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wedlock_13195
    작성자 : 별별에 (가입일자:2017-10-27 방문횟수:580)
    추천 : 1
    조회수 : 3519
    IP : 59.21.***.135
    댓글 : 17개
    등록시간 : 2019/07/23 14:06:45
    http://todayhumor.com/?wedlock_13195 모바일
    남편이 사과를 안해요

    (글내용 중구난방 + 길어요...)


    며칠전 중고차를 샀습니다.

    가격도 비싼차고 대출까지 엎어서 샀습니다. 둘이 버니깐 간신히 카푸어는 면하겠네요.

    애기도 없고, 젊어서 타보지 언제 타보겠냐고 차사는데 동의했는데 후회할거 같아요.


    차에 대해선 저는 잘 모르니깐 전적으로 남편한테 맡겼는데

    구매 과정에서 제 남편의 안일함에 속터지는줄 알았어요

    카히스토리를 구매 이틀전까지 확인도 안하고 있고...하참;;

    (왜 아직도 확인안하고 있었냐고 뭐라하니깐, 판매자가 사고난적없는차라고 써놔서 그랬데요...

    그러면서 부랴부랴 찾아보고있음..)


    판매자분의 해외출장으로 연락을 기다리고 있었는데 갑자기 전화와서 이틀후에 보고 그날 바로 거래진행하자는거에요.

    저는 너무 사기꾼같은 느낌이 다분해서(너무 급하게 진행하는점, 당일날 바로 결제해야하는점)

    "나는 거래날짜에 같이못간다(일때문). 가면 제발 사기당하지않게 신중에 신중을 기해달라. 부탁한다.

    대신에 내가 ok하기전까진 절대 송금해주지 말아달라. 느낌이 안좋으니깐 제발 부탁할게"

    하고 남편 혼자 보냈어요.

    눈뜨고 코베이는 세상에 한번더 조심하고 신중해서 나쁠거 없잖아요.


    점심지나서 만나러갔는데 카센터에서 점검받고 서류떼고 하는데 시간이 좀 오래걸리더라구요

    (반쯤 실시간으로 연락받음. 아니 독촉함)

    한 4시30분인가. 차량등록증 인감 등 받은서류를 저 보라고 보내줬는데

    전화하면서 문득, 4시반이면 은행문을 닫았겠는데, 여보 송금은 어떡해??  물어보니까

    아니글쎄 이미 벌써 돈을 다 보내줬다는거에요....


    저당,압류 서류는 다 확인했는지 안했는지 나한테 보내주지도 않았고 나한테 말도 안하고...

    심지어 돈은 먼저 보내놓고 차량등록증은 이제와서 확인중이었던..ㅎㅎㅎㅎ;;

    진짜 폭팔할거같은 기분이었는데 되려 아무말도 안나오더라구요..

    내가 그렇게 신신당부를 했는데....

    됐다 전화 끊어라

    한마디하고 연락은 더이상 안했어요

    나는 이미 떠나간 돈을 뭐때문에 걱정했는지..

    너무 신경쓰이고 걱정되어서 두통에 속도 미슥거릴정도였는데 신랑은 아니었나봅니다


    대출까지 얹어서 사는판국에 혼자 벌은돈으로 사는것도아니고, 싱글도 아니면서(결정권을 말하는겁니다)

    그 큰돈을 턱턱 그냥 줘버리고

    혼자 괜찮은 기분이 들고

    드림카사니까 그냥 날아다니는 기분이었을까요?

    걱정하는 마누라는 머릿속에 남아 있었는지도 의문이네요. 아니, 마누라 생각까지는 사치고

    대출받아놓고 미래에대한 걱정은 했는지도 모르겠어요


    남편이 오면서 저한테 전화를 했는데요. 저 그전화 안받고 싶었는데 실수로 전화를 받았습니다 ㅠ

    전화로 미안하다 하네요. 대답은 안했습니다.

    저녁에 와서도 새로산 차는 쳐다도안보고요 남편이랑 말도 안합니다

    주말엔 그래도 남편이 제대로된 사과를 할까싶어서 밥도 챙겨줬는데.. 끝까지 미안하다는소린 안해줍니다

    어제(월요일) 퇴근하고 와서는 진짜 눈도 한번 안마주치고 말도한번 안했습니다.

    코골고 자는모습에 진짜 열불이뻗칩니다.

    정말로 집구석에 들어가고 싶지않다. 남편은 꼴도 보기싫다라고느낀게 처음이에요....(저흰 5년차 부부입니다)


    미안하다고 사과해! 라고 해야하는걸까요? 엎드려 절받기 식이라 싫은데..ㅠ

    전화로 미안하다는 소리한번에 저는 용서를 해줘야 하는걸까요?

    자기가 어떤걸 잘못했는지 인지는 하고 있는걸까요?

    뻔뻔한 남편을 보면 애초에 잘못도없는데 제가 생떼쓰고있는 건가요??


    제가 어떻게 해야하는걸까요?

    제가 어떻게 해야하는건가요?

    남편은 차사는것 밖에 못하는걸까요?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9/07/26 19:31:23  218.39.***.81  전자오렌지  388624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결혼생활 게시판 이용 및 수위에 대한 논의입니다.
    13357
    결혼4년차 무엇이 문제인지요 [15] hiplum 19/11/09 01:45 3302 1
    13355
    결혼 전과 후에 언제가 더 월차를 많이 쓰게 되나요? [3] 5556666 19/11/08 15:43 1514 0
    13353
    아름다운 동반자~ 펌글 행복이야기_ 19/11/07 22:46 655 0
    13351
    남편 생일날 싸웠다는 글쓴이입니다. [22] 외부펌금지 조언구해요 19/11/06 22:15 2948 7
    13349
    세상에서 제일 슬픈 일~ 펌글 행복이야기_ 19/11/05 13:46 992 1
    13346
    남편한테 손찌검 당했습니다 [5] 박하 19/11/04 20:24 3146 1/25
    13345
    제 생일날 남편한테 엄청 화냈어요.. [9] 궁금궁금어린 19/11/04 16:39 2040 2
    13344
    이혼 진지하게 고민중입니다 [3] 박하 19/11/03 19:44 2855 0/22
    13343
    대놓고 바람피는 남편 때문에 고민입니다 [12] 박하 19/11/03 11:01 3872 1/11
    13342
    동거5년 결혼5년 재미없는 관계.. [1] 햇님이반짝 19/11/03 10:42 2232 0
    13341
    성욕이 없으면 인간은 많은 부분에서 자유로워진다?는 외국인 부부와의 만담 [5] 아린이야기S2 19/11/02 23:56 2150 1
    13340
    결혼한 동생의 심리를 모르겠네요... (엄청난 스압) [13]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찡끗 19/11/02 23:17 2407 1
    13339
    참 힘드네요 가족이란거 [4] 펌글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삼구이칠 19/11/02 13:29 1416 8
    13338
    이혼 생각이 드는 순간.. [6] 그건좀 19/11/01 23:43 2275 2
    13337
    남편 생일날 싸웠습니다 [10] 외부펌금지 조언구해요 19/11/01 18:11 2122 0
    13335
    "줄탁동기" 라는 옛말이 있습니다~ 펌글 행복이야기_ 19/10/30 21:29 1481 3
    13334
    나 이제 이혼해. [5] 안녕리플리 19/10/30 19:04 3228 6
    13332
    넋두리.. 만두빠 19/10/29 17:29 1117 6
    13329
    잘살아보자고 [2] 창작글 여보니님 19/10/27 22:36 1581 9
    13328
    원래 결혼하면 그런가요 가족이라서? [2] 외부펌금지 Sosityuraaan 19/10/27 03:37 2559 0
    13326
    사랑이라는 이름의 선물~ 펌글 행복이야기_ 19/10/26 20:23 555 0
    13325
    나는 고생한다는 위로를 받고 싶었습니다. [5] 창작글외부펌금지 개판5분후 19/10/26 07:33 1891 13
    13324
    4월에 이 글을 썼었습니다. [38] 光明眞言 19/10/25 13:30 2941 26
    13323
    그놈의 김지영... [10] 스카라라 19/10/24 23:50 3775 35
    13322
    내가 당신에게 행복이길~ 펌글 행복이야기_ 19/10/23 21:33 545 0
    13321
    결혼하신 분들께 여쭤보고 싶습니다 . [15] H2O 19/10/22 06:02 3240 1
    13320
    경제문제로 여자친구와의 결혼이 망설여집니다. 조언 부탁합니다. [14] 키악 19/10/21 01:00 4067 2
    13319
    제보를 받고 있습니다 귤이언니 19/10/20 22:19 1251 1/24
    13317
    남편 나무~ [1] 펌글 행복이야기_ 19/10/18 21:21 1349 1
    13315
    결혼후 대출갚아나가기.. [5] 외부펌금지 malryongi 19/10/18 08:08 2837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