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460379
    작성자 : 침팬지대장
    추천 : 150
    조회수 : 9417
    IP : 175.120.***.6
    댓글 : 21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22/10/05 10:55:32
    원글작성시간 : 2022/10/04 18:40:42
    http://todayhumor.com/?bestofbest_460379 모바일
    상상을 초월하는 조직력
    옵션
    • 펌글

    38931716648597260.jpg

     

    38931716648597261.png

     

     

    아내 외도에 인생 비관한 40대...남긴 유서 3장에는


    66867116648597780.jpg

     

     

    경기 포천의 한 창고에서 4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아내 외도 등으로 힘들어진 인생을 비관해 극단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된다.


    16일 포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4일 새벽 6시 2분쯤 포천 선단동의 창고에서 40대 A씨가 숨져있는 것을 창고 주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현장에는 아버지와 아내, 아이들에게 남긴 유서 3장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극단 선택에 앞서 이를 주변에 알린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12일 A씨의 아버지가 경찰에 자살 의심 신고를 했고, 경찰은 A씨 위치 추적 등에 나섰다.


    하지만 지난 13일 그의 휴대전화가 경북 상주를 마지막으로 신호가 완전히 끊어졌다. 행방이 묘연한 가운데 다음 날 포천의 한 창고에서 숨진 채 발견된 것이다.


    A씨는 지난 1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도 장문의 글을 남겼다. 글에 따르면 A씨는 지난 4월 아내가 오랜 시간 외도해 왔고 지난해에는 상대 남성 아내로부터 소송을 당해 위자료까지 지급한 것을 알게 됐다.


    이에 A씨가 이혼 소송을 준비하자 아내는 한 번만 기회를 달라고 한 뒤 아이들을 데리고 잠적했다고 한다. 이후 A씨를 가정 폭력과 아동 학대 등으로 고소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이 같은 사실을 부인하며 되레 아내가 아이들을 학대하고 오랜 시간 외도를 저질러 왔다고 주장했지만 아무도 믿어주지 않았다고 한다.


    이 과정에서 A씨는 점차 피폐해진 삶을 보낸 것으로 추정된다. A씨는 "아내가 처벌받게 도와달라. 내 죽음이 헛되지 않기를"이라고 호소하며 글을 맺었다. 현재 글은 삭제된 상태다.

     

    17763516648598050.jpg

     

     

    경찰에 따르면 글과 달리 가정 폭력에 대해서는 A씨가 순수히 혐의를 인정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아동학대는 수사가 진행되고 있다.


    A씨는 아내의 외도를 확인할 수 있는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대화내용 사진들을 공개하기도 했다.


    경찰 관계자는 "사건 처리에는 시간이 다소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며 "정확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51724516648602900.jpg

     

    포천경찰서 문서의 편집 역사를 보면 2022년 09월 22일, r22부터 36.38.38.141과 사용자:websied가 지속적으로 내용을 삭제하였다. 


    해당 아이피, 계정은 2022년 10월 4일 기준으로 포천경찰서 문서를 제외하면 기여한 문서가 하나도 없다. 구글에 websied를 검색하면 올라(@websied) 인스타그램 계정, 이민경(websied) 페이스북 계정이 검색되는데 현재는 삭제된 상태다. 


    한편 36.38.38.141 아이피는 경기도 포천시 군내면으로 검색된다. 


    해당 시도는 다수의 커뮤니티에서 주목받았다.[인기글] 한편 보배드림에서 2022년 9월 14일에 가입한 올라올라올이라는 이용자가 여러 차례 뽀이81 자살 사건에 관련해 댓글을 달았는데, 이민경씨 아니냐는 지적이 들어온 이후 모든 글을 삭제했다.


    선동글 작성 목록을 보면 알겠지만 " 남경이면 이렇게까지 난리쳤을까 ?" 등 페미 워딩을 쓰며 어떻게든 젠더 갈라치기로 여론을 바꾸려는 공식 방침이 포천경찰서 여경모임에서 내려진 것을 알수있다.


    2022년 9월, 포천에서 한 40대 남성이 아내의 외도를 폭로하고 자살한 사건과 관련하여, 사건을 담당한 포천경찰서 여성청소년과 산하 여청수사팀의 수사 담당관이 심신미약을 호소하는 고인을 압박, 회유하여 "가정폭력을 일삼았다"고 강제 자백케 했다는 의혹이 고인 자신으로부터 폭로되었다. 이 남성은 보배드림 게시판에 아내의 외도 및 해당 경관의 압박수사를 폭로하는 글을 남기고 자살한 것으로 밝혀졌다. 그의 유서에 따르면 그의 아내가 외도를 들키자 고인을 가정폭력으로 신고했으며, 이 때문에 억울하게 취조를 받게 되었다고 한다.


    해당 사건에 대해 논란이 커지자 포천경찰서 측은 《보배드림 등에 게시된 변사자의 가정폭력 사건 관련 주장에 대한 사실관계를 알려드립니다》라는 제목의 입장문을 발표하여, '담당 수사관이 (고인을) 겁박했거나 회유했다는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 '근거 없이 담당 수사관이나 유가족을 비방하거나 부적절한 글을 올리는 것을 자제해 달라'고 밝혔다.


    해당 유서의 내용에 따르면, 2021년 5월 2일 포천경찰서에서 그는 해당 수사관에게 취조를 받았다. 취조에서 그는 아내가 (고인의 가정폭력이 있었음을) 주장했던 그 시간에 나는 집에 없었으며, 약간의 차이가 있다 하더라도 통장기록과 카드 사용내역이 이를 증명한다고 진술했음에도 해당 경관은 '아이들과 아내를 다시 보고 싶으면 혐의를 인정해라', '아내가 여성 쉼터에 있기 때문에 아내가 유리하다', '본인이 때렸든 안 때렸든 아내 말 만으로도 기소가 된다', '(가정폭력 혐의를) 인정하면 아내분의 기분이 풀려서 돌아오실 것이다', '끝까지 인정하지 않으면 형량이 늘어나고 아이들도 못 보게 된다' 등의 말을 하며 압박/회유를 하였으므로, 이로 인해 겁이 나서 자신이 저지르지 않은 범행에 대하여 허위자백을 하였다고 폭로하였다. 이후 남성은 2022년 9월 14일 새벽 6시 2분경 포천 선단동의 한 창고에서 목숨을 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고인의 게시물에 담당경찰서 및 수사관의 실명과 계급이 언급되어 있었기 때문에, 이 게시물을 접한 누리꾼들은 포천경찰서 홈페이지의 칭찬합니다 게시판에 접속하여 지속적으로 해당 모 경장에 대한 징계 및 취조 관련 자료 공개를 요구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해당 모 경장이 속한 여성청소년과 여청수사팀이 지난 2020년 한 여성시민단체로부터 '성폭력 수사·재판 과정에서의 인권보장을 위한 시민감시단 디딤돌상'을 수상했던 이력이 있음을 지적하며 '여성의 입장에서만 편향된 수사를 하는 경찰에게 이런 상을 줘도 되는 것이냐'는 등의 비난을 쏟아내고 있다. 


    이에 대해 포천경찰서는 22년 9월 19일자로 홈페이지 팝업공지를 통하여 의혹과 관련한 일련의 내용들이 모두 사실이 아님을 해명하였으나, 누리꾼들은 "취조실 CCTV나 사건기록 공개도 아니고, 단지 서장 명의로 된 몇 줄에 불과한 해명은 의혹만 더 불러일으킬 뿐", "명백한 사실관계가 파악되지 않은 제 식구 감싸기식 변명일 뿐이다" 라는 등의 비판으로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다.









    요약 >

    페미 여경이 바람 핀 아내 도와서 죄없는 남편을 불법수사로 죽게 만듬.

    여론이 커지자 페미니즘 조직 끌여들이려고 여러 인터넷 커뮤니티와 나무위키에 선동 페미 여론 조작하다가 아이피 주소와 SNS 계정 전부 동일인 여경 조직으로 발각되 모든 글과 SNS 지우고 잠적함.

    포천 경찰서는 제식구 감싸기로 '힘든 여경을 지켜달라 ' 며 개소리 시전 중.


    출처 https://www.etoland.co.kr/bbs/board.php?bo_table=etohumor05&wr_id=2425718&is_hit=yes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2/10/04 18:46:24  58.230.***.38  샘플A  448825
    [2] 2022/10/04 18:46:25  172.68.***.167  이스리  25480
    [3] 2022/10/04 18:51:27  39.118.***.74  우가가  117629
    [4] 2022/10/04 18:53:21  112.140.***.111  딩구s  224031
    [5] 2022/10/04 18:53:23  172.70.***.120  레피시  548979
    [6] 2022/10/04 18:59:18  220.76.***.10  realmarine  46600
    [7] 2022/10/04 19:03:30  180.224.***.19  프리프링  118652
    [8] 2022/10/04 19:15:21  218.55.***.250  catsanddogs  653602
    [9] 2022/10/04 19:34:14  180.68.***.235  솔로궁디Lv20  736686
    [10] 2022/10/04 19:42:06  220.94.***.75  멧쌤  344832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62781
    펌) 지금 말 나오고있는 벤투감독 퇴장 이유 [11] 펌글 우가가 22/12/01 08:36 5493 53
    462780
    결혼 약속한 여친과 오늘 정리한 남자 [22] 펌글 켜기끄기 22/12/01 08:27 4517 61
    462779
    자동차 운전자를 매너있게 만드는 방법.gif [28] 펌글 우가가 22/12/01 07:39 4542 55
    462778
    정말 따라해줬으면 하는 경영방침.jpg [13] 펌글 우가가 22/12/01 07:39 4466 57
    462777
    공익한테 너무나 미안한 공무원 [3] 마데온 22/12/01 07:08 4647 62
    462776
    아 방금 카톡은 해킹입니다 무시해주세요 [14] 펌글 감동브레이커 22/12/01 07:03 3825 62
    462775
    ‘350억 잔고증명서 위조’ 윤석열 장모 “큰 범죄처럼 왜곡보도해 고통스 [23] 갓라이크 22/12/01 06:07 2565 74
    462774
    중국의 문화 [15] 176Cm65Kg 22/12/01 04:39 5701 72
    462773
    인생 제대로 조진 자동차 후진 사고.gif [9] 펌글 우가가 22/12/01 02:55 4488 64
    462772
    김인수 변호사의 조언 [6] 펌글 공포는없다 22/12/01 01:15 2802 83
    462771
    또 기어 나오기 시작한 준석이... [11] 근드운 22/11/30 23:56 4569 73
    462770
    미국 경찰의 패드립 클라스 [17] 176Cm65Kg 22/11/30 23:27 5487 73
    462769
    기름도 없고 지하철이 멈춰도 할수있는건 압수수색뿐 [17] 펌글 공포는없다 22/11/30 23:21 3173 94
    462768
    상식을 밥말아먹은 역대급 빌런 여친..jpg [28] 펌글 냥냥팡팡 22/11/30 22:45 7156 85
    462767
    노조가 없는 국가 북한.... [10] 근드운 22/11/30 22:34 5156 85
    462766
    55년째 무료 예식장을 운영 중이신 할아버지.jpg [8] 둔둔댄스 22/11/30 22:26 3635 86
    462765
    지인이 사기꾼의 농락으로 인해 자살했습니다.. [10] 창작글펌글 마보이12 22/11/30 21:58 3920 104
    462764
    문대통령 사저 앞에서 욕설하던 안정권... 토사구팽 당함 [22] 펌글 오호유우 22/11/30 21:22 5516 85
    462763
    전두환 업그레이드버전 [17] 공포는없다 22/11/30 21:22 4145 105
    462762
    키즈카페 사장이 붙잡은 알바.jpg [16] 펌글 우가가 22/11/30 21:21 5521 97
    462761
    국익의 범위는 도대체... [18] 펌글 rainmakerz 22/11/30 21:17 3773 89
    462760
    김빙삼옹 트윗 [2] 공포는없다 22/11/30 21:15 3221 103
    462759
    이승기 소속사 대표 입장문 [14] 펌글 공포는없다 22/11/30 20:40 4939 102
    462758
    SPC그룹 크리스마스 케이크에요~!! [16] 펌글 감동브레이커 22/11/30 19:05 6650 85
    462757
    우리나라사람들 돈이 없는 이유 [53] 펌글 감동브레이커 22/11/30 19:00 10908 86
    462756
    판사 출신도 납득이 안 되는 상황 [15] 갓라이크 22/11/30 17:52 5381 117
    462755
    몰랐던 일제강점기 잔재 [19] 펌글 우가가 22/11/30 17:08 6106 113
    462754
    2찍의 성장과정 [7] 펌글 3일 공포는없다 22/11/30 16:54 5185 102
    462753
    아들 인라인을 사주며 아빠는 잘 탄다고 구라를.... [14] 3일 수입육정과장 22/11/30 16:52 4971 104
    462752
    법조계가 범죄자 카르텔 살인자와 바른생활 사나이 용의자를 대하는 방식 [5] 거대호박 22/11/30 16:19 5496 92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