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삼월이집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08-06-26
    방문 : 2618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cook_163402
    작성자 : 삼월이집
    추천 : 43
    조회수 : 3333
    IP : 125.185.***.100
    댓글 : 58개
    등록시간 : 2015/09/23 22:53:55
    http://todayhumor.com/?cook_163402 모바일
    감기약 삼아 먹으려고 만든 옛날맛 짬뽕입니다요~~~!
    옵션
    • 창작글
    • 외부펌금지
    만드는 과정을 사진으로 올릴 터이니
    만들어 보실 분은 참고하세요.

    재료의 분량은 안 적습니다.

    사진 보시고 눈대중으로 익히셔야 잘 하실 수 있어요.



    바쁘신 분은 제일 밑의 완성작만 보고 가셔도 됩니다...^^


    시~~ 작!!!!!!!!!!!!!!!!



    양송이.jpg

    버섯은 안 넣어도 되지만, 
    마트에 990원에 약 10개 든 실속형이 양송이가 있어서 넣었습니다.
    짬뽕이니까 여러가지 좀 들어가주면 좋은데, 버섯류도 있음 좋겠죠.


    마늘.jpg

    지금 저희 가족 중에 저와 저의 조카가 목감기에 걸려서 마늘을 썰어 넣습니다.
    짬뽕엔 마늘 안 넣어도 되요.
    중식인데 생강으로 비린맛 잡으심 됩니다.




    배추썰기.jpg

    저 중식칼 데바 보시고 요리 잘하는 사람으로 오해하지 마세요.

    걍 저 칼 쓰는 요리사들 TV에서 보고 폼이 나 보여서 옥션에서 하나 샀습니다.

    모든 재료는 짬뽕 드실 때 보셨듯이 그냥 채썰어주시면 됩니다.




    채소완결.jpg


    재료 중에서 채소에 대한 설명 드릴께요.
    지금 하고 있는 것이 2인분입니다.

    1. 들어갈 재료 중 필수 : 배추, 양파
    (배추는 시원한 국물을 위해 꼭 넣는 편입니다. 고급스런 중식당 짬뽕에는 청경채를 넣지만... 70년대 서민적 짬뽕 스타일은 배추죠. 식감도 여태 먹어오던 짬뽕의 그것이고요. 양배추는 비추. 양파도 필수입니다. 있다가 다시 설명 드릴께요)

    있으면 좋은것 나머지 : 짬뽕 드실 때 좋으셨던 것 다 좋아요. 애호박 조금, 시금치, 당근 등등. 콩나물은 완성 후 비쥬얼이 지저분해져서 저는 안 넣어요.
    당근도 채썰어 넣으셔도 되겠고... 저는 식감이 좋고, 완성시 콩나물에 비해서 비쥬얼이 지저분하지 않아서 오늘 숙주를 넣었습니다. 대파 같은 것은 그닥 필요 없습니다. 청양고추 쓰지 마세요. 그냥 맵기만 하고 깊은 매운맛이 안 납니다. 

    2. 들어갈 재료의 양
    2인분 기준으로 짬뽕그릇만한 그릇에 한가득 이상 되어야합니다.
    볶으면 숨이죽겠죠.

    저는 전체 재료의 양 중에서 배추 채썬 것 1/3, 부추 조금, 숙주 조금, 마늘, 양파 1/3 넣어습니다.
    위의 재료 중에 들어간 양파가 아주 커다란 양파 한 개 다 들어갔습니다.


    생새우전복해삼.jpg


    들어갈 해물 중에 새우와 해삼과 전복입니다.
    이 것들은 국물맛과 크게 상관 없습니다.
    그냥 집에서 해먹는 김에 재료 좋은 것 넣고 싶어서 넣었습니다.
    새우는 마트에 파는 생새우이고, 전복도 마트 것 생물.
    해삼은 온라인 구매한 냉동해삼입니다.

    전복은 비추! 그닥 국물맛에 영향이 없어요.
    차라리 바지락이나 모시조개가 짱입니다!!!


    해물완결.jpg

    해물 전체 재료샷을 못 찍었는데.. 있다 전체 사진에서 나옵니다.

    일단 갑오징어 때문에 이 사진 올립니다.

    제가 올해 51세의 중년아저씨입니다. 

    제 나이 정도 되신 분들이나 더 되신 분들은 70년대 짬뽕맛 그리우시죠?
    돼지고기도 올라간 진한 그 맛!!! 
    그 맛이 저 갑오징어를 넣으면서 거의 재연됩니다.

    일반 오징어를 넣은 짬뽕과는 많은 차이를 냅니다.
    온라인 구매 가능합니다. 
    껍질 벗긴 손질된 걸로 사세요.




    홍합육수.jpg


    육수를 미리 만들어두어야합니다.
    중식당은 화력이 좋아서 홍합을 나중에 해물과 같이 볶아도 되지만,
    일반 가정집에선 이리 해야합니다.
    팔팔 끓고있는 상태로 준비합니다.
    육수엔 끓는 물에 손질한 홍합투입. 소금간. 
    생강 간 것을 2인분 기준 2커피숟가락 = 아주 중요함 (감기치료 만이 아니라 비린맛 제거 필수. 마트에 분말도 팝니다)



    고추가루.jpg


    고춧가루를 고추장 만들 때 처럼 밀가루 처럼 가늘게 갈린 걸로 준비하세요.
    굵게 갈린 건 국물 비쥬얼이 안나옵니다. 오징어국이 됨!
    아주 고운 분말의 고춧가루를 써야 하겠기에, 
    저는 저희집 분쇄기가 안 좋아서 중국산 고춧가루 고운 것이 있어서 그러라도 좋다 하고 그냥 샀습니다.

    만드실 분은 국산 고춧가루 분쇄기로 아주 곱게 곱게 가세요.
    밀가루 처럼.

    양은 1인분 기준 밥숟가락으로 가득 한 숟가락이나 1.5숟가락.
    놀라지 마세요.
    이래야 됩니다. 양파를 위에서 잔뜩 넣었죠? 양파의 단 맛이 고추의 매운맛을 상쇄시킵니다. 




    재료세팅판.jpg

    짬뽕을 만들기 위해서는 재료를 모두 세팅해두어야합니다.

    순식간에 불맛을 주어 완성해야 되기 때문입니다.
    위의 재료는 좌측 2인분, 우측 1인분입니다.
    가족들 저녁식사 시간이 달라서 나중에 한사람 늦게 집에 오기 때문에 그런 겁니다.

    채소 따로 한곳에, 해물 따로 한 곳에, 파기름은 인터넷에 만드는 것 보시고 미리 준비. 맛술도 준비.

    위의 고춧가루 보이시죠?
    양이 많아 보이시나요? 저거 2인분입니다.
    위의 제가 적은 것 보다 더 준비했습니다.
    저래야 됩니다.
    대신 양파를 잔뜩 넣어서 매운 맛을 죽이고, 
    고춧가루의 단맛(단맛이 있어요)을 양파의 단맛과 어울리게 해서
    붉은 국물에 얼큰하지만 맵지않은 감칠맛 나는 국물이 나옵니다.



    자 이제부터 중요합니다.
    속도 놓치면 오징어 국이 됩니다.

    지금 가스레인지 왼쪽에서 육수가 끓고 있고, 오른 쪽에서 웍을 달구어야합니다.



    웍달구기.jpg


    웍을 달굽니다.

    온라인에서 팝니다.
    가정용은 좀 작아요.
    코팅이 된 비싼 튀김기는 안 됩니다.
    불맛을 주기 힘들어요.

    깨끗한 웍이라도 탄내가 막 나고 연기 나도록!!!



    웍기름넣기.jpg

    파기름을 넣으면 빠지직 하고 연기가 나야합니다.
    불이 나면 더 좋겠지만 가정집에선 안 됩니다.
    최대한 쎈불을 유지합니다.




    웍채소볶기.jpg

    제가 바빠서 사진 못 찍었는데, 웍의 기름이 연기나고 집안에 연기 자욱하고 그럴 정도로 웍이 뜨거울 때
    채소을 확 들이 부어줍니다.
    웍이 엄청 뜨거우니 마구 저어줍니다.
    채소를 겉맛 익도록... 아니 타도록(불맛을 준다고 생각하시는 정도 몇 초 정도) 웍의 온도로 볶다가 고춧가루를 부어줍니다.



    웍고추까루투입.jpg


    채소 안 익었죠? 겉만 불맛을 주고 나서 고춧가로 넣고 저어 줍니다.
    온도 계속 유지!!
    웍 안이 아비규환이 되도록!!  ㅋㅋㅋ



    웍해물투입.jpg

    저 과정이 워낙 바빠서 제가 사진 못 찍었는데,
    파기름과 채소와 고춧가루가 대충 섞인 듯 보이면 바로 해물 투입.
    마구 저어줍니다.
    웍 안은 여전히 아비규화의 열기가 되어야함!
    ㅠㅠ 저희집은 안 됨! 대부분 가정집도 힘들 겁니다. 그래도 최대한 뜨겁게 하세요.

    중요 : 갑오징어나 다른 해물이 100% 익으면 절대 안 됩니다. 질겨져요. 10% 정도 이하로 겉만 익으려고 할 즈음에
    육수를 확 부어줍니다.

    육수른 이미 100도로 팔팔 끓고 있는 것이겠죠.
    육수 부으면 온도가 좀 떨어져서 안 끓지만,
    살짝 끓으려고 하면 무조건 불을 끕니다.

    이 때 정도 되면 해물 다 익습니다.
    이전에 채소 대충 불맛만 겉면에 주었던 것도 다 익습니다.



    육수잡채넣고완성.jpg


    아까 홍합과 생강, 소금간 했던 육수을 부었죠.

    저희는 오늘 저녁에 밥과 짬뽕국물을 먹으려고 잡채를 넣었습니다.
    잡채는 미리 삶아 두어야합니다.





    단무지양파.jpg


    그냥 드시기 섭섭하시면 단무지와 양파도 준비하시면 좋죠.

    단무지는 모양새가 좀 이쁘지 않은데, 제가 만든 겁니다.
    치자 물 들이고... 
    다음 기회되면 단무지 레서피 올릴게요...^^




    밥상샷2.jpg



    이렇게 밥하고 먹습니다.

    저거 매워 보이죠? 
    전혀 아닙니다. 위에서 설명 드렸지만 고춧가루 양파의 조화~~
    저희 어머니(연세 86)의 표현으로 들큰하다 하시는 매운맛... ??
    아마... 캡사이신 맛이 아닌 깊은 매운 맛 일 겁니다...ㅋㅋ


    밥상샷3.jpg

    전복은 어디 숨었는지 모르겠지만...




    밥상샷3-2.jpg


    전 짬뽕에 기름이 뜨는 것을 싫어하거든요.
    기름으로 볶지만 기름이 국물에 융화되어서(말이 좀 이상합니다. 뭐라 표현해야 될지)...
    즉 기름 뜨지 않는 짬뽕을 만들고싶은데, 아직 실력 부족입니다.



    이상입니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5/09/23 22:57:01  49.171.***.119  엔리츠  528329
    [2] 2015/09/23 22:58:11  112.151.***.213  오늘이야  161806
    [3] 2015/09/23 23:07:33  112.155.***.32  쥐콩2  82958
    [4] 2015/09/23 23:09:03  119.201.***.137  사카타킨토키  383560
    [5] 2015/09/23 23:26:55  118.91.***.124  D.C.Cooper  188078
    [6] 2015/09/23 23:31:42  124.111.***.175  레서팬더  77604
    [7] 2015/09/23 23:33:49  175.223.***.130  아침은밝아  422036
    [8] 2015/09/23 23:37:03  123.213.***.17  익명00003  400080
    [9] 2015/09/23 23:37:18  211.36.***.236  딸기씨포도씨  213536
    [10] 2015/09/23 23:37:52  218.53.***.67  김개돌  527166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694
    병원식. 오늘 2023-11-23, 저녁 삼월이집 23/11/23 18:47 291 8
    693
    병원식. 오늘 점심 [4] 삼월이집 23/11/23 16:25 450 6
    692
    빌딩옥상 호박과 수경재배 오늘자 [6] 삼월이집 23/11/04 16:31 250 6
    691
    빌딩옥상 호박과 수경재배 오늘자 [4] 삼월이집 23/10/27 15:51 240 5
    690
    김민기 - 늙은 군인의 노래 [1] 삼월이집 23/10/22 20:03 115 3
    689
    레몬묘목 산 거 죽어갑니다...ㅜㅜ [7] 삼월이집 23/10/20 19:27 168 7
    688
    집 안 LED 수경재배, 늘려갑니다 [7] 삼월이집 23/10/18 22:32 268 10
    687
    레몬 묘목 샀습니다 [12] 삼월이집 23/10/16 19:12 230 12
    686
    레몬 씨앗 발아 시켜 키우면 레몬 안 열린 다네요?????? [6] 삼월이집 23/10/11 17:20 278 6
    685
    씨앗 발아 되었습니다 [6] 삼월이집 23/10/10 17:38 201 7
    684
    씨앗 발아 시키고 있습니다 [10] 삼월이집 23/10/08 23:35 348 11
    683
    [애니메이션] 나무를 심은 사람 [2] 삼월이집 23/10/07 00:07 229 5
    682
    [자축] 짝! 짝! 짝! , 박꽃이 피었습니다!!!!!!!!!!! [7] 삼월이집 23/10/06 22:18 179 10
    681
    집안 수경재배 상황입니다 [4] 삼월이집 23/10/06 19:22 279 8
    680
    빌딩옥상 호박과 수세미 그리고 수경재배 [11] 삼월이집 23/10/04 19:20 231 8
    679
    3일 사이에 수세미가 좀 자랐습니다 [4] 삼월이집 23/09/25 14:07 236 7
    678
    직장 빌딩 옥상의 호박입니다 [13] 삼월이집 23/09/22 16:14 247 11
    677
    수경재배, LED 다시 교체하고... 말라 죽어 가고 있어요 [4] 삼월이집 23/09/21 19:11 168 4
    676
    방금, 실내 수경재배의 LED 교체했습니다. [6] 삼월이집 23/09/19 03:17 336 8
    675
    실내 수경재배, 죽어갑니다 [5] 삼월이집 23/09/18 14:05 337 5
    674
    수경재배 하는 것, 실내로 옮겼습니다 [6] 삼월이집 23/09/14 18:42 224 8
    673
    베란다 수경재배와 빌딩옥상 호박입니다 [8] 삼월이집 23/09/10 18:15 244 10
    672
    고추가 맺었습니다 [5] 삼월이집 23/09/02 19:47 239 12
    671
    베란다 수경재배 고추.. 호박.... 그다지 좋지 않네요 [5] 삼월이집 23/08/25 19:21 261 10
    670
    트럼펫 연주 - Wonderland by Night [3] 삼월이집 23/08/25 13:45 78 2
    669
    Claude Ciari - La Playa (1965) [2] 삼월이집 23/08/14 19:56 83 2
    668
    옥수수 삶았습니다 [6] 삼월이집 23/08/14 18:56 364 10
    667
    오이소박이 만들었습니다 [10] 삼월이집 23/08/11 16:50 310 12
    666
    베란다 수경재배 하는 것 들입니다 [11] 삼월이집 23/08/01 18:18 287 10
    665
    병원식 저녁 [7] 삼월이집 23/07/24 22:04 430 12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