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travel_27483
    작성자 : 2막인생 (가입일자:2018-03-07 방문횟수:60)
    추천 : 0
    조회수 : 314
    IP : 112.172.***.131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19/05/27 11:35:04
    http://todayhumor.com/?travel_27483 모바일
    촌놈, 미국을 엿보다(34) / 볼더에서의 첫 나들이
    옵션
    • 창작글
    <div style="line-height:180%;"><span style="font-family:'한컴 솔잎 M';font-size:15pt;font-weight:bold;">볼더에서의 첫 나들이</span></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size:11pt;">   <p></p></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다음 날</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해가 중천에 떠서야 겨우 자리에서 일어났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모처럼의 여행인데 침대에서 하루를 다 보낼 수는 없는 일이어서 별로 남지 않은 오전 시간엔 그 동안의 여정을 얼기설기 정리하고 오후에 집 주변 구경을 나섰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며느리는 집 근처에 개울이 있는데 산책하기에 참 좋은 곳이라고 알려 주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워낙 내가 걷기를 좋아하니 먼저 그곳을 돌아볼 것을 권한 것이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 </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 </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font></font><div style="text-align:left;"><img width="800" height="450" class="chimg_photo" style="border:;" alt="20180607_134525.jp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5/1558924330fb26b816858b46ddb04a370334e1c5ed__mn771234__w1440__h810__f275953__Ym201905.jpg" filesize="275953"></div></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 </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그리고는 돌아다니다 혹시라도 길을 잃을까 싶어 구글 지도를 내 스마트폰에 깔아주고 작동 법을 일러주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 face="굴림"><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혹시 길이 생각 안 나시면 꼭 전화하세요</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며느리는 걱정이 되는지 몇 번이고 당부를 하며 물병을 건네주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그 마음 씀이 참 예쁘고 고마웠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font></font></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집을 나서자 강한 햇살이 가득 전신으로 쏟아져 내렸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며느리가 가르쳐 준대로 길을 따라갔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몇 걸음 걷지 않아 온통 싱싱한 나무들이 넓은 잎으로 햇살을 가려주어 직사광선을 피할 수 있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집 앞으로는 철로 된 그물망 울타리가 길게 쳐져 있었는데 그 안은 볼더 캠퍼스의 미식축구 연습장이라고 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미식축구장은 물론이고 기숙사 주변은 온통 눈이 시릴 정도로 파리한 잔디가 넓게 자라고 있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햇살이 따가웠지만 온통 푸른 잔디 덕분에도 그리 더위를 느끼지 못할 지경이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잔디밭 끝에 개울이 나타났는데 개울 한쪽에 </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볼더 강</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이라는 팻말이 보였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집에서 대략 </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200</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여 미터 정도 떨어진 곳이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강변에는 제법 너른 산책로가 이어지고 있었는데 그리로 들어서자 시원한 나무 그늘이 강을 따라 깊게 드리워져 있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모자가 따로 필요가 없을 지경이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 </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font></font><div style="text-align:left;"><img width="800" height="450" class="chimg_photo" style="border:;" alt="20180607_135204.jp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5/1558924356a1a085d9a9cb40e3ac69fd392885a753__mn771234__w1440__h810__f181708__Ym201905.jpg" filesize="181708"></div></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 </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볼더 강이라고 쓰여 있는 팻말을 지나 조금 올라가니 이번에는 모두 </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creek></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이라고 쓰인 팻말이며 간판들이 보였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개천이라는 말이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사실 강이라고 하기는 너무 폭이 좁아 개천이 맞는 것 같은데 지형으로 보아 계곡이라고 하는 것이 더 어울려 보였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보다 정확히 말하자면 상류 쪽은 계곡이 합당하고 볼더 시를 지나 하류로 내려가면 개울이 보다 어우릴 정도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볼더 시내를 중심으로 보면 아무래도 계곡이라고 표현하는 것이 좋을 듯 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그러나 아무려면 어떠랴 물은 그저 물인 것을</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font></font></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계곡물은 폭에 비해 수량이 넉넉해 보였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상류인 탓에 물살은 급했고</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물은 개곡이 생긴 대로 이리 저리 구불거렸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그 때문에 많은 젊은이들이 계곡을 따라 고무 튜브를 타고 내리기도 했고 더러는 카약 같은 것을 즐기기도 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계곡물을 따라 달리거나 자전거를 탈 수 있도록 넉넉한 넓이의 소로가 산책로와 나란히 하고 있었는데 수많은 사람들이 그곳을 따라 걷기도 하고 달리기도 하고</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자전거로 신나게 달리기도 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더러 대학생 정도로 보이는 젊은이들은 킥보드 같은 것으로 신나게 달리는 모습도 보였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 </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font></font><div style="text-align:left;"><img width="800" height="450" class="chimg_photo" style="border:;" alt="20180607_140542.jp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5/155892437707470c866ab44684bb630729f4d1cc69__mn771234__w1440__h810__f381068__Ym201905.jpg" filesize="381068"></div></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 </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그곳에서 운동을 하거나 산책을 하는 사람들은 십대부터 언뜻 보기에 칠십대 고령으로 보이는 사람까지 무척 다양했는데 모두들 운동을 일상으로 즐기는 듯 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그래서인지 그들은 모두 나이를 불문하고 날씬해 보였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그러나 계곡을 따라 조성된 잔디밭이나 공원에 앉아 있는 사람들은 모두 우리의 기준으로 보면 비만한 사람들이 많았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언뜻 보기에 비만의 정도는 상상을 초월할 지경이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허리를 중심으로 비만인 경우는 우리나라에서도 흔히 보는 일이라 별로 놀라운 일이 아니나 신기하게도 엉덩이가 비만인 사람들이 상당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뭘 먹으면 저렇게 될까 싶은 생각이 들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어떻든 운동을 하는 사람들이 많은 탓인지 평균적으로 볼 때 볼더가 전국적으로 가장 비만도가 낮은 도시 중의 하나라고 한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운동과 비만의 상관관계가 상당함을 극명하게 보여주는 도시가 아닌가 싶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 </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font></font><div style="text-align:left;"><img width="800" height="450" class="chimg_photo" style="border:;" alt="20180607_140706.jp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5/1558924424e0ee971fdf6944e79438cbf3fdc1002c__mn771234__w1440__h810__f221895__Ym201905.jpg" filesize="221895"></div></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span></font></font> </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계곡물 주변에는 더위를 피해 온 건지 햇빛을 즐기러 온 것인지 많은 사람들이 물가에서 독서도 하고 낮잠을 자기도 하고 삼삼오오 모여 즐거운 놀이를 하기도 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어떤 놀이를 하든 다른 사람들의 신경을 거슬릴 수 있을 만한 행동은 하지 않았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서로가 주변 사람을 의식해서 조심하는 마음 씀이 몸에 배어 있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작은 일에도 혹여 상대편 마음이 상할 새라 </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I’m sorry></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라는 말을 입에 달고 사는 듯 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그러다보니 다른 사람의 작은 감사에도 습관적으로 </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thank you></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라는 말을 입에 달고 있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그 대상이 낯선 이든 아니든 말이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 </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font></font><div style="text-align:left;"><img width="800" height="450" class="chimg_photo" style="border:;" alt="20180607_141110.jp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5/1558924410bd0473a2086e4418a0533087f0a15320__mn771234__w1440__h810__f198666__Ym201905.jpg" filesize="198666"></div></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 </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볼더 강 같은 계곡과 숲이 있는 곳은 내가 가장 좋아하는 곳이기도 하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강과 계곡과 산책로가 있다면 몇 날이고 그곳에서 지내도 싫증이 나지 않을 것 같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아침에 눈을 뜨면 밤새 잠들었던 내 몸 안의 모든 세포를 따뜻한 차 한 잔으로 깨우고 산뜻한 기분과 함께 적당한 걸음으로 산책로를 걷고 있다고 생각해 보라</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거기에 날씨까지 청명하고 숲에는 소슬한 바람이 가득 숨겨져 있다고 생각해 보라</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무슨 딴 생각이 들 것인가</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볼더가 그런 곳이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나는 첫날부터 단박에 그곳에 반하고 말았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span style="font-family:'함초롬바탕';font-size:11pt;">산책로에는 수많은 사람들이 애완견을 데리고 오가고 있었다</span><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font></font></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span></font></font> </div> <div style="line-height:180%;"><font face="굴림"><font size="3"><span lang="en-us" style="letter-spacing:0pt;font-size:11pt;"> </span></font></font><div style="text-align:left;"><img width="800" height="450" class="chimg_photo" style="border:;" alt="20180607_142122.jp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5/15589244694b67cf2a74ae4334aa473d930ac3da8e__mn771234__w1440__h810__f299600__Ym201905.jpg" filesize="299600"></div></div> <div><font size="3">   </font> <p></p></div><br><br><br><br><br><br><br>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27548
    촌놈, 미국을 엿보다(54) / 볼더의 <GREEN ROCK> 창작글 2막인생 19/07/18 23:22 122 0
    27547
    촌놈, 미국을 엿보다(53) / 시민의식 : ④ 애완견도 묵언수행 동참 창작글 2막인생 19/07/15 19:21 137 0
    27546
    무 지 개 던힐후로스트 19/07/14 20:22 154 1
    27545
    제주도 2박3일 일정 추천 드립니다! [1] 본인삭제금지외부펌금지 붘밬 19/07/14 15:11 202 0
    27544
    4박 5일 다낭&호이안 솔직후기. [2] 라쿵 19/07/13 16:49 398 1
    27543
    촌놈, 미국을 엿보다(52) / 시민의식 : ③ 도시는 묵언수행 중 창작글 2막인생 19/07/12 18:21 148 0
    27542
    네이버예약으로 숙소를 예약했는데 가격이 홈페이지보다 싼게 정상인가요? [2] 본인삭제금지 순돌아재 19/07/11 23:50 306 0
    27541
    제주도 잘아시는분 계신가요 [2] 잇힝힝잇 19/07/11 19:10 207 0
    27540
    이번 여름휴가때 중국으로 여행가려고 하는데 질문있어요ㅜ 개복 19/07/11 17:27 190 0
    27537
    촌놈, 미국을 엿보다(51) / 시민의식 : ② 미소가 가득한 사람들 창작글 2막인생 19/07/09 16:51 201 0
    27536
    LA숙소 위치 추천해주세요 ㅠㅠㅠㅠㅠ 나찾지마임마 19/07/09 02:31 211 0
    27535
    체크인 없이 보딩패스를 받았으면 어쩌죠? [1] SeoNha 19/07/08 14:07 316 0
    27534
    촌놈, 미국을 엿보다(50)/시민의식 ① 양보와 배려가 일상화된 사람들 창작글 2막인생 19/07/07 14:31 237 0
    27533
    울릉도 3박4일 혼자 여행 일정 예비군의마음 19/07/06 16:13 286 2
    27532
    촌놈, 미국을 엿보다(49) / 미국의 교통문화 : ④ 과속이 없는 도로 [3] 창작글 2막인생 19/07/04 20:34 284 0
    27531
    강남역 역삼역 근처 맛집좀 추천해주세요? 창작글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본인삭제금지외부펌금지 심심해라 19/07/04 15:28 199 0
    27530
    3박4일 호치민 무이네 일정 질문드려요 [2] 본인삭제금지외부펌금지 시기식이시기 19/07/03 13:25 239 0
    27528
    싱가포르 여행 질문 [3] 계승되는의지 19/07/02 21:39 336 0
    27527
    발리에서 한 달 살기 vs 남미여행 본인삭제금지 진보의미래 19/07/02 12:03 341 0
    27526
    9월 중순 하노이 왕복 항공권 25만원이면 싼건가요? [1] 대구민주당원 19/07/02 07:07 332 0
    27525
    촌놈, 미국을 엿보다(48)/미교통문화:③ 갓길 주차 자동요금징수기 2막인생 19/07/01 22:10 255 0
    27524
    유럽 한인민박 문제점 [2] 밤브 19/07/01 13:43 660 3
    27523
    제주도 2박3일 부모님과 여행 가려구 하는데 가볼만한 곳 추천점 부탁합니 [2] 본인삭제금지 테이레시아스 19/07/01 12:51 299 0
    27522
    가족여행 질문 좀 드리겠습니다 [1] 크루시 19/07/01 12:01 220 0
    27521
    기차에서。。。。。 Stark2019 19/07/01 01:10 384 0
    27520
    9살 지적장애아이 비행기 탑승 문의 [2] 외부펌금지 holicsd 19/06/29 21:29 411 0
    27519
    오사카 3박4일코스 조언 부탁드립니다. [2] 본인삭제금지 발놀래미 19/06/29 01:02 411 0
    27518
    촌놈, 미국을 엿보다(47) / 미국의 교통문화 : ② 정지신호 창작글 2막인생 19/06/26 22:02 282 0
    27516
    대만 지하철은 조금 틀린가요? 대만 여행 도움좀 주세요. [2] 꼬리다섯집사 19/06/24 17:50 538 0
    27515
    촌놈, 미국을 엿보다(46) / 미국의 교통문화 : ① 교통 신호와 보행 창작글 2막인생 19/06/23 17:07 307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