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228184
    작성자 : 아페스 (가입일자:2012-05-21 방문횟수:442)
    추천 : 308
    조회수 : 35871
    IP : 125.140.***.233
    댓글 : 162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6/01/14 06:14:37
    원글작성시간 : 2016/01/13 02:06:30
    http://todayhumor.com/?bestofbest_228184 모바일
    2016년. 키보드 고르는데 애먹는 사람은, 이 글 한번 읽어보구 가유
    무슨 똥고집인지 원래 체질도 아니었던 시사게 한우물만 줄기차게 파고들다가
    결국 시사평론가 코스프레를 하고 있는듯한 자신에게 새삼스레 충격을 받고 메뉴판을 멍하니 보던중
    com.png 를 발견. 너무 오래동안 잊고 있었던지라 괴사단계에 접어든 컴덕본능에 산소호흡기라도 달아보는
    심경으로 글을 써봅니다. 실수로 눌러서 들어온김에 뻘글 써보려는 수작이면서


    그동안 써왔던 멤브레인 키보드. 요구 키압은 높고 키감은 먼지 낀 조이패드 고무 뽁뽁이 같은 키보드를 잘도
    두들기면서 여기까지 왔구나 싶은 생각이 들더군요. 그래서 키보드나 한번 바꿔볼까란 생각에
    가격비교 사이트를 뒤져보니 AWESOME!! 키보드의 종류와 제작방식이 이토록 다양하다니 매우 놀랍고도 흥미로웠습니다.
    닥치는대로 다 정보들을 섭렵하다보니 어느정도 감이 잡히는거 같은데 생각해보니 대부분 다 한번씩
    만져본 경험이 있는 것들이더군요. 그냥 키감이 색다르네 정도로만 생각했지 그 구조에 대해선 묻지도 따지지도 않았을 뿐.

    그럼 이제부터 키보드의 종류와 당신의 취향은 무엇인지에 대해 알아보자. 너 왜 갑자기 말 놓으십시까?

    청축.gif
    청축의 짤칵짤칵 클릭감과 소리는 아날로그 타자기처럼 경쾌한데 소음이 벽까지 뚫는 흉악한 양면성을 지녀 가정불화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고...
    기계식중 수명이 반정도밖에 안된다는 숨은 단점도 존재하나, 이점은 무시해도 될만큼 긴 수명을 지녔다. (청축이 키당 20,000,000회 이상)

    갈축.gif
    갈축은 적절한 클릭감+키압+소음 삼박자를 두루 갖춘 밸런스형이라, 기계식 입문자들에게 추천한다 함 (모르고 오셨으면 그냥 이거 사세요 손님)

    적축.gif
    적축은 매우 적은 압력으로 정숙한 입력이 가능하고 손가락이 편해 장시간 타이핑에 적합하나, 기계식 특유의 쫀득한 타건감이 가장 떨어진다는 평

    흑축.gif
    흑축역시 클릭감은 없지만 반발력은 적축보다 강하고 민감성과 탄력성을 갖춰 최소한의 터치로 리드미컬하고 빠른 속기가 가능한
    구름타법에 적합한 장점이 있다고 (청축,갈축은 클릭감때문에 거슬리고, 적축은 너무 압력이 약해 구름타법 시전시 축이 보강판을 때릴 확률이 큼)

    백축.gif
    백축은 누르는데 힘이 몇배는 더 들어가는 듯한 느낌의 갈축처럼 보이는데.
    이건 문서작성용이나 게임용으로도 환영받지 못할뿐더러 기계식 키보드 성향의 사람들중에서도 아예 보거나 듣지도 못해본 사람들이 부지기수
    근데 막상 여성도 무난하게 타닥타닥 치는걸로 보면, 큰맘먹고 씨게 쳐야 활자가 박힐만큼 빡셔보이지는 않는다(체리 한정일진 모름)
    재밌게도 내 기억으론 구형 키보드들은 까보면 거의 모두가 이 백축이었던거 같은데, 현재의 백축은 아마도 과거 백축 키감을
    새로운 설비로 재구현해낸 제품이고 나머지 청,갈,적,흑축은 키감의 구분을 두기 위해 따로 규격이 만들어진 것이 아닐까 추측해봄.

    이상이, 멸종위기를 딛고 무덤에서 부활하여 나온 기계식 키보드의 나름대로의 설명이었고

    각종 기계식 키보드의 타건시 발생하는 소음이나 느낌은
    아래의 좌표를 타고 넘어가서 감상하시면 되겠습니다.
    https://www.youtube.com/results?search_query=%EA%B8%B0%EA%B3%84%EC%8B%9D+%ED%83%80%EA%B1%B4


    memb-vert2.jpg멤브레인.jpg

    멤브레인 키보드계의 귀태(태어나지 말았어야할) 현재 키보드 스탠다드(표준형)의 대명사
    키를 누르면 돌출된 고무판을 누르고 밑의 회로에 붙음으로써 0이냐 1이냐로 인식되는 매우 단순한 구조

    고무캡의 반발력이나 홀의 구조나 면적의 차이에 따라 멤브레인중에서도 키감이 달라짐.

    어찌보면 현재 멤브레인의 빈약한 입지는 플런저를 비롯한 다음의 결과물들을 낳기 위한 과도기로 재조명 받을 날이 올지도 모른다.
    그만큼 멤브레인의 진화는 아직 완성단계라고 보기 어렵지만, 결국 플런저까지가 끝이고 멸종의 길을 걸을수도 있음



    플런저 방식이란 기계식 키보드 형님들의 화려한 프리미엄시장 컴백에
    위기감을 느낀 양산형 멤브레인 제조업체들이 대항마로 기계식의 축과 스프링의 연계방식을
    대체하는 다양한 재질의 고무내지 플라스틱 보형물로 제작한 '플런저'란 부품을 이용한 키보드의 유형.
    plunger.jpg
    기계식도 아니면서 기계식인척 소비자들을 우롱하기 위한 상술이다
    이런 근본없는 키감은 도저히 용납할 수 없다는 비난내지 거부반응을 보이는 사람들도 적지 않으나
    의외로 모르고 쓰던 알고 쓰던 이 플런저 방식만의 독특한 키감을 선호하는 이들도 존재한다고 한다.
    키감으로 보나, 내부구조나 가격등 전반적으로 기계식과 멤브레인의 혼혈아란 평을 받는 방식인듯
    생각보다 시중에 풀린 제품들의 판매가격이 생각보다 매우 저렴해서 놀랐다. (플런저 혐오론자들의 활약성과?!)
    t_keyboard_sp_img_47.jpg
    a_finklprism.jpg

    펜타그래프 방식 키보드. 베이스가 되는 기본 작동원리나 구조는
    단순하디 단순한 멤브레인과 흡사하지만, 작은 고무보형물 옆에 플라스틱으로 이루어진
    보조 고정판이 옆에서 보면 X자로 교차하며 키캡을 들었다 놨다 하는 모습을 하고 있다.
    키캡이 기판과 매우 밀접하게 붙어있는 초박형 키보드를 만들기에 유리해서
    노트북과 휴대용 외장 블루투스 키보드에 주로 채용되는 방식. 특징으로는 조용하고
    키감이 부드러우며 캡의 변두리를 눌러도 보형물에 압력이 분산적용되어 인식됨으로 오타율이 적다.






    자, 공부는 여기까지 해봤으면 됐고, 이제 어떤 키보드를 골라볼까요?



    한성 XK1 BossMonster KLv.77 11만원.png
    한성 XK1 BossMonster KLv.77 갈축(청축,적축 버전도 있음)
    cost: 11만원
    디자인 성능 가격 다 맘에든다 한성은 역시 치밀한 구석이 있는듯




    어로스 thunder k7 18만원.png
    어로스 thunder k7 적축only
    cost: 18만원
    키패드를 떼어서 메인바디의 좌나 우로 게임용, 문서작성용으로 트랜스포밍할 수 있는
    가변성이 최대 장점. 키패드와 손목 받침대는 마그네틱 가공으로 탈부착이 간편함
    내장 매크로 기능도 출중함 음.. 게임에 집중하려면 역시 적축이 최고의 선택일수도.
    가격도 키보드 치곤 비싼거지 부담스러울 정도까진 아님
    위보 cliker k7 3만5천원.jpg
    위보 Cliker K7 플런저
    cost: 3만 5천원
    디자인 좋고 가격 저렴하고 어떨지 매우 궁금한 키보드

    엘지 st800 3만5천원.jpg
    내 애증의 대상인 엘지 ST-800 도 쇼핑몰에서 3만 5천원(!)에 팔리고 있었음
    지루한 멤브레인 양산형 키보드라고 필자한테서 구박받고 있지만
    따지고보면, 공장에서 찍어내면 다 양산형이지 시중제품중에
    한정판이나 수공예 키보드가 몇이나 될까


    그러나....... 충격적이게도

    결국 최종적으로 결제한 것은 이것이었으니

    아이락스 IRK01w 2만원.jpg

    아이락스 IRK01W 펜타그래프
    cost: 2만원
    그렇다. 역시 난 펜타그래프 성애자였던 것이었다.



    난 지금까지 대체 무슨 의미없는 삽질을 한것인가......

    어쩌면 기계식 키보드 덕질에 한없이 빠져들 내 자신이 그렇게도 두려웠나
    어찌됐든 나중에 천천히 구해서 즐겨도 늦진 않으리

    키보드 간보기는 이쯤에서 갈무리~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6/01/13 02:08:03  1.227.***.199  국간장  83926
    [2] 2016/01/13 02:10:17  59.16.***.29  과일초  355944
    [3] 2016/01/13 02:40:43  125.183.***.10  할매척추꺾기  394466
    [4] 2016/01/13 03:31:38  211.36.***.84  네버랜드  161111
    [5] 2016/01/13 04:24:43  203.100.***.88  화성외계인  382777
    [6] 2016/01/13 05:36:08  211.48.***.146  동황  603196
    [7] 2016/01/13 06:30:55  112.146.***.207  이게낳아요  651850
    [8] 2016/01/13 08:49:24  175.223.***.205  라혜진퇴근해  418135
    [9] 2016/01/13 09:06:55  220.93.***.182  설명서  622877
    [10] 2016/01/13 09:08:26  121.182.***.77  넌이미털렸다  260651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45608
    형제들 많으면 식탐이 느는이유.jpg [9] 펌글 우가가 21/09/28 08:42 9676 68
    445607
    공주님에게 경애를!! [11] 펌글 감동브레이커 21/09/28 07:31 9776 75
    445606
    상어들 입속 낚싯바늘 빼줬더니 생긴 일 [23] 6일 당직사관 21/09/28 04:04 14793 93
    445605
    "아빠가 곽상도 아니라 미안"..'오십억게임' 패러디 쏟아졌다 [36] 라이온맨킹 21/09/28 02:34 10581 94
    445604
    곽모의원의 뻔뻔한 구라 뽀록 [11] 오유대인 21/09/28 00:27 9056 107
    445603
    곽상도 관련 기사에 궁금해서 댓글을 달았더니 [18] ldh0707 21/09/27 23:53 8374 96
    445602
    소아과의사의 첫 사망선고.jpg [11] 펌글 우가가 21/09/27 23:38 16563 101
    445601
    오징어게임 무궁화인형 근황(스포주의) [19] 펌글 감동브레이커 21/09/27 23:34 15135 98
    445600
    근본이 다른 무슬림 [31] 펌글 감동브레이커 21/09/27 23:16 14887 99
    445599
    일식당에서 군인들 식사 몰래 보탰는데.. 괜찮겠죠? [24] 에리에 21/09/27 23:03 12905 95
    445598
    동생을 끔직히 아끼는 오빠 [30] 펌글 눈물한스푼 21/09/27 22:59 12949 115
    445597
    전우용 학자 트윗 - 장제원씨도 좋아할 겁니다 [12] 립반윙클 21/09/27 22:53 7244 110
    445596
    30대 남자와의 대화에서 충격받음 [51] 아침이스을 21/09/27 22:43 16452 98
    445595
    도서관에서 서럽게 운 이유 [12] 펌글 9일 눈물한스푼 21/09/27 22:35 18016 83
    445594
    사장님이 밥을 공짜로 주셨어 [11] Kerria 21/09/27 22:33 13456 94
    445593
    의도치 않은 효자 [16] 펌글 눈물한스푼 21/09/27 21:55 11726 99
    445592
    아빠가 대표와 친분있다는 이유로 월급 250에 7년 퇴직금 50억 [18] 치치와보리 21/09/27 21:34 8408 87
    445591
    싱글벙글 편의점 갤러리 [12] 펌글 3일 감동브레이커 21/09/27 21:33 15532 89
    445590
    추미애 전 장관 아들이 지금의 사태를 보면 얼마나 허탈할지... [28] L-카르니틴 21/09/27 21:12 7891 119
    445589
    99%확률로 2022 의정부고 졸업사진 [11] 앵쯔o 21/09/27 21:02 19503 93
    445588
    광기의 고려 외교 [39] 당직사관 21/09/27 20:49 14530 92
    445587
    현재 미국 잼민이들 근황 [29] 펌글 태공태은 21/09/27 20:21 14948 125
    445586
    상도 아들 해명글 보니 떠오르는 카툰 하나 [11] 골목샛길 21/09/27 18:57 10257 111
    445585
    50억과 표창장으로 보는 '진짜 기득권 세력' [13] 립반윙클 21/09/27 18:52 8827 134
    445584
    잘가 내 사랑하는 고양이 [19] 문대잉 21/09/27 18:40 7468 97
    445583
    어린이집 만렙 선생님...manhwa [12] 펌글 우가가 21/09/27 18:14 14854 95
    445582
    성과급 50억 받은 대리 퇴직자 근황 [67] 좋은꿈을꾼다 21/09/27 17:40 16901 108
    445581
    신형 현무 미사일 구라였음 [44] 펌글 감동브레이커 21/09/27 16:15 18602 123
    445580
    인정하고 나니 나네? (부제: 성악설의 증거).jpg [12] 펌글 11일 우가가 21/09/27 15:48 16675 100
    445579
    해외에 도입된 맥도날드 키오스크 근황.jpg [34] 펌글 우가가 21/09/27 15:46 23894 85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