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349503
    작성자 : cfc26
    추천 : 147
    조회수 : 21956
    IP : 221.146.***.196
    댓글 : 32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7/07/11 06:50:06
    원글작성시간 : 2017/07/10 17:21:25
    http://todayhumor.com/?bestofbest_349503 모바일
    [약사이다] 다이어트에 성공했다고 통통이들을 무시하지 맙시다..
    옵션
    • 창작글
    • 외부펌금지



    무슨게에 써야 할지 몰라서 우선 사이다게에...ㅎㅎ

    게시판목적에 맞지 않으면 자삭 하겠슴다 ㅠㅠ







    몇년 전 이야기입니다.



    제 친구들은 모두 한떡대들 합니다. 물론 저도 마찬가지죠.



    그래도 저는 키가 있어서 

    남자들이 환상을 가지는 몸무게에서 한 +10kg정도 하는데

    표준체중을 계산했을때는  정상에 속하는 몸무게임다.

    (그래도 어깨가 있어 떡대는 피할수 없..ㅠ)




    나머지 두 친구들 A,B는 몸무게는 저와 별 차이나지 않는데

    키가 작아(ㄸㄹㄹ) 통통하다는 소리를 듣고 있었죠.

    그래도 제눈에는 귀여웠지만 ㅎㅎ




    근데 어느날 A가 살을 빼야겠다 하더군요.

    여태까지 계속 통통하게 살아왔는데 한번은 말라보고 싶다면서 ㄷㄷ

    저와 B도 친구를 응원해줬고,

    A는 진짜 맘을 독하게 먹었는지 친구들도 만나지 않고 필사적으로 운동을 하더만요.





    그리고 3개월후에 20kg 가까이 감량했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진짜 독하게 뺀거죠ㄷㄷ




    저와 B는 A의 성공적인 다이어트를 축하하기 위해 오랜만에 술자리를 만들었습니다.





    오랜만에 보는 A는 진짜 몰라보게 달라졌더라구요

    화장도 빡시게 해서 그런지 처음엔 정말 앞에두고 못알아봤을정도로 달라져서

    B랑 저는 감탄만 하면서 A칭찬을 해주느라 정신 없었는데



    문제는 여기서 시작.



    A가 술먹고 싶다고 해서 술모임으로 만난건데 

    이 안주는 이래서 안되고 저 안주는 저래서 안되고 

    맥주칼로리가 얼마고 소주칼로리가 얼마고



    이러다간 시작도 못하고 그냥 약속이 파할 것 같아서

    B가 제일 칼로리 낮아보이는걸로 시켰는데 (그래봤자 술안주가 거기서 거기..ㅎ)




    술 몇잔이 들어가니 A가 살짝 술기운이 돈건지

    B친구를 보면서 

    너가 이런걸 좋아해서 살이 찌는거라며 계속 쿠사리를 주는겁니다ㄷㄷㄷㄷ




    성격좋은 B가 계속 장단 맞춰주다가

    한입 먹을때마다 계속 잔소리를 들으니 열받아 하는게 표정에서 보이더라구요.

    제가 나서서 허허웃으며 살얘기는 그만하자고 하니

    A의 타겟은 저로 변경 

    너도 결코 정상체중이 아니라면서 뚱뚱한거라고 살좀 빼라며




    자기가 얼마나 근성이 있고 노오력을 했는가에 대해서 연설을 하더라구요 ㅋㅋㅋㅋ


    뚱뚱한 것들은 극혐이라면서




    결국 둘다 상처 받아서 술자리는 일찍 파했고

    그 뒤로 몇번 만났는데 자꾸 저 패턴이 계속되어

    B도 저도 좀 상처받아 암묵적으로 둘만 만나고 A와의 만남은 피하게 되었습니다.

    성격좋고 털털한 애였는데 왜 저렇게 변했냐 하면서 ㅠㅠ





    그리고 몇개월 뒤인가 거의 반년이 지나서

    A에게서 먼저 연락이 와 셋이 봤는데







    ?????????!!!!!!!!!!


    A의 상태가 이상한겁니다.

    엄~청난게 심한 요요가 온거죠...

    예전에 모습이 통통하고 좋아보였더라면

    지금은 진짜 예전 빼기전보다 10키로는 더찐것 같은?

    숨도 쉬기 힘들정도록 계속 헑헑 대고




    언젠가 B랑 A가 살 좀만 오르면 엄청 놀려줄거라 장난으로 얘기한적 있는데

    이건 건강이 염려될 정도로 엄청나게 쪘더라구요;;





    근데 아직 입은 안죽었는지

    자기가 골반은 작아서 너(글쓴이)보다 더 작은 바지사이즈를 입을거다

    아무리 살쪄도 골반이 작아(계속 골반이 작은것을 강조)

    동생 26사이즈 청바지를 입고 나왔다. 





    라고 말도 안되는 얘기를 주절주절;





    그러다가 결국 본인 청바지가 불편했는지 (정말 동생걸 입고왔을지도...)

    근처 아울렛 가서 바지좀 사자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결국 셋이 아울렛에 들어가서 쇼핑을 하게 되었는데





    B가 A가 눈여겨 보고있는 청바지를 같이 보더니


    "야. 이거 넘 예쁘다. 잘 어울리겠는데? 저기요 언니~ 이거 26사이즈 있어요? A야 이거 피팅룸에서 입어보고 와라.예쁜지 봐주께~"


    순간 A의 눈에서 동공지진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희쪽으로 다가온 직원분도 A가 청바지를 입을걸 알자 

    미묘한 표정으로 "안맞으실텐데..."라고 말을 흐리셨지만 ㅠ




    A도 자존심이 상했는지 입어보고 오겠다며 

    청바지를 낚아채 피팅룸으로 들어가더라구요 ㅋㅋㅋㅋ




    그리고 한참 뒤..

    크나큰 사투를 벌인듯 너덜너덜해진(?) 청바지를 그냥 들고 나오는 A...




    B가 아까처럼 밝게 웃으면서



    "A야. 왜 안입고 나왔어??? 봐준다니까~~" 하고 말하니



    무언가 시무룩해진 표정의 A는 



    "아 이거 맞는사이즈야.맞아 맞아. 안봐줘도 돼..." 하고는 청바지를 계산하더군요..




    하지만 우리는 A가 그 청바지를 입고 나오는 모습을 다시는 볼 수 없었습니다...











    아 그리고 

    현재의 A는 계속 다이어트와 요요를 반복하며 지내고 있슴다.

    건강이 좀 염려 되는데 그래도 저때처럼 심하게 찌진 않아서 다행이예요.

    아마 그때 느낀바가 있는지 다시는 B와 저보고 뚱뚱하다 비난하진 않더군요.

    물론 다른사람들에게도요 ㅎㅎ

    지금은 셋이 잘먹고 잘놀고 잘 연락하면서 지내고 있슴다.






    cfc26의 꼬릿말입니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7/07/10 17:24:22  210.95.***.140  일다  655622
    [2] 2017/07/10 17:28:58  122.42.***.201  MAMI  737928
    [3] 2017/07/10 17:33:14  118.45.***.112  똥강아지키움  646472
    [4] 2017/07/10 17:36:14  211.223.***.65  마음짐승  508749
    [5] 2017/07/10 18:41:03  85.68.***.216  노생각  681332
    [6] 2017/07/10 18:48:59  125.138.***.88  악마신전  51610
    [7] 2017/07/10 18:52:13  1.252.***.176  투명임프  523923
    [8] 2017/07/10 19:10:53  183.103.***.2  철이들까  743036
    [9] 2017/07/10 19:50:43  118.128.***.50  요네스뵈  562070
    [10] 2017/07/10 20:06:50  183.78.***.147  탐루  310226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64890
    이케아 서랍장을 샀는데 조립하기 귀찮아서 [25] 펌글 눈물한스푼 23/01/30 20:44 10300 103
    464889
    대통령실 "난방비 대책없다, 원전 강화할 수 밖에" [42] 공상마스터 23/01/30 20:09 6430 112
    464888
    완벽 퍼펙트 하네 [21] 디독 23/01/30 19:17 6681 135
    464887
    유럽 패키지 여행 한국버전 [17] 압생두 23/01/30 17:25 12224 100
    464886
    시련이 사람을 강하게 만든다는건 사실이 아니라는 김영하작가 [27] 펌글 우가가 23/01/30 15:45 9998 116
    464885
    몇년전에 개장수가 번식시킨 한국토종여우 최근 근황 [27] 펌글 눈물한스푼 23/01/30 15:10 10285 158
    464884
    과태료 미납하고 해외여행 간 사람의 최후 [16] 펌글 감동브레이커 23/01/30 14:11 12416 123
    464883
    옆방 시끄러워서 따지러 간 후기 [9] 댓글캐리어 23/01/30 14:01 12387 122
    464882
    둘째 임신 성공 [35] 뉘예됐구요 23/01/30 14:01 5287 112
    464881
    170cm 되고 싶은 이승윤 소원 들어주기.jpg [11] 방과후개그지도 23/01/30 13:59 10065 114
    464880
    위아래로 흔들리는 택시···이상함 직감한 뒷차 운전자의 기지 [9] 펌글 우가가 23/01/30 13:57 7768 123
    464879
    20대 외제차 소유주들의 후회 [53] 펌글 눈물한스푼 23/01/30 13:37 12333 96
    464878
    나혼자산다 레전드 에피소드 [24] 펌글 감동브레이커 23/01/30 13:10 8805 133
    464877
    강도 멱살잡고 패대기 친 여성 정체 [11] 삼보리 23/01/30 12:35 9118 115
    464876
    난방비 해결을 위해서 강남에 원전을 건설하자 [20] Mlpp7537 23/01/30 12:30 4875 114
    464875
    김의겸 "대통령실 고발, 쌍수들어 환영…'김건희특검' 수용해야" [6] 라이온맨킹 23/01/30 11:38 3334 106
    464874
    김건희 주가조작 조사하던 공판검사들 전원 전출... [18] 근드운 23/01/30 11:29 5305 118
    464873
    대구 자영업자 근황 [51] 갓라이크 23/01/30 11:16 6311 116
    464872
    美味 [17] 거대호박 23/01/30 10:00 7583 85
    464871
    어떤 남자의 육아휴직 후기 [26] 펌글 우가가 23/01/30 08:38 8962 118
    464870
    아버지의 은퇴선물 [6] 펌글 돌아on오유in 23/01/30 08:18 9544 112
    464869
    현재 국민은 감시당하고 있음 [18] 쾌변의의미 23/01/30 08:10 5651 101
    464868
    40대가 속담을 많이 아는 이유 [33] 댓글캐리어 23/01/30 06:21 12772 104
    464867
    아 다음 세입자를 구해야 전세금을 돌려주지 [29] 펌글 6일 우가가 23/01/30 04:45 11065 109
    464866
    각 재해별 사망자 수 [21] 5일 똥구멍존잘 23/01/30 03:58 10838 99
    464865
    아프리카 코끼리 실물 느낌 [38] 펌글 눈물한스푼 23/01/30 00:59 12505 95
    464864
    김건희 수사는 그래서 언제하나요? [12] 라이온맨킹 23/01/30 00:33 4691 125
    464863
    조만간 긴급조치 10호 발동도 가능하겠습니다? [12] 트윈에그 23/01/30 00:23 6604 93
    464862
    SPC 크리스마스 매출 근황 [32] 당직사관 23/01/30 00:08 10839 117
    464861
    간도리 4화 [14] movieboy 23/01/29 23:01 5867 111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