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panic_100847
    작성자 : song (가입일자:2006-07-27 방문횟수:851)
    추천 : 10
    조회수 : 981
    IP : 211.221.***.89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19/10/13 20:21:16
    http://todayhumor.com/?panic_100847 모바일
    손바닥
    옵션
    • 펌글
    어느 날. 문득 제 손바닥을 보니 오른쪽 손바닥에 수술자국이 보였습니다.[정확히는 가운데손가락 밑쪽입니다.]

    [언니, 나 손바닥에 수술자국 왜 있는 거야?]

    아무리 생각해도 수술자국에 대한 기억이 없는 저는 조카 옷을 입히던 언니에게 물어보았습니다. 이윽고 언니는 침대에 걸터앉아 이야기를 시작해주셨습니다.

    제가 6살 되던 해 이었습니다.

    당시 부모님들은 맞벌이에 바쁘셨고, 언니나 오빠는 학교를 다녔기에 초저녁까지는 저는 언제나 유모와 함께 집에 있었다고 합니다.

    기억은 안 나지만 전 어릴 때 혼자 두어도 잘 울지도 않고 가만히 잘 있는 아이였고, 그래서 유모는 늘 걱정 없이 일을 하셨습니다.

    그런데 어느 날이었습니다.

    제가 부엌에 새빨간 감을 들고 서있는 걸 보신 유모께서 [감 먹고싶니? 조금 있다가 줄 테니 가만히 두렴] 라며 별채로 가셨습니다.

    하지만 그때...

    [꺄~~~!!!]

    라고 누군가 소리쳤습니다. 그 사람은 바로 저희 언니였는데, 학교를 마치고 돌아온 언니는 물을 먹기 위해 부엌으로 왔었는데, 칼을 치켜든 제가 손바닥을 향해 칼을 찔렀으니 언니가 놀라 소리를 지른 것도 당연했습니다.

    이윽고 그 소리에 놀란 유모가 달려왔고. 저는 병원에 실려 가게 되었습니다.

    나중에 알게 된 이야기지만, 그때 저는 칼을 손바닥에 있던 감을 향해 내리 꽂았는데... 칼이 감과 제 손바닥에 꽂혀있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제 두 눈의 검은 동자가 뒤로 뒤집어 있었다고 하는데... 그때 전 무엇을 보았을까ㅛ? 뭔가에 홀렸던 걸까요?

    [투고] 검은머리소녀님
    출처 http://thering.co.kr/364?category=20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9/10/13 20:42:07  119.70.***.40  모모링♡  178956
    [2] 2019/10/13 22:30:29  223.38.***.130  왜이러세요ㅠ  547534
    [3] 2019/10/13 23:00:48  175.213.***.22  랑해  417708
    [4] 2019/10/14 00:16:41  175.212.***.69  부유한굼벵이  290984
    [5] 2019/10/14 14:20:11  180.230.***.198  공상과망상  562616
    [6] 2019/10/14 21:55:39  172.68.***.89  김여리  447594
    [7] 2019/10/15 18:25:26  116.45.***.26  하쿠코  144707
    [8] 2019/10/17 23:28:17  108.162.***.185  qetuoadgj  133942
    [9] 2019/10/18 08:47:19  1.235.***.126  하얀마녀  664862
    [10] 2019/10/24 16:50:31  106.243.***.170  술비  778305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0945
    그것이 알고싶다 를 보던중 예전에 내가썻던글이 생각나 다시 올려봅니다. 은빛미리내 19/11/17 00:12 584 7
    100944
    [번역괴담][2ch괴담]산에서 자살하는 사람이 꽤 많다고 해 [1] VKRKO 19/11/16 23:44 543 8
    100943
    [영구 미제 사건] 텍사캐나의 팬텀이라 불린 살인마 [1] 창작글 Mysterious 19/11/16 17:10 569 14
    100942
    개와 돼지로 자동차 충돌 실험을 하는 한 회사;;;;;아 펌글 horrorguard 19/11/15 23:29 941 6
    100941
    판매 금지된 최악의 농약 [1] 펌글 horrorguard 19/11/15 23:27 1019 8
    100940
    네이버 카페 돌아다니다가 본 이상한 글 / 도대체 이런글들은 뭘까요? [1] 펌글 horrorguard 19/11/15 23:25 842 1
    100939
    최근 정신나간 사건/ 강서구 피방살인사건을 모방했다고하네요 [1] 펌글 horrorguard 19/11/15 23:22 776 5
    100938
    [사진/영상] 일본 살아있는인형/ 얼굴 새하얘가지고 소름끼침 / 창작글 horrorguard 19/11/15 23:20 633 1
    100937
    어둠 펌글 song 19/11/15 13:37 444 8
    100936
    꿈 속의 버스 [1] 펌글 song 19/11/15 13:34 389 8
    100935
    소리 펌글 song 19/11/15 13:33 296 8
    100934
    원념 펌글 song 19/11/15 12:17 294 6
    100933
    한 분 더.. 펌글 song 19/11/15 12:12 310 7
    100932
    연꽃 술잔 펌글 song 19/11/15 12:08 360 9
    100931
    여관 펌글 song 19/11/15 11:59 322 7
    100930
    발렌타인데이 [1] 펌글 song 19/11/15 11:58 329 7
    100929
    마지막 통화 펌글 song 19/11/15 11:57 310 7
    100928
    장의사 펌글 song 19/11/15 11:57 314 9
    100927
    관음 [1] 펌글 song 19/11/15 11:54 406 9
    100926
    [스레딕] 나홀로 숨바꼭질 하고있어 [1] 로손 19/11/15 09:57 315 4
    100925
    자살한 친구의 남친과 사귀는데 죽은 친구의 이름으로 백장미가.. 창작글 디젤7 19/11/14 21:43 586 1
    100924
    배낭여행객만 노린 범죄자 [1] 창작글 Mysterious 19/11/14 17:53 955 15
    100923
    실제로 귀신보는 나의 이야기 97. (혼잣말) [4] Archi. 19/11/13 12:45 615 9
    100922
    CCTV에 찍힌 남성...그의 손에는 석궁이 쥐어져 있었다 [11] 창작글 Mysterious 19/11/12 14:09 2037 26
    100921
    몇년만에 들어와봤는데.. [2] 창작글 와나시탈 19/11/12 11:44 869 3
    100920
    질문) 한자 물 수 자에 빠져 죽는 이야기 원본 찾습니다 [4] 본인삭제금지 찾아왔습니다 19/11/12 00:31 968 3
    100919
    [일본][끔찍실화영상]여동생이 빡치게 한다고 기어이 죽여서 토막내버린.. [2] 창작글 horrorguard 19/11/11 21:35 1379 0/6
    100918
    자매가 벌이는 무서운 숨박꼭질 게임 창작글 디젤7 19/11/10 21:00 791 0
    100917
    [번역괴담][2ch괴담]영적 능력이 있는지 알 수 있는 방법 [3] VKRKO 19/11/09 23:29 1390 7
    100916
    패스트 푸드 살인마라 불린 남성 [4] 창작글 Mysterious 19/11/09 17:37 1998 24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