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아리안델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4-06-27
    방문 : 1233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humordata_1791723
    작성자 : 아리안델 (가입일자:2014-06-27 방문횟수:1233)
    추천 : 10
    조회수 : 1357
    IP : 220.118.***.109
    댓글 : 17개
    등록시간 : 2019/01/06 03:34:03
    http://todayhumor.com/?humordata_1791723 모바일
    게시판 죄송합니다 조금 무거운 이야기일 수 있어요
    옵션
      어디 털어놓을 데도 없고, 계속된 걱정에 형제자매에게 털어놓았다가 타박만 잔뜩 들어서 그런데 여기에 조금 주절거려도 될까요?
      저는 평범한 가정에서 사랑을 많이 받고 자란 늦둥이 막내입니다. 나이는 올해로 스물 다섯이 되었어요.
      나름대로 착실하게 살았다고 생각했는데 올 2월에야 드디어 대학교 졸업을 합니다.
      그런데 요즘 밤마다 눈물콧물로 수건 한장을 다 적시고 하는데, 문득 해가 지난걸 보니 벌써 2019년인거에요.
      제 나이는 차지하고, 아빠의 연세가 일흔 코앞이세요. 엄마 마흔, 아빠 마흔 다섯에 태어났거든요. 10년 지나면 저는 35살. 지금 제 형제자매의 나이에도 미치지 못하는 나인데 저는 아마 부모님의 천수를 우려해야 하겠죠.
      수년 전에 엄마가 뇌출혈로 쓰러지셔서 대수술을 받은 이후로 제 이런 염려증은 더 심해진 것 같습니다.
      종교나 신을 믿지 않아서 더 고통스러운걸까요? 이제 중요한 시기고 면접과 시험 몇개를 앞두고 있으면서도 밤만 되면 걱정과 두려움에 잠들지 못합니다. 오늘도 얼마나 울었는지 모르겠네요. 이제는 염려가 너무 심해져서 두분이 어디 여행이라도 가시면 하루 종일 걱정이 돼요.. 조심하시라고 아무리 당부해도 마음이 편해지지가 않아요..
      제가 가족에게 의존하는게 너무 심한 걸까요? 근래 페미관련으로 많은 친구들과 연을 끊었더니 가족에게 더 집착하게 된 것 같아요.. 
      어떻게 하면 이 맘을 떨쳐낼 수 있을까요? 이겨낼 수 있을까요? 정말 매일 너무 슬프고 고통스럽습니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9/01/06 03:35:41  220.84.***.227  베오베상주녀  107439
      [2] 2019/01/06 03:37:26  27.18.***.200  길냥이  97071
      [3] 2019/01/06 06:00:14  175.223.***.233  새폴더(2)  776588
      [4] 2019/01/06 06:12:28  190.149.***.43  겁주기용  226421
      [5] 2019/01/06 06:30:39  39.117.***.114  오늘의유희  166413
      [6] 2019/01/06 10:43:53  122.32.***.34  별빛냥이  640187
      [7] 2019/01/06 13:52:52  211.36.***.134  파랑등대  353995
      [8] 2019/01/06 18:03:50  39.7.***.186  하루종일해요  488423
      [9] 2019/01/06 19:01:14  121.175.***.85  도리캄  323950
      [10] 2019/01/07 00:35:00  1.238.***.205  싼타스틱4  748430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66
      생체시계 바꾸려면 하룻밤 새는것도 괜찮을까요? [3] 아리안델 19/01/06 03:45 167 0
      게시판 죄송합니다 조금 무거운 이야기일 수 있어요 [17] 아리안델 19/01/06 03:34 1015 10
      464
      로레알 컬러리스타 워시아웃 레드로 염색했는데요.. [4] 아리안델 18/09/28 15:39 363 10
      463
      ㅠㅠㅠㅠ학교가야하는데 [5] 아리안델 18/09/17 02:53 133 1
      462
      메뉴 골라주세요! [7] 아리안델 18/09/13 23:05 278 2
      461
      견주분들 사료 뭐 사시나요? [3] 아리안델 18/09/13 10:18 65 1
      460
      견주분들 사료 뭐 사시나요? 본인삭제금지 아리안델 18/09/13 10:12 51 0
      459
      생일쓰~~~~~ [6] 아리안델 18/09/08 08:37 845 13
      458
      연어연어.. [1] 아리안델 18/09/01 23:04 14 1
      457
      양산쓰고 손풍기들고 땡볕 아래를 걸어가는데 [1] 아리안델 18/08/11 12:47 64 0
      456
      이런 사람 진짜 있네요;; [1] 아리안델 18/07/25 10:31 94 2
      455
      데싱디바 편해요! [5] 아리안델 18/07/03 13:12 400 10
      454
      회사다니면 아무래도.. [3] 아리안델 18/07/03 13:08 248 3
      453
      알바 경험 많으신분 계신가욤 [9] 아리안델 18/07/03 12:52 86 2
      452
      이런날에도 베오베에서 축게를 못보다니.. 아리안델 18/06/28 01:53 316 11
      451
      야 봐라 한국인이 한을 품으면 오뉴월에도 독일이 탈락한다 아리안델 18/06/28 01:42 545 8
      450
      원래 별생각 없었는데 이쯤되니까 아리안델 18/06/27 00:54 62 1
      449
      창문으로 담배냄새 올라오는거 정말 미치겠네요 [1] 아리안델 18/06/16 01:20 50 2
      448
      데싱디바로 페디 했어요! [5] 아리안델 18/06/14 23:29 335 11
      447
      늦은 투표 인증 아리안델 18/06/14 11:43 50 2
      446
      병원에서 외이도염으로 딱지 생긴거 떼는데ㄷㄷㄷ;; 아리안델 18/06/11 13:57 60 2
      445
      c컬펌 해보신분 계시나욤! [6] 본인삭제금지 아리안델 18/05/23 20:49 379 2
      444
      방에 벌레때문에 진짜 미치겠어요ㅠㅠㅠㅠ [3] 아리안델 18/05/08 22:15 38 2
      443
      전 왜 물냉먹으면 배가 아플까요..ㅠ [13] 아리안델 18/04/23 19:25 228 10
      442
      유게 글 보면서 [5] 아리안델 18/04/23 17:22 464 6
      441
      진정한 돼지는 내일 먹을 음식을 전날부터 생각한다 하였습니다.. [4] 아리안델 18/04/22 21:42 165 3
      440
      중고교 학창시절엔 대체 어떻게 [1] 아리안델 18/04/07 20:55 51 2
      439
      [비긴어게인] 정말 좋아요.. 아리안델 18/03/30 22:31 118 3
      438
      벚꽃은 아직 피지도 않았는데 [9] 아리안델 18/03/25 16:47 1569 12
      437
      오늘도 가볍게 휙 댕겨왔어요 [5] 아리안델 18/03/23 17:04 89 8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