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289935
    작성자 : 쇼머스트고온
    추천 : 141
    조회수 : 8908
    IP : 121.145.***.52
    댓글 : 17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6/12/14 14:01:31
    원글작성시간 : 2016/12/14 09:26:22
    http://todayhumor.com/?bestofbest_289935 모바일
    TBS 세월호7시간 청문회 특집- 다이빙벨 요약
    옵션
    • 펌글


    https://www.youtube.com/watch?v=t1lQ6OmMDz4

    1.jpg

    실제 김기춘은 진실이 두려웠는지 보수단체를 빌어
    조직적인 세월호 죽이기에 나섰고 다이빙벨을 상영하려고하면 불이익을 주려했음.
    2014년 부산 국제영화제 개막작이였으나 정부의 개입으로 부산국제영화제가 취소된바 있었음.

     

    다이빙벨 요약

    1.갓석희와 인터뷰를하며 팽목항에 가는보는게 어떻게냐는 제안에
    이종인 대표가(1억5천자비털어서) 다이빙벨 가지고 구조하러 간다고 하니 정부쪽에서 얼마든지 오라함

     

    2.다이빙벨 1차투입- 막상 팽목항에 도착하니 해경이 출항을 못하게 막음

     

    3. 뒤늦게 허가가 떨어져 사고지점까지 가니 다이빙벨은 현구조작업에 방해된다고 정박 불허함

     

    4. 이종인 대표가 작업을 하지 못하고 돌아옴(언론은 다이빙벨 투입했다고 오보냄)

     

    5. 팽목항을 떠나려는 이종인 대표에게 고발뉴스 이상호기자가 마지막으로 한마디 남겨달라하자
    그가 울면서 하는말"한마디로 개같애, 무슨말인지 알어? 이걸 막는 사람들이 양심이 있는지 없는지
    모르겠지만 개같애. 내 방송앞에서 이런말 하면안되지만 자리가 권력이 뭐 한없이 가느냐구
    이러면 안돼. 이러면안돼요 이러면 안되는 거였어요 ."

     

    6. 그렇게 방해질 하던 해경은 이종인 다이빙벨을 불허하고 허접한 대학실습용 다이빙벨을들고
    팽목항에 도착

     

    7.다이빙벨 2차투입 역시 사고수습당담자들의 위협,바지선들과의 충돌 위험을 이유로
     언딘과 해경측이 바지선 접안을 거부함.

     

    8.유가족들과 이상호 기자의 강력한 항의로 해경은 이종인 대표를 다시 불렀고
    이번엔 진짜 투입 허락하겠다며 약속함

     

    9.다이빙벨 3차투입 -누가 호스를 끊었나?3차출항엔 해경이 그토록 위험하다고
    막았던 바지선 접안은 5분안에 끝났고
    이상호외에 다른  신문기자들이 같이 갔는데.
     공기를 공급하는 호스에 문제가 생겼고 살펴보니
    '수상하게 누가 자른듯한 호스'.. 동승했던 기자들은 모두 돌아가서
    '다이빙벨은 실패'라는 기사를 냄

     

    10.국민들은 몰랐던 다이빙벨 마지막 투입 -성공했음 -그러나 언론은 실패했다고 보도함
    50여분동안 머문 놀라운 성과 잠수부들은
    감압을 기다리며 다이빙벨안에서 간식을 먹기도함 장작 2시간동안 작업함 해경이 하지못한일을 해냄

     

    11.다시 시작된 해경의 이상한 방해
    작업하는 걸알고 있을텐데 해경이 잠수사들이 감압하고있는 시각사전통보없이 다이빙벨로 돌진
    큰충돌이 빚어질 수 있는 상황 리얼 해경 해적인줄

     

    12.이종인대표가 한차례 성공후 컨테이너에서 쉬고있는데
    누군가 문을 두드렸다고함
    투스타 등장 

    ☆☆:다이빙벨은 성공했다 생각해?
    이대표:2시간 잠수해서 작업했으니
    성공했죠
    ☆☆:당신여기 뭐하러 왔어?
    이대표:실종자 수색하러 왔죠
    ☆☆:못했잖아 그럼 실패한거야
    다이빙벨 실패했다그래
    안그럼 끝까지 쫒아가서 너 죽일거야

     

    13.결국 금일(1일) 팽목항으로 복귀한 이종인 대표는 다이빙벨에 대한 철수를 발표함
    이를두고 언론에서는 '수색만 방해했다(MBC)', '다이빙벨 실패 인정(머니투데이)'와 같은 자극적인 기사를 내보내는데 열중

     

    14. 총평
    진실은 왜곡되었고  다이빙벨은 사기였다고 말하던 사람들 사이에서
    진실은 이것임. 다이빙벨에는 세월호 희생자들을 구하려했던 이종인대표의 절실한 노력이 있었다는 것.
    단1%희망 일지라도 생명을 구하는데 있어서 주저하지 않아야 하는게 인간의 도리가 아닐까?
    실패와 성공을떠나 최선을 다해  구조하려했던 이종인대표와 민간잠수부를
    악의적으로 사기꾼으로  매도하고 성공하지 않도록 방해하던 해경과 실패하길 기다렸다는듯

     비난을 퍼붓던 언론은 왜 실패하길 바랬을까?

    지금에서야 다른 시사프로그램에서도 세월호를 보도하고 국정원 개입과
    정부의 방해가 있었다는 사실이 밝혀졌으며, 김기춘이 보수단체를 이용하고 세월호 여론전을 펼쳤다고
    사실이 드러났으나 2년전만해도 다이빙벨과 세월호 유가족에 대한 시선은 차가웠음.

     

    9일 그것이 알고싶다 화물칸편만 보아도 해수부와 국정원이 화물칸을 수색하지 못하도록 막았고
    화물칸을 알지 못하도록 인양작업도 의도적으로 방해하고있다는  의혹이  드러났다.

    그러니 이제는 이해가 갈 것이다
    왜 그때 그토록 다이빙벨이 두려웠던것인가?
    무엇인가 보면 안될 것이 있었기 때문


    결론 /다이빙벨은 성공했는데 언론이 실패라 몰음

    꼭봐라 두번봐라 세번봐라 자백이랑 다이빙벨은 꼭 봐라


    출처 http://gall.dcinside.com/board/view/?id=stock_new1&no=5193643&page=1&exception_mode=recommend
    쇼머스트고온의 꼬릿말입니다
    오늘의유머 아바타 꼬릿말 서비스 by ActiveXXX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6/12/14 09:29:02  116.34.***.199  루다날개  669436
    [2] 2016/12/14 09:30:08  116.37.***.177  도도엉  709115
    [3] 2016/12/14 09:31:47  121.139.***.168  트리파크  723004
    [4] 2016/12/14 09:32:26  203.255.***.212  파리대제  59342
    [5] 2016/12/14 09:32:57  121.181.***.103  딜레당트  443537
    [6] 2016/12/14 09:36:43  183.108.***.117  보들라르  718019
    [7] 2016/12/14 09:38:19  106.247.***.82  밖에비온다줅  679679
    [8] 2016/12/14 09:38:31  180.229.***.153  냥이와춤을  455599
    [9] 2016/12/14 09:44:19  175.113.***.95  코우난  719252
    [10] 2016/12/14 09:47:02  211.175.***.21  해적79  512745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02665
    가수 김태우도 빚투에 걸림. 그런데 유머 (feat 기레기) [18] 탈퇴한회원임 18/12/14 13:55 9643 68
    402664
    낚시 위험지역에 붙은 귀여운 안내판 ㅋㅋㅋ [14] 달샤벳조아영 18/12/14 13:01 19209 77
    402663
    남녀임금격차에 대한 여성 유투버의 생각 [36] 펌글 탈퇴한회원임 18/12/14 12:56 9797 135
    402662
    한국전쟁 당시 국군 사진.jpg [24] 허우적대는人 18/12/14 12:52 18408 67
    402661
    약혐) 소름돋는 피규어 장인.gif [20] 펌글 3일 가나다람. 18/12/14 12:41 22994 75
    402660
    미쳐버린 경북대생 [7] 3일 츄레이서 18/12/14 12:40 23753 71
    402659
    교사와 학생의 사랑 [14] 펌글 감동브레이커 18/12/14 12:29 19504 79
    402658
    강아지랑 산책 나온 어르신 [17] 토익1000점 18/12/14 11:52 15786 80
    402657
    리코더 부는 주호민 [18] 츄레이서 18/12/14 11:50 16182 83
    402656
    유노윤호 찬양하는 딘딘 [21] 카스피뉴 18/12/14 11:42 14405 89
    402655
    미쳐버린 문경시청 페이스북 [27] 펌글 도베르만핀셔 18/12/14 11:28 17298 96
    402654
    베트남 매료시킨 박항서, 리더십+팬서비스 화제 [23] 라이온맨킹 18/12/14 11:08 18954 73
    402653
    엄마가 내 책상 정리를 하고있었다. [28] 펌글 감동브레이커 18/12/14 11:07 15714 118
    402652
    열도에서 요즘 핫한 케이크 [20] 펌글 탈퇴한회원임 18/12/14 10:40 25447 81
    402651
    박진성 시인 파렴치범으로 누명씌운 한국일보 기자 근황 [38] 펌글 탈퇴한회원임 18/12/14 10:40 11699 159
    402650
    윗사람도 실무자만큼 열심히 해야 하는 이유 [11] 펌글 6일 언니거긴안돼 18/12/14 09:58 23568 86
    402649
    고라니들 특징 [24] 눈물섞인술잔 18/12/14 09:54 23203 90
    402648
    오유느낀점 [32] 열일하는한량 18/12/14 09:14 14870 98
    402647
    걸크러쉬와 성상품화의 차이점 한번에 이해.jpg [54] 웃기는게목적 18/12/14 07:44 28189 115
    402646
    박항서, 물 들어올 때 노젓는 경상남도 산청군.jpg [13] 칼렌 18/12/14 07:13 25165 100
    402645
    위기에 빠진 침착맨.JPG [19] 웃기는게목적 18/12/14 07:09 23972 94
    402644
    니는 아침에 눈뜨면 백선생님 집방향으로 절부터 우선 해라. [25] 창작글 아빠2호 18/12/14 06:59 28679 107
    402643
    [후방] 금요일은 아직인가?! [42] 묵월 18/12/14 06:54 23636 118
    402642
    연말 맞이 소 맛있는 부위 공개 [32] 펌글 눈물한스푼 18/12/14 06:41 26598 91
    402641
    목격자 진술로 누명쓰고 17년 옥살이한 미국인.jpg [39] 웃기는게목적 18/12/14 06:13 22946 125
    402640
    도대체 검은눈동자단은 무슨 컨셉일까? [75] 5일 브로켄백작 18/12/14 02:56 21090 88
    402639
    [마블,스압] 닥터스트레인지의 14,000,605의 의미 [17] 5일 잔소리영감 18/12/14 02:56 30120 84
    402638
    신난 조보아 [36] 임시변경 18/12/14 02:35 32241 106
    402637
    잊혀진 독립운동가의 역사를 발굴했습니다 4 [5] 라인군 18/12/14 01:51 11581 161
    402636
    넌 떡을 썰거라 [27] 펌글 감동브레이커 18/12/14 01:40 22462 115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