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203582
    작성자 : 템플기사단
    추천 : 326
    조회수 : 69895
    IP : 220.95.***.111
    댓글 : 114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5/04/24 08:22:07
    원글작성시간 : 2015/04/24 00:46:20
    http://todayhumor.com/?bestofbest_203582 모바일
    학창시절(90년대 후반) 부산에서 봤었던 싸이코패스 이야기 txt.
     
    부산에는 동천이라는 도심 하천이 있습니다.  옛날에는 제법 큰 강이었는데 도시가 개발이 되다보니까 그 면적이 꽤나 많이 줄었죠
    부산의 중심인  서면 언저리에서 부산항 쪽으로 길게 뻗은 하천이고  바다와 점점 가까워 지면서  수심이 깊어 집니다.
    어린시절  동천의 하류지역인  문현동에 살았습니다.  
     
    학교 다녀오는 길에  동천 위로 놓여져 있는 다리를  건너 오는데    강 양쪽에 난간이 있고 그위를 재미삼아 올라가서 장난치던 중학생 정도
    로 보이는 애들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걔들 끼리 장난 치는 과정에서  난간위에서 놀던 애가  강으로 떨어져 버렸어요
    일반적인 하천과는 다르게  얕은 수심에서  점점 깊어지는 그런식이 아니라    현대시으로 양측에 제방을 쌓고  정비를
     
    해놓았기에  가엣쪽도  수심은  중앙과 별 다를바 없는  깊은  수심을 가진  곳이었죠   친구가  빠지가  놀란 친구들이
    주변 사람들에게 알렸고 구경꾼들이 삼삼오오 몰리기 시작했습니다.  저도  친구들과 같이  그곳으로 향했죠
    그러는 와중에  초기에  발견했었던  옆에 있는 아저씨가  휴대폰을 들고  다급하게 여기 사람 빠졌다면서  빨리 와주세요 
     
    그렇게  119에 신고를 했죠  사람들이 꽤 많은 수십명이 몰려들었는데  당연히 구조 될줄 알았습니다.  도심 한복판을 흐르는 하천이고
    경찰서나 소방서도 인근에 위치해 있거든요  교통이 불편한 위치도 아니고요  그런데  구조가 못되고  어린 학생은 익사하고 말았습니다.
    왜 그랬을까요 ?   일단 주변 분들이 강에 들어가서 구조하려 했던 분이 없었습니다.   수영을 할수 있는 사람이 있었는지 없었는지는  알수가 없지만
     
    그쪽이 물이 오염되어있거든요   깨끗한 바닷물도 아니고   지금도 가보시면 아시겠지만  에메랄드 빛의 이상한 색을 띄고 있습니다.
    게다가 상류쪽이 유흥가를 관통하면서  수질이 워낙 나쁜곳이기도 하고요  어차피  주변에 소방서나 경찰서(파출소나 그런곳) 이 있기에  금방와서  구해 낼줄 알알겠죠  그런데  경찰도,  소방관도  오지 않았습니다. 
     
    주변에서 구경하던  나이좀 있으신 분이  처음에 신고를 한 사람한테  어디 신고 했냐고  묻더군요  왜 119가 안오냐고요 
    그러자  초기에  핸드폰 들고 얘기했던 아저씨가 하는 말이  자기는 119에 신고 한 것이 아니라  회사 직원 한테  여기 사람이 물에 빠졌으니까
    와보라고 (구경하자는 거겠죠?)  전화했다고  하더군요   그제서야  주변사람이  119에 신고를 했지만  결국 119가 오고 난 후에
     
    물에 빠진 학생을 건지기는 했는데  너무 오랬동안  허우적 거려서  익사했다고  하더군요  그 자리에서 흰천을 덮어서  구급차에 싣고 떠났습니다.
    어떻게 보면 누군가는 신고했겠지? 하는 방관자 효과일수도 있겠지만  거의 최초로 물에 빠진 학생을  목격했던  그 아저씨(전화통화한 사람)
    의  역할이  너무 뚜렸해 보였기 때문에  주변사람들은 굳이 신고할 이유를 못느꼈을 것입니다. 
     
    물에 빠진 사람을 보고  핸드폰을 꺼내들고  여기 사람 물에 빠졌으니까 빨리 오라고  흥분한 목소리로 통화하던것을  봤으니까요  저도 그걸 들었으니까요  저도 거의 최초 발견자였음   당시에는 핸드폰이 지금처럼 많은 사람들이 가지고 다니지는 않았어요  확실히 고가의 제품이었기에 
    요즘처럼  초등학생 , 중학생들도  핸드폰 들고다니는 시대는 아니었죠 어른들 중에서도  사업이나  회사업무가 많은 사람들이 가지고 있었죠
     
    저는 그때의 그 아저씨의  행동을 생각하면 아직도 소름끼치네요   사람이 빠져서 죽어가는데  빠진 학생들의 친구들이  119에 신고를 해달라고 하는데
    저도 그 바로 옆에 있었기에  확실하게 들었거든요 < 여기 범일교 옆인데 사람이 물에 빠졌어요 빨리와주세요> 딱 이렇게 들었습니다.
    그런데 좀 이상하지 않습니까?   와보세요 도 아니고  빨리 와주세요 ,  언어적 해석으로 보면 구조의 요청으로 볼수 있는데
     
    왜 회사 직원한테 빨리 와보세요도 아닌   빨리 와주세요  이런식으로 얘기했을까요 ? 저를 비롯한 최초 발견자 몇몇
    분도  그때 실수를 한게   그 사람이 119에 신고를 했다고 믿어버렸던 것이죠     어쨋든 안타깝게도 어린학생은  수십명의 사람들이 보는 가운데
    도심 한복판에서 죽었습니다.    주변인의 방관자 역할도 잘못이지만    최초로 목격하고  119가 아닌 회사사람에게 전화해서  그런식으로
     
    흥분한 어조로  연기했던  그 싸이코패스 .  아직도 잊혀지지가 않네요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5/04/24 00:50:45  112.149.***.25  나도잘  111660
    [2] 2015/04/24 00:51:11  211.213.***.140  ω  102366
    [3] 2015/04/24 00:56:05  124.51.***.27  blue1111  526626
    [4] 2015/04/24 00:59:00  27.117.***.44  활발한장활동  509064
    [5] 2015/04/24 01:09:45  223.33.***.37  라치  146119
    [6] 2015/04/24 01:19:03  1.249.***.210  눈내린아침  138923
    [7] 2015/04/24 01:28:43  182.209.***.134  X-tasy  613588
    [8] 2015/04/24 01:35:00  39.115.***.174  백지수표  186602
    [9] 2015/04/24 01:36:46  114.199.***.155  으즈므니...  98196
    [10] 2015/04/24 01:40:16  115.40.***.14  이든샘  561830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20189
    약후방) 가슴이란 무엇인가요?? [20] 똥구멍존잘 20/02/18 12:04 13123 55
    420188
    인플루언서 김모씨 [36] 소다미사랑OMG 20/02/18 11:25 8973 61
    420187
    한번쯤 볼만한 동물 움짤들.gif(데이터주의) [41] 방콕고양이 20/02/18 10:24 6750 60
    420186
    속보) 미래통합당 1호 공약!!! [34] 반일본종족주의 20/02/18 09:44 16727 82
    420185
    TV 보다 잠들었을때 엄마 [13] 펌글 5일 눈물한스푼 20/02/18 08:08 18471 77
    420184
    진심 소름돋았습니다.jpg [36] Bini_K 20/02/18 07:53 14639 163
    420183
    몇년째 오유에 거주중인 한러부부이옵니다 [28] 독심술사신씨 20/02/18 07:41 13052 90
    420182
    [인간이 변하지 않는 두가지 심리학자 기준] 을 보고 찾아본 성격테스트들 [43] 3일 곰토토 20/02/18 07:05 14393 75
    420181
    한때 대박쳤던 발명품?.jpg [34] jumpman23 20/02/18 07:04 26189 73
    420180
    일본이 욕한 한국 포스터와 실제 일본 [19] 일본학박사 20/02/18 05:00 23088 97
    420179
    젖지않는 구멍이라니www 구멍으로써 실격이구만w [14] 펌글 3일 감동브레이커 20/02/18 02:54 21357 65
    420178
    기생충 아카데미4관왕 수상 후 박사모 반응 [70] 펌글 대양거황 20/02/18 02:04 16657 135
    420177
    항상 침착할 수 있는 이유 [15] 펌글 눈물한스푼 20/02/18 01:22 17962 96
    420176
    한국사찰을 방문한 코난 오브라이언 [14] 펌글 감동브레이커 20/02/18 00:01 22703 92
    420175
    어차피 죽었을테니 의사 잘못은 아닌듯 [34] 펌글 자료펌 20/02/17 23:04 21625 144
    420174
    오늘자 미래통합당 인성 jpg. [55] 반일본종족주의 20/02/17 22:39 16226 161
    420173
    마트에서 본 딸 친구가 인사하는게 예뻐 과자를 하나 쥐어줬는데.. [6] 슝구리당당당 20/02/17 22:36 22187 100
    420172
    어제 손흥민 활약을 짤두개로 요약.jpg [16] 배덕구 20/02/17 22:13 27478 93
    420171
    마스크 꼭 껴야 해요? [11] 밥좀주세여 20/02/17 21:57 20070 109
    420170
    아빠가 되면 생기는 능력 [11] 펌글 눈물한스푼 20/02/17 21:39 21676 100
    420169
    프로틴 찌꺼기 정수기에 버리다가 걸린 헬겔러.jpg [6] 펌글 사촌간볼1빨기 20/02/17 20:34 26079 108
    420168
    미국이 크루즈자국민들 일본에서 구출하기로 했다는 소식에 일본의 감사댓글 [22] 펌글 감동브레이커 20/02/17 20:27 25685 98
    420167
    쿠팡 물류센터 도둑질 레전드 [36] 펌글 감동브레이커 20/02/17 19:25 31537 113
    420166
    배트맨이 항상 최첨단 장비를 사용할수 있는 이유 [15] 똥구멍존잘 20/02/17 19:22 21802 95
    420165
    비건 인증 끝판왕 [59] 엄청난초록색 20/02/17 18:43 26151 106
    420164
    우리나라에서 의사가 된 흑인들.jpg [23] 펌글 오해피day 20/02/17 18:24 25082 150
    420163
    기생충의 수상은 위대하신 000님 덕분이다 [56] 어른용밀크 20/02/17 18:11 24168 112
    420162
    건전지 교체하는 비모 [7] 똥구멍존잘 20/02/17 17:43 28595 89
    420161
    [펌글&개작] 고등학교 역도선수에게 3대 500Kg을 부탁해보았다..! [7] 펌글 랑희 20/02/17 17:39 13279 138
    420160
    악마피디 .... 진짜 나빳다 [24] 잠만보85 20/02/17 15:31 36334 107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