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humordata_1824093
    작성자 : 수박보다참외 (가입일자:2017-05-24 방문횟수:352)
    추천 : 22
    조회수 : 2745
    IP : 125.132.***.104
    댓글 : 4개
    등록시간 : 2019/07/15 21:42:21
    http://todayhumor.com/?humordata_1824093 모바일
    일본 심령스팟 치바 하치요코토리 숲 조선인 학살사건의 전말
    옵션
    • 창작글
    우선 이 글은 단순한 심령스팟 투어 내용이 아닌
    장소에 대한 설명에 집중한 장문의 스압 설명글입니다.
     
    꿈의 나라로 유명한 도쿄 디즈니랜드가 있는
    도쿄 바로 옆 치바현에 있는 하치요시의 주민들의 노력에 의해
    세상에 밝혀진 조선인 50여명 실종 사건의 전말..
    일제강점기는 한국에서도 살기 끔찍했지만,
    일본으로 강제로 끌려간 조선인들은
    검문에 의해 그냥 잡혀가기도 했던 슬픈 시대였다.
     
    1923년 9월 8일 희생된 조선인들은 이렇게 검문에 의한 것이 아닌,
    군에 의해 수용소에서 '보호'될 예정이었던 포로들이었다.
    일본군은 비밀리에 이 일대의 주민들에게 비밀리에
    '보호'할 예정이었던 조선인들을 살해하라고 명령했다.
    사령부에서는 도쿄 부근의 조선인을 포로 수용소 등에
    보호하는 방침을 세운 이유는,
    검문에 의한 살해 같은 일들이 계속 된다면
    국제적인 비난을 받을 것이고,
    일본의 조선 지배에도 악영향을 줄 것이라 우려했기 때문이었다.
    사건이 발생한 수용소에 수용되었던
    고 신홍재님(당시 18세 학생)은
    수용소내의 조선인들의 자치활동을 조직했었는데,
    동료들이 확성기로 불려간 후 돌아 오지 않는 일이 빈번하자
    군인에게 물었으나
    "예전 지인이 와있어서 그렇다." "친척이 왔다."
    등등의 말만 둘러대었고
    그대로 의문만 품은채 퇴소하게 되었다.
    무사히 퇴소 할 수 있었던 이유는
    이 수용소는 사건이 발생한 후 약 2개월후인 10월말에 폐쇄되었기 때문이다.
    군에 의해 마을사람들을 시켜서
    조선인을 죽이게 한 사실이 밝혀진 것은
    전쟁이 끝난 후였다.
    연구자 강덕상님(사가현립대학 명예교수)에 의하면
    수용자와 석방자는 약 300명 정도 차이가 있다고 한다.
    수용전의 입은 부상에 의해 사망한 사람도 많으나,
    아마 군에 의해 사상에 문제가 있다는 이유로
    살해된 사람도 상당할 것이라 추측하고 있다.
    명령에 의해 조선인을 살해한 마을 사람들이 심정은
    남겨진 기록과 증언만으로는 헤어리기 힘들다.
    그러나, 그 후 그들은 사건 현장에 향을 피우거나
    떡을 공양하는 등의 행동을 보였고,
    어느샌가 성불을 위한 불탑을 세워져있었다.
    그렇게 이 사건은 변변찮은 기록도 없이
    잊혀져갔다.
    그런데,
    중학교 향토사 동아리 소속 아이들의 지역역사 조사를 시작했고,
    아이들에게 마을의 올바른 역사를 가르쳐야 한다는 취지로
    무거운 입을 열었다.
    사건이 발생한지 50여년이 지난 1970년대 후반의 일이었다.
    같은 시기에 인근 후나바시시를 중심으로
    조선인 학살의 역사를 바로 잡아야 한다는 시민연대가 결성되었고
    그렇게 1982년 9월 23일
    성불과 넋을 기리기 위한 제사를 지내고 불탑을 세웠다.
    1998년 9월 구총회에서
    "아이와 손자들에게까지 이 문제를 남겨서는 안된다"
    라는 취지로
    수백만엔을 들여서 사건 현장을 발굴하였고,
    6구의 유골을 찾았으며 검시결과 학살된 조선인으로 파악되었기에
    절에 모시게 되었고,
    이듬해인 1999년에 경내에 위령탑을 세웠다.
    그리고 드디어 1999년 1월 12일 아사히신문에의해
    "마음속으로는 제대로 공양을 해드려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다.
    시대가 흘러감에 따라 선조들의 행동보다도,
    군대에 거스를 수 없었던 당시의 이상한 부조리함이 문제였다라고
    생각이 바뀌게 되었다."라는 노파의 말과 함께
    세상에 이 사실을 알려지게 되었다.
     
    그렇다면...
    너무나도 슬픈 일이 일어 났었던 그 장소는
    지금 어떻게 되었을까요?
    자신들의 잘못을 바로잡고자,
    자식들에게 올바른 역사를 알려주고자 했던,
    그들의 마음은 아직도 잘 계승되고 있는 것일까요??
    현재 이 장소는 일본의 심령스팟 사이트에
    조선인 학살 장소, 자살자가 많은 심령스팟으로 기재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사건 현장을 갔다왔습니다.
     
    01.jpg
    02.jpg
     
    그렇게 주민에게 정보는 얻을 수 없었고
    한참을 걸어서 불빛이 하나도 없는 숲의 입구에 다다랐습니다.
    정말 불이 하나도 없어요.
    가로등도 없어요.
     
    03.jpg
     
     
    심령스팟보다 벌레가 더 무서울 나이.
    열심히 라이트 들고 다니니 벌레가..
     
    04.jpg
     
    이 곳은 나무에 목을 매달아 죽는 사례가 잇달아 벌어지고 있는 장소로
    일본내에서는 심령스팟으로 알려져 있고
    앞서 말했던 우리 선조들이 억울하게 죽임을 당한 장소입니다.
     
     
     
    05.jpg
     
    잠시나마 이렇게 애도하는 시간을 갖고
    본격적으로 숲속 안으로 깊숙히 들어가 보았습니다.
    06.jpg
     
    불빛이 하나도 없는 숲이어서
    라이트에 의존해 겨우 겨우 들어가는데..
    보이는건 온통 나뭇가지가 꺾여진 나무들뿐..
    왜일까요..?
    ​정말 소문처럼 자살자들이 많았기에 꺾여진 것일까요..?
     
    지금까지 심령스팟은 담력테스트, 호기심 반이었는데
    우리 선조들이 억울하게 학살당한 장소는
    비단 이 곳 뿐만이 아니고
    일본의 여러 지역에 존재하고 있습니다...
     
    심지어 그 곳들은 대표적인 심령스팟으로 유명해져있는 상태입니다.
    그런 사실에 또 다시 마음이 아파오네요..
    일본에 있는 제가 할 수 있는 일은
    잊혀진 억울함들을 세상에 알리는 일이 아닐까 싶어지는 마음이 들었습니다.
     
    비록 저는 일본에 있어서 불매운동을 참여 할 수가 없지만
    잊지 맙시다.
    그네들이 '유감이네요'가 아닌,
    정말 '잘못했습니다'라고 말 하는 날까지...
     
    출처 https://www.youtube.com/watch?v=77xsUHfGRm8
    関東大震災時の朝鮮人・中国人虐殺から90年。記憶・追悼・未来のために~知らせ隊「相思華」プロジェクト。
    【75年後に掘り出された遺骨 習志野収容所で殺された人々】
    千葉県における追悼・調査実行委員会編『いわれなく殺された人びと』(青木書店)
    姜徳相『関東大震災・虐殺の記憶』(青丘文化社)
    朝日新聞99年1月12日付、沖縄タイムス03年6月13日付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9/07/15 22:07:19  1.245.***.222  파고배  138825
    [2] 2019/07/15 22:10:51  49.170.***.216  maharaja82  526594
    [3] 2019/07/15 22:17:59  125.140.***.61  만취곰  114569
    [4] 2019/07/15 22:18:23  112.149.***.60  로돌퀘스트  494789
    [5] 2019/07/15 22:49:19  126.161.***.254  칡즙아저씨  566632
    [6] 2019/07/15 22:50:51  124.53.***.156  라퓨타  100606
    [7] 2019/07/15 23:09:56  175.118.***.16  아크폐인  584336
    [8] 2019/07/15 23:47:05  211.226.***.77  희망과용기  189027
    [9] 2019/07/15 23:48:09  74.14.***.54  huihuihuii  727561
    [10] 2019/07/15 23:52:56  172.68.***.147  여기야나두  744202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828398
    후방주의) 남자들이 좋아하는 [51] USS.아이오와 19/08/15 18:49 10497 18
    1828397
    전지현씨 DHC [2] 펌글 도베르만핀셔 19/08/15 18:48 5775 11
    1828396
    무슨 내용일지 감도 안오는 백설공주 [8] XIII트레인 19/08/15 18:41 4087 12
    1828395
    난 고양이고 넌 집사야.gif(데이터주의옹) [58] 방콕고양이 19/08/15 18:23 2456 19
    1828394
    승리의 시대. 그 시작 8.15 [5] 곰돌슨 19/08/15 18:22 3449 14
    1828393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534.GIF [70] 방콕고양이 19/08/15 18:13 2186 19
    1828392
    아치 에너미를 아시나요 [1] 창작글 왓더빡쳐 19/08/15 18:05 2123 7
    1828391
    아찔한데..? [8] 초보이용자 19/08/15 17:46 3255 11
    1828390
    흔한 카톡오타 [2] 초보이용자 19/08/15 17:39 4037 14
    1828389
    편의점 알바생 vs 손님 [51] 밥좀주세여 19/08/15 17:21 4584 25
    1828388
    스팸에 대한 단상 (시) [5] 창작글 HK.sy.HE 19/08/15 17:19 2956 3
    1828387
    항상 가난했던 아버지가 독립운동가였음을 뒤늦게 알고 오열한 88세 아들 [34] 펌글 아시 19/08/15 16:45 3607 53
    1828386
    일년 365일 꼬박 오유한 뉴비 인사드립니다!! [9] 창작글 브로켄백작 19/08/15 16:45 1090 16
    1828385
    <펌<>후방> 아니 코치님 그게 중요한게 아니라.. [17] 캉타우 19/08/15 16:40 4904 23
    1828384
    우주의 환경을 생각하는 보라색 외계인과 신체개조당한 외계인 [10] 쿠쿠리☆ 19/08/15 16:32 3221 10
    1828383
    독도가 일본 [1] 예비군의마음 19/08/15 16:28 3663 15
    1828382
    내가 응원하는 일본관광 [15] armfulholic 19/08/15 16:22 4567 17
    1828381
    주의)마약 흡입시 일어나는 3단계 변화 [23] 펌글 socialga 19/08/15 16:04 5463 21
    1828380
    17년전 어느 아이돌이 무대에서 만세를 외친 이유 [19] 도촬아재디키 19/08/15 15:49 4959 20
    1828379
    오늘을 위한 연필.gif [6] jumpman23 19/08/15 15:46 3204 19
    1828378
    신선함이(기분만) +10 증가 하였습니다. [6] 피치카토 19/08/15 15:43 1984 11
    1828377
    기자가 되라고 강요 하는 걸 4글자로 하면? [6] 펌글 따아아따 19/08/15 15:37 2482 11
    1828376
    처음보는 사람이랑 몸으로말해요.gif [26] 창작글 trutelos 19/08/15 15:35 2843 10
    1828375
    약혐) 냉면을 시켰더니 재떨이도 같이 왔어요 [21] 펌글 베스트게시판 19/08/15 15:33 5160 19
    1828374
    브라질의 길거리 마술 [14] 베스트게시판 19/08/15 15:11 4617 17
    1828373
    ㅈㅣ리는 물컵마술.gif [23] jumpman23 19/08/15 14:40 4663 27
    1828372
    혜리도 살릴수 없었던 음식.gif [19] jumpman23 19/08/15 14:11 7313 11
    1828371
    1타3피.gif [13] 펌글 베스트게시판 19/08/15 14:10 4035 11
    1828370
    월드클래스 수학강사 [26] 베스트게시판 19/08/15 14:05 5502 19
    1828369
    밤에 보면 기절하는 생물.gif [47] wizkiv 19/08/15 13:55 5958 15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