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깨끗한한국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7-08-31
    방문 : 505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sisa_1039364
    작성자 : clean-korea (가입일자:2017-08-31 방문횟수:505)
    추천 : 16
    조회수 : 1590
    IP : 121.181.***.169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18/04/05 21:50:50
    http://todayhumor.com/?sisa_1039364 모바일
    인권 변호사의 두 얼굴

    매일같이 구타당하고 무시당하면서 매달 자신이 번 돈을 갖다 바쳐야만 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주인과 노예 같은 이 둘의 관계는 고등학교 동창 사이입니다.

    주인 행세를 한 1명은 인권 보호를 사명으로 하는 변호사였습니다.

    이문현 기자가 단독 취재했습니다.

    ◀ 리포트 ▶

    책을 보던 한 남성이 손짓을 하자, 또 다른 남성이 다가와 안마를 시작합니다.

    안마가 마음에 들지 않는다며 노트북 충전기 줄로 내리칩니다.

    "빨리해"

    견디다 못해 쓰러졌어도 폭행은 멈추지 않습니다.

    "(열중) 쉬엇, 둘, (열중) 쉬엇, 둘"

    이날 1시간 40분 분량의 영상에서 나타난 폭행은 124차례.

    밤 11시에 시작된 폭행은 다음날 새벽 1시쯤 남자가 침대에 누운 뒤에야 멈췄습니다.

    "말 짧네. 더 맞아."

    지난달 17일부터 29일까지 이 같은 폭행이 영상에서 확인된 것만 7일이나 됩니다.

    이 모 씨는 이 같은 폭행이 수년 동안 이어졌다고 주장합니다.

    이 씨를 폭행하는 김 모 씨는 서울의 한 고등학교 동창 사이.

    6년 전 김 씨가 차린 학원에서 이 씨가 일하게 되면서 두 사람 사이에 상하관계가 형성됐습니다.

    석 달 만에 학원이 문을 닫게 되자 그 책임이 이 씨 때문이라며 폭행과 월급 착취가 시작됐습니다.

    [이 모 씨/피해자 ]
    "너는 나를 책임을 져야한다, 그런 생각을 많이 하게 해서 저는 거기서 빠져나올 수가 없었습니다. "

    이후 김 씨는 로스쿨을 나와 변호사가 됐지만 이들의 종속 관계는 더 강해졌습니다.

    이씨는 아침 8시부터 저녁8시까지 12시간 편의점에서 일하고, 새벽 3시에 다른 편의점에서 4시간을 더 일해야 했습니다.

    이렇게 잠도 못 자고 번 월급이 대부분 김 변호사의 통장으로 빠져나갔습니다.

    3월에 338만 원 등 올해 석 달 동안 1천만 원 넘는 돈이 김 변호사의 계좌로 송금됐습니다.

    [이 모 씨/피해자]
    "저희 어머니에게 공무원시험 준비한다고 해서…그런 핑계를 대게끔 걔가 얘기를 해줬어요. 그럼 30만 원씩 빌려서…"

    회사 퇴직금을 포함해 이렇게 김씨에게 전달된 돈은 지난 7년 동안 1억 원이 넘습니다.

    이 같은 사실은 이씨가 자주 멍자국이 생기는 것을 이상하게 생각한 직장 동료들에 의해 알려졌습니다.

    [직장 동료 A]
    "일주일이면 평균 3번, 4번은 얼굴에 심한 상처, 멍이 들어오거나."

    [직장 동료 B]
    "아침에 출근을 했는데 귀에서 피를 계속 흘리고 있더라고요."

    노예같이 살면서도 벗어나지 못한 데 대해 이 씨는 '보복에 대한 두려움' 때문이라고 말합니다.

    [이 모 씨/피해자]
    "지옥 같고 그런 생각이 들더라도. 제가 말한 대로 안 들어서 (가해자가) 화가 더 나서 저한테 더 큰 해를 가한다든지…"

    서울의 한 법률사무소에서 일하는 김 변호사는 이씨가 원해서 한 일이라고 해명합니다.

    [김00 변호사/가해자]
    "이러다가 너 죽어. 이럼 안 돼 제가 그 얘기까지 했고. 근데 그 친구가 본인이 저한테 해줄 수 있는 거는 돈으로 때우는 게 제일 편하다고 그랬고…"

    폭행 사실 자체를 부인했던 김 변호사는 영상을 공개한 이후에야 폭행 일부만 인정했습니다.

    [김00 변호사/가해자]
    "제가 오버한 것도 있어요. 그건 인정해요. 저런 장면 같은 건 오버한 거 맞아요."

    김 변호사는 이 씨 때문에 입은 경제적 손실 때문에 돈을 받은 것이라고 주장하면서도 정확한 피해규모나 몇 년간 이뤄진 폭행에 대한 질문에 대해서는 휴대전화 자체를 해지하고 해명을 거부했습니다.

    서울 강동경찰서는 폭행 등의 혐의로 김 변호사에 대한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MBC뉴스 이문현입니다.
    출처 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214&aid=0000823508&date=20180405&type=2&rankingSeq=1&rankingSectionId=102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8/04/05 21:51:30  115.139.***.184  고양이와만두  19716
    [2] 2018/04/05 21:51:47  125.142.***.143  늘산  742663
    [3] 2018/04/05 22:02:50  74.50.***.108  가끔삐꾸  305272
    [4] 2018/04/05 22:03:48  121.155.***.211  컵휘꾼  636580
    [5] 2018/04/05 22:11:38  121.189.***.76  보들라르  718019
    [6] 2018/04/05 22:11:45  206.130.***.91  firehohoho  712848
    [7] 2018/04/05 22:18:04  122.38.***.200  잊지못해  686158
    [8] 2018/04/05 22:25:41  117.111.***.231  공백의시간에  746896
    [9] 2018/04/05 22:50:08  58.120.***.126  GREAT!  115189
    [10] 2018/04/05 22:50:22  110.45.***.199  휴대폰액정  735651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27
    민노총, 총파업·대정부 투쟁 결의 [6] clean-korea 18/05/28 23:41 626 9
    326
    민주노총, 더불어민주당 당사 현수막에 계란 투척 [11] clean-korea 18/05/28 20:55 1467 18
    325
    이시각 현재 사회면 메인 뉴스 [3] clean-korea 18/05/26 05:39 3343 11
    324
    경기지역 2곳에서 무투표 당선 나와 [2] clean-korea 18/05/26 05:03 2461 7
    323
    양예원 카톡 공개 [12] clean-korea 18/05/25 22:43 2663 42
    322
    목소리 잘 안들려서 찾아 보니 여기가 제일 잘들리네요 [4] clean-korea 18/05/24 20:49 855 12
    321
    "성관계 맞나…중학생 아들 학교도 못가고 정신과 치료 받아야" clean-korea 18/05/24 12:00 288 13
    320
    최저임금 산입범위 '분수령'…노동계 "개악안돼" 농성돌입 [3] clean-korea 18/05/24 07:11 588 6
    319
    구의역 사고 2주기 clean-korea 18/05/23 16:12 200 11
    318
    [전문]이명박 "삼성 뇌물 혐의 모욕" 첫 재판 모두 진술 [4] clean-korea 18/05/23 14:52 843 17
    317
    야3당 "대통령 개헌안 철회해야…강행 시 본회의 불참" [16] clean-korea 18/05/23 13:56 1580 55
    316
    경찰 마스코트 수난 [4] clean-korea 18/05/19 23:36 932 1
    315
    한국당 "야당탄압 즉각 중단하라" 강력 반발 [10] clean-korea 18/05/19 17:37 1572 42
    314
    "5살 아이 개에 물렸는데 주인 나몰라라" 개물림 피해 속출 [6] clean-korea 18/05/19 17:04 148 7
    313
    (수정) 검찰 전문자문단, 김우현 검사장 '불기소 의견'…문무일 판정승 [4] clean-korea 18/05/19 00:55 1514 20
    312
    표창원의원 발언에 좀 신중하시길... [12] clean-korea 18/05/14 23:49 2150 78
    311
    인천경기기자협회 경기지사 토론회 이재명 불참 통보 유감 [9] clean-korea 18/05/14 00:40 1317 75
    310
    청호나이스, 정규직 시켜준다더니 갖은 핑계·조건 [3] clean-korea 18/05/13 23:02 237 1
    309
    '목숨 건 고의 교통사고'로 빗길 고속도로 대형 참변 막아 clean-korea 18/05/13 22:41 114 6
    308
    [지방선거 여론조사①] 서울·인천·경기, 민주당 후보 우세 [6] clean-korea 18/05/13 22:32 511 7
    307
    공정위 김상조 숨고르기중인듯 clean-korea 18/05/13 19:29 432 4
    306
    ‘유승민 對 안철수’ 계파갈등…바른미래당 내분 격화 [4] clean-korea 18/05/13 14:27 827 13
    305
    우려 했던 일이 현실이 되어가는거 보니 마음이 찹찹 합니다 [4] 창작글 clean-korea 18/05/12 19:14 866 15
    304
    추미애의원님 실망 입니다... [1] clean-korea 18/05/12 17:31 977 7
    303
    [단독] 아파트 화재참사, 생존 배우자의 “친정에 갔었다” 거짓말로 확인 [2] clean-korea 18/05/11 16:30 214 12
    302
    권석창 충북 제찬 단양 [1] clean-korea 18/05/11 13:40 498 4
    301
    권석창 [5] clean-korea 18/05/11 12:28 1031 41
    300
    혜경궁김씨 지면 광고 [1] clean-korea 18/05/10 23:41 837 11
    299
    홍대 몰카 사건 결국 여성 워마드 회원으로 밝혀져 [7] clean-korea 18/05/10 20:46 1517 39
    298
    한겨레 송채경화 기자님 보세여 [9] clean-korea 18/05/08 21:46 2733 5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