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sisa_942207
    작성자 : 권종상 (가입일자:2013-03-13 방문횟수:191)
    추천 : 32
    조회수 : 1712
    IP : 198.134.***.254
    댓글 : 10개
    등록시간 : 2017/05/20 05:03:57
    http://todayhumor.com/?sisa_942207 모바일
    문재인 대통령이 어긴 약솏
    옵션
      <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뉴스를 따라잡기가 힘들다" <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아마 요즘 많은 분들이 이 이야길 하실 듯 합니다.  쉴 새 없이 몰아치는 개혁적 인사. 국민들의 얼굴에 화색이 돕니다. 그래, 이게 나라야, 이게 나라지. <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이런 개혁적 인사가 가능한 이유는 역시 촛불 시민들이 마련해 준 그 거대한 동력 때문입니다. 더 이상 대한민국을 방치해서는 안 되겠다는, 그리고 우리에겐 분명히 변화가 필요하다는 공감대. 그것이 사람들로 하여금 그 긴긴 겨울날 주말마다 촛불을 들게 만들었던 것이겠지요. <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게다가 우리는 지금 분명히 패러다임이 변화하는 시대의 한 중간에 서 있습니다. 아무도 가 보지 못했던 길을 왔고, 아무도 해 내지 못했던 것을 평화적으로 완수했습니다. 그리고 지금 일어나는 이 개혁의 속도는 우리가 상상했던 것 이상입니다. <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윤석렬 검사. 지장이며 용장의 이미지를 갖고 있는 그가 서울중앙지검장으로 발령났다고 했을 때 적지 않은 사람들이 놀랐을겁니다. 그의 인사를 발표하는 자리에서도 기자들의 탄성이 들렸다고 하니까요. 그리고 무엇보다 인사 발표를 하기 전, 인사 배경을 먼저 설명했다는 그 파격에도 놀라웠을겁니다. 이명박과 박근혜 시대를 관통해서 수사를 했던 중심의 인물이 검찰 개혁의 본격적 신호탄처럼 쏘아올려진 것입니다. <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요즘 제 주위엔 뉴스를 따라잡기 힘들다는 분도 많지만, 뉴스를 보다 운다는 분들도 많더군요. 눈물이 흘러서 주체를 못한다고. 왜들 그러실까요. 당연한 일들인데 그걸 보면서 눈물을 흘리다니 원... 이라고 하는데 저도 눈물이 핑 도는군요. 뭐야, 이거. <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오래전 문재인 대통령은 2012년 선거 전, "정치라는 호랑이에 올라타서 이제 내려올 수가 없다"고 말했던 적이 있습니다. 그런데 지금은 그 자신이 스스로 호랑이가 되어 버린 것 같습니다. 하긴 언젠가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나와서 자기가 호랑이의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한 적이 있고, 김어준 총수가 "그럼 어흥 한번 해 보세요"라고 놀린 적이 있는데, 약속을 지켰습니다. 지금 그의 모습은 포효하는 범입니다. 그간 와호장룡으로 지내던 그는 드디어 칼을 빼 들었고, 지금 쾌도난마의 기세로 그 칼을 휘두르고 있습니다. <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이 칼에 들어간 검세는 그가 익힌 것이고, 내공도 그가 쌓은 것이되, 우리가 그의 진세가 되어 주고, 갑옷이 되어 주어야 할 것이란 생각이 듭니다. 정치를 바라보면서 이런 마음이 이렇게 우러나온 것도 참 오랜만이다 싶습니다. 누군가를 주군으로 모시며 호위무사로서 그를 지키는 것이 아니라, 내가 그냥 그의 일부이거나, 혹은 그를 감싸고 도는 바람이거나, 그의 갑옷의 일부이고 싶다는 생각 말입니다. <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누군가가 어느 신문에 지나친 팬심도 화가 된다는 투로 글을 썼던데, 정말 그런 글을 볼 때마다 답답합니다. 문재인 지지자들의 이른바 '빠심'은 그냥 누군가가 좋아서 나오는 그런 것이라기보다는, 여러가지가 복합된 것임을 모르기에 저런 이야길 하는 거겠지요. 노무현을 제대로 지켜주지 못했고, 결국 그 사람의 죽음을 바라봐야만 했고, 그리고 나서 너무나 그와 비교되는 이명박근혜 시대를 살면서 다시는 그런 시대를 살지 않겠다는 다짐, 그리고 그 9년동안 지켜봐야만 했던, 그리고 그동안 쌓여 온 부조리들에 대한 넌더리, 당연히 그 때문에 넘치는 변화에의 열망들이 촛불이라는 형태로 폭발했고, 문재인이라는 인물은 그것을 때맞춰 받아안은 것입니다. 그 때문에 저는 그 팬심을 이해합니다.<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그나저나, 명진 스님이 말씀하신대로 문재인 대통령이 대놓고 깨 버린 공약에 대해선 짚고 넘어가야겠군요. 국민의 눈물을 닦아 준다더니, 왜 국민의 눈에서 계속 눈물이 흐르게 만드는 겁니까. ^^ <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br></span><span style="color:#333333;font-family:'나눔고딕', nanumgothic, 'se_NanumGothic', AppleSDGothicNeo, sans-serif, simhei;font-size:16px;">시애틀에서...</span>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7/05/20 05:06:58  211.107.***.13  여기가내집인가?  678801
      [2] 2017/05/20 05:30:58  49.142.***.215  녹물쥬스  394835
      [3] 2017/05/20 05:34:55  210.3.***.114  박영선OUT!  710024
      [4] 2017/05/20 05:45:33  1.177.***.75  얼룩이누나  675349
      [5] 2017/05/20 05:46:16  211.108.***.107  어그뭐냐  335901
      [6] 2017/05/20 05:50:29  122.42.***.250  프리폴  717609
      [7] 2017/05/20 06:56:29  121.165.***.243  채식용삼겹  549460
      [8] 2017/05/20 07:15:23  125.181.***.95  박건  738012
      [9] 2017/05/20 07:21:41  175.194.***.130  몽환포영  723340
      [10] 2017/05/20 07:21:48  117.111.***.7  매너류  626516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3816052
      발리 바다 누가 별로래써!!! 리한나 17/09/23 23:36 0 0
      13816051
      응가가 매려울때 항문이 촉촉해 지는 이유를 알게 되었습니다. 창작글 착한궁디Lv7 17/09/23 23:36 0 0
      13816050
      남들은 싫다는 사람인데 [1] 익명bm5tb 17/09/23 23:36 0 0
      13816049
      조금 더 특별하게 애니 보는데 필요한 것 P진 17/09/23 23:35 0 0
      13816048
      한시간 뒤에 이거 먹을거에요 [2] 창작글 섹시초코파이 17/09/23 23:35 0 0
      13816047
      아;; 한강에서 로드킬을 봤어요 Scottt 17/09/23 23:33 16 0
      13816046
      월희2와 월희 리메이크를 1087일째 기원하고 있습니다. 데크♥아키하 17/09/23 23:33 9 1
      13816045
      만화 좋아하세요...? [11] 철딱서니 17/09/23 23:32 21 1
      13816044
      벌써 다음주 추석연휴군요! 花たん 17/09/23 23:31 14 0
      13816043
      거기 37세 낼모레 마흔인 오빠씨 [4] 럼주럼주럼주 17/09/23 23:31 38 2
      13816042
      구해줘 ) 와.. 구선원 강집사 딸도 영모였어요? ㅇㅁㅇ 동글몽실 17/09/23 23:30 28 0
      13816041
      설치 질문 드려여. 시디는 어떻게 구하나요? [2] 본인삭제금지 무역학도 17/09/23 23:30 11 0
      13816040
      아랫층으로 이사왔는데 [1] MAMAMOO-솔라 17/09/23 23:30 22 1
      13816039
      다산 정약용 선생 6대손...배우 정해인님 [2] 밥좀주세여 17/09/23 23:29 51 3
      13816038
      되고파 너의 오빠 [7] 그것도 17/09/23 23:28 35 2
      13816037
      좋은 부부 사이를 위한 이야기들 있기좋은날 17/09/23 23:27 31 1
      13816036
      난 안 돼 _(:3」 ∠)_ [4] ♥♡아공♡♥ 17/09/23 23:27 24 3
      13816034
      PITBULL MEGA MASHUP MIX 마데온 17/09/23 23:26 11 1
      13816033
      결혼하고 싶다는게 이런 거려나. 루.살로메 17/09/23 23:26 51 1
      13816032
      서브컬쳐계의 여러 트러블을 보며 느낀점. [1] BlackGospel 17/09/23 23:26 32 2
      13816031
      브들 파데가 사고싶습니다.. [5] 양말신은꼬양 17/09/23 23:26 33 1
      13816030
      V30 질문 있습니다! 창작글외부펌금지 아슈타로트 17/09/23 23:26 30 0
      13816029
      SNL코리아9 진정성이 느껴지는 김생민 콘텐츠마스터 17/09/23 23:26 76 0
      13816028
      역시 세루는 정면샷이지 [8] 한라산부엉이 17/09/23 23:25 33 1
      13816027
      이번 패치 이후로 핵이 어마어마하게 늘었네요 개념 17/09/23 23:25 29 0
      13816026
      나올땐 디게 빛이 반짠빤짝 생기가 넘쳤는데 [1] 감수성과다남 17/09/23 23:25 18 2
      13816025
      배불르고 졸령 그것도 17/09/23 23:25 14 2
      13816024
      [여자친구]유주.jpg 그런날엔소원 17/09/23 23:25 48 1
      13816023
      하루한곡 roxette 노래 한달 17/09/23 23:24 16 1
      13816022
      ???: 오빠 게임이야 나야? [2] 펌글 VistaPro 17/09/23 23:24 87 2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