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복날은간다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1-12-17
    방문 : 1090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panic_90577
    작성자 : 복날은간다 (가입일자:2011-12-17 방문횟수:1090)
    추천 : 75
    조회수 : 14368
    IP : 123.254.***.182
    댓글 : 39개
    등록시간 : 2016/09/11 02:18:25
    http://todayhumor.com/?panic_90577 모바일
    [단편] 가진자들의 공중전화 부스
    옵션
    • 창작글
    전 세계의 하늘에서, '공중전화 부스'가 낙하했다!

    ' 쿵!! '

    " 꺄아악! "
    " 으아악?! "

    그것들은 대부분 사람들이 있는 곳으로 떨어지며, 인류에게 큰 피해를 주었다. 

    직사각형의 단단한 철제 구조물인 그것은, 한눈에도 공중전화 부스를 연상케 했다. 한데, 열려있는 문 안에는 전화기도, 아무것도 없이 텅 비어있었다. 
    사람들은 이 미스터리한 사건에 당황했고, 가끔 어떤 이들은 닥터라는 말을 중얼거리기도 했다. 

    전 세계에 골고루 1,000여 개가 떨어졌다 추정되는 부스들을, 각 국가가 몇 개씩 수거해 연구에 들어갔다. 그러나 아무것도 알아낼 수 없었다. 그저 단단한 금속 구조물이라는 사실 밖에는 아무 특이점이 없었다.

    한데 뜻밖에도, 부스의 비밀은 국가 연구소가 아닌, 아프리카 오지의 작은 마을에서 밝혀졌다. 
    집 근처에 떨어진 부스를 그냥 사물함처럼 사용한 주민이, 그곳에 넣어두었던 고기가 상하지 않는다는 걸 발견한 것이다!

    그 소식이 퍼지며 급속도로 연구가 진행되었고, 한가지 결론을 얻게 되었다.

    " 이 공중전화 부스 안은 시간이 흐르지 않는 공간입니다! 이 부스 안에서는 늙지도 않고, 배고파지지도 않고, 영원히 '현재'를 유지 할 수 있습니다! "

    이 놀라운 소식이 인류에게 가져온 충격은 컸다! 진시황이나 꿈꾸던 영원한 생명을 이룰 수 있다니?! 
    당연히 인류는 부스를 고기나 담는 데 사용하지 않았다.
    전 세계의 사람들이 이 신비한 공중전화 부스 이야기에 들떴다. 한데,

    " 옘병! 어차피 다 있는 놈들만 사용하게 되는구만! " 

    분명 전 세계적으로 1,000개가 있으리라 추정되던 부스들이, 소리소문없이 사라져간 것이다!
    국가 연구소에서 연구하던 부스들이 출처 없이 사라지고, 개인들이 소유하고 있던 부스들도 어느 순간 그들의 손을 떠났다.

    결국, 부스의 신비한 능력은, 돈이든 권력이든 가진자들의 몫이었다.

    사람들은 분노했다!

    " 왜 그들만 신비한 부스를 독식해야 하는가?! 왜 항상 가진자들만 더 가지는 것인가?! 이제는 모두에게 공평한 죽음까지도 차별받아야 한다니! 그들에게 영원한 생명마저 주어진다면, 세상은 영원히 그들만의 세상이 될 것이다! "

    그러나 사람들의 분노는, 그저 분노로 끝날 수밖에 없었다. 사람들은 힘이 없었다. 천 개의 부스를 소유한 가진자들은 힘이 있었다.

    " 나는 정당히 돈을 주고 사들인 거라고! 항의를 하고 싶으면 내게 부스를 판 사람에게 하라고! "
    " 내가 부스를 훔쳐갔다고? 무슨 소리를 하는건지 모르겠군? 나는 전혀 모르는 일인데? "
    " 내가 대통령인데 당연히 부스를 사용해야지! "
    " 내가 소유한 토지에 떨어진 걸 내가 가졌을 뿐이다! "

    " ...... "

    가진 자들은 일상의 대부분을 부스 안에서 보냈다. 식사, 업무, 잠, 심지어는 외출마저도 부스의 운반 형식으로 이루어졌다.
    부스 밖에서 '늙는 것'을 최대한 피하려 아등바등하는 그들의 모습은, 사람들에게 혐오감을 느끼게 했다.

    " 저것들은 진짜 영원히 살기라도 할 생각인가? "
    " 추하다 추해! 저렇게 살아서 뭐 한다고 참나! "
    " 가진 게 많으니 아까운게지! 얼마나 좋겠어? 영원히 권력을 누릴 수 있는데! "

    부스 안의 가진자들을 볼 때마다 사람들의 박탈감은 커져만 갔다. 사람들이 욕한다 해도, 그들은 상관도 하지 않을 것이고, 영원히 늙지도 않을 것이고, 영원히 가진 것을 더 늘려갈 것이었다.
    사람들은 차라리, 그들을 신경쓰지 않으려 했다. 어차피 가진 자들이 이득을 더 가져가는 건 늘 그래왔던 일이었으니까.

    한데, 어느 날 갑자기 놀라운 일이 벌어졌다! 

    ' 꽝! 꽝! 꽝! 꽝!! '

    " 뭐, 뭐야?! "
    " 우왁! 뭐야? 문 열어! "

    전 세계의 모든 부스 문이 저절로 닫혀버린 것이다!

    안에 갇힌 사람들이 발버둥쳐도 절대 열리지 않는 부스는 곧, 하늘 위로 솟구쳐 올랐다!
    사람들은 하늘 위로 날아가는 천 개의 공중전화 부스를 멍한 눈으로 올려다보았다. 그 부스들엔 사람들이 갇혀 있었다. 가진자들이.

    그들은 영원히 돌아오지 않았다. 슬퍼하는 이들이, 그닥 많지는 않았다.

    .
    .
    .

    우주 어딘가, 누군가 중요한 거래를 하고 있었다.

    [ 이번에 저희가 소개할 제품은, 지구라는 별의 '인간 통조림'입니다~! 저희 제품 유통기한이 무한한 거 아시죠? 집에 가져다 놓으시고 심심하실 때마다 꺼내드시면 됩니다! 아주 별미랍니다~! ]

    출처 생각
    복날은간다의 꼬릿말입니다
    불태웠습니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6/09/11 02:21:45  173.230.***.50  요쓰요쓰  548596
    [2] 2016/09/11 02:24:35  114.108.***.163  흑빈랑  639848
    [3] 2016/09/11 02:36:02  125.132.***.96  내가찾는아이  58708
    [4] 2016/09/11 02:41:48  121.179.***.184  camus108  635134
    [5] 2016/09/11 02:44:09  64.72.***.227  keepinout  560324
    [6] 2016/09/11 02:45:10  114.205.***.184  히라링  550069
    [7] 2016/09/11 02:53:06  121.159.***.141  널어쩌면좋니  324264
    [8] 2016/09/11 02:55:17  121.146.***.164  Hermione  682832
    [9] 2016/09/11 03:07:18  112.223.***.99  모카사주까모카  547608
    [10] 2016/09/11 03:16:07  211.220.***.175  ou123  546834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8
    안녕하세요. 복날은간다 입니다. [74] 복날은간다 18/02/02 17:48 552 231
    17
    [재업] 무인도의 부자 노인 [12] 창작글 복날은간다 18/02/02 17:34 315 66
    16
    [재업] 고양이들의 밤 [4] 창작글 복날은간다 18/02/02 17:32 193 30
    15
    [단편] 제9지옥 - 모욕의 지옥 ( '책 이게 뭐라고' ) [48] 창작글 복날은간다 18/01/25 04:33 539 84
    14
    오늘 제 책이 나왔습니다. 감사합니다! [288] 복날은간다 17/12/26 17:03 733 316
    13
    [단편] 시험성적을 한 번에 올리는 비법 [49] 창작글 복날은간다 17/11/29 17:21 317 79
    12
    [단편] 애인을 위해 배우자를 속이는 방법 [40] 창작글 복날은간다 17/06/22 19:44 244 56
    11
    [단편](19) 시공간을 넘어, 사람도 죽일 수 있는 마음 [78] 창작글 복날은간다 17/03/26 08:52 324 143
    10
    [단편] 알려주는 크레파스 [51] 창작글 복날은간다 16/12/02 07:26 258 72
    9
    [단편] 가족과 꿈의 경계에서 [81] 창작글 복날은간다 16/11/23 05:24 322 102
    8
    앞으로 제가 뭘 해야 할까요? [142] 본인삭제금지 복날은간다 16/11/20 11:56 138 81
    7
    [단편] 할머니를 어디로 보내야 하는가? [81] 복날은간다 16/11/20 00:55 199 118
    6
    [단편] 자살하러 가는 길에 [115] 창작글 복날은간다 16/11/04 01:35 283 97
    [단편] 가진자들의 공중전화 부스 [39] 창작글 복날은간다 16/09/11 02:18 439 75
    4
    [단편] 부품을 구하는 요괴 [44] 창작글 복날은간다 16/07/10 20:48 153 79
    3
    [단편] 회색 인간 [7] 창작글 복날은간다 16/06/09 01:12 242 99
    2
    [단편] 두 여인 이야기 [59] 창작글 복날은간다 16/06/02 23:30 110 73
    1
    [단편] 푸르스마. 푸르스마나스. [42] 창작글 복날은간다 16/05/14 20:37 132 104
    [1]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