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149556
    작성자 : 뜨거운콜라
    추천 : 500
    조회수 : 67364
    IP : 121.135.***.163
    댓글 : 69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4/02/19 05:13:54
    원글작성시간 : 2014/02/18 17:39:56
    http://todayhumor.com/?bestofbest_149556 모바일
    루시드 드림 속 사람들에게 '당신들은 내 꿈 속 사람이다'라고 알려주면
    베오베간 루시드 드림 이야기 보고 문득 생각나서 씁니다.
    댓글엔 자각몽 꿀 때 꿈 속 사람들에게 '당신들은 내 꿈 속 존재다'라고 말하면 무섭게 돌변한다는 내용이 많았는데요

    꿈에서 집에 불이 났는데 119에 신고하고 보니 마당에 본래는 없는 가건물이 불타고 있길래 뭐야ㅋ 꿈이네ㅋ 하면서 자각몽으로 돌입했습니다.
    겁이 많아서 자각몽이랍시고 이것저것 시도는 못해보고 그냥 깨기를 기다리는 편이라 
    거실에 퍼질러 앉아서 '어차피 꿈인데 불구경이나 하다가 깨자 올ㅋ 우리집 잘 탄다'하면서 불타는 마당을 내다보고 있었습니다.
    몇 분 후쯤 119 소방대와 구조대원인듯한 여성분(하얀 간호사복st)이 오셔서 불을 끄려고 굉장히 애쓰시길래 안쓰러운 마음에
    "여러분들 이건 어차피 제 꿈 속이니까 불 끌 필요 없어요!!!" 라고 소리쳤더니 약 일곱명의 사람들이 내 쪽으로 싸늘한 눈길을 돌리
    기는 개뿔 "아 그렇습니까?" "올ㅋ 그럼 우리 다시 일하러 안가도 되는거죠?" "앗싸 오전 퇴근" "라면 없어요? 출출한데"
    하면서 주섬주섬 제 옆에 같이 퍼질러 앉으시더군요. 어떤 분은 방화복? 그걸 확 찢어서 바닥에 패대기를 치시더라구요. 업무 스트레스가 상당하셨는듯.
    라면은 실제 현실에선 마침 다 떨어져서 사야한다는게 기억나서 "없을걸요"하고 거실 바닥에 눌러붙어있었습니다. 
    구조대원 여성분이 용하게 찬장 속에 있는 라면을 찾아내셔서 다같이 끓여먹고 한가롭게 불타는 마당을 쳐다보는데 구조대원 여성분이 설거지를 하는겁니다. 
    "헐 언니 설거지ㄴㄴ 어차피 꿈이잖아요. 꿈에서 깨면 어차피 내가 현실의 수북한 설거지 해야하는데.. 언니도 여기와서 불구경해요 꿀잼ㅇㅇ"
    "그래도 먹은건 바로바로 치워야죠. 꿈이라고해도 이런건 지켜야하지않을까요?"
    "꿈 속이라고 님들 불도 안끄고 복귀도 안하고 노는건 괜찮은거예요?"
    "...."
    결국 언니는 대답없이 설거지를 끝까지 하셨습니다.

    이후 이차저차 리얼 소름끼치는 전개가 되자 슬그머니 복귀해야한다며 가버리더라구요. 매정한 사람들..

    이 꿈 말고도 자각몽 속 사람들에게 당신은 내 꿈 속 사람들이라고 알려주면 반응이 다 달랐습니다.
    농담하지말라고 웃어넘기는 사람, 어쩌라고ㅋ 알고있는데? 너만 몰랐는데? 하고 비웃는 사람, 화내는 사람, 얏호 출근 안해도 된다!!..까지요.

    근데 자각몽은 왠만하면 하지마세요. 
    자각몽 꾸다가 몽중몽되었는데 4번째쯤 꿈에서 혼자 양 싸다구를 후려갈겼더니 아프고 허벅지 안쪽 꼬집었더니 아프길래 아 현실이구나 하고 좋아서 빙구처럼 벙긋거리는 순간 다시 깨어남ㅋㅋㅋ 
    사람 미쳐요 자각몽이든 몽중몽이든 꾸다가 진짜로 일어나면 리얼 피곤하고 정신도 없고 현실인지 꿈인지 모르겠더라구요. 숙면이 최곱니다.
    뜨거운콜라의 꼬릿말입니다
    김빠진 콜라맛이 세계 제이이이이이이이이이이ㅣㅇ이잉이ㅣ이일!!!!!!!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4/02/18 17:43:12  218.54.***.178  종합병원b  405128
    [2] 2014/02/18 18:21:16  175.211.***.250  김스미th  240611
    [3] 2014/02/18 19:50:37  117.111.***.232  딸기우유오유  198900
    [4] 2014/02/18 20:25:16  175.115.***.237  어음어  446567
    [5] 2014/02/18 21:16:20  112.153.***.152  어이가출  234788
    [6] 2014/02/18 21:21:06  218.49.***.141  찌니찌닝  455601
    [7] 2014/02/18 21:28:43  223.62.***.4  황도망고  290756
    [8] 2014/02/18 22:59:27  175.208.***.178  선희몬  363498
    [9] 2014/02/19 00:07:50  223.62.***.1  문득구름미다  204110
    [10] 2014/02/19 00:19:29  180.230.***.226  청상아리  379454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76160
    여름에 난방비 인상하면 아무도 모르겠지..!? [13] 96%放電中 24/07/24 08:57 2323 52
    476159
    자주가는 카페 사장님떼 훈수 둔 손님.jpg [8] 펌글 우가가 24/07/24 08:52 3937 50
    476158
    뉴질랜드 바람 심한 해변에 있는 나무 [20] 변비엔당근 24/07/24 03:37 5454 65
    476157
    고양이 살리자고 사람을 사지로 내보내도 된다? [16] [진진] 24/07/24 03:04 4927 69
    476156
    차마 믿을 수 없는 사내 경품 [14]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7/24 01:48 7412 61
    476155
    보고싶은 엄마아빠에게... [29] 꼬마애기엄마 24/07/23 22:19 3457 97
    476154
    대륙의 어떤 짝퉁사건 [12] 펌글 감동브레이커 24/07/23 21:48 5706 91
    476153
    오늘 회사에서 만난 똥강아지 [5] 펌글 5일 愛Loveyou 24/07/23 21:16 5868 67
    476152
    나이도 성별도 다르지만 유쾌한 만남 [6] 펌글 5일 89.1㎒ 24/07/23 21:16 6451 71
    476151
    조국 대표 트윗 [13] 펌글 오호유우 24/07/23 17:41 4945 122
    476150
    내가 곧 국가이니라 [14] [진진] 24/07/23 17:38 4065 102
    476149
    회사원이 노벨상 받음.. [19] 96%放電中 24/07/23 15:48 7512 92
    476148
    김빙삼옹 트윗 [9] 오호유우 24/07/23 15:41 3919 123
    476147
    실수로 강아지용 농구공을 생일선물로 사온 어머니 [5] 펌글 우가가 24/07/23 13:18 6875 96
    476146
    전우용 학자 페이스북 [10] 오호유우 24/07/23 10:42 4275 144
    476145
    조만간 보게 될 검찰 명함 [15] hitchhiker 24/07/23 10:36 6164 134
    476144
    소수 메니아층이 있다는 특이 식성 [47] 펌글 89.1㎒ 24/07/23 10:36 8841 95
    476143
    김민기 별세 [29] cwcs25 24/07/23 10:21 5083 108
    476142
    거니 조사에 대해서 한국일보가 어떻게 보도하는지 지켜봅시다 [16] [진진] 24/07/23 08:57 5334 117
    476141
    일본 사법계 최악의 흑역사가 된 사건.jpg [28] 펌글 우가가 24/07/23 00:14 10349 111
    476140
    나도 집에서 수사받고 싶습니다 [17] 쌍파리 24/07/22 23:41 4589 107
    476139
    40대는 복싱 말고 다른 운동 해요. (40대 복싱 도전기) [51] 창작글펌글 날고싶은아이 24/07/22 21:41 8104 128
    476138
    은행 퇴사를 고민중인 후배님들께 [23] 러스트4 24/07/22 19:13 8742 131
    476137
    날씨가 후덥지근해서 그런가 금방 상하네 [15] 5일 호랑이어흥 24/07/22 17:41 8755 122
    476136
    우리말쓰기의 좋은 예 [17] 변비엔당근 24/07/22 15:18 8500 107
    476135
    바이든 정치가 꼬이기 시작한 출발점 [24] 쌍파리 24/07/22 15:04 8761 124
    476134
    누수 때문에 개빡쳐서 건물 다 뜯어버린 건물주.jpg [14] 펌글 우가가 24/07/22 10:58 9723 127
    476133
    시한부선고 받은 형부 [17] 러스트4 24/07/22 10:11 12927 105
    476132
    유투브 보는 사람들을 우습게 여기지마라 기레기들아 [42] [진진] 24/07/22 08:49 8390 132
    476131
    너드남 최우선의 생애 첫 걸그룹 팬싸인회 브이로그 ㅋㅋㅋ [12] 4일 방과후개그지도 24/07/22 00:38 11185 101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