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6리오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289935
    작성자 : 쇼머스트고온 (가입일자:2012-09-07 방문횟수:2159)
    추천 : 141
    조회수 : 8848
    IP : 121.145.***.52
    댓글 : 17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6/12/14 14:01:31
    원글작성시간 : 2016/12/14 09:26:22
    http://todayhumor.com/?bestofbest_289935 모바일
    TBS 세월호7시간 청문회 특집- 다이빙벨 요약
    옵션
    • 펌글


    https://www.youtube.com/watch?v=t1lQ6OmMDz4

    1.jpg

    실제 김기춘은 진실이 두려웠는지 보수단체를 빌어
    조직적인 세월호 죽이기에 나섰고 다이빙벨을 상영하려고하면 불이익을 주려했음.
    2014년 부산 국제영화제 개막작이였으나 정부의 개입으로 부산국제영화제가 취소된바 있었음.

     

    다이빙벨 요약

    1.갓석희와 인터뷰를하며 팽목항에 가는보는게 어떻게냐는 제안에
    이종인 대표가(1억5천자비털어서) 다이빙벨 가지고 구조하러 간다고 하니 정부쪽에서 얼마든지 오라함

     

    2.다이빙벨 1차투입- 막상 팽목항에 도착하니 해경이 출항을 못하게 막음

     

    3. 뒤늦게 허가가 떨어져 사고지점까지 가니 다이빙벨은 현구조작업에 방해된다고 정박 불허함

     

    4. 이종인 대표가 작업을 하지 못하고 돌아옴(언론은 다이빙벨 투입했다고 오보냄)

     

    5. 팽목항을 떠나려는 이종인 대표에게 고발뉴스 이상호기자가 마지막으로 한마디 남겨달라하자
    그가 울면서 하는말"한마디로 개같애, 무슨말인지 알어? 이걸 막는 사람들이 양심이 있는지 없는지
    모르겠지만 개같애. 내 방송앞에서 이런말 하면안되지만 자리가 권력이 뭐 한없이 가느냐구
    이러면 안돼. 이러면안돼요 이러면 안되는 거였어요 ."

     

    6. 그렇게 방해질 하던 해경은 이종인 다이빙벨을 불허하고 허접한 대학실습용 다이빙벨을들고
    팽목항에 도착

     

    7.다이빙벨 2차투입 역시 사고수습당담자들의 위협,바지선들과의 충돌 위험을 이유로
     언딘과 해경측이 바지선 접안을 거부함.

     

    8.유가족들과 이상호 기자의 강력한 항의로 해경은 이종인 대표를 다시 불렀고
    이번엔 진짜 투입 허락하겠다며 약속함

     

    9.다이빙벨 3차투입 -누가 호스를 끊었나?3차출항엔 해경이 그토록 위험하다고
    막았던 바지선 접안은 5분안에 끝났고
    이상호외에 다른  신문기자들이 같이 갔는데.
     공기를 공급하는 호스에 문제가 생겼고 살펴보니
    '수상하게 누가 자른듯한 호스'.. 동승했던 기자들은 모두 돌아가서
    '다이빙벨은 실패'라는 기사를 냄

     

    10.국민들은 몰랐던 다이빙벨 마지막 투입 -성공했음 -그러나 언론은 실패했다고 보도함
    50여분동안 머문 놀라운 성과 잠수부들은
    감압을 기다리며 다이빙벨안에서 간식을 먹기도함 장작 2시간동안 작업함 해경이 하지못한일을 해냄

     

    11.다시 시작된 해경의 이상한 방해
    작업하는 걸알고 있을텐데 해경이 잠수사들이 감압하고있는 시각사전통보없이 다이빙벨로 돌진
    큰충돌이 빚어질 수 있는 상황 리얼 해경 해적인줄

     

    12.이종인대표가 한차례 성공후 컨테이너에서 쉬고있는데
    누군가 문을 두드렸다고함
    투스타 등장 

    ☆☆:다이빙벨은 성공했다 생각해?
    이대표:2시간 잠수해서 작업했으니
    성공했죠
    ☆☆:당신여기 뭐하러 왔어?
    이대표:실종자 수색하러 왔죠
    ☆☆:못했잖아 그럼 실패한거야
    다이빙벨 실패했다그래
    안그럼 끝까지 쫒아가서 너 죽일거야

     

    13.결국 금일(1일) 팽목항으로 복귀한 이종인 대표는 다이빙벨에 대한 철수를 발표함
    이를두고 언론에서는 '수색만 방해했다(MBC)', '다이빙벨 실패 인정(머니투데이)'와 같은 자극적인 기사를 내보내는데 열중

     

    14. 총평
    진실은 왜곡되었고  다이빙벨은 사기였다고 말하던 사람들 사이에서
    진실은 이것임. 다이빙벨에는 세월호 희생자들을 구하려했던 이종인대표의 절실한 노력이 있었다는 것.
    단1%희망 일지라도 생명을 구하는데 있어서 주저하지 않아야 하는게 인간의 도리가 아닐까?
    실패와 성공을떠나 최선을 다해  구조하려했던 이종인대표와 민간잠수부를
    악의적으로 사기꾼으로  매도하고 성공하지 않도록 방해하던 해경과 실패하길 기다렸다는듯

     비난을 퍼붓던 언론은 왜 실패하길 바랬을까?

    지금에서야 다른 시사프로그램에서도 세월호를 보도하고 국정원 개입과
    정부의 방해가 있었다는 사실이 밝혀졌으며, 김기춘이 보수단체를 이용하고 세월호 여론전을 펼쳤다고
    사실이 드러났으나 2년전만해도 다이빙벨과 세월호 유가족에 대한 시선은 차가웠음.

     

    9일 그것이 알고싶다 화물칸편만 보아도 해수부와 국정원이 화물칸을 수색하지 못하도록 막았고
    화물칸을 알지 못하도록 인양작업도 의도적으로 방해하고있다는  의혹이  드러났다.

    그러니 이제는 이해가 갈 것이다
    왜 그때 그토록 다이빙벨이 두려웠던것인가?
    무엇인가 보면 안될 것이 있었기 때문


    결론 /다이빙벨은 성공했는데 언론이 실패라 몰음

    꼭봐라 두번봐라 세번봐라 자백이랑 다이빙벨은 꼭 봐라


    출처 http://gall.dcinside.com/board/view/?id=stock_new1&no=5193643&page=1&exception_mode=recommend
    쇼머스트고온의 꼬릿말입니다
    오늘의유머 아바타 꼬릿말 서비스 by ActiveXXX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6/12/14 09:29:02  116.34.***.199  루다날개  669436
    [2] 2016/12/14 09:30:08  116.37.***.177  도도엉  709115
    [3] 2016/12/14 09:31:47  121.139.***.168  트리파크  723004
    [4] 2016/12/14 09:32:26  203.255.***.212  파리대제  59342
    [5] 2016/12/14 09:32:57  121.181.***.103  딜레당트  443537
    [6] 2016/12/14 09:36:43  183.108.***.117  보들라르  718019
    [7] 2016/12/14 09:38:19  106.247.***.82  밖에비온다줅  679679
    [8] 2016/12/14 09:38:31  180.229.***.153  냥이와춤을  455599
    [9] 2016/12/14 09:44:19  175.113.***.95  코우난  719252
    [10] 2016/12/14 09:47:02  211.175.***.21  해적79  512745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86906
    대통령 과거 실수 반복 [12] 개래개래갱갱 18/02/20 08:44 7591 55
    386905
    반지닦이가 까이는 이유 [19] 펌글 히비키 18/02/20 08:43 12305 53
    386904
    물건 나른다길래 카트갖고 갔다가 혼났다. [13] 박주현朴珠鉉 18/02/20 08:31 10471 57
    386903
    흔한냥이.jpg [6] 탈퇴한회원임 18/02/20 08:12 8987 58
    386902
    중국 당나라 시절 눈썹 트렌드의 변화.jpg [38] 괘걸근육맨 18/02/20 07:04 22063 60
    386901
    오리가 동네 일진한테 쳐맞는 만화 [29] 펌글 미야우치렌게 18/02/20 04:55 14189 75
    386900
    하와와 친구랑 놀러나온 여고생쟝이와요 [20] 미야우치렌게 18/02/20 04:28 20115 69
    386899
    [下편] 웃긴대학 주간답글 Best! (18.2.12~18.2.18) [7] 펌글 감동브레이커 18/02/20 04:01 12504 60
    386898
    몽골의 흔한 양치기 [34] 풀뜯는소 18/02/20 03:59 25199 69
    386897
    타임지 선정 “가장 영향력 있는 가전기기” 10위 제품 [30] 대형고추 18/02/20 03:47 23196 78
    386896
    명절의 딜레마.dolditoon [12] 진돌. 18/02/20 03:30 9880 76
    386895
    만화) 다이손 in 후쿠오카 2화 [6] 창작글 다이손 18/02/20 02:41 11138 60
    386894
    아버지는 존버를 결심했다 [44] 얄라리얄라셩 18/02/20 02:30 24750 74
    386893
    쩌는 스타벅스 부심 [85] 펌글 눈물한스푼 18/02/20 02:01 29455 92
    386892
    우산인볼트 3명과 대결하는 프랑스선수 [20] 3일 효진아비 18/02/20 01:54 30938 72
    386891
    ??? : 보름아 지우야 고맙다 ㅎㅎㅎㅎㅎ [30] 서스테인 18/02/20 01:51 18240 107
    386890
    매운 음식이 해로워서... [19] 펌글 눈물한스푼 18/02/20 01:21 19125 82
    386889
    신박한 하이파이브 [7] 게시왕자 18/02/20 01:18 19063 86
    386888
    오늘자 흥유라 인스타스토리ㅋㅋㅋㅋ [12] lcrashl 18/02/20 00:22 32007 119
    386887
    역대 아시아 국가 썰매 메달 획득 현황 정리 [38] 펌글 눈물한스푼 18/02/20 00:16 26643 98
    386886
    묵직한 돌직구 [13] 펌글 LV20잉여 18/02/19 23:49 27059 112
    386885
    중국 우주정거장 내년 1월 대만 추락 위험.. [51] 보름달이뜬밤 18/02/19 23:33 31560 96
    386884
    흔한 방송인의 자기자랑 [6] 고기굽는밤 18/02/19 23:29 25738 140
    386883
    수호랑 허탈랑.gif [10] lcrashl 18/02/19 23:19 20770 96
    386882
    먹기전에 꼭 셀카를 찍는 여자 [58] 펌글 감동브레이커 18/02/19 23:17 35942 101
    386881
    한국의 치안 수준.jpg [133] 라면잘끓임 18/02/19 22:06 40272 182
    386880
    알바 4일차에 40년 일한 기분 느끼기 [47] 섭섭해 18/02/19 21:28 31503 226
    386879
    대한민국 혈연 지연 학연의 결정체 [61] 펌글 히비키 18/02/19 21:27 33618 254
    386878
    병신과 여고생.SSul [23] 그냥노동자 18/02/19 20:59 34140 109
    386877
    쉿~! 조용~! [14] 치치와보리 18/02/19 20:53 22695 116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