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지구여신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4-12-24
    방문 : 1223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menbung_40497
    작성자 : 지구여신 (가입일자:2014-12-24 방문횟수:1223)
    추천 : 10
    조회수 : 1169
    IP : 1.249.***.86
    댓글 : 89개
    등록시간 : 2016/11/21 22:42:39
    http://todayhumor.com/?menbung_40497 모바일
    살면서 부모님한테 배신당했다 느낀거..(스압주의)
    옵션
      *가끔 우울한 날 자려고 누웠을때 드는 감정이지만 평소에는 화목한 가정입니다.
      *하지만 가끔 생각이 나면 부모님이 원망스러울때도 있습니다.
      *그래도 부모님 사랑합니다.





      우리집은 어려서부터 가난했다.
      뭐 가난의 증거를 꼽자면 수 없이 많은데 그 중 하나가 용돈 아닐까 싶다.
      고등학교때까지도 용돈을 일주일에 5천원씩 받았는데 나 고등학교때 보면 적게 받는 편인 아이들도 2~3일에 만원씩은 받은 것 같더라.
      그래도 찾아보면 아예 용돈이란게 없는 애들도 있었을테지.
      근데 이 용돈이 용돈이 아닌게 언니들이나 나나 일주일에 5천원씩 받는 용돈을 알뜰살뜰 모아서 생필품을 사야했다.

      이 생필품에는 평소 쓰는 학용품, 샘푸, 린스, 교복을 제외한 사복, 운동화, 그리고 생리대 등이 포함되어 있었다.
      그래도 용돈을 적게 주는 부모님보단 돈을 정말 획기적으로 아끼지 못하는 나를 탓했다.

      이게 이상하단 생각이 든건 고 3때. 이런 얘기를 해본적이 없는데 얘기하다 용돈으로 이런 것들을 사야한다 얘기하니 다들 놀라움을 감추지 못 하며 진짜냐며 몇 번을 되묻기도 했다. 그때 이상하단 생각이 들었지만 그래도 우리집은 너무 가난하니까. 부모님도 그러고 싶어서 그런게 아니겠지라며 살았다.

      대학 오니까 용돈이 늘긴 늘었다. 하지만 고등학교때는 들지 않던 교통비에 점심값까지 해결하려면 역시 빠듯했다.
      일주일 용돈에서 교통비랑 밥값 제외하면 남는건 5천원 정도.
      근데 대학 다니니까 사복 입고 다녀야지 고등학교때는 놀러나가는게 시험끝나고 한번 정도였지 여긴 매일 밥 먹고 카페가고 그런다.
      자연스럽게 좀 무리에서 떨어진 애가 되었다.
      학교가 너무 멀고 공부할 양이 많은 탓에 학기중에 알바는 꿈도 못 꿨다.
      과수석은 아니더라도 웬만큼은 해야 조금이라도 장학금이 나오니까.
      알바는 방학중에만 했는데 알바를 시작하자마자 엄마가 바로 용돈을 안 주시더라.
      그래도 알바갈때 지하철은 타야하니까 그 돈 엄마한테 빌려서 알바비 받고 나서 갚았다.
      그러고 다음 학기 시작하니까 방학때 돈 벌었다고 한푼도 안 주시더라. 심지어 좀 달라고 하셨다.
      나중에 다시 용돈을 받기 시작하긴 했다. 2학년 올라가서 방학때 실습해야 되니 알바할 수가 없어서.
      그때마저도 체력이 딸려서 실습과 알바를 병행 할 수 없는 나를 탓했다.
      이렇게 대학을 다녔다.

      그런데 대학 졸업할때쯤에 알게된게 아빠 수입이었다.
      그전까지는 아빠가 진짜 많이 벌어봤자 한달에 200이나 버는 줄 알았는데 적게 벌면 300 많이 벌면 500까지도 번다는 사실이었다.
      그 많은 돈 어디로 가냐 고모랑 사는 할머니와 아빠의 술 약속 등등..
      결과적으로 가정으로 돌아오는 건 적었다. 이렇게 되면 아빠에 대한 배신인가...
      그래도 그 정도면 적어도 딸 용돈 5천원, 만원 줘가면서 이거 아껴서 너 필요한 생필품, 적어도 생리대 정도는 사주시면서 다른것도 사라고 하지는 않아도 될 것 같은데....
      그런데 엄마랑 아빠는 우리 힘들게 키웠다고 말씀하신다...
      고등학교때까지는 우린 미성년자였고, 학원이나 과외 한번 받은적 없고
      대학때는 언니들은 전액장학금에 근로장학생다니면서 용돈 한 푼 안 받고 다녔고
      나는 턱없이 부족한 용돈 받으면서 전액장학금은 아니더라도 거의 90%는 장학금 받고 다녔는데.....
      도대체 뭐가 그 수입에 뭐가 힘드셨을까...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6/11/21 22:49:39  124.56.***.132  lagrimas  707588
      [2] 2016/11/21 23:14:52  121.163.***.38  봄양배추  230427
      [3] 2016/11/22 10:48:30  114.204.***.71  Neraizel  389229
      [4] 2016/11/22 11:39:38  118.47.***.235  내가뚱모요  414775
      [5] 2016/11/22 17:42:46  218.153.***.221  공상과망상  562616
      [6] 2016/11/22 18:08:37  61.76.***.224  이론연애학자  57901
      [7] 2016/11/22 20:54:09  1.228.***.89  쌩쥐족장  177683
      [8] 2016/11/23 01:20:13  182.230.***.203  유가비  716092
      [9] 2016/11/23 15:54:02  218.154.***.105  독일기차  151385
      [10] 2016/11/23 23:10:06  115.41.***.218  쿨라임피지오  720231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64
      실업급여에 대해 궁금한것이 있어요. [2] 본인삭제금지 지구여신 17/01/05 01:18 24 0
      163
      섀도우 팔레트를 나눔할까하는데 [3] 본인삭제금지 지구여신 16/12/27 22:51 100 2
      160
      홍차팩 100ml..사은품 증정... 할인받아 24000 [5] 지구여신 16/12/09 13:09 127 0
      159
      차라리 피부를 칼로 그어버리고 싶네요...(하소연 주의) [10] 지구여신 16/12/08 22:02 268 11
      158
      금남로 시위 다녀왔어요. [2] 지구여신 16/12/03 21:38 365 7
      157
      배가 안 줄어드는 느낌.... [2] 지구여신 16/11/29 21:47 48 0
      156
      오늘 미샤가서 업어온것 지구여신 16/11/25 23:17 239 10
      155
      바비브라운 스틱파데.... [4] 지구여신 16/11/24 17:55 120 1
      154
      결국 못 참고 미샤를 향해 걸어가고 있습니다... [1] 지구여신 16/11/24 13:02 160 0
      153
      과게에 올라온 레진 치료 게시글 댓글 보다가.... [6] 지구여신 16/11/23 21:58 64 10
      152
      어쩌죠 어쩌죠ㅠㅠ [6] 지구여신 16/11/23 13:24 140 0
      살면서 부모님한테 배신당했다 느낀거..(스압주의) [4] 지구여신 16/11/21 22:42 98 10
      150
      ㄷㄷㄷ 지금 몇시여... [1] 지구여신 16/11/19 22:15 27 2
      149
      피치사케 포어 세럼 나눔 발표!!!(닉언죄:훌리굹리굹리님) [5] 지구여신 16/11/17 01:58 33 5
      148
      스킨푸드 피치사케 세럼 아시나? [19] 지구여신 16/11/16 13:54 268 20
      147
      몸무게가 정체기는 아닌데(주저리 주저리) [5] 지구여신 16/11/14 21:44 34 3
      146
      서울도 못가고...부끄럽네요 지구여신 16/11/12 20:23 49 2
      145
      치킨먹고갈래?-라는 말은 지구여신 16/11/11 01:15 83 1
      144
      오늘 피부과에 진료 받으러 갔는데(feat.당신은 그러면 안되지) [1] 지구여신 16/11/11 00:57 45 3
      143
      오늘 고기사러가다가(그냥 오늘 봤던거) [3] 지구여신 16/11/07 00:30 52 0
      142
      염색을 안해봤는데 집에서 셀프로 해도 될까요? [5] 지구여신 16/11/06 17:43 109 1
      141
      홍콩 여행 후기.(과 동시에 해외여행의 느낀점?) 지구여신 16/11/03 17:32 60 4
      140
      몇년 남았는데 벌써 29살 되기 직전 느낌..!!(헛소리.) [3] 지구여신 16/11/03 16:36 58 4
      139
      너네 엄마 어디갔어? [3] 지구여신 16/10/23 01:33 96 10
      138
      오늘 네이버 웹툰 외모지상주의 101화가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지구여신 16/10/20 23:34 67 0
      137
      몸무게 65에서 62되는 것보다 62에서 61되는게 더 힘드네요. [5] 지구여신 16/10/18 00:15 94 7
      136
      아.. 살면서 층간소음으로 멘붕인적 별로 없는데 지구여신 16/10/13 23:10 69 3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