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96296
    작성자 : 레모레모나
    추천 : 649
    조회수 : 41911
    IP : 39.113.***.71
    댓글 : 142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3/01/16 23:09:16
    원글작성시간 : 2013/01/16 21:38:01
    http://todayhumor.com/?bestofbest_96296 모바일
    등록금 정리한번 해봤습니다.

     

     

    <쪽집게정리_등록금편>

     

     

     

    요약 :

    등록금이 한번도 내린적 없이 올랐던 것은 사실이나

    올린 것은 학교들이고,

    내리려했던 것은 노무현이고,

    그걸 막았던 것은 한나라당이다.

     

     

     

    <등록금이 올랐던 이유>

     

     

    (번호) = 아래 출처 참조

    1. 88년 노태우정부에서 사립대학 등록금 자율화 방안을 냈음(1)

    2. 그래서 89년부터 등록금이 급격히 증가해서 사립/국립 모두 93년에 최.대.치.로 폭등함(2)

    3. 95년 김영삼정부에서 대학설립을 완화시켜서 대학이 우후죽순 생겨남(3)

    4. 그러다 IMF때 경기가 안 좋아서 등록금인상이 주춤(4)

    5. 01년 김대중정부에서 국공립대의 등록금 자율화하기로 결정했는데 물가 등을 우려해서 03년 노무현정부때 시행하기로 함(5).

    6. 그래서 노무현 때 등록금이 증가하니까 05년 사학법 개정해서 등록금을 낮추려함(6)

    7. 근데 한나라당이 시위하고(7) 민생예산안도 미루면서 투쟁하는 등(8) 바득바득 우겨서 안지켜짐(9)

    8. 사학법 반대하고, 등록금은 계속 올라서 국민들이 아우성치니까 한나라당에서 06년부터 반값등록금 공약을 검(10)

    9. 근데 08년 이명박이 대통령 취임하자 반값등록금 공약 건적없다고 오리발(11)

    10. 어이없는 학생들이 들고 일어나서 서명운동하고, 대통령 고발하고, 대장정하고, 삭발하고 삼보일배 등 시위함(12)

    11. 또한 98년 IMF당시 등록금이 거의 동결됐듯이 08년 글로벌 금융위기때문에 등록금 인상이 주춤했던 것임(13)

     

     

     

     

    <conversation>

     

     

    Q1 : 등록금은 노무현때 제일 많이 올랐다. 등록금 폭등은 노무현 탓이다?

          (등록금 인상률 도표를 보여줌.)

     

    노무현 재임기간에 많이 오른거 인정함(15). 그러나 각 학교들이 올린 것이지 노무현때문에 올라갔다는 것은 틀림. 반박하고싶으면 법안이 통과됐거나 최소한 발의된 노무현의 등록금 '인상 정책'을 가져와라.

    88년 노태우때 사립대 등록금 자율화(1) 이후로 등록금이 계속 올라 93년에 최고점을 찍었고(2) 01년 김대중때 국공립 등록금 자율화 결정하고 03년도 시행함(5).

    그래서 노무현 때까지 등록금이 많이 올랐기 때문에 사학법 개정으로 등록금을 낮추려고 했는데(6), 한나라당이 반대한 것(7,8,9). 한나라당이 반대만 했지 등록금인하하려고 노력한게 뭐임? 2005년 한나라당의 등록금 '인하 정책'이 있으면 들고와서 반박해라.

     

     

    Q2 : 노무현때 김진표 교육부총리가 "국립대 등록금, 사립대 수준으로 올려야"?

     

    그거 가져올 줄 알았음. 근데 그게 인터뷰 대화내용이지 국회통과한 법안이 아님. 게다가 그 출처가 너희가 찌라시라고 비웃던 오마이뉴스임(14). 

    읽어보면 "정부 재정이 넉넉하면 사립대 재정 지원도 늘리고 국립대 등록금이 올라가지 않게 할 수도 있겠지만, 그러기 위해서는 국민 세금이 올라가지 않겠느냐" 라고 국민세금이 올라갈 것을 우려해 그런말을 한 것임. 

    교과부 출처의 30년간 등록금 상승치를 보면(15) 노무현 때 국공립 대학 등록금 상승이 가장 높았다는 걸 인정함.

    하지만 우리나라 국공립 대학비중이 20%이고 80%가 사립임(16). 노무현 때사립은35.4%밖에 안올랐음.

    전두환 7년(사:63%, 국:79.2%)을 제외하고 김대중(사:33.7%,국:39.6%) 때 가장 적게 올랐고, 노태우(사:84.6%, 국:36.9%) 때 가장 많이 올랐음. 게다가 [노태우김영삼: 김대중노무현 = 사201%, 국122% : 사 81%,국119%]으로 한나라당 10년이 민주당 10년보다 사립이 두배이상 높았음!

     

    Q3 : 이명박 때 최저로 올랐음?

     

    이명박은 오히려 반값등록금 오리발을 냈지(11).

    등록금 인상폭이 낮았던 이유는 두가지임.

    첫째, 한나라당이 05년 사립법 반대하고 사립대/한기총에서 불복종하니까(7,8,9) 등록금은 3년 내내 계속 치솟아서 국민들이 아우성침. 그래서 한나라당이 06, 07년 선거 때마다 반값등록금 공약은 냄(10). 그런데 08년 이명박 대통령 취임하자 반값등록금 공약 내건적 없다고 오리발냄(11). 어이없는 학생들 집회열고 서명운동하고 삭발하고 대통령 고발 하는 등 시위가 몇년간 계속되자 반값등록금 여론이 확산되어 대학이 눈치보여 등록금 못올림(12).

    둘째, 08년 글로벌 금융위기가 와서 98년 IMF때처럼 대학들이 등록금을 못올림 거임(13)!

     

    Q4 : 사학법 개정으로는 등록금이 안낮춰짐?

     

    2005년 사학법 개정이 등록금을 낮추는 이유는 사학 운영의 민주성과 투명성 및 공공성을 제고해서 내부감사가 강화되고 예산/결산의 공시도 의무화 되기 때문임(6).

    우리나라 2011년도 등록금의존비율은 76.2%로 OECD 평균 등록금 의존비율 25%(16)보다 훨씬 높음.

    그 이유가 사학의 누적적립금은 11조에 육발할 정도로 쌓아두고 있는데(19) 재단전입금(재단이 내놓는 대학운영자금)은 극도로 적기 때문임(17). ‘사학 곳간’은 풀지 않은 채 오로지 등록금과 국고 보조금 등으로 학교를 운영해 온 것임.  

    사학법개정을 철저히 시행해서 사학 재정을 투명하게 하고, 등록금의존비율을 OECD국가처럼 낮춰서 국민들의 등록금 부담을 덜어야 함.

    사학재단의 비리를 밝히지 않고 국민세금으로 반값등록금 시행하는 것은 비리재단, 부패한재단에 혈세로 밥먹여주는 꼴임.

     

     

     

     

     

     

    ----------------------------출   처-----------------------------------

     

    (1)

    1988.09.03. 사립대학 등록금 내년부터 자율화. 매일경제

    1988년 9월 3일 문교부는 "내년부터 사립대학은 입학금과 수업료, 기성회비를, 국공립대는 기성회비만 학교별로 자율결정하되 대학교육협의회에서 협의조정토록 권장한다"는 내용의 대학등록금 자율화 방안을 발표했다. 이에 따라 1989년 사립대 등록금이 자율화됐다

    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88090300099215014&editNo=1&printCount=1&publishDate=1988-09-03&officeId=00009&pageNo=15&printNo=6924&publishType=00020

    (2)  

    1993.01.07.사립대 등록금 크게 올라.동아일보

    연세대 고려대 이화여대등 주요 사립대학들이 93학년도 신입생 등록금을 지난해에 비해 최저 13%에서 최고28%까지 인상한 가운데 각 대학 총학생회가 이에 반발, 진통이 예상되고있다.

    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3010700209223006&editNo=1&printCount=1&publishDate=1993-01-07&officeId=00020&pageNo=23&printNo=22050&publishType=00020

    1996.03.05. 사대 신입생 1년등록금 95년 쌀36가마-소 두마리 65년 쌀10가마-소 한마리. 동아일보
    30년이 지난 작년에는 쌀 한가마가 11만5천3백80원, 황소 한마리는 2백35만2천6백19원으로 각각 35.9배와 57.8배 오른 반면 새내기대학생의 1년 등록금은 사립이 4백16만6천원, 국공립은 2백5만7천원으로 각각 1백21.4배와 1백3.9배로 껑충뛰었다.
    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6030500209110004&editNo=45&printCount=1&publishDate=1996-03-05&officeId=00020&pageNo=10&printNo=23129&publishType=00010

     

    (3)

    1995.11.07. 대학설립 내년부터 쉬워진다. 경향신문.

     일정기준되면 대학설립 인가. 수많은 대학이 생겨날것

    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5110700329121001&editNo=40&printCount=1&publishDate=1995-11-07&officeId=00032&pageNo=21&printNo=15589&publishType=00010

    (4)

    1997.01.08. 사립대 등록금 강력억제. 한겨레

    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7010800289125001&editNo=5&printCount=1&publishDate=1997-01-08&officeId=00028&pageNo=25&printNo=2772&publishType=00010

    1998.01.19. 사립대 등록금 동결 잇다라. 경향신문. 

    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8011900329117003&editNo=30&printCount=1&publishDate=1998-01-19&officeId=00032&pageNo=17&printNo=16334&publishType=00010

    (5)

    2001.11.29. 2003년부터 국립대 등록금 자율화. 한국일보

    2001년, 김대중 정부는 국공립대의 수업료와 입학금도 자율화하기로 결정한다. 단 물가와 학생·학부모의 우려를 받아들여 시행 시기는 2003년으로 미뤘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38&aid=0000113488

    (6)

    2005.12.09.사학법 개정안 국회 통과.연합뉴스

    http://media.daum.net/politics/assembly/newsview?newsid=20051209164819768 

    2005.12.29.사립학교법 법률 제7802호 일부개정 2005. 12. 29.

    ◇개정이유 및 주요내용
    학교법인의 이사 정수의 4분의 1 이상은 학교운영위원회 또는 대학평의원회가 2배수 추천하는 인사 중에서 선임하고, 이사장은 당해 학교법인이 설치·경영하는 학교의 장뿐만 아니라 다른 학교법인의 이사장 또는 그 학교법인이 설치·경영하는 사립학교의 장도 겸직하지 못하도록 하며, 학교회계의 예산은 당해 학교의 장이 편성하되 학교운영위원회 또는 대학평의원회의 자문을 거친 후 이사회의 심의·의결로 확정하도록 하고, 사립학교 교우너의 면직사유에서 노동운동을 한 경우를 제외하는 등 사립학교운영의 민주성과 투명성 및 공공성을 제고하여 사립학교의 건전한 발달을 도모하기 위하여 필요한 사항을 개선·보완하려는 것임.

    http://www.lawnb.com/lawinfo/contents_view.asp?cid=96B45371AFB64081B70EC8521D675028|0|K

    (7)

    2005.12.13. 박근혜 대표, 사학법 반대 집회참여 뉴시스

    http://media.daum.net/society/others/newsview?newsid=20051213151812902

    2005.12.16. 한나라당 사학법 반대 장외집회 연합뉴스

    http://media.daum.net/society/others/newsview?newsid=20051216193617427

     

     

    (8)

    2005.12.28.[사학법·예산안 연말 파행국회] 한나라 “강경 투쟁”.국민일보

    http://media.daum.net/politics/others/newsview?newsid=20051228212607532

    (9)

    2006.07.06.한기총 등 사학법 시행거부운동.연합뉴스
    http://media.daum.net/society/education/newsview?newsid=20060706151114499

    2006.06.13.'개정 사학법 내달 시행' 각의 통과, 사학단체 "불복종".한국일보
    http://media.daum.net/society/affair/newsview?newsid=20060613184406731

    (10)

    2006.03.31. 한나라당 기여입학제, 대학등록금 반값인하 추진. 연합뉴스

    http://media.daum.net/politics/assembly/newsview?newsid=20060331113314172

    2007.01.04. 한나라 이번엔 '반값등록금' 국가장학제 추진. 세계일보.

    http://media.daum.net/society/others/newsview?newsid=20070104230620704

    (11)

    2008.09.09.이명박, "나는 등록금 반값 공약 내세웠던 적 없다." 폴리뉴스

    http://www.poli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5328

     

     

    (12)

    2008.03.28."1000만원 등록금, 이명박이 내라".미디어오늘.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66976

     

     

    2008.09.02."등록금못내 먼저간다"대학생 자살..네티즌 충격.뉴스한국.

    http://www.newshankuk.com/news/content.asp?news_idx=2008090218225379162

    2008.10.06. 한대련, 대학생 '등록금 인하' 1천 km 대장정

    http://media.daum.net/society/nation/gyeongsang/newsview?newsid=20081006150203241

    2008.10.31. 반값등록금 공약지켜라 서울대련 서명운동. 서울경제신문.

    http://economy.hankooki.com/lpage/society/200810/e2008103117152493820.htm

    2008.10.31. 대학생 연합, 반값등록금 공약 이대통령 고발. 연합뉴스

    http://media.daum.net/society/others/newsview?newsid=20081031192905092

    2009.04.18. 삭발에 삼보일배까지.."반값등록금 실현하라!" 민중의소리

    http://www.vop.co.kr/A00000249440.html

     

     

    2009.09.08. 부울경 대학생연합, 반값 등록금 공양이행 촉구. 뉴시스

    http://media.daum.net/society/nation/gyeongsang/newsview?newsid=20090908083306464

    2010.03.23. 인하대 총학"등록금 인하. 반값등록금 이행하라" 연합뉴스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0/03/23/0200000000AKR20100323130300065.HTML?did=1179m

    2011.08.12.국회서 등록금시위 대학생 75명 연행. 연합뉴스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1/08/12/0200000000AKR20110812194000004.HTML?did=1179m

     

     

    2011.09.22.등록금 고통에 울음터트린 대학생들.연합뉴스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1/09/22/0200000000AKR20110922161700004.HTML?did=1179m

    2012.03.25.대학생들, 반값등록금 입법화 위해 뭉쳤다. 머니투데이

    http://www.mt.co.kr/view/mtview.php?type=1&no=2012030511038252029&outlink=1

    등등..

    (13)

    2008.11.27.경제 위기 속 사립대 ‘등록금 동결’ 확산. KBS 뉴스

    http://news.kbs.co.kr/news/NewsList.do?replayVod=Y&SEARCH_BROAD_CODE‍‍=0001&SEARCH_SECTION=001&SEARCH_DATE=2008.11.27#locationTitleTop

    2008.12.03. 지역大 등록금 인상 ‘눈치작전’.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99849

    (14)

     

     

    (15)

    (16)

    2011.06.11."전세계서 가장높은 사립대 비율, 재단이 핵심인데..". 중앙일보

    http://article.joinsmsn.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5624130&ctg=1200

    (17)

    2012.06.03. 거꾸로 가는 사립대…등록금 의존 더 심해졌다. 한국경제

    http://media.daum.net/economic/others/newsview?newsid=20120603183303039

    (18)

    2011.06.09. 20개大 재단전입금 1억미만… 등록금·세금으로 학교 운영. 서울신문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10609005008

    (19)

    2013.01.10.대학들 "등록금 어쩌나…" 눈치보기. 한국일보.

    http://news.hankooki.com/lpage/society/201301/h2013011002303821950.htm

    "더욱이 사립대 누적적립금은 11조원이 넘는다. 주요 40개 사립대만 쳐도 2011년 2,000억원 가량이 늘어 적립금 누적액은 총 6조원에 이른다."

    전국사립대학 누적적립금 순위. 대학알리미

    http://khei-khei.tistory.com/501

     

     

     

    요약 :

    등록금이 한번도 내린적 없이 올랐던 것은 사실이나

    올린 것은 학교들이고,

    내리려했던 것은 노무현이고,

    그걸 막았던 것은 한나라당이다.

     

    한나라당의 반값등록금 오리발을 잊지말자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3/01/16 21:41:28  61.79.***.163  욕알단  292807
    [2] 2013/01/16 21:42:04  112.159.***.34  재이니형님  341460
    [3] 2013/01/16 21:42:13  39.112.***.116  고양이네임  263651
    [4] 2013/01/16 21:48:44  211.234.***.251  kipid  243375
    [5] 2013/01/16 21:50:40  203.226.***.112  썩은낙지  125155
    [6] 2013/01/16 21:52:35  211.116.***.24  세종로1  350526
    [7] 2013/01/16 21:58:27  27.35.***.166  성냥머리  108378
    [8] 2013/01/16 22:06:05  180.228.***.152  수뢰딩거괭이  352430
    [9] 2013/01/16 22:08:28  203.236.***.252  웃을래  331720
    [10] 2013/01/16 22:09:43  119.206.***.106  인덕  178120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75315
    예나 지금이나 처묵는데 진심인 기레기들 [5] 쌍파리 24/05/29 04:50 2942 60
    475314
    회사 취업한 고양이.. [9] 센치한바퀴벌래 24/05/29 00:37 4704 62
    475313
    주운 카드 찾아주려고 300원 결제한 여고생 [25] 펌글 부르마 24/05/28 20:39 6095 79
    475312
    강형욱 욕설 상세 증언 [41]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5/28 20:15 6244 86
    475311
    혼자서 즉석사진 찍는 어린 딸 [8] 어퓨굿맨1 24/05/28 20:14 6544 74
    475310
    아 씨1발 왜 부결인데? [14] 愛Loveyou 24/05/28 20:04 4189 77
    475309
    이런 국짐이랑 협치를 한다고?!?!?!? [12] 초절정귀찮.. 24/05/28 20:01 3137 82
    475308
    8년전 일하며 겪은 에피소드#131 [58] 창작글외부펌금지 인마핱 24/05/28 19:56 1357 59
    475307
    여자라서 급여가 적다는 신입사원 [30] 마데온 24/05/28 19:54 5922 77
    475306
    배우 김규리씨 작품들 [22] 펌글 7일 오호유우 24/05/28 19:21 6137 77
    475305
    사망후에도 양도가 안되는거 [29]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5/28 19:18 7830 65
    475304
    8년전 일하며 겪은 에피소드#130 [79] 창작글외부펌금지 인마핱 24/05/28 18:14 1350 56
    475303
    장도리 k언론 [1] 근드운 24/05/28 17:57 4748 75
    475302
    훈련병 공식사인 '패혈성쇼크, 열40.5도, 근육 녹아내려' [23] 윤석열탄핵 24/05/28 17:13 4740 92
    475301
    "남자들이 먼저 했다!" [31]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5/28 17:11 6696 76
    475300
    편의점 알바하는데 도둑질 하는 초딩 잡아 족치는.manhwa [13] 펌글 4일 우가가 24/05/28 14:56 6218 76
    475299
    사람들이 흔히 착각하는 호랑이 실제 크기 [31] 4일 마데온 24/05/28 14:48 7839 83
    475298
    엄마랑 아기랑 재밌는 사진 [12] 변비엔당근 24/05/28 12:06 9263 86
    475297
    수익성 똥망에 적자까지 갔는데도 사업 안 접는 회사 [20] 펌글 우가가 24/05/28 09:30 8637 115
    475296
    짬 소령도 한 수 접은 최고의 대위 [22] 펌글 우가가 24/05/28 09:30 7691 97
    475295
    한중일 VS 한일중 [36] 크밍 24/05/28 05:18 6150 109
    475294
    22대 국회 개원 첫날 '한동훈 특검법' 제출 [17] 등대지기™ 24/05/28 00:23 4545 109
    475293
    강형욱잇슈에 사건반장이 죽자고 불을 지른 이유 [26] 싼타스틱4 24/05/27 23:20 8765 123
    475292
    1회 20억원의 주사.jpg [26] 펌글 7일 우가가 24/05/27 20:34 13064 128
    475291
    승상이 찬합을 보내셨다고?? [7] 펌글 7일 감동브레이커 24/05/27 20:32 8225 93
    475290
    상처 입은 개를 집에 데려온 후기 [15] 펌글 89.1㎒ 24/05/27 19:47 7246 107
    475289
    '거물급 기레기' 썼다 기소...대법 "모욕적 표현" [16]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5/27 19:04 7229 105
    475288
    8년전 일하며 겪은 에피소드#129 [81] 창작글외부펌금지 인마핱 24/05/27 15:08 2887 69
    475287
    대통령이 일할수록 나라가 나빠져서야 [11] 4일 등대지기™ 24/05/27 13:52 7404 99
    475286
    조카 둘 데리고 지하철 탔는데 3명이 됐어 [18] 변비엔당근 24/05/27 12:56 11512 116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