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473731
    작성자 : 대양거황
    추천 : 112
    조회수 : 4237
    IP : 218.232.***.28
    댓글 : 14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24/02/27 09:07:42
    원글작성시간 : 2024/02/26 12:23:52
    http://todayhumor.com/?bestofbest_473731 모바일
    서울 시민 버린 이승만, 돌아와서는 사죄 대신 '학살'
    옵션
    • 펌글
    <p> <span style="color:#000000;">낙동강까지 밀렸던 미군과 국군은 9월 15일 인천상륙작전으로 전쟁의 양상을 바꿔버렸다. 9월 28일에는 서울 광화문의 옛 조선총독부 건물 중앙청에 태극기가 게양되었다. 9월 29일 김포비행장에는 맥아더와 이승만이 도착했다. 국회의사당에서 중앙청까지 시가행진에 참여한 이승만은 서울시민들의 열렬한 환호를 받았다.  </span> </p> <p> <br></p> <p> <span style="color:#000000;">그러나 이승만의 입장에서는 자신을 환영하는 서울 시민들은 공산군 치하에서 빨갛게 물든, 사상이 불순할 가능성이 높은 의심스런 시민들이었다.  </span> </p> <p> <br></p> <p> <span style="color:#000000;">거짓말로 시민들을 안심시키고 몰래 서울을 빠져나간 이승만은 서울 도착 후 시민들에게 엎드려 사죄했어야 했다.  </span> </p> <p> <br></p> <p> <span style="color:#000000;">그러나 대한민국 정부가 서울을 되찾은 뒤에 벌어진 일들은 부역자 처단 작업이었다. 친일 부역자 처단에는 그토록 우유부단했던 이승만 정권은 좌익 부역 혐의를 갖는 사람들에 대해서는 한 치의 망설임도 없었다.</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 </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9월 28일부터 강력한 부역자 검거 열풍이 불었다. 군·검·경 합동수사본부가 부역자에 대한 검거와 심사를 맡았다. 각 시도 경찰국이 부역자에 대한 신고를 유도하는 등 부역자 색출과 검거에 앞장섰다. 이런 부역자 검거 광풍은 곧바로 학살로 이어졌다. 학살은 불법이었고 그런 이유로 무자비했다. 부역 혐의자들은 억류 단계에서 이미 테러에 가까운 폭력적 고문을 받고 수감되었다.  </span> </p> <p> <br></p> <p> <span style="color:#000000;">이승만은 군사적 상황과 수형 시설 부족을 이유로 공산주의자와 부역 혐의자들에 대한 재판과 처형을 신속히 집행하라는 명령을 내렸다. 이 사실이 알려지자 국제적 비난이 빗발치고 여론의 반발이 일어났다. 주미대사 무초가 나서서 이승만의 자중을 요청하는 등 진화에 나서야만 했다. 정의의 전쟁이라는 명분을 내건 미국 입장에서 이승만 정권에 의해 자행되는 집단 학살은 곤혹스런 일이었다.</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 </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1950년 12월 세계 언론은 유엔에 보고된 한국에서의 학살에 대해 보도했다. 세계 언론들은 이승만 정권의 민간인에 대한 대규모 학살을 반(反)문명 행위로 고발했다. 이승만에 대한 세계의 평가는, 돌발적이고 예측을 불허하는 독재자에 불과했다. 현재 북한 지도자에 대한 세간의 인식과 다를 바 없었다.</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 </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유엔에 보고된 학살 사건은 당시 고양군 홍제리(지금의 서울시 서대문구 홍제동)에 주둔해 있던 영국군 29여단 캠프 근처에서 일어난 일이었다. 1950년 12월 15일, 병사들이 포승줄에 묶인 재소자들을 트럭에서 내려놓고는 무릎을 꿇렸다. 병사들은 마포 형무소 경비대 소속이었다. 39명의 재소자들 뒤에는 폭 1미터, 깊이 1.5미터의 구덩이가 4개 파여 있었다. </span> </p> <p> </p> <p> <span style="color:#000000;">경비병은 재소자를 구덩이에 밀어넣은 뒤 소총을 난사했다. 경비병 수가 적었던 탓에 그들은 구덩이 이곳저곳을 뛰어다니며 총을 쏘아댔다. 묶인 남녀는 비명을 지르며 살려달라고 아우성쳤다. 김준연 법무장관의 발표에 의해 사실무근이라고 주장되었지만, 사망자 중에는 초등학생으로 보이는 어린아이 두 명이 있었다고 영국군은 증언했다. 아마도 사살된 어른들의 자식들이었을 것이다.</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 </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확인 사살까지 진행된 학살이 끝난 뒤, 경비병들은 흙으로 구덩이를 덮고 옆에 새로운 구덩이를 팠다. 다음 날의 학살을 위한 것이었다. 보다 못한 영국군은, 다음 날 아침 35명의 재소자를 데리고 온 마포 형무소 경비병들을 무장해제 시키고 빈 구덩이를 메우게 했다. 이어 사건을 유엔에 보고했다.  </span> </p> <p> <br></p> <p> <span style="color:#000000;">유엔한국통일부흥위원회는 캐나다군 화이트(White) 대령을 파견해 사건조사를 맡겼다. 학살 현장 주변 발굴 조사에서 수백구의 시신이 발견됐다. 이런 가운데서도 학살은 계속됐다. 마포 형무소는 홍제리 학살터로의 죄수 이송을 중단했지만, 이번에는 육군 헌병이 좌익 혐의를 덮어쓴 죄수들을 데려다 총살형을 집행하는 일이 벌어졌다. 육군의 사형집행은 주로 경의선이 놓여있는 수색 총살장에서 이루어졌지만 이날 따라 홍제리 학살터가 선택되었다. 유엔 감시단의 시신 발굴 작업이 마무리된 지, 두 시간도 채 지나지 않은 때였다.</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 </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긴급 출동한 영국군이 살육을 중단시켰지만 58명의 사형 집행 대상자 중 이미 20명이 학살된 뒤였다. 영국군 장교가 통역을 구하느라 지체된 시간 동안 죽은 숫자였다. 영국군은 한국군의 사형 집행 과정에 대해 잔인한 전쟁범죄라고 규탄했다. 사형 집행 병사들은 구덩이에 무릎 꿇린 사람들의 뒤통수에 대고 총을 쏘았다. 법률적 심사와 판결에 의한 형 집행이 아니었다. 보복과 응징이라는 적대적 분노의 발산일 뿐이었다. 오늘날 벌어지고 있는 IS(이슬람 국가)의 참수 행태와 다를 바 없었다.  </span> </p> <p> <br></p> <p> <span style="color:#000000;">화가 머리 꼭대기까지 난 영국군 29여단장 브로디(T. Brodie) 준장은 자신의 주둔지에서 학살 사건이 재발한다면 한국군과 형무소 경비대에 대한 무력사용도 불사하겠다고 경고했다. 이어서 학살 현장에 영국군 중대 병력을 배치해 더 이상의 살육이 벌어지지 않도록 했다.</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 </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인민군 치하에 있었던 서울 시민들은 가만히 있으라는 대통령과 군의 발표만 믿고 있다가 피난을 떠나지 못한 사람들이었다. 한강 다리가 끊어져 남쪽으로 갈 수 없다는 소문이 퍼져 그나마 뒤늦게 피난을 떠나려 했던 사람들도 주저앉았다. 극히 일부지만, 시민들에게 약속한 서울 사수 국회 결의를 지키겠다며 남은 반공 인사들도 있었다. </span> </p> <p> </p> <p> <span style="color:#000000;">이런 마당에 버리고 간 시민들 앞에 뒤늦게 나타난 정부는 사상의 순결을 증명하라고 다그침하고 있었다. 군과 경찰, 반공 청년 단체들이 총부리를 겨누며 적성분자들을 색출해 냈고 곳곳에서 피바람이 불었다.</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 </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사회적 지위와 계급적 위치, 육체적 능력 등 모든 면에서 가장 열악한 위치에 있는 존재를 대상으로 도덕과 질서의 이름 아래 야만이 집행되었다. 명예살인의 집단적이고 사회적인 현상이 한국전쟁 시기에 벌어졌다. 북한에 점령되었다 남한이 되찾은 모든 지역에서 벌어졌다. 국가적 차원의 명예살인은 힘없는 평범한 시민들에게 자행됐다. 주인을 자처한 국가의 명령에 순진하게 따른 대가였다.</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 </span> </p> <p> <span style="color:#000000;">이승만에게 한국전쟁은 천금 같은 도움이 됐다. 1950년 5월 30일 제2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참패한 이승만은 곧 정권을 내놓아야 할 위기에 몰려 있었다. 그러나 북한의 침공은 사면초가의 이승만을 살려놓았다. 전시비상계엄 상황에서 무소불위의 전권을 행사할 수 있게 된 이승만에게, 전쟁은 한 줄기 빛이었다.</span> </p>
    출처 https://www.pressian.com/pages/articles/125916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4/02/26 12:37:04  221.141.***.99  달식이아빠  124581
    [2] 2024/02/26 12:40:53  121.142.***.199  노쓰페이크  788038
    [3] 2024/02/26 12:49:26  210.179.***.99  그림조아▶◀  798796
    [4] 2024/02/26 13:00:46  221.143.***.167  호머심슨차남  69947
    [5] 2024/02/26 14:25:13  172.70.***.154  임가좀비  379119
    [6] 2024/02/26 14:46:00  58.238.***.254  수파리  517162
    [7] 2024/02/26 14:51:04  106.101.***.44  steph  397708
    [8] 2024/02/26 16:02:00  122.34.***.9  왕산세베리아  657290
    [9] 2024/02/26 18:06:58  218.48.***.67  nj7397  758175
    [10] 2024/02/26 19:16:57  211.212.***.62  자깨언론조심  326562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74836
    그래도 아이들은 살아있네 [2] 디독 24/04/25 08:08 1992 50
    474835
    동네 잼민이 혼쭐내준 어느 대학생 [11] 해피쏭77 24/04/25 03:54 4696 68
    474834
    그 이름 조국!! [6] 펌글 공포는없다 24/04/25 01:46 3149 82
    474833
    교사를 발로 찬 8살 미국 아이 [19]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4/24 23:45 3934 85
    474832
    일본인들을 고소한 한국인 교수 [12]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4/24 22:58 3006 87
    474831
    대한민국은 판사부터 AI로 대체해야 합니다 [11] [진진] 24/04/24 22:06 5098 83
    474830
    세계스카우트위원회'잼버리 파행, 윤정부 개입 때문' 공식입장 [9] 누니부라린i 24/04/24 21:41 3462 77
    474829
    이와중에 소리 없이 국익을 말아먹는 김건희 여사. [6] 마의유니버스 24/04/24 21:10 4546 81
    474828
    반말이 기본 v 존대가 기본 [10] cornerback 24/04/24 20:31 4550 82
    474827
    8년전 일하며 겪은 에피소드#103 [52] 창작글외부펌금지 인마핱 24/04/24 20:05 1715 58
    474826
    물리학계의 한 획을 그은 고양이 [15] 펌글 89.1㎒ 24/04/24 18:17 6072 97
    474825
    국민의힘 소속 시의원들 근황 [25] 갓라이크 24/04/24 17:18 4828 100
    474824
    윈도우 한글화 번역 비화 [25]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4/24 15:44 6480 94
    474823
    손주 온다고 햄버거 사오신 할머니 [24] 마데온 24/04/24 14:07 7594 91
    474822
    소련여자와 결혼하고 싶었던 초딩 [9] 펌글 6일 감동브레이커 24/04/24 13:31 9635 85
    474821
    천재의 창의성 그리고 재능 [23] 7일 마데온 24/04/24 13:31 8076 79
    474820
    기업은행이 밝힌 영화 투자 비법 [10]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4/24 13:18 6621 84
    474819
    박정희 시대 평화시장 노동자 월급 [15] 갓라이크 24/04/24 13:10 5028 83
    474818
    나이들면 생기는 습관 [44] 마데온 24/04/24 11:01 7122 109
    474817
    악마같은 대한민국 시골의 현실. [41] [진진] 24/04/24 10:22 9207 102
    474816
    우크라에는 2천억이나 퍼주면서 영화의 밤 행사를 못한다고? [18] 펌글 대양거황 24/04/24 08:45 5131 104
    474815
    올바른 역사였다면 되었을 대한민국 대통령 순서 [87] 이식수술점 24/04/24 07:55 5677 98
    474814
    윤석열 독재 간단 판별법 [9] 갓라이크 24/04/24 07:15 5445 99
    474813
    24년 만원의 행복 [13]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4/24 04:52 8764 108
    474812
    이상한 판 짜는 것에 끌려가면 안 됩니다 [5] 이식수술점 24/04/23 23:48 5142 119
    474811
    인천 섬 가서 풀코스 대접받고온 일본 유튜버 [12] 펌글 89.1㎒ 24/04/23 23:25 8505 119
    474810
    [속보]법무부, 尹대통령 장모 가석방 불허 [25] 립반윙클 24/04/23 23:25 4848 125
    474809
    차가 고장나서 경찰부름 [12]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4/23 22:59 7089 119
    474808
    기억의 오류 [24] 창작글 oulove7789 24/04/23 22:33 6849 98
    474807
    회사에서 주격전이 [12] 변비엔당근 24/04/23 22:27 8309 103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