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깨끗한한국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7-08-31
    방문 : 320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sisa_1121011
    작성자 : 깨끗한한국 (가입일자:2017-08-31 방문횟수:320)
    추천 : 18
    조회수 : 965
    IP : 121.181.***.10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18/11/20 13:58:14
    http://todayhumor.com/?sisa_1121011 모바일
    독립운동 집안 숨기려 성을 바꿔 살았다”
    <div> </div> <div> </div> <div><strong>임시정부 비서장 차리석은 일제가 항복한 지 21일 만에 쓰러져 순국했다. 아내 홍매영과 아들 영조의 삶은 녹록지 않았다. 홍씨는 독립운동가 집안이라는 이유로 닥칠 위험을 직감하고 아들 영조씨 성을 신씨로 바꿨다.</strong></div> <div><strong></strong> </div> <div><font size="2">1942년 봄, 중국 시안에 있던 임시정부(임정) 광복군 훈련소에서 한 젊은 여성이 허드렛일을 도왔다. 평안북도 의주 출신으로 독립운동가 남편을 일제 경찰의 흉탄에 잃은 홍매영이었다. 서른 살 홍매영은 망명 생활을 하던 동암 차리석 선생과 인연을 맺었다. <br><br>차리석은 평양 숭실학교 졸업 후 신민회에 가입했다. 1911년 데라우치 총독 암살 미수 조작 사건인 이른바 ‘105인 사건’으로 체포되어 3년간 옥고를 치렀다. 그는 1919년 평양에서 3·1 만세운동을 주도했다가 중국 상하이로 망명했다. 그는 임정 기관지인 <독립신문>을 창간하고 기자와 편집국장으로 일했다. 그 뒤 임정 임시의정원 의원, 국무위원을 역임했다. 1932년 윤봉길 의사 의거 뒤 일제 탄압으로 임정이 위기에 몰리자, 차리석은 국새와 핵심 서류 등을 가지고 항저우로 피신했다. 그는 항저우에서 흩어졌던 임정 각료들을 불러 모아 국무회의를 소집했다. 이런 활동으로 그는 ‘임정 버팀목’이라고 평가받기도 한다. <br><br>차리석과 홍매영은 화촉을 밝힌 지 2년 뒤인 1944년 1월17일 사내아이를 낳았다. 아이가 조국 광복 소식을 가져다줄 하늘의 축복이라며 아명을 ‘천복’으로 지었고 중국인 작명가에게 부탁해 ‘영조’라는 본명까지 지었다. 임정 요인들로부터 귀여움을 받았던 차영조가 태어난 지 20개월째, 1945년 8월15일 드디어 광복을 맞았다. </font></div> <div><font size="2"></font> </div> <div><font size="2"><font size="2">임정 비서장으로 살림을 맡던 차리석은 환국 작업에 본격 착수했다. 임정 27년 역사가 깃든 서류 더미 선별을 하던 차리석은 1945년 9월5일 밤 과로로 쓰러진다. 병원으로 실려간 차리석은 자신이 못 일어나리라는 걸 직감하고 홍매영을 불러 유언을 남겼다. “젊은 당신한테 큰 짐을 떠안기고 먼저 저세상으로 떠나 미안하오. 해방된 나라로 돌아가면 정부건 국민이건 당신과 어린 영조 하나 정도는 외면하지 않을 것이오. 내가 죽어도 부디 맘 편히 귀국해 새 삶을 시작하기 바라오.” 나흘 뒤 9월9일 그는 조국 땅을 밟지 못하고 순국했다. 그는 충칭에 임시 안장됐다. 백범 김구는 동암의 영전에 “귀국 후 정식 정부가 수립되면 반드시 고국으로 모셔가겠다”라고 약속했다. <br><br>1945년 11월 부산항을 통해 어머니와 함께 귀국한 차영조는 이제 74세 할아버지가 되었다. 광복 후 그는 어머니 홍매영 여사와 어떻게 살아왔을까? 기자와 만난 차영조씨는 품속에서 빛바랜 흑백사진 한 장을 꺼내 보여주었다. 어머니 홍매영 여사가 임정 사무실 앞에서 돌이 갓 지난 그를 안고 찍은 사진이었다. 옆에는 아버지 차리석과 백범이 지켜보고 있었다. <br><br>충칭에서 귀국한 임정 인사들에 대한 미군정 당국의 대우는 한마디로 철저한 무시였다. 부산항을 통해 입국한 뒤 어머니와 차영조가 머문 곳은 서울 충무로에 있는 한미호텔이었다. 정부 수립 전이라 백범이 미군정과 협상 끝에 우선 일제 적산가옥이었던 한미호텔을 받아내 귀국한 임정 가족의 임시 거처로 삼았다. “생계 대책이 막막하니 어머니가 한미호텔 1층에 양담배 좌판을 깔고 미군 양담배 장사를 했어. 미군정 경찰 단속이 심했지. 어린 나는 좌판 곁에서 놀다가 갑자기 경찰이 나타나 좌판을 걷어차면 어머니랑 거리를 기어 다니며 흩어진 양담배를 주웠던 일이 아직도 생생해.” 어머니는 수시로 중부 경찰서에 붙들려가서 조사받았다. <br><br>해방된 조국은 더 이상 아버지가 유언하던 ‘꿈에 그리던 조국’이 아니었다. 시간이 갈수록 친일파들이 득세했다. 친일파 청산을 위해 설치한 반민특위가 오히려 친일파의 공격을 받았다. 어머니는 어린 차영조에게 “고국에 돌아왔어도 일제 때와 마찬가지로 불안하다”라고 입버릇처럼 말했다. </font></font></div> <div><font size="2">.</font></div> <div><font size="2">.</font></div> <div><font size="2">.</font></div> <div><font size="2">그는 임정 수립 99주년이던 지난 4월13일 효창공원 순국선열 묘역에서 하염없이 눈물을 흘렸다. 독립운동가 후손으로서 처음으로 정부로부터 대접을 받았다는 감격 때문이었다. “효창공원 묘역에서 열린 그날 기념식에 이낙연 국무총리가 참석해 후손과 동행하자고 했지. 아버지 묘소 앞에서 헌화 분양하는 국무총리 뒤에 서 있다가 ‘이게 얼마 만에 받는 예우인가’ 생각했더니 감정이 거대하게 물결치더라고.” </font></div> <div> </div> <div> </div> <div><font size="2"># 아직도 친일파가 잘먹고 잘사는 한국인데 그 당시 오죽하셧겠습니까?ㅠㅠ</font></div> <div><font size="2"><font size="2"># 친일파 청산 자금은 독립운동가분들에게 돌아갔으면 합니다...</font></font></div>
    출처
    https://news.naver.com/main/hotissue/read.nhn?mid=hot&sid1=102&cid=304908&iid=2933651&oid=308&aid=0000023985&ptype=021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8/11/20 14:04:27  211.47.***.124  아유타야  514662
    [2] 2018/11/20 14:05:01  221.151.***.51  bluegreen  438087
    [3] 2018/11/20 14:14:26  121.179.***.8  알바박멸  777665
    [4] 2018/11/20 14:18:46  222.111.***.192  살짝탄감자  139041
    [5] 2018/11/20 14:49:37  218.48.***.67  lucky  84548
    [6] 2018/11/20 15:11:53  114.29.***.43  greatmen1920  736436
    [7] 2018/11/20 15:12:41  183.101.***.72  킷트  754437
    [8] 2018/11/20 16:28:54  211.227.***.218  문그린  719109
    [9] 2018/11/20 18:09:24  220.70.***.116  위대한나라  751448
    [10] 2018/11/20 18:35:36  118.36.***.239  socialga  722702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519
    머하소 [2] 깨끗한한국 18/12/10 01:27 1178 11
    518
    중앙일보가 취재한 지지율 분석 [1] 깨끗한한국 18/12/10 00:24 1011 2/2
    517
    세계일보가 취재한 지지율 분석 [1] 깨끗한한국 18/12/09 23:46 1019 5/2
    516
    군에서 다치면 느그아들 이라는 말이 아직까지 나오는 이유? [1] 깨끗한한국 18/12/09 12:15 1380 13
    515
    이선옥 작가님 [3] 깨끗한한국 18/12/09 11:37 403 4
    514
    대한민국에 들어온 AV에 대한 오해와 진실 [5] 깨끗한한국 18/12/08 03:27 2735 7
    513
    28세 여성 이모씨의 사연 [3] 깨끗한한국 18/12/07 01:50 2997 25
    512
    스스로 오유라고 밝힌 산이 과거 [다시보기] [10] 깨끗한한국 18/12/07 00:48 1623 18
    511
    제목 부터 기자 자질이 의심이 드는 제목 깨끗한한국 18/12/07 00:23 1917 7
    510
    제주 영리병원 허가에 거센 후폭풍…의협 제주도청 항의방문 깨끗한한국 18/12/06 15:55 65 1
    509
    서울교육청, 한유총 실태조사…"위법 발견 시 설립허가 취소" 깨끗한한국 18/12/06 15:51 54 1
    508
    교육부, 2027년까지 모든 학교에 발암물질 석면 제거 깨끗한한국 18/12/06 15:48 45 1
    507
    국가 연구보조금 17억 '꿀꺽'… 법인·교수 무더기 검거 깨끗한한국 18/12/06 15:43 63 1
    506
    이말년 드립 [6] 펌글 깨끗한한국 18/12/04 08:02 2235 15
    505
    유아인 저격한 정신과 의사 근황.jpg [6] 깨끗한한국 18/12/04 07:58 3177 19
    504
    아이유 인성이 좋은 이유 ?? [1] 깨끗한한국 18/12/04 07:30 2050 5
    503
    토 안 치운 모녀 때문에 아이 안고 고꾸라진 엄마 “괘씸해 잠도 안와 [2] 깨끗한한국 18/11/30 18:45 141 6
    502
    아르헨티나 군부 독재 희생자 가족들 위로하는 문 대통령 [1] 깨끗한한국 18/11/30 07:16 598 28
    501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캐롤리나 스탠리 아르헨티나 사회개발부 [1] 깨끗한한국 18/11/30 01:16 566 7
    500
    거짓말 반복한 마동석 父, 병든 이모 돈 편취하고 버렸다” 깨끗한한국 18/11/30 00:56 102 1
    499
    문 대통령, 체코 동포 간담회 깨끗한한국 18/11/29 01:47 744 16
    498
    공천에 불법개입한 '선거의 여왕' 박근혜, 징역 2년 확정 [2] 깨끗한한국 18/11/29 00:48 629 15
    497
    검찰, 보건소장 진술 토대로 이지사 기소하는데 문제 없을듯[수정] [13] 깨끗한한국 18/11/24 03:18 2364 13
    496
    사학 재단들의 이른바 재테크, 즉 재산 불리기 실태를 공개합니다. 깨끗한한국 18/11/22 22:01 440 13
    495
    '이정렬 변호사 ' 혜경궁 계정 공범 가능성 제기 [13] 깨끗한한국 18/11/21 00:29 1723 14
    독립운동 집안 숨기려 성을 바꿔 살았다” 깨끗한한국 18/11/20 13:58 650 18
    493
    [수정] '혐의 부인' 박병대 검찰 재소환 깨끗한한국 18/11/20 12:33 480 7
    492
    올해 하반기 교육부에 폐원을 신청 혹은 검토 중인 유치원은 총 60여 곳 [4] 깨끗한한국 18/11/19 23:13 323 6
    491
    민주·평화·정의 "법관탄핵 논의가능"…한국·바른미래 신중론 [3] 깨끗한한국 18/11/19 22:39 258 4
    490
    전국 법관대표회의 결과 [3] 깨끗한한국 18/11/19 21:56 552 7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