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박진성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7-06-11
    방문 : 93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humordata_1883997
    작성자 : 박진성 (가입일자:2017-06-11 방문횟수:93)
    추천 : 16
    조회수 : 1792
    IP : 121.153.***.40
    댓글 : 7개
    등록시간 : 2020/11/09 08:38:52
    http://todayhumor.com/?humordata_1883997 모바일
    민중의 소리 아니아니 살인의 추억
    옵션


      민중의 소리 아니아니 ‘살인의 추억’

      많은 기자들이 스마트폰 혹은 PC 앞에 앉아 주로 ‘실시간 검색어’를 중심으로 하는 화제들을 좇아 ‘기사 아닌 기사’를 양산해 낸다는 것은 주지의 사실입니다. 이러한 관행이 ‘오보’를 만날 때 어떤 참극이 일어날 수 있는지 저의 사례를 통해 증언해보도록 하겠습니다. 

      2016년 10월 당시 저를 포함한 A 소설가, C 큐레이터 등의 성추문 의혹이 도마 위에 올랐습니다. 물론 이 모든 의혹들은 ‘트위터’라는 SNS에 익명의 여성(으로 추정되는) 들이 올린 ‘아니면 말고’식의 무차별 폭로, ‘사적 원한에 기인한 마녀 사냥’에 불과하다는 것이 훗날 판명되었습니다. 저는 실시간 검색어에 제 이름과 함께 A 소설가, C 큐레이터 등의 이름들이 오르내리는 것을 마찬가지로 실시간으로 지켜보고 있었습니다. 제가 직접 하지는 못했지만 친구에게 부탁을 해서 올라오는 기사들을 전부 캡처하고 있었습니다. 

      클릭을 전부 다 해보지는 못했지만 대부분의 기사들에는 광고들이 덕지덕지 붙어 있었습니다. 별별 기사들이 ‘속보’ 혹은 ‘특종’이라는 이름으로 올라오고 있었는데 저의 실명과 저의 얼굴을 그대로 노출시키면서 (사실 이것도 엄연히 인격권 침해입니다.) ‘C 큐레이터’에게 제기된 의혹을 제게 뒤집어씌우는 광경을 목격했습니다.

      <민중의소리> '온라인이슈팀'은 당시 "박진성 활동 중단, 피해자 증언 살펴보니... 도대체 무슨 일이? '경악'"이라는 제하의 기사로 마치 엄청나게 중요한 내용을 보도하는 것처럼 제목을 뽑았습니다. 그 기사 안의 내용이 더욱 충격적입니다. 더러운 말들이지만 인용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그를 고발한 누리꾼은 "나는 만취했고 눈을 떠 보니 누군가의 집이었다. 불이 꺼진 상태에서 누군가의 손이 팬티 속으로 들어와 있었다(후략)"고 밝혀 주변을 경악케 했다."

      이러한 보도는 완전한 소설에 불과합니다. “팬티”운운하는 의혹은 당시 C 큐레이터에게 제기된 의혹이었고 저에 대한 이러한 의혹은 제기된 적조차 없는 ‘소설’과 ‘날조’에 불과합니다. 졸지에 이러한 기사로 인해 저는 여자를 꾀여서 집으로 데리고 와 팬티 속으로 손을 집어넣은 파렴치한이 되어 버렸습니다. 펜으로 저지르는 살인 행위입니다. 

      지금이야 이렇게 담담하게 기술할 수 있지만 당시에는 정말 끔찍했습니다. 심지어는 저의 이름에 다른 소설가의 사진을 가져다 쓰는 경우도 있었습니다. 스마트폰이라는 첨단 문명이 ‘기레기’라는 집단을 만날 때 벌어질 수 있는 참극은 정말 많습니다. 이들의 목표는 명확해 보입니다. 캡처한 사진 속에 보이는 저 덕지덕지 붙은 수많은 광고들을 보면 금방 알 수 있습니다. 

      대학생 레포트만도 못한 기사들을 양산하면서 ‘유엔난민기구’를 언급하는 저 이중성. 그러한 ‘공익 광고’와 함께 나란히 자리를 함께 하고 있는 저 수많은 상업 광고들. 누가 이런 괴물들을 만든 걸까요. 사실 이러한 기사는 ‘기사 내용’보다 ‘광고’의 비중이 더 많습니다. 한번 클릭했다가 빠져 나오기가 더 힘든 구조입니다. 사태가 이렇게 심각한데도 언론 개혁, 언론에 대한 징벌적 손해배상 제도 도입이 시기상조라고 말하는 저 소시오패스 집단들의 광기는 누가 견제해야 할까요. 누구에게는 ‘살인의 추억’이지만 한번 죽임을 당한 그 영혼은 차마 저승으로 떠나지도 못하고 구천을 영원히 떠돌 것입니다. 

       - 박진성 올림.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0/11/09 08:45:49  121.184.***.226  Atilo  610242
      [2] 2020/11/09 08:55:39  172.69.***.169  이슬환타  49440
      [3] 2020/11/09 09:06:12  223.38.***.208  TY  166812
      [4] 2020/11/09 09:11:10  211.197.***.154  풀뜯는소  265234
      [5] 2020/11/09 09:24:21  172.68.***.145  부지깽이  104992
      [6] 2020/11/09 09:26:27  211.114.***.145  Renovatio  265230
      [7] 2020/11/09 09:27:37  155.230.***.53  루나시엘  412005
      [8] 2020/11/09 09:36:17  112.144.***.197  복날의흰둥이  37171
      [9] 2020/11/09 09:49:12  218.157.***.218  태고  211313
      [10] 2020/11/09 10:12:12  174.93.***.242  huihuihuii  727561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46
      연합뉴스에 승소했습니다 [4] 박진성 21/01/12 17:08 1464 33
      145
      조선일보가 1,231,600 원을 달라네요 [1] 박진성 21/01/04 21:22 1794 49
      144
      사법 개혁은 절실한 과제입니다 [7] 박진성 20/12/30 16:09 959 14
      143
      노무현 대통령님, 보고 싶습니다 [3] 박진성 20/12/20 17:27 1165 24
      142
      연합뉴스TV에 승소했습니다 [2] 박진성 20/12/15 11:02 895 25
      141
      윤석열 헌정시 [3] 박진성 20/12/10 21:17 1301 17
      140
      강용석 체포 기념 강용석 헌정시 [43] 박진성 20/12/08 15:18 1591 28
      139
      조두순에게 [20] 박진성 20/11/23 23:59 1855 19
      138
      손석희 뉴스룸 스캔들입니다 [2] 박진성 20/11/12 19:10 1771 29
      137
      기레기들과의 전쟁 제 2막입니다 [1] 박진성 20/11/09 17:21 1011 28
      민중의 소리 아니아니 살인의 추억 [1] 박진성 20/11/09 08:38 1420 16
      135
      기사가 나왔네요 [2] 박진성 20/11/08 14:02 1945 26
      134
      한겨레가 저를 죽이려고 했습니다 [3] 박진성 20/11/07 08:37 1757 38
      133
      어떤 기자가 정정보도를 피하는 방법 [2] 박진성 20/11/06 17:57 1971 26
      132
      어느 아내의 합리적인 의심 [2] 박진성 20/11/06 09:27 2350 33
      131
      MBC 판결문 전체를 공개합니다 [1] 박진성 20/11/05 11:22 1284 22
      130
      저무는 빛들에게 (희극인 박지선을 추모하며) [3] 박진성 20/11/04 17:47 1051 21
      129
      일거양득 일타쌍피 14쇄입니다 [4] 박진성 20/11/04 15:19 1591 24
      128
      손석희 씨에게 사과를 요구합니다 [1] 박진성 20/11/04 04:15 1801 45
      127
      손석희 씨에게 사과를 요구합니다 [1] 박진성 20/11/03 15:36 299 13
      126
      승소 소식 전합니다 [3] 박진성 20/11/02 13:51 1561 39
      125
      검찰 개혁과 언론 개혁, 그 목적지에 대한 짧은 생각 [8] 박진성 20/11/01 14:12 997 14
      124
      괜히 눈물이 나네요 [1] 박진성 20/10/31 18:24 1807 39
      123
      기레기 사설 [3] 박진성 20/10/30 20:22 1474 15
      122
      중앙 계열 언론사를 상대로 전부 승소했습니다 [33] 박진성 20/10/30 17:32 1599 46
      121
      언론 플레이’하려면 1회당 100만 원을 달라는 언론. [14] 박진성 20/10/30 07:54 1767 22
      120
      '연합뉴스'라는 괴물 [1] 박진성 20/10/27 08:28 1607 26
      119
      노무현 대통령님께 바치는 시입니다 [3] 박진성 20/10/25 20:21 1108 28
      118
      <TV조선>은 어떻게 공포를 생산하는가 [1] 박진성 20/10/25 10:51 595 16
      117
      <TV조선>은 어떻게 공포를 생산하는가 [1] 박진성 20/10/25 10:50 1288 21
      [1] [2] [3] [4] [5]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