세 무경력 인생막장 살아나올 방법이 있을까요?
    <p>전 제 자신을 소개할때 네글자로 할 수 있습니다. </p> <p> </p> <p>고시폐인</p> <p> </p> <p>저의 젊은 날은 그렇게 나쁘지만은 않았습니다.</p> <p> </p> <p>많이 배우시진 못했지만 </p> <p> </p> <p>정말 성실하게 사셔서 좋은 집 좋은 차를 마련하신 부모님 밑에서</p> <p> </p> <p>공부만이 살길이다 라는 말을 귀에 피가 나도록 들으면서 자란 사람입니다.</p> <p> </p> <p>그런 부모님 밑에서 저는 압박은 많이 받았지만 기대에 엇 나가본적이 없습니다.</p> <p> </p> <p>그 흔한 사춘기도 없이 꾸역 꾸역 공부를 해나갔고</p> <p> </p> <p>서성한급 법대에 지방이었기에 친구들의 부러운 시선을 뒤로하고 서울로 상경했습니다.</p> <p> </p> <p>법대에 진학했을 때 분위기는 제가 생각한 것과 정말 달랐습니다.</p> <p> </p> <p>당시 로스쿨이 곧 생길거라는 전망에 1학년 때부터 낭만스러운 캠퍼스는 딴 나라 이야기 였고</p> <p> </p> <p>당장 2학년 1학기 부터 고시 준비에 매달리기 시작했습니다.</p> <p> </p> <p>저에게 오히려 독이 되었던 일이라 생각하는데요 2학년 1학기 때 시작한 고시 생활에서 저는 1년만에 사법시험 1차 시험에 합격했습니다.</p> <p> </p> <p>말도 안되는 뽕이 차오르기 시작했고 공부에 더 전념하기는 커녕 머릿속에 나는 이미 판검사다 라는 뽕과 함께 수많은 후배들 고민 상담을 들어주는데에나 시간을 쓰기 시작했습니다.</p> <p> </p> <p>그래도 1차 합격 후 다시 1년 반을 준비했지만 시험을 3개월 앞둔 시절에 의사의 오진으로 맹장이 터졌음에도 불구하고 다른 진료만 받고 있다가 맹장의 오물이 다른 장기에 다 번져서 몇번의 재입원과 함께 저는 시험도 보지 못하는 결과가 발생했습니다.</p> <p> </p> <p>그리고 나서 지옥과 같은 일이 벌어지기 시작했습니다.</p> <p> </p> <p>제가 공부를 해서 준비를 하는 만큼 로스쿨로 티오가 점점 넘어가면서 커트라인은 더 올라가기 시작했고 저는 몇번의 1차 낙방을 계속하다가 마지막 시험에야 기어코 1차에 합격했습니다. 하지만 최종 2차 결과는 결국 낙방이었습니다.</p> <p> </p> <p>이미 취업할 나이는 지나가 버렸고 친구들은 대부분 공사나 대기업에 취업했지만 저는 시험 때문에 학교에 휴학 후 재 등록을 하지 못해 미등록 재적이 되었습니다. (4학년 1학기 까지는 다녔습니다. 하지만 이미 로스쿨 설립으로 과도 없어진 상황에서 도저히 어린 타과생들과 학교를 다닐 마음은 들지 않았습니다.)</p> <p> </p> <p>약 1~2년간 마음을 잡지 못했습니다. 주변에선 공무원을 해보라고 했지만 법조인만을 생각했던 저에게는 전혀 동기 부여가 되지 않았고 결국 집 밖으로도 나가지 못하는 수준으로 저는 망가져 버렸습니다.</p> <p> </p> <p>그러던 중 제 대학 친구 중 제일 친한 친구는 저에게 공인노무사를 권했습니다. 네 실력은 잘 알고 있지만 지금 네 나이에 네 학점에 갈 수 있는 로스쿨은 없다. 하지만 공인 노무사를 하면 적어도 노동법 영역하에서는 법조인 역할을 할 수 있다.</p> <p> </p> <p>정말 좋은 취지로 해준 말이었고 저 또한 뛸 듯이 기뻤고 바로 공인 노무사 시험 준비에 들어갔습니다.</p> <p> </p> <p>사법시험과는 다르게 공인 노무사 합격율은 매우 높은 편이었습니다. 사시 때 갖고 있었던 지식 만으로도 꽤 많은 부분이 커버가 될 정도로</p> <p> </p> <p>저는 거의 준비를 하지 않고 1차 합격을 하고 2차 준비를 하였습니다.</p> <p> </p> <p>다만 오랜 저의 고시생활 지원으로 아버지가 급작스럽게 돌아가신 상황에서 저희집 가세는 많이 기운 상태였습니다.</p> <p> </p> <p>1차야 별 돈 들이지 않고 독학으로 합격을 했다지만 2차를 온전히 지원 받을 수는 없었습니다.</p> <p> </p> <p>결국 알바겸 공공연구기관에 계약직으로 취업을 하였고 일과 공부를 병행했지만 생각처럼 쉽지 않았습니다.</p> <p> </p> <p>저는 또 계속 1차만 붙고 2차만 두번이나 떨어지는 상황에 떨어졌습니다.</p> <p> </p> <p>다른 이야기를 하고 싶습니다.</p> <p> </p> <p>독서실에 갈 때 사용할 용도로 구입한 킥보드로 한 행인과 충돌한 사태가 벌어졌습니다.</p> <p> </p> <p>비접촉 사고였고 피해자는 매우 몸이 여린 여성이었는데 제 킥보드가 지나가자 놀라서 넘어졌습니다.</p> <p> </p> <p>여성은 넘어진 사고로 골반뼈 수술을 두번이나 대학병원에서 했고 보험이 없다보니</p> <p> </p> <p>저에게 약 3천만원의 손해배상 의무가 남았습니다. 그 와중에 이 사고를 검찰이 기소하였고 저는 변호사를 800만원 주고 선임하여 1000만원의 벌금을 선고 받았습니다. 합의가 되지 않았기 때문이었습니다.</p> <p> </p> <p>공부를 하려고 모아둔 돈은 모두 나갔고 이를 도와주신 어머니는 저와 함께 동반으로 파산직전까지 가게 되었습니다.</p> <p> </p> <p>현재 상대방 보험사의 구상권 청구로 계좌는 압류로 막힌 상황이었습니다.</p> <p> </p> <p>그리고 2022년 저는 마지막이다 라고 선언 하고 마지막으로 제 모든걸 쏟아 붙고 시험에 올인했지만</p> <p> </p> <p>십수년간 받고 있던 공황장애 불안 장애 우울증 때문에 다니고 있던 병원에서 처방해준 졸피뎀(수면제)에 중독되는 사태에 까지 가게 되었고 이약에 대한 내성이 급증하자 잘못된 방법으로 이약을 처방받은 이유로 다시 검사가 저를 기소한 상태입니다.</p> <p> </p> <p>결국 마약 때문에 시끄러운 시국에 저는 구속 적부심 까지 가게 되었고 결국 구속은 피하였지만 막대한 벌금형이 예상되는 상황입니다.</p> <p> </p> <p> </p> <p>지난 일은 지나갔고 저는 일단 일을 구하기로 하였습니다. 저 때문에 망가진 집안 형편을 살펴야 했고 장차 나올 벌금도 갚아야 했습니다.</p> <p> </p> <p>그렇게 사람인 잡 코리아 등에 구직 활동을 시작했지만 경력도 없는 고졸 37세인 저를 받아주는 곳은 아무데도 없었습니다.</p> <p> </p> <p>사무직쪽은 애초에 급여도 적고 중소기업이라도 학력 때문에 원서를 넣을 수도 없었고 정말 힘들다는 생산직 쪽을 주야 2교대라도 해야겠다 싶어 제 진심을 말하고 아무리 일하고 싶다고 말해도 저를 받아주는 곳은 없습니다.</p> <p> </p> <p>묻고 싶습니다. 말은 번지르르 하긴 하지만 제가 망쳐버린 인생이고 이를 수습하기 위해 생산직이라도 가고 싶은데 어떤 조언을 주실 수는 없으신지요 여유가 없어 무슨 기사 자격증을 따기도 힘듭니다. 당장 내일 부터도 일을 하고 싶습니다.</p> <p> </p> <p>고견을 듣고 싶습니다.</p>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3/11/28 14:11:18  121.132.***.67  환쟁이  219165
    [2] 2023/11/28 14:53:21  122.34.***.164  워니당게  657890
    [3] 2023/11/28 15:07:11  119.207.***.247  ⓢiⓡang™  1444
    [4] 2023/11/28 15:07:45  111.118.***.169  하루히러브  745499
    [5] 2023/11/28 17:55:23  203.255.***.212  파리대제  59342
    [6] 2023/11/28 18:22:22  172.71.***.103  못내미  395940
    [7] 2023/11/28 18:51:02  175.116.***.116  꽁꽁두  778147
    [8] 2023/11/28 23:59:27  110.46.***.93  봉쿠레  12793
    [9] 2023/11/29 13:28:36  222.108.***.223  써언  244243
    [10] 2023/11/29 23:51:29  218.148.***.232  배터  537186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고민게시판 익명악플에 대해 좀 더 단호히 대처하겠습니다.
          익명 기능 악용에 대한 제재조치를 적용했습니다.
    1801205
    주변에서 나만 나쁜년이라는데 한번 봐줘 [11]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 빈구 24/02/24 03:55 3529 0
    1801202
    어릴 적 여사친의 갑작스러운 연락 [9] 베스트금지외부펌금지 익명amlxa 24/02/23 00:43 3247 0
    1801200
    사람 심리 잘 아는 분 계시나요? 알려주세요!! [18] 베스트금지 익명bm5nY 24/02/22 22:05 2513 0
    1801199
    와이프 언니의 아이를... [14] 베스트금지 익명YmZmY 24/02/22 20:45 3111 3
    1801198
    사진보고 퇴짜 [17] 베스트금지 익명a2tmZ 24/02/22 20:19 2735 1
    1801196
    대통령 경호인이 국민의 눈과 입을 막는 뉴스 봤어요? [7] 익명bGxqZ 24/02/22 11:26 2410 1
    1801195
    저는 카드값도 못내는 머저리인데 어른인 척 해야되는게 힘드네요 [12] 베스트금지 익명Y2dmY 24/02/22 10:58 2528 1
    1801193
    계속 비 오다가 오늘 잠시 소강 상태네요! [2] srahaki 24/02/22 10:26 2106 0
    1801191
    이사준비 문제 궁금사항들 [3] 베스트금지 익명Z2RpZ 24/02/22 09:41 2202 0
    1801190
    알바생 관리때문에 스트레스입니다. [5] 베스트금지 익명Z2doZ 24/02/22 02:21 2542 2
    1801189
    브라질리언 왁싱하기 전, 후 남자와 관계하신분 계시나요? [3] 베스트금지 익명YmJgY 24/02/22 01:13 3208 1
    1801188
    이 증상 뭘까요 ㅠㅠ [1] 베스트금지 익명aWVsa 24/02/22 01:10 2296 2
    1801186
    19금 30대 초중, 관계시 손가락? [8] 베스트금지 익명ZGNlZ 24/02/21 17:40 3129 0
    1801185
    사기꾼 신상 공개 질문 드립니다. [2] 베스트금지 익명ZWpta 24/02/21 13:17 2191 1
    1801184
    섹드립하는 사람 어케 생각해요? [16] 베스트금지 익명bGxqZ 24/02/20 15:29 3118 0
    1801183
    어떤 누군가가 너무 꼴불견이어서 쓰는글.. [8] 익명Z2htb 24/02/20 14:10 2423 0
    1801182
    사회생활 [4] 베스트금지 익명YmJoa 24/02/20 03:01 2467 1
    1801179
    방과후 재직증명서 [3] 베스트금지 익명Z2RpZ 24/02/19 22:11 2453 0
    1801178
    엄마가 의욕을 많이 잃으셨어요. [11] 베스트금지 익명YWRjY 24/02/19 20:47 2523 3
    1801176
    전직장과 현직장 고민.의견좀 주세요 [9] 베스트금지 익명ZWRnZ 24/02/18 21:45 2644 1
    1801174
    걍 씁쓸한 기분이 들어서요 [2] 베스트금지 익명ZWJjZ 24/02/18 18:42 2342 2
    1801173
    임신한 외국인 여자친구의 협박 [18] 베스트금지 익명YmZmY 24/02/18 16:37 3317 1
    1801172
    맘에 상처가 너무커요 [5] 이장조학수 24/02/18 15:07 2220 0
    1801171
    부가세포함으로 해달라고 하는데? [1] 익명b29na 24/02/18 14:33 2070 0
    1801169
    이사가야 하는데 조언 좀 [4] 베스트금지 익명Y2VmZ 24/02/17 17:14 2298 0
    1801168
    지능이 낮은거 같아요 [2] 와이현 24/02/17 11:18 2432 0
    1801167
    가족이 늘어 기쁘지만 [1] 치킨킨킨 24/02/17 10:52 2283 2
    1801164
    약혐 베스트금지 익명ZWVjZ 24/02/17 01:30 2311 1
    1801163
    차없고 집없고 빚없는 40대가 행복해질 수 있습니까? [15] 베스트금지 익명amlxc 24/02/17 01:09 2946 4
    1801161
    밤낮으로 길거리입니다.. 김승주 24/02/16 19:03 2069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