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gomin_1767307
    작성자 : 익명cXFwb
    추천 : 0
    조회수 : 874
    IP : cXFwb (변조아이피)
    댓글 : 9개
    등록시간 : 2019/03/23 22:24:22
    http://todayhumor.com/?gomin_1767307 모바일
    은근히 엿먹이는 직장동료 상대하기
    뭘 상대하냐 싶으시겠지만 일을 같이 하기 때문에 어쩔수 없이 상대해야 하는 상황입니다. 저보다 3개월 먼저 들어왔고 제가 일을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았는데 (약 두달) 엄청 면박을 주는 동료입니다. 다른 동료와 같이 일을 할때는 괜찮은데 이 동료와 일을 할때면 스트레스를 받고 일을 못한다고 대놓고 말합니다. 이것도 못하면 어떡하냐 아직도 수습기간인줄 아냐.. 자기도 수습기간 끝난지 몇달 안됐으면서요. 그리고 제가 작은 실수를 하면 그것을 서류화시켜 증거를 남기고요. 뒷담도 엄청 까는 놈인데 막상 앞에서는 잘해서 사람들이 이렇게 뒷담까는 애인지는 모릅니다. 저는 직장 상사 및 다른 동료들에게 일을 시작한 것 치고 적응이 빠르다, 회사 분위기에 잘 맞다 등 좋은 평가를 받고 있으나 이 사람과 일하는 것이 힘듭니다.

    이게 왜 문제가 되나면 이제 곧 인사평가가 들어가는데 이 동료가 상사에게 비위를 맞춰주고 저를 나쁘게 말할 수도 있는 상황이기 때문인데요. 어떻게 보면 텃세같기도 한데 엊그제 회사내에서 이메일 보냈더라고요. 한가지  실수를 했는데 큰 실수는 아니고요. 굳이 문서화시킨다는 점입니다. 이메일을 보낼때 "이런 실수를 했더라. 내가 고쳤다. 모르는 게 있으면 물어봐야지 내가 고생했잖아. 내가 언제든지 도와줄수 있으니 꼭 물어보고! :) " 이런 내용입니다. 어이가 없는건 그 동료는 제가 일한 그날 없었고요. 실수라기 보단 전날 되어있지 않으면 그냥 자기가 그날 해결하면 되는 거고 굳이 전날 해야될 큰 일도 아닙니다. 일을 받는 사람에 따라서 조금씩 다르게 업무가 다뤄지기 때문에 문제를 일으키자면 일으키고 아니면 아닐수도 있는데 굳이 문제를 일으킵니다. 제가 다른 동료들에게 이런 이메일이 왔어요 ㅠㅠ 하고 얘기를 하니 "뭘 그런걸 가지고 이메일을 보내?" 라는 반응이었고요.

    더 웃긴건 다른 동료들 앞에서는 엄청 챙겨주는 척 합니다. 그리고 그 동료들이 없고 둘만 있는 상황에서는 뭘 물어보지도 못하게 면박을 주는데 상당히 기분이 상합니다. 제가 조금 예민한 편이긴 한데 남들이 절 싫어한다거나 하는 건 귀신같이 아는 편인데요. 그 동료는 확실히 저를 싫어합니다. 

    저도 비슷한 방식으로 엿을 먹이고 싶은데요. 인생에서 이빨을 보이지 않을거라면 참는 게 낫다고 생각했는데 저도 제 맘대로 살랍니다. 그냥 넘어가기
    직장 상사에게 수다를 떨면서 그런 이메일이 왔었다. 부담된다 라는 말을 하려고 했는데 굳이 직장 상사가 몰라도 되는 제 실수를 얘기해야 할까? 라는 마음이 들기도 하고, 또 다른 면으로는 제가 먼저 얘가 날 이렇게 찍어누른다는 걸 어필해야 나중에 딴소리가 나와도 조금 커버가 될 것 같습니다. 혹시 경험이 있으신 분들은 어떻게 현명하게 대처하는 지 궁금합니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고민게시판 익명악플에 대해 좀 더 단호히 대처하겠습니다.
          익명 기능 악용에 대한 제재조치를 적용했습니다.
    1768700
    아이가 있는 직장상사 무단결근을 어디까지 이해해야하는걸까요? [2] 익명YmdnZ 19/04/25 09:00 75 0
    1768699
    자기소개서 다 쓰고 나니 후련하네요 [2] 익명ZmZma 19/04/25 06:49 116 0
    1768697
    오랫동안 우울하다가 갑자기 행복해져서 불안할 수 있나요?? [3] 익명YmNhY 19/04/25 03:06 201 0
    1768696
    아는 여자애가 자기비하인지 뭔지 궁금해서요.. [5] 익명ZWVoZ 19/04/25 02:12 319 0
    1768695
    진짜 답답해서 글 적어봅니다. [15]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익명ZGVlZ 19/04/25 01:53 439 0
    1768694
    나이를 먹어도 애같아요... [1] 익명ZmZha 19/04/25 01:44 218 0
    1768692
    전 여자친구하고 다시 연락이 닿았는데 [2] 익명Z2Rnb 19/04/25 01:06 313 1
    1768691
    제가 좋아하는 사람이 제 지인을 좋아합니다.. [2] 익명ZWVoZ 19/04/25 00:57 241 0
    1768690
    어디서부터 잘못됐을까란 생각,,, [1] 익명aWRpa 19/04/25 00:47 174 0
    1768688
    가게알바생에게 호감이있는데 어떤생각일까요, [21] 익명a2tnZ 19/04/24 23:41 469 0/13
    1768687
    전여친의 연애중 게시물을 봐버렸어요.. [8] 익명Z2Nma 19/04/24 22:59 554 0
    1768686
    사업관련해 엄마가이상한가요 제가 민감한갈까요,? [1] 익명a2tvZ 19/04/24 22:35 223 0
    1768685
    사채 어떤가요.. [9] 익명YWFhY 19/04/24 22:03 371 1
    1768684
    보고싶다 익명YWRjY 19/04/24 21:55 176 1
    1768683
    영화관에 갔는데 [4] 익명aGJmZ 19/04/24 21:24 405 0
    1768682
    오르가즘? 시오후키 ??? [5] 익명bGxoa 19/04/24 21:22 670 0
    1768681
    태국 친구한테 어떤 선물을 해주면 좋을까요 [2] 익명bGxmZ 19/04/24 20:53 151 0
    1768680
    삶에 현타오니까ㅋㅋㅋㅋ 엄청 시니컬해진느낌이에요 [1] 익명a2tjY 19/04/24 20:31 265 1
    1768679
    byebye 당신의하루끝 19/04/24 20:23 179 1
    1768678
    네이트 기사댓글 고소 관련 문의 [9] 게이남 19/04/24 20:06 293 0
    1768676
    시험 불안감은 어떻게 할까요? [6] 익명bm5rZ 19/04/24 19:37 144 0
    1768675
    군대에서 문제가 생겼습니다 도와주세요ㅠ(큰건 아님) [5] 익명Z2dta 19/04/24 18:28 345 0
    1768674
    내 친구 백인 미성년자 여중딩이랑 사귐 [5] 시간여행인 19/04/24 18:26 827 0/13
    1768673
    화류계? 사람들이 비난하는 일의 기준이 뭔가요? [12] 익명YWhnY 19/04/24 17:51 620 0
    1768672
    남자친구와 여행갔다왔는데 아무일도 없었어요... [18] 익명aGdta 19/04/24 16:28 1154 2
    1768671
    이혼으로 가는 길인거죠 이거? [15] 익명cGlqa 19/04/24 15:49 979 1
    1768665
    여자가 남자친구에게 사랑받고 있다 느낄땐 언제일까요? [5] 익명Z2JlZ 19/04/24 04:50 837 0
    1768662
    8200만원생기면모하고싶으세요? [7] 익명bm5pZ 19/04/24 04:03 1248 0
    1768661
    경찰 왔다갔어요. 제가 억울할만 한거 맞나요? [8] 익명ZGRmZ 19/04/24 03:00 968 1
    1768660
    마약갖고 왜저리들 난린지 이해가 안됩니다 [19] 익명Y2JhZ 19/04/24 03:00 1130 0/17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