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308609
    작성자 : 이불에눕자 (가입일자:2016-12-17 방문횟수:130)
    추천 : 90    뒷북 : 0
    조회수 : 8681
    IP : 59.5.***.207
    댓글 : 17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7/03/03 17:59:29
    원글작성시간 : 2017/03/03 13:38:19
    http://todayhumor.com/?bestofbest_308609 모바일
    12대선 문재인 선대위 홍영표의원 비망록(안철수 하..)
    옵션
    • 펌글
    유명한 글이었죠.
    노회찬 의원의 노원 병에 대한 동영상 보고 이 글이 떠올라 오랜만에 찾아 읽어보았습니다. 안철수는 정말이지... 의뭉스럽고 정체를 모르겠습니다. 개인의 능력은 인정하나 전체 합으로서의 인간은 훌륭하다고 안 봅니다.

    계속 지난 대선 때의 양보 운운, 문재인측 잘못 어쩌고 하는 분들이 많은 것 같은데 거의 논문 수준의 책이니 한번 보시고 반박해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참고로 전 안철수 때문에 대선 패배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결국 패배 책임은 문재인에게 있고 당시 박ㄹ혜 후보는 어떤 민주진영 후보가 나왔더라도 대적하지 못했을 강한 후보였다고 생각합니다. 부정선거운동과 개표도 그러하고요. 다만 안철수라는 정치인에 대한 검증은 하루아침에 바뀌는 것이 아니라 5년 동안 쌓아올려진 것임을 말씀드리고 싶어서 굳이 예전 글을 가져왔습니다)

    결국 저 꼴로 대선 치뤘지만 역대급으로 표 받았습니다. 이번에 꼭 정의와 원칙을 지켜온 민주세력으로 정권교체 될 것을 믿어의심치 않습니다.






    펌글입니다. 문재인님 정말 속 많이 끓이셨겠습니다.

    ---------------

    멘탈 강한 정치덕후님들만 한 번 읽어보세요.

    이 내용은 2012년 문재인 후보 선대위 종합상황실장이었던  홍영표 의원의 '비망록'이라는 책을 요약한 것입니다.  
    이 책은 왜 지난 대선에서 패배했는가에 대해  너무나 리얼하게 정리한 내용이며  오늘의 우리에게도 시사점이 많습니다.

    전반부는 민주당내 친노 비토로 최약체 캠프가 만들어지는 과정,  후반부는 안캠프와의 소모적 단일화 과정을 담고 있습니다.  

    -------------------------------------------------

    * 문재인 캠프 초창기에 친노색깔이 있는 인사들은  모두 원천 봉쇄됨.  

    * 8월 경선 이후 경선 2~4위인 후보들이  선대위에 들어와 지원을 요청하기를 계속 요청했으나  손학규는 결국 불참하고 김두관 정세균만이  10월 23일이 되어서야 참여.  

    * 캠프를 구성했는데 실력있고 경험있어도  친노색깔이 있으면 당내에서 반대들을 해  후보와 거의 처음만나는 사람들이 캠프에 태반이었다 함.  종합상황실장이며 이 책의 저자인 홍영표 조차도  데면데면한 사이었다 함.  

    * 초기 캠프는 아사리판이었다고. 한 번은  아침 회의를 하러 왔는데 본부장인 홍영표 외에는  아무도 나오지 않았을 정도. 당시 박근혜 캠프와는  캠프 구성 시기나 단합력, 지원들을 비교하기 어려울 정도.

    * 캠프가 구성되고 나니 바로 3철 사퇴요구가 거세짐.  결론은 3철 외에 공감2본부 부본부장, 특보단 부단장,  비서실 부실장, 전략기획실장, 정무행정팀장,  일정기획팀장 등이 동반 사퇴.  여기서 코미디는, 3철 중 이호철은 보직이 없었는데도  물러나라 하니, 어쩔 수 없이 가라로 보직을 하나 만들어서  당일 사퇴했다 함.   최고의 선거전략가인 이해찬은 훗날  '대선에서 한 일이라고는 TV본 것 밖에 없다'고 함.

    * 당시 이해찬은 김대중 대통령의 유지인  '70퍼센트를 내주더라도  통합하라'를 내세우며 '현대정치의 기반은 정당이다,  무소속 대통령은 해외에도 사례가 없다.  당이 없으면 당을 만들어서라도 민주당과  통합해야 한다'는 연설을 했는데 이때부터 안철수 캠프가  폄하와 모욕으로 받아들였다 함.  

    * 11월 8일에 새정치 공동선언문을 만들기로 함.  이때 안철수가 선결조건으로 가져온 것.

    1. 국회의원 수를 축소할 것
    2. 중앙당을 축소할 것
    3. 정당에 대한 보조금을 축소할 것

    당시만 해도 그의 정치쇄신 아이디어에 대해  모두가 기대를 갖고 지켜보았는데 위의 3조항을 포함한  정치쇄신안의 골자는 모두 '규모를 줄이고 비용을 줄이자'  에 불과했던 것.   이 내용에 대해 비판은 안하겠음.   왜 어처구니 없는지는 다들 아실테니.

    * 국회의원 축소는 너무 얼척이 없어  그건 일단 나중에 논의하고  진도를 나가자고 민주당에서 요구하니  본격적으로 어깃장이 펼쳐짐.

    '민주당이 먼저 성의를 보여라'
    '무슨 성의?'
    '기득권을 내려놓아라'
    '무슨 기득권?'
    '국민들이 기대하고 있는 그것'
    (계속 반복하며 3일 지나감)
    '이해찬 박지원 사퇴 말인가?'
    '우리 입으로 그렇게 말할 수는 없다'

    왜 안캠프쪽으로 끌려다닐 수 밖에 없었냐면,  일정상 10일까지는 합의문 완성,  15일까지는 단일화 방식 협상을  해야 다음 진도를 나갈 수 있었기 때문.

    * 다음은 새정치 선언합의문에 들어가는 조항.

    안쪽은 '민주통합당은~~~~~국민의  신뢰를 얻지 못한 측면이 있다'  라는 조항을 넣기 원하고 민주당은  '기성정당은~'으로 가자고 함.   완전 모욕적인 내용. 민주당은 계파 정당이고  특정 계파의 패권주의가 문제다라는  내용을 넣으라는 것임. 이거 가지고 3일 싸움.  결국 절충함.

    * 다음 단일화 방식으로 상견례를 했는데  안캠프에서 '어? 친노인 윤건영이 나왔네?  협상단에서 쟤 빼달라'라고 해서 빼줌.

    * 이후 백원우 의원이 페이스북에  안철수쪽 협상단의 이태규가  한나라당을 만든 사람이라고 비판하자,  백원우도 짤림.  

    * 11월14일 협상 중단.  민주당이 조직적으로 경선투표 독려문자 발송.  민주당은 사실 무근이라 밝힘.

    * 16일, 민주당 전직의원 67명이  '당원의 안철수 지지 허용하자'성명 발표.  

    * 18일. 공세를 못견디고 이해찬, 박지원, 김한길 등  민주당 지도부 전원 사퇴.  

    * 19일. 안철수 공론조사방식 제시. 내용은 아래와 같음.

    "민주당 대의원과 안철수 펀드 후원자를  각각 14000명 추출하여 조사."
    사실상 민주당 당원도 아니고 대의원들이라면   반노 비노가 훨 많음.  안철수 펀드후원자는 100% 안철수에게 투표할 사람들이라고  
    볼 수 있지 않은가. 벙찜.  이에 민주당쪽은 일반시민으로 하자고 제안.  

    * 이에 송호창은  '민주당이 안철수 쪽에 룰을 위임하기로  했는데 말을 바꾼다'는 점만 반복해서 강조.  이에 홍영표는 '룰을 위임한다는 건  당신들이 위임한 게임을 한다는 것.  니네는 11명 뛰고 우리는 5명 뛴다는 뜻이 아님'  이라며 반박.  

    * 결국 좁혀지지 않자 각각의 단일화 룰을 제시.

    민주당 '누가 단일화 후보로 적합하냐?'
    안철수 '문vs박근혜와 안vs박근혜 중 누가 유리하냐?'

    안철수네 방안은 역선택의 위험이 있었음.  당시는 안철수가 지지율이 앞선 상황이어서  경선이 현재 지지율을 반영해서 나올 수 밖에 없기도 함.  이때가 20일.

    * 22일 문.안이 그랜드 힐튼 호텔에 단독쇼부치러 만남.  만나러 가는 중 민주당 원로들로 부터  '양보를 하더라도 의결기구를 통해 당과 국민의  동의를 구해라. 독단적으로 양보하면 안된다'라는  전화를 수십통 받아 맘대로 물러서기도 어려운 상황이었다 함.  

    * 단독회담이 끝나고 문재인, 지친 상태로  "이제 나는 내 할 일 다 했다.  이제 당신들이 좀 알아서 하시라"

    * 마지막 담판이 끝나고 '문화예술인, 종교인 모임'에서  적합도와 가상대결 두가지를 섞어서  제발 협상 끝내라고 성명발표.
    우상호 공보단장, 이를 수용하겠다고 함.

    * 그날 밤 안캠프 박선숙 선대본부장 기자회견.  '가상대결 지지도'로 하자고 함.  그런데 단 하나의 기관을 통해서만 조사하자며 이것이  마지막 제안이라고 최후통첩.  

    * 23일 양쪽 특사 미팅. 안캠프가 들고 온  설문내용과 조사방식을 문캠프 특사 이인영이 보니  허용오차가 커지는 방식으로 설계.  
    게다가 여론조사기관도 한곳만  지정하자는 주장이 강경함.  이에 질문 "주신 안에 대해 합의를 더 해볼 수 없나요?"  박선순 특사 " 아니오. 회담도 토론도 필요없습니다.  일 점 일 획도 빼지 말고 이 안을 받으세요"

    26일에는 후보등록을 해야 하므로 민주당은  그냥 결론을 내려야 하는 상황.

    * 지금까지 상황을 보면 협상단의 주장에 맞춰 진도를 나가면  나중에 안철수가 아니라고 하는 상황이 많아  박선숙 안이 안철수가 동의한 내용인지  확인해보고 받자고 결론이 남.  

    * 현재 상황을 토대로 급하게 여론조사를 실시해보니  오차범위를 넘는 문재인의 우세였다고 함.  앞섰던 안철수의 지지율이 단일화 과정에서 하락한 것으로 보임.

    * 여기서 부터는 모두 아시는 대로 안철수가 사퇴 기자회견.  

    * 단일화 컨벤션 효과를 기대했던 민주당사는 침통한 분위기에  눈물을 흘리는 사람도 많았다 함.  

    * 안철수 칩거. 급해진 12월 5일 문이 안네 집 방문. 물론 안만나줌.

    * 이때 상황도 안캠에서 적극적인 모양새를 취해달라고 해  급하게 찾아간 것이라 함.  

    * 하루가 급한 상황에서 이렇게 선거지원 요청하느라 며칠을 까먹음.

    * 12월 15일. 드디어 광화문에 안철수가 오름....ㅠ.ㅠ

    * 선거가 끝나고, 민주당에서는 대선평가위원회가 생김.   당내 주요인사 온라인 설문 조사에서  "공식 조직 이외에 내부 서클의 독단이  당의 단합을 해쳐 선거에 졌다" 는 의견이 62%였음.  

    [한마디로 캠프에 존재하지도 않았던  친노 때문에 선거를 졌다는 것임]

    * 홍영표의 대선패배 복기를 보면  이런 지점에 주의를 기울여야 함.

    - '참여정부 호남 홀대론'으로  든든한 지지기반이 되어야 할 호남에  선거운동 초기 모든 역량을 퍼부었어야만 했었음.
    - 충남을 잡아야 할 시간에 단일화과정으로 선거운동 부재.
    - 이제는 여론조사를 통한 단일화는 폐기되어야 함.  협상력이 강한 쪽이 이길 수 밖에 없음.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7/03/03 13:42:24  59.20.***.101  아빠문구  710774
    [2] 2017/03/03 13:49:25  211.124.***.162  코토리쨩  225936
    [3] 2017/03/03 13:50:52  175.223.***.171  사랑의시작  738192
    [4] 2017/03/03 13:55:52  175.115.***.70  주주주주주주  740669
    [5] 2017/03/03 13:58:38  1.176.***.177  정의로살자  742191
    [6] 2017/03/03 14:00:26  121.155.***.207  그릴드치킨  741971
    [7] 2017/03/03 14:01:21  61.106.***.59  울집대빵  728065
    [8] 2017/03/03 14:04:15  211.36.***.161  정해국치  738763
    [9] 2017/03/03 14:09:46  182.225.***.108  백두대한  515739
    [10] 2017/03/03 14:11:20  114.206.***.180  cobain  273427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37563
    한국을 뛰어넘는 일본의 천룡인 [9] 펌글 Cieloemar 17/05/28 07:56 5309 51
    337562
    자위당 정진석 페북 [18] 펌글 찍먹퐁듄표 17/05/28 07:38 4480 68
    337561
    내가 진짜 차별 안하려고 했는데 보다못해서 루리웹 망명인들한테 한마디함 [12] 허우적대는人 17/05/28 07:34 3791 66
    337560
    마스터 이하는 메르시 하면 안 됨 [16] DoubleKiss 17/05/28 07:30 5519 54
    337559
    EBS 까칠남녀 징계먹었네요. 우리의 작은 노력들이 결실을 맺었습니다. [13] 난반메갈이다 17/05/28 07:29 4733 63
    337558
    일본에서 '위안부'소재의 av가 나왔네요 [30] 이니야안녕 17/05/28 07:22 6662 64
    337557
    주택시장 안정화하는 방법은 딱 하나죠. [37] 10일 홀리스카이 17/05/28 07:00 11274 74
    337556
    오늘의 그알 "부산 여대생 살인사건" 부제: 선입견이란 얼마나 무서운가 [22] Dreaminfly 17/05/28 06:52 7410 76
    337555
    방송 중 성추행 [20] 펌글 단감한상자 17/05/28 06:50 22315 65
    337554
    두 손이 자유로운 우산.jpg [18] 펌글 좀비마요 17/05/28 06:32 14339 68
    337553
    차단한 옛 연인이 연락하는 법.JPG [22] 펌글 drought 17/05/28 06:28 14871 72
    337552
    좀비 운운하는 정진석의 조부 정인각, 친일 행적 [11] CEJ 17/05/28 06:24 4347 106
    337551
    나 여자친구 엄청많음 [11] 3일 나뭇잎바다 17/05/28 06:13 19659 69
    337550
    중국에서 단오절에 먹는 쫑즈. [17] 么么哒 17/05/28 06:13 7746 70
    337549
    최강 존맛 국물떡볶이를 만들어보자! [35] 창작글 제비둘기 17/05/28 06:04 9184 64
    337548
    장문복이 세상에서 제일 못생기고 실력없는건 아닌데 [31] 획예 17/05/28 05:45 9515 86
    337547
    이언주가 2년동안 민주당에게 한 일 [9] 활살자재 17/05/28 05:20 10160 164
    337546
    북유게가 여기 점령하겠답니다. [51] lostin 17/05/28 05:19 6466 63
    337545
    문재인 대통령이 야당 분탕질에 끄덕없는 eu [14] Rotm 17/05/28 05:15 8991 138
    337544
    문통이 mb리에게 던지는 선전포고 [6] 오마이베이베 17/05/28 05:11 10067 116
    337543
    그알, 역대급 반전이네요 [16] 투더스카이 17/05/28 04:43 13950 101
    337542
    오뚜기 정규직 전환 기사 거짓말이네요!! [28] FC바로싼누나 17/05/28 04:05 8283 120
    337541
    요가하냥? [7] 홍미키 17/05/28 03:47 4756 82
    337540
    다신 금붕어 무시하지마라 [22] 당직사관 17/05/28 03:46 12867 99
    337539
    전교조보다 수꼴 교사들이 더 문제입니다 [24] 거지을 17/05/28 03:41 5398 110
    337538
    DC 히어로들이 빌런을 퇴치하는 법 [21] 펌글 3일 VistaPro 17/05/28 03:13 14810 75
    337537
    이언주 의원실에서 내려달라고 했던 기사...사실이라면 ㄷㄷㄷ [15] 꽃다리아빠 17/05/28 03:04 11769 150
    337536
    눈물나는 소미의 신세한탄 [28] 도댕♡ 17/05/28 02:52 13226 114
    337535
    이승훈 PD 페북, <정진석c 제가 좀비입니까? 국민이 좀비입니까? > [41] 언제나마음은 17/05/28 02:38 7025 159
    337534
    역차별의 글이 군게에 올라오게 된 이유 [35] 무효표 17/05/28 02:15 2806 75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