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pony_94018
    작성자 : AkiP (가입일자:2018-12-04 방문횟수:205)
    추천 : 3
    조회수 : 261
    IP : 114.207.***.244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19/01/16 14:17:35
    http://todayhumor.com/?pony_94018 모바일
    팬픽 트와일라잇의 참견 4
    옵션
    • 창작글

    ※첫 팬픽입니다, 캐릭터붕괴가 있습니다.


    으응, 아침햇살이 눈부셔 눈이 떠진다, 몇 시지? 시계를 보니 아침 8시 아주 딱 좋게 일어났다.
    어우, 책상에 잤더니 몸이 찌뿌둥하다, 나는 기지개를 펴며 침대를 살펴봤다.
    완전 곯아떨어졌군, 이 수말은 침까지 흘리며 자고 있다, 우체국은 9시에 문을 여니 아직 여유가 있다.
    좀 더 자게 내 버려두고 나는 이 포니의 추천서를 작성해야 한다, 이거라면 필리델피아의 직장을 쉽게 구할 수 있을거다.
    양식 작성 따위 식은 풀 먹기지, 예비 인장도 가지고 있으니 손쉽게 작성할 수 있다.
    이런, 나는 얼마나 친절한 걸까?


    좋아, 이제 끝! 나는 마지막을 작성하고 시계를 쳐다봤다, 8시 45분 이제 가야 할 시간이다.
    추천서를 주머니에 넣고 페이버를 깨울 준비를 했다.
    "이봐요, 일어나요 이제 가야 할 시간이에요." 나는 자고있는 포니를 흔들며 말했다.
    "어우, 조금만 더..." 그러면서 이불을 끌어당겨 잠에 취한 목소리로 대답했다.
    하~ 언제까지 이 포니의 어리광을 들어주어야 할까, 나는 조금 짜증 난 목소리로 말했다.
    "약속 안 지킬 겁니까? 페이버 씨, 지금 빨리 우체국에 가야 한다는 거 잊었습니까?"
    그러더니 이제야 상황 파악을 했는지 허둥지둥 일어나려 한다, 정말로 한심한 꼴이다.
    "죄 죄송합니다, 공주님 어제 너무 늦게 자서 빨리 준비하겠습니다." 말을 마친 포니는 침대에 일어나 나갈 준비를 한다.
    이제야 말길을 알아듣네, 이제 나도 준비를 해야겠다.


    "그럼 전 미리 나가있을 테니, 프런트에서 기다릴께요, 그리고 저는 위장 마법으로 모습이 다르니 이 모습을 기억하세요."
    그러면서 나는 마법을 발동해 완전히 다른 포니 모습을 보여주며 말했다.
    "알겠습니다." 그리고는 바쁜 듯이 짐을 챙기며 말했다, 이제 나가자.
    나는 텔레포트로 문 앞을 지난 후 문의 봉인을 풀었다 물론 방음 마법도, 이제 자연스럽게 나가기만 하면 된다.
    직원들은 의심조차 하지 않는다, 어제 동료를 이끌고 와준 친절한 포니처럼 보일 테니까.
    프런트로 나온 후 몇 분이 지나자 파티 페이버가 체크아웃을 하고 있다, 그러고는 나를 찾고있다.
    나는 페이버에게 발굽을 흔들며 나가자는 사인을 했다, 그러자 페이버는 끄덕이고 같이 출구로 향했다.


    이제 우체국으로 가면 모든 게 완벽해진다, 나는 페이버가 혹시라도 편지를 깜빡했거나 안 가져올까 봐 조마조마했지만
    다행히 잘 가지고 있었다, 물론 내용도 확실히 확인했다.
    우체국에 다르자 나는 가슴이 두근두근거리고 있었다, 이제 다 왔어.
    아직 시간이 이른지 포니들이 별로 많지는 않다, 우리는 번호표를 뽑고 기다리고 있었다.
    우리 차례가 되자 페이버와 나는 우체부 직원 포니에게 다가갔다.
    "안녕하십니까, 무엇을 도와드릴까요?" 직원은 활기차게 대답했다.
    "저, 포니빌에 있는 핑키 파이한테 보내는 편지인데요." 페이버는 긴장한 얼굴로 직원한테 말했다.
    "포니 빌이라, 조금 멀리 떨어진 곳이군요, 그리고 받는 포니는 핑키 파이라고 하셨죠?" 직원은 컴퓨터에 타자를 치며 대답했다.
    "네 맞아요, 안되나요?" 페이버는 내 눈치를 보면서 말했다.
    "아니요, 물론 당연히 되죠 하지만 지금 편지를 보내시면 4일은 걸릴 겁니다, 그래도 괜찮으십니까?"
    직원은 문제가 없다는듯 호쾌하게 대답했다, 다행이다.
    "네 괜찮아요, 간다는 게 중요하죠." 페이버는 한숨을 내쉬고 편지를 직원에게 전달했다.
    "감사합니다 고객님, 포니빌에 사는 핑키 파이라는 포니에게 정확하게 배달하겠습니다." 직원은 웃으며 편지를 받았다.


    "수고했어요, 페이버 씨 이제 거의 다 끝났어요." 나는 홀가분한 마음으로 웃으며 말했다.
    "이제 끝난 거죠? 이제 전부다 한 거죠?" 페이버는 지친 얼굴로 말했다.
    "그럼요, 이제 한 가지만 더하면 돼요, 어제에서 지금까지의 기억을 지우는 일을 하면 돼요." 나는 페이버에게 말했다.
    "좋아요, 저도 이런 끔찍한 일을 기억하고 싶지 않아요, 근데 아플까요?" 페이버는 걱정되듯 물어봤다.
    "전혀요, 오히려 시원할걸요?" 나는 안심시키며 포니들이 별로 없는 골목으로 데려갔다.
    "이제 눈을 감으세요, 눈만 감고 뜨면 끝날거예요." 나는 그렇게 말하고 주문을 시작했다.
    파티 페이버의 기억이 줄기처럼 나오고 있다, 어제와 지금 기억을 지우고 조작을 하기 시작했다.
    기억을 지우는 중 핑키의 기억이 눈에 들어왔다, 핑키와 처음 만난 날, 핑키와 펜팔을 시작한 날, 핑키한테 사귀자는 편지가 온 날...
    나는 이 기억들을 보며 점점 화가 나기 시작했다, 그래서 나는 핑키의 존재를 이 포니 머릿속에서 없애버렸다.
    그래 이렇게 해야 돼, 이렇게 해야 더 이상 연락하지도 못할 테고 핑키한테 다가오지도 못할거야.
    기억 조작도 빼먹지 말자, 이 포니는 이제 필리델피아로 가게 되는 기억을 심어줘야 해, 나는 감정을 추스르며 기억을 만지기 시작했다.


    휴~ 다 끝났다, 오랜만에 했더니 조금 시간이 걸렸네, 그래도 이제 끝났어 슬슬 깨워볼까.
    "이보세요, 당신 괜찮아요?" 나는 모습을 바꾼 채 파티 어쩌구 포니를 깨우기 시작했다.
    "네? 어, 여기가 어디죠?" 파티 포니는 휘청거리며 일어나려고 노력했다.
    "그건 저도 여행객이라 잘 모르겠군요, 그런데 당신 사이다를 너무 마셨나 보죠?" 나는 그를 일으켜 주며 말했다.
    "네, 헤헤 너무 마셨나 보네요, 그런데 죄송해요  제가 급히 필리델피아행 기차를 타야 해서요."
    그는 감사 인사를 하고 급히 역으로 뛰어갔다,나는 웃으며 인사를 하고 친구들에게 전해줄 기념품을 사러 가게로 향했다.


    이 정도면 되겠지? 레인보우는 담요 요즘 탱크담요가 낡아졌어, 애플잭은 새로운 카우보이모자 분명 좋아할 거야,
    래리티는 여기 지방의 보석 새로운 의상에 넣을까? 플러터 샤이는 새 빗 동물들이 많으니까,
    스파이크는 래리티랑 똑같은 거 보석은 무슨 맛일까, 스타라이트는 연 잘 날면 좋을 텐데,
    나한테는 새로운 책 당연하지, 그리고 가장 중요한 핑키는 목걸이 정말로 잘 어울릴 거야.
    나는 선물들을 가방에 넣으며 행복한 기분이 넘쳐났다, 이제 포니 빌로 돌아가자.

    AkiP의 꼬릿말입니다
    XBqKfM7.gif 트와일라잇이 응원합니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9/01/16 17:08:43  211.36.***.238  Techpriest  561073
    [2] 2019/01/16 18:51:49  222.105.***.121  란솔롱고스  316526
    [3] 2019/01/20 22:09:35  175.223.***.34  디벨리아  561661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4057
    시즌9 예고편이 떴습니다! [1] 펌글 AkiP 19/02/28 16:36 330 4
    94056
    오랜만에 자랑거리 올립니다 [2] 음악하는곰 19/02/26 22:25 388 4
    94055
    이 그림에는 트릭시가 없습니다. [6] 창작글 The_Park 19/02/26 01:38 502 6
    94054
    오늘의 포니 음악 19/02/23 B.H 19/02/23 22:54 287 3
    94053
    포니콘 가보려는데 [8] The_Park 19/02/22 10:44 487 5
    94052
    지금이라도 갈 생각 있으신 분들은... [1] 디벨리아 19/02/21 22:28 432 3
    94051
    랭보 폰그림. ~~> /) [6] 창작글 종이수술 19/02/21 01:23 503 4
    94050
    오늘 자 스케치연습 [5] 종이수술 19/02/19 01:10 470 3
    94049
    [그림] +후방. 요즘은 이런 그림을 그립니다. [4] 창작글 The_Park 19/02/18 22:53 968 4
    94048
    오늘의 포니 음악 19/02/17 B.H 19/02/17 18:08 297 3
    94047
    19년 8월 발매 예정 마이 리틀 포니 트와일라잇 스파클 1/7 피규어 [1] 당직사관 19/02/15 20:44 382 4
    94046
    19년 5월 발매 예정 마이 리틀 포니 핑키 파이 1/7 피규어 [1] 당직사관 19/02/15 20:44 361 2
    94045
    뻘)군대 훈련 받고 왔습니다 [2] worthywaffle 19/02/15 10:04 391 4
    94044
    브로니콘에 가실 분 있으신가요? [5] 디벨리아 19/02/15 09:10 411 2
    94043
    발렌타인날 기념 모작들 (후방주의) [2] 창작글 AkiP 19/02/14 10:50 550 2
    94042
    테라리움 [4] 창작글 식은피자 19/02/13 01:01 455 6
    94041
    더무비 자막으로 볼까요 더빙으로 볼까요? [2] Pinkiepie 19/02/12 19:15 335 2
    94040
    갑자기 생각나서 찾아옴 [2] ☆아오리☆ 19/02/12 00:44 382 2
    94039
    후방주의라고 쓰면 조회수가 올라간다지. [4] 창작글 The_Park 19/02/11 21:28 803 4
    94038
    Shuxer59 루나 스테추 [2] 종이수술 19/02/10 22:30 333 3
    94037
    오늘의 포니 음악 19/02/10 B.H 19/02/10 17:36 253 2
    94036
    저 아래 포니 젤리 인터넷 구매처 [5] 무지개질주 19/02/08 23:10 414 4
    94035
    [펜픽] 질투? 3 完 창작글 AkiP 19/02/08 22:07 275 2
    94034
    2월 짤 배달 [3] 창작글 The_Park 19/02/08 01:40 467 7
    94033
    긴급, 꿀정보) 편의점에 포니 들어옴 [3] 무지개질주 19/02/07 22:57 448 5
    94032
    연휴기념 짤방출 (데이터주의) [1] 펌글 AkiP 19/02/03 23:51 448 3
    94031
    오늘의 포니 음악 19/02/02 B.H 19/02/02 20:41 261 2
    94030
    오징어들 오랜만. 포니 어떤 방법으로 보세요? [2] 솜씨 19/02/01 12:34 375 5
    94029
    [펜픽] 질투? 2 창작글 AkiP 19/01/31 12:12 273 2
    94028
    공구) 2019 mlp 달력 공구 합니다. [3] 무지개질주 19/01/28 13:32 386 2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