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sisa_1127218
    작성자 : 친일독재적폐 (가입일자:2018-08-03 방문횟수:131)
    추천 : 2
    조회수 : 757
    IP : 121.147.***.54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19/02/21 16:22:36
    http://todayhumor.com/?sisa_1127218 모바일
    김정은, 열차로 중국 지나 하노이 간다? 가능할까
    <strong>일부 외신, 특별열차 이동설 보도<br>평양~베트남 열차 운행은 가능<br><br>지난해 다낭서 열린 <span class="word_dic en">OSJD</span> 회의에 <br>북한대표단, 평양부터 열차로 참석<br><br>특별열차 오면 다른 열차 올 스톱<br>철로주변 적치물 등도 모두 치워 <br><br>전문가 "열차 동선 길어질수록<br>중국 측 불편과 부담 상당히 커"<br><br>중국 정부가 전폭 지원 약속해야<br>평양서 특별열차 출발 가능할 듯</strong> <div class="ab_photo photo_center"><div class="image"><span class="end_photo_org"><strong></strong><em class="img_desc"> </em></span><div style="text-align:left;"><em class="img_desc"><img width="647" height="432" style="border:;" alt="0002886406_001_20190221153100669.jp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07336975e78d87d4dc14a46bd1827ff99d1477f__mn776595__w647__h432__f73951__Ym201902.jpg" filesize="73951"></em></div><em class="img_desc">지난해 김정은 위원장의 방중 때 특별열차를 견인햇던 중국 측 기관차.[중앙포토] </em><span class="mask"></span> </div></div>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북미 정상회담(27~28일)을 위해 열차 편으로 베트남 하노이까지 이동하는 게 가능할까. 앞서 로이터통신, 교도통신 등 일부 외신에선 이 같은 열차 이동 가능성을 제기했다. <br><br>현재 철도 연결 상황 등을 보면 열차를 타고 평양에서 베트남까지 이동하는 자체는 가능하다. 평양과 중국 베이징 사이에는 국제열차가 정기적으로 다니고 있다. 또 베트남과 중국 간에도 열차가 운행을 한다. <br><br>실제로 지난해 4월 베트남 다낭에서 열린 국제철도협력기구(<span class="word_dic en">OSJD</span>) 사장단 회의에 참석한 북한 대표단 3명이 평양에서부터 열차를 이용해 다낭까지 온 적이 있다. <br><br>이들은 정확한 경로는 밝히지 않았지만, 베이징까지 국제열차로 간 뒤 중국 남부까지는 다시 고속열차를 이용하고 이어서 베트남까지 가는 열차 편을 탄 것으로 추정된다. 이들 대표단은 평양으로 돌아갈 때도 열차를 이용했다고 한다. <br><div class="ab_photo photo_center"><div class="image"><span class="end_photo_org"><em class="img_desc"> </em></span><div style="text-align:left;"><em class="img_desc"><img width="645" height="377" style="border:;" alt="0002886406_002_20190221153100716.jp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073371256468c9b5f8049a08577ba933b1bd910__mn776595__w645__h377__f75445__Ym201902.jpg" filesize="75445"></em></div><em class="img_desc">2011년 러시아를 방문한 김정일 위원장의 특별열차를 러시아 기관차가 끌고 있다. [중앙포토] </em><span class="mask"></span> </div></div><br>김정은 위원장이 열차 편으로 베트남까지 가려고 한다면 <span class="word_dic en">OSJD</span>의 북한대표단처럼 여러 열차를 갈아타지는 않을 것이다. 자신의 특별열차 편으로 움직이기 때문이다. 평양에서 출발해 중국과의 접경지역인 단둥까지 가면 그때부터는 중국 기관차가 특별열차를 끌게 된다. <br><br>중국 내 철도 신호 시스템과 전력공급 방식 등이 북한 철도와 다르기 때문에 북한 기관차가 계속 운행을 하기는 어렵기 때문이다. 과거 북한의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러시아를 방문했을 때나 지난해 김정은 위원장이 중국을 방문했을 때도 마찬가지였다. <br><br>김정은 위원장의 특별열차가 베이징을 거치느냐, 아니면 다른 경로로 이동하느냐에 따라 다르겠지만 열차로 베트남 국경까지 가는 데는 대략 50~60시간가량 소요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이동 거리는 약 4000㎞가 넘는다. 서울~부산 거리의 10배에 달한다. <br><div class="ab_photo photo_center"><div class="image"><span class="end_photo_org"></span><span class="mask"></span> <div style="text-align:left;"><img width="474" height="727" style="border:;" alt="0002886406_003_20190221153100744.jp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0733726e65999f075ac4b23999879d22ee2a882__mn776595__w474__h727__f57299__Ym201902.jpg" filesize="57299"></div>              </div></div><br>그리고 베트남 국경 도시인 랑선에 도착해서는 자동차 편으로 이동할 거란 관측이다. 가장 큰 이유는 베트남 철도 사정이 열악한 데다 대부분 철도 폭이 좁은 협궤이기 때문이다. 표준궤를 사용하는 북한 특별열차로는 바퀴를 바꾸는 대차를 하지 않는 한 더는 운행이 어렵다. <br><br>이 같은 기술적 요인 외에 김정은 위원장이 실제로 열차 편으로 베트남까지 가기 위해서는 가장 큰 전제 조건이 있다. 바로 중국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이 있어야 한다는 점이다. <br><br>북한 및 대륙철도 전문가인 안병민 한국교통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김정은 위원장의 특별열차가 중국 철도를 지날 때는 다른 열차 운행을 모두 통제하는 데다 철로 주변의 컨테이너나 적치물 등도 만일을 대비해 다 치워야 한다"고 설명했다. <br><br>그러면서 안 선임연구위원은 "지난해처럼 베이징만 오가는 동선이 아니라 중국 남부를 거쳐 베트남까지 가게 된다면 그 이동 선상에 있는 모든 지역에서 동일한 열차 통제와 주변 정리를 해야 하는데 중국 정부로서는 여러모로 상당한 부담을 가질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br><div class="ab_photo photo_center"><div class="image"><span class="end_photo_org"><em class="img_desc"> </em></span><div style="text-align:left;"><em class="img_desc"><img width="647" height="359" style="border:;" alt="0002886406_004_20190221153100770.jp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07337439659ca1b025247ac8d478348b12ec662__mn776595__w647__h359__f32906__Ym201902.jpg" filesize="32906"></em></div><em class="img_desc">지난해 방중 당시 김정은 위원장의 특별열차 내부. [중앙포토]</em><span class="mask"></span> </div></div><br>특히 고속열차가 아닌 특별열차가 광저우까지 고속선로를 이용할 경우 속도가 상대적으로 떨어지는 탓에 상당 시간 고속철도 운영에 적지 않은 지장을 줄 가능성이 높다. 특별열차 이동이 지역 간 통행과 경제 활동에 막대한 불편을 끼칠 수 있다는 얘기다. <br><br>게다가 육로로 달리는 동선이 긴 만큼 보안에도 그만큼 많은 신경을 써야만 한다. 이 때문에 북한이 열차 편을 선호하더라도 중국 정부가 전폭적으로 지원해주지 않는다면 현실적으로는 실현 가능성이 높지 않을 수 있다. <br><br>결국 김정은 위원장이 베트남을 향해 특별열차편에 오르느냐, 아니면 비행편을 이용하느냐는 중국 맘에 달린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온다.               <br><br><br><br><br>
    친일독재적폐의 꼬릿말입니다
    <img width="800" height="200" class="chimg_photo" alt="znVFZYY.jp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807/153258079392acfdfa7249496d8c97f1e980360190__mn394152__w1500__h500__f122182__Ym201807.jpg">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9/02/21 16:57:27  218.48.***.67  lucky  84548
    [2] 2019/02/21 17:28:38  124.57.***.139  내용무  757922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128598
    조선일보의 악담 수준 에이급 19/03/22 10:37 105 0
    1128597
    日 로비에 후쿠시마 수산물 들어올까...막을 방법 있다" 근드운 19/03/22 10:22 95 0
    1128596
    KT 채용비리 의혹에 청문회 거부하는 자유한국당 라이온맨킹 19/03/22 10:20 148 1
    1128595
    오늘아침 자유한국당 김학용의원땜에 빵터졌어요 아리랑뽈직구 19/03/22 10:09 284 1
    1128594
    13번째 증언을 읽고. aiidyn 19/03/22 10:09 96 0
    1128592
    [단독]지열발전 지진 유발 박근혜 정부 알았다 [1] 펌글 슈르루까 19/03/22 09:07 318 5
    1128591
    김어준의 생각 "대단하지 않습니까? 어거지의 신기원이다." [5] 대물사냥꾼 19/03/22 08:19 791 15
    1128590
    창원 후보단일화 언넝해라 구찌입니다 19/03/22 07:21 294 3
    1128589
    주진우 기자가 독자에게 보내는 작은 편지 blueridge 19/03/22 07:19 520 1
    1128588
    유시민 조카 마약혐의로 징역형... [9] 페러그린 19/03/22 06:04 1251 0/14
    1128587
    저니경에게 점잖게 지르는 이낙연 총리님. 저니경 할말잃음 ㅋㅋ [2] 식혜주 19/03/22 03:47 1048 4
    1128586
    이낙연 "최저임금 인상에 명암 있어..뼈 아프게 생각" 라이온맨킹 19/03/22 00:34 459 6
    1128585
    박정희 전 대통령의 일본 커넥션 니케1 19/03/22 00:04 728 2
    1128584
    '장면 맹비난' 박정희 전 대통령, 사실은 대부분 따라 했다 니케1 19/03/22 00:03 509 4
    1128583
    서울대는 정치 성향이 어떨까?? 쉽게 알아보자 [1] 경영학도 19/03/21 23:59 861 2
    1128582
    재팬타임스 3월21일 기사 [1] 펌글 pema 19/03/21 23:33 577 0
    1128581
    스포트라이트 보니까.. [1] 보골탕 19/03/21 22:57 758 2
    1128580
    20년전 중부경찰서에서 있었던 사건이 없어진 것 유라이라 19/03/21 22:51 539 2
    1128579
    교학사 한국사 교재에 故 노무현 전 대통령 비하 합성사진 파문 / KBS [3] tyutyupa 19/03/21 22:44 640 1
    1128578
    사활건 자유당의 재보선 수구세력들의 통합 친일독재적폐 19/03/21 22:32 371 1
    1128577
    [뻘글] 자한당이 역사에서 사라지면 다음 보수정당은 [5] 프리덤다이브 19/03/21 21:26 722 0
    1128576
    속보 버닝썬 폭행 이사 구속영장 기각 [3] 가오리왕 19/03/21 21:12 1279 1
    1128575
    '교학사 교재' 고 노무현 대통령 비하 사진 기재 [6] 코리아솔저 19/03/21 20:33 710 5
    1128574
    김학의 사건을 보면서 검찰이 죽어야 국민이 산다 Mlpp7537 19/03/21 20:23 349 5
    1128573
    판사들은 과연 도덕적일까? 근드운 19/03/21 20:16 263 3
    1128572
    역시 정직한 정부입니다. [8] 사대문파임 19/03/21 19:48 1609 16
    1128571
    금연구역에서 담배핀 국회의원 걸림 ㅋㅋ 펌글 에이백 19/03/21 18:26 1905 18
    1128570
    30년 전 오늘, 국회의원 노무현의 사퇴서 blueridge 19/03/21 17:27 735 4
    1128569
    정부.여당은 제2의 두루킹 사태 조심해야 [2] 퇴개미 19/03/21 17:24 918 10
    1128568
    귀 닫는 자세가 대한민국 무너뜨린다'던 나경원 원내대표의 '여의도 회군 [1] tyutyupa 19/03/21 17:11 727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