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emigration_3614
    작성자 : Secluder
    추천 : 5
    조회수 : 2756
    IP : 67.198.***.48
    댓글 : 3개
    등록시간 : 2021/11/26 12:08:57
    http://todayhumor.com/?emigration_3614 모바일
    이민 생활기 - 인종 차별이 아닌 흑인 기피

    안녕하세요.

     

    Black Lives Matter로 인종차별의 피해가 흑인들만의 전유물이 된 지금, 같은 mironity인 우리들은 말도 못하고 당하는 경우가 있죠...

     

    호텔에서 이런 부분으로 많은 경험을 했지만, 오늘은 한 3가지만 언급을 해볼게요. 미국에 사시는 이민자분들이 가장 힘들어하는 부분중의 하나가 이런 내용이 아닐까해서 써봅니다.

     

    1. 내로남불. - 니가 얘기하는건 괜찮고 내가 얘기하면 인종차별.

     2019년, 제가 사는곳으로 hurricane이 다가오면서 evacuate이 권장되면서 호텔에 예약된 손님들을 모두 내보내고 예약된 손님들을 취소시켰습니다. 호텔문을 잠그고 나가려는 순간, 거구의 흑녀 3명이 sliding door앞에서 두드립니다. 우리 front desk employee(컬럼비안이라 영어가 좀 서툴지만)가 가서 " We are closed due to the hurricane for a couple of days." 라고 얘기를 했더니만, 그 흑녀들 두세번을 다시 물어봅니다. "Why?"라면서... 우리 직원이 "this area recommend evacuated" 라면서요... 그랬더니, "I don't understand what you said. Can you speak English?" 라고 계속 문열라고 하더군요. 제가 보다못해 문앞으로 가서 "Do you understand English? We are closed due to the hurricane." 라고 했더니, 이 흑녀들 나중에 우리 호텔 google에다가 매니저인지 하는 asian이 discriminate했다고 올립니다. 허.... 우리 직원들 다 웃고 저를 며칠간 놀려대더군요...ㅠㅠ

     

    2. 진상은 인종에 상관이 없지만, 그들은 더 심하다.

     이건, 뭐 종종 있는 일이라 날짜를 기억하기가 쉽진 않습니다. 무척이나 바쁜 올 3월 spring break중에 3rd party 를 통해서 온 흑인 가족 6명, 당연히 regular room으로 예약을 하고 와서는 진상짓을 하면서 front에서 장사진을 펼칩니다. 요약하자면, 방이 없어서 king room을 예약했는데 자기네 가족이 6명이라 좁으니 upgrade를 해달랍니다. front 직원이 설명하기를, 바쁜 시즌이기에 upgrade는 원래 없고 방도 없기때문에 그럴수 없다고 했죠. 그랬더니, 앞에 들어간 백인 손님들은 업그래이드를 해주면서 왜 자기들은 안해주냐며 차별하냐고 F***를 날립니다. 그 백인손님들도 업그래이드 해준것이 아니며, policy대로 helping하고 있다고 해도 들어먹질 않습니다. 프랜차이즈 customer service에 전화를 해서 우리가 인종차별을 했다면서 보고를 했다더군요... 이 손님들 어떻게 됐냐구요? check in 해서 2일간 잘 지내다가 침대에 똥싸놓고 나갔습니다..ㅠㅠ

     

    3. 흑녀들에게 인정을 보이지 마라, 그들은 나보다 힘쎄다.

     2019년 5월 19일에 있었던 일입니다(날짜를 기억하는 이유는 이걸로 재판까지 갔기때문입니다.) 바쁜시기에 housekeeper들이 항상 모자라서 3rd party 업체를 통해서 하루에 2-3명씩 보내옵니다. 그러면, 우리는 분업의 형태로 기존의 직원과 짝을 지워서 일을 효율적으로 시키죠. 예를 들어 한명은 화장실만 청소, 한명은 베딩쪽 청소... 그런데, 이날 왔던 3명중 한명이 20대 초반의 흑녀였답니다. 온지 첫날인데 한 30분정도 있다가 같이 일하던 우리 직원에게 말도 안하고 사라졌답니다... 워낙 바쁘니, 우리는 모르고 지나갔죠. 그런데 4달후, EEOC(Equality Employment Opportunity Commission 인가? 뭐 하여간 비슷한 평등고용부 뭐.. 그런곳.)에서 letter 가 날라옵니다. 우리가 discrimination 했다면서요... 그래서, 그날 일했던 직원과 매니저를 불러서 물었더니 다음과 같이 말을 하더군요. (EEOC 에 서술한 내용입니다.)

      a. 아침 9시경, housekeeping회사 shuttle 운전사가 출근하는 우리 maintenance직원에게 그 흑녀가 내리다가 미끄러졌는데 임신했다더라.

      b. 우리 maintenance직원이 매니저에게 얘기를 했고, 아침 미팅에서 매니저가 그 흑녀에게 너 괜찮니? 임신했으면 좀 무리가 갈수도 있으니 넌 오늘 침대쪽 말고 화장실쪽을 담당하는게 좋겠다.(왜냐하면 침구류 정리하면서 매트리스를 들어야하니 허리에 무리가 갈수도 있잖아요?) 라고 선의로 말을 했고, 그 흑녀랑 직원들도 다들 수긍하는 상황이었답니다.

      c. 점심쯤 그 흑녀와 같은 조였던 우리직원이 와서 자기는 혼자서 일한다고... 그 흑녀는 한 30분정도 일하고서는 없어졌다고 말합니다.

      d. 매니저가 그 고용회사에 전화를 해서 그 흑녀가 없어졌다고 근데, 임신했다더라... 아마 그래서 일찍 갔는지 모르겠다... 30분정도 일하고 갔다고 notify를 했습니다.

      e. 그 이후로 그 흑녀를 본적은 없었고, 4개월후 EEOC에서 letter를 받았습니다. 황당했죠, 그래도 미국에 산지 꽤 되니 보험은 잘 들어놔서 보험사에 바로 연락하고는 EEOC investigate에 우리 매니저와 같은 조였던 직원이 인터뷰를 했습니다.

      f. 우리쪽에선 b처럼 얘기했다는것이고, 그 흑녀측에서는 매니저가 임신했으니 일 나오지 말라고 했답니다.

    이후로 5개월간 8번의 investigate call을 하더니, 우리가 잘못했답니다. 우리의 진술이 모두 거짓이고, 그 흑녀가 말한게 맞답니다. 우리 매니저가 와서 자기가 아침미팅을 laundry room에서 했다고 그동안 진술하다가, 마지막에 investigator가 employ room에서 말한거지? 라며 유도심문에 맞다고 얘기한게 마음에 걸린다며 와서 울더군요...ㅋ 어쨎든, 결과적으로 말하자면 1년동안의 시간이후에 우리에게 $30k의 위로금을 pay하라고 조정이 확정됐습니다...ㅠㅠ 물론, 보험사에서 모두 부담되는것이니 큰 부담은 아니지만, 정신적으로 충격이 크더군요... 우리쪽 변호사에게 우리가 뭘 잘못했냐고 했더니, 임신을 했다고 뭔가를 다르게 시키지 말라고 하더군요... 허... 

    인간적으로 favor를 준게 discrimination으로 판명되니, 도덕적 정신적인 충격이 큽니다....

     

    오늘도 많은 흑인손님들이 체크인했습니다...ㅠㅠ 험난한 날이 될것이 분명합니다. 

    처음에 미국에 왔을때 직원들에게 common sense 혹은 etiquette 대로 행동하자고 했었는데, 지금은 그렇게 말하지 않습니다. 

    내 common sense와 다른 사람들의 common sense는 너무나도 다르기 때문입니다.

     

    우울한 얘기이긴 하지만, 다들 또 힘내봅시다. 건강 건승하시면서 빠2.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1/11/26 12:15:09  180.68.***.235  솔로궁디Lv13  736686
    [2] 2021/12/07 00:32:45  39.118.***.74  우가가  117629
    [3] 2021/12/13 14:12:23  39.7.***.194  uly89  575424
    [4] 2021/12/16 20:50:58  175.199.***.65  REDRRR  799604
    [5] 2021/12/18 05:11:40  101.235.***.186  hathor  612517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659
    아무것도 없어요.' ' [1] 김승주 24/02/16 19:16 254 0
    3654
    그런데 이민을 가는 이유가 뭔가요? [14] 조소가 23/11/23 11:20 1347 0/13
    3653
    방사능 반찬 상에 올라오기 전에 이민하는 방법 1분컷 [2] 사이드카 23/08/24 15:46 1365 5
    3651
    ㅈ죄송합니다ㅠㅠ조금만 도와주실분요정말 지푸라기 잡는 진짜 명금123 23/07/17 22:31 1073 0
    3649
    정말 서양은 Mr. Dr. 구별이 심한가요? [3] 에이오스 23/06/26 08:30 1621 1
    3647
    영어 스터디 설문(스벅 기프티콘 증정!) sneezy 22/10/16 19:54 1391 0
    3646
    2-3년 준비해서 미국으로 이민가려고 한다면, 어떤 쪽이 가장 유리할까요 [4] 창작글 TMTer 22/10/05 22:56 2324 0
    3645
    이번 한국방문 후기 -인생 반이상을 외국에서 보내고있는 아저씨 [5] 호주남자 22/07/26 12:05 2595 9
    3644
    오랜만에 한국왔을 때 무엇을 먹을까요? (완료) [12] 호주남자 22/07/26 09:01 1847 6
    3637
    호주 법 전문가님이 여기 계신가요? 외부펌금지 하이암쏘히 22/07/10 12:13 1518 0
    3634
    행정직 취업 비자 후 이민은 불가능할까요? [2] 송도치명남 22/07/06 21:14 1576 0
    3630
    오랜만에 한국왔을 때 무엇을 먹을까요? [33] 호주남자 22/06/28 07:08 2191 3
    3629
    나눔)호주시드니시티쪽이나베이워터쪽캠핑용품나눔해요 [1] 스킴블샹크스 22/06/06 15:18 1585 1
    3627
    혹시 비행기 마일리지에 대해서 아는 사람이 있나요? [3] ★천석 22/05/06 18:14 2442 0
    3626
    질문)호주로드트립중 울룰루가는길에 타이어가펑크났는데. [2] 스킴블샹크스 22/04/27 23:15 1612 0
    3622
    지난 5년 [4] miguel28 22/03/10 10:00 2068 6
    3621
    이민생활기 - 5년만에 다시 [3] Secluder 22/02/27 12:25 2705 7
    이민 생활기 - 인종 차별이 아닌 흑인 기피 [3] Secluder 21/11/26 12:08 2757 5
    3613
    이민 생활기 - complaint 어떻게 할까 [1] Secluder 21/11/26 10:59 1854 0
    3612
    (미국) 동부워싱턴 지역 : Greensboro 메트로 주변 방 $750 [1] koalalala 21/11/25 14:12 1784 0
    3608
    으아아아아 캐나다인들의 업무진행 방식때문에.... archist 21/10/23 12:20 2456 8
    3607
    미국 이민때문에집사람과 다퉜네요. [11] TMTer 21/10/19 11:36 3773 1
    3603
    안녕하세요. 이민게시판은 처음이네요 [7] 창작글외부펌금지 입시전문. 21/09/30 11:25 1791 0
    3602
    해외생활표류기 [1] 창작글외부펌금지 나체보급자 21/09/23 15:26 2000 0
    3600
    이민 생활기 - 호텔측의 변명 [3] Secluder 21/08/31 01:44 2260 3
    3599
    이민생활기 - 호텔전반에 대한 이야기 1 [1] Secluder 21/08/28 02:20 1915 7
    3598
    이민 생활기 - 5년만에 돌아왔는데 대한미국놈이 됐다. [2] Secluder 21/08/26 23:39 2604 6
    3597
    비행기 게시판이 많이 죽어있습니다. 베스트 한번 가서 여기도 살려봅시다. [3] 논리왕김억지 21/07/25 16:31 1786 4
    3596
    3.5년간 기록한 가계부로 보는 수입/지출 변화 [1] 광필 21/07/25 13:18 2093 1
    3595
    미국 이민 3년차 근황 [5] 외부펌금지 보끄미 21/06/30 00:00 4034 3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