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medical_20520
    작성자 : 뼈없는닭사랑 (가입일자:2013-04-04 방문횟수:1708)
    추천 : 1
    조회수 : 587
    IP : 119.193.***.35
    댓글 : 1개
    등록시간 : 2018/07/13 12:48:01
    http://todayhumor.com/?medical_20520 모바일
    명찰패용 의무화법 지켜지고 있나요?

    여러분들은 병원에 갔을 때 사람들이 명찰을 패용하는 것을 보신적 있으신가요?

     

    2017년 의료법 개정안 중 의료인 명찰 착용 의무화제도가 시행되었기 때문입니다.

     

    의료인 명찰 패용 의무=명찰에 표시해야 하는 내용은 의료인의 종류와 이름 등이며, 명찰은 가운 등 의복에 직접 새기거나 목에 거는 방법으로 패용하면 된다.

     

    원칙적으로 병원 내에서는 명찰을 다는 것이 기본이나, 격리병실과 무균치료실 등 병원감염의 우려가 있는 시설이나 장소에서는 명찰을 달지 않을 수 있다.

     

    [명찰표시 대상] 3월부터 명찰패용이 의무화되는 대상은 의사와 간호사 등 의료인, 실습학생, 간호조무사, 의료기사 등이다.

     

    [명찰표시 내용] 명찰에 표시하는 내용은 의료인의 종류별 명칭과 성명이다. '의사 홍길동' '간호사 홍길동' 등의 방식. 전문의의 경우에는 의료인의 종류 대신 '내과전문의 홍길동'식으로, 전문과목별 명칭과 성명을 표기해도 된다.

     

    [명찰 제작 및 표시방법] 명찰은 가운 등 의복에 인쇄나 각인, 부착, 자수 등의 방식으로 직접 표시하거나 목에 거는 방법으로 패용하면 된다. 명찰의 규격과 색상은 별도로 정하지 않았으나 '표시 내용을 분명하게 알 수 있도록' 해야 한다.

     

    [과태료] 개정 시행령에는 명찰패용 의무 미이행에 따른 과태료 기준도 함께 담겼다. 명찰착용 의무를 위반한 의료기관 장에는 1차로 시정명령이 내려지며, 시정명령을 위반한 경우에는 130만원, 245만원, 3차 이상 7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병원에 갔을 때, 자신을 진료하는 사람이 누구인지, 주사를 놓는 사람이 간호사인지 간호조무사인지, 물리치료사가 맞는지 알 수 있게 명찰 패용법이 시행되었다는 것!!

    사실 간호조무사에 대한 인식이 사람들에게 널리 퍼지면서, 주사를 놓는 사람들의 명찰을 주시하곤 하는 저의 개인적인 경험이 있습니다.

     

     

     

    소비자 본인이 자격이 있는 사람으로부터 제대로 진료 받고 있는지 알아야 하는 것은 당연합니다.

    그러나 누구나 반기는 일은 아닙니다.

    http://www.medipana.com/news/news_viewer.asp?NewsNum=202542&MainKind=B&NewsKind=5&vCount=12&vKind=1

     

     

    몇 년간 의료인 사고 중에 간호조무사 사건이 유독 주목을 받았던 사실을 아시나요?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만, 대표적인 것이 수술실에서 케이크파티, 신생아에게 담배물리기 등등이 있었지요.

     

    이같은 인식 때문에 간호조무사분들이 명찰 패용을 꺼려한다는 게 뉴스로도 나왔지요.

    간호조무사 뿐만은 아닙니다만 사람들이 1차적으로 병원을 갔을 때 제일 많이 보는게 간호조무사가 압도적이기 때문입니다.

    혹시 주변에 병원을 갔거나 근무하실 때 명찰을 패용을 안하시거나

    고의적으로 명찰을 가리는 행위를 본적이 있으시나요?

    art_14884134968831_38ff6f.jpg

    여러분들의 경험담을 댓글로 혹은 제보로 알려 주세요.

    간호사의 권익향상에 힘쓰는 간호사연대에서는 제보를 받고 있습니다.

    [email protected]

     

    뼈없는닭사랑의 꼬릿말입니다
    순살치킨은 깔끔하고 뼈발라먹는 귀찮음이 없다! 진리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8/07/14 01:18:19  210.222.***.169  dors  359504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20569
    영양제 보관을 어떻게 해야 하나요? [2] 본인삭제금지 텅장만세 18/09/14 06:48 511 0
    20568
    병원홍보칼럼:해야 할 병원홍보, 하지말아야 할 병원홍보 창작글 베베앙또 18/09/13 22:31 409 1
    20567
    전주시 보건소, 결핵환자 조기 발견. 치료 전국...최우수 표창 칼렌 18/09/13 19:20 284 1
    20566
    어머니가 뇌출혈로 쓰러지셨습니다. [2] 일본망해라 18/09/11 17:49 602 3
    20563
    우울증 단기기억상실증 [1] 외부펌금지 아이언맨이니? 18/09/09 03:33 578 1
    20562
    미군의 오랜 비법..단 2분 만에 '꿀잠' 자는 방법 펌글 ★☆ 18/09/08 22:55 529 2
    20561
    아빠가 위암 수술을 하셨는데요 [3] 본인삭제금지 거유거유로리! 18/09/08 14:55 484 1
    20560
    약제비영수증 관련해서 질문 사항이 있습니다. 본인삭제금지 뭐라고짓지 18/09/07 10:32 375 0
    20559
    가려움증에 좋은 연고 있을까요? [4] 광대0역 18/09/05 23:05 518 0
    20558
    심장마비로 죽는사람들 전조현상. [3] 토우차우 18/09/05 14:07 814 0
    20557
    팔이 간지러워 긁었더니 이리됐는데 [2] 본인삭제금지 거유거유로리! 18/09/03 22:13 502 0
    20555
    토하고 나서 [1] 본인삭제금지 스탠마쉬 18/09/03 16:25 906 0
    20554
    전북 전주 내과 흑규 18/09/02 19:37 326 0
    20553
    39세쯤 되고 나니 아픈 곳이 생기네요 ㅋ [5] 창작글 베렐레 18/08/31 19:33 445 1
    20551
    착한의사라고 병원비 알려주는 앱 있네요, [2] 누구인가~ 18/08/29 02:26 535 1
    20550
    사랑니 이거 꼭 발치 해야 되나요? [6] != 18/08/28 21:05 489 0
    20549
    어머니 종아리에 이상한 흉터가 생겼습니다. 어떻게 해야될까요? [4] 창작글본인삭제금지외부펌금지 착한궁디Lv18 18/08/28 12:45 450 0
    20548
    손을 크게 베어서 맑은구름 18/08/27 18:34 232 0
    20546
    손바닥습진 두달방치하다가 약국가서 약타서 바르고 1달째인데 낫지를않네요 [3] 경상도사나이 18/08/24 22:05 404 0
    20545
    도움 부탁드립니다.. 심정지후 뇌손상 입은 환자관련 병원을 찾고있습니다 [6] 남바스텐 18/08/17 18:28 674 0
    20544
    광장공포증인가요 [3] 베오베금지본인삭제금지 스티브로저스 18/08/16 14:21 429 0
    20543
    뭉친 어깨 푸는법 [2] 펌글 위히떠북 18/08/14 17:32 513 1
    20541
    사진분석 부탁드려요 [3] 튀김소보로 18/08/13 16:14 503 0
    20540
    의치를 해드리고 싶어요 창작글 ㅊㄱㅇㄲ 18/08/11 08:42 312 0
    20538
    신장에 있는 돌을 일부러 쇄석해도 되는건가요? [4] 흐름이야 18/08/09 21:33 506 0
    20537
    치매관련 단편영화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도와주세요~ 파우스트스 18/08/09 17:53 363 0
    20536
    식약처, 발사르틴 중간조사 결과 Q&A 칼렌 18/08/07 13:09 6336 1
    20534
    식약처, 고혈압약 관련 중간 조사 결과 발표 칼렌 18/08/06 11:59 6389 0
    20533
    통풍 걸리면 식단관리 어떻게 하시나요 ★잇힝 18/08/06 00:38 406 0
    20532
    외국인 환자만 보장?...의료사고 배상책임보험 내국인 (냉무) 선혜씨 18/08/01 23:22 338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