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6리오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humordata_1739331
    작성자 : Batar (가입일자:2016-03-16 방문횟수:342)
    추천 : 4
    조회수 : 1118
    IP : 121.148.***.43
    댓글 : 1개
    등록시간 : 2018/02/14 04:51:08
    http://todayhumor.com/?humordata_1739331 모바일
    [심즈4] 행복한 심
    <div>모두들 안녕하세요.</div> <div><br></div> <div>이제 그리운 사람을 만나러 떠나기 전 저의 기나긴 이야기를 들려주고 싶습니다.</div> <div><br></div> <div>저의 이야기를 들어주시지 않겠습니까?</div> <div><br></div> <div><br></div> <div>일찍이 부모님을 여읜 저는 단돈 2만원을 손에 쥔 채로 거리에 내쫒겨야 했습니다.</div> <div><br></div> <div>다행히 부모님 지인 분의 소개로 값 싼 집에 세들어 살 수 있었지만 모든 것이 부족한 삶이었죠.</div> <div><br></div> <div>그래서 작은 회사에 취업하여 악착같이 일하며 하루하루를 살았습니다.</div> <div><br></div> <div>성난 고객의 항의전화에 진땀을 흘리고 수익이 안나오는 지사를 냉정하게 잘라버렸죠.</div> <div><br></div> <div>그렇게 열심히 일한 대가였을까요, 총괄매니저로 승승장구하며 승진가도를 달렸지만 저의 마음 속 한켠은 여전히 허전했습니다</div> <div><br></div> <div>바쁜 일상 속 누가 재미난 나이트클럽과 모임에 초대를 하여도</div> <div><br></div> <div>회사 끝나고 축저진 몸 하나 가누기도 힘들어서 모조리 거절하며 외롭게 집에서 보낸 나날들</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그러다 만난 그녀</div> <div><br></div> <div>그녀는 세상 누구보다 빛나게 저의 삶에 들어왔고 제 마음 속을 온통 해집어놓았습니다.</div> <div><br></div> <div>바쁜 일상 속 짧게 주어진 시간을 쪼개가며 그녀를 만나 즐겁게 이야기를 나누었지요</div> <div><br></div> <div>다행히 그녀도 제가 마음에 들었는지 제 실없는 농담에 곧잘 웃어주었습니다.</div> <div><br></div> <div>그렇게 저희 둘의 관계는 급속도로 발전했고 저는 그녀에게 고백을 했습니다. 제 여자친구가 되어줄 수 있냐고요.</div> <div><br></div> <div>떨리는 마음, 두근거리는 가슴, 갈 곳잃은 시선... 이런 모자란 제가 마음에 들었나봐요. 그녀는 흔쾌히 수락해주었습니다.</div> <div><br></div> <div>세상을 다 가진 기분, 저는 세상 누구보다 행복했습니다.</div> <div><br></div> <div>그녀와 고대유적지로 놀러가 눈부신 조명을 받으며 춤을 추고</div> <div><br></div> <div>라운지에서 칵테일을 마시며 서로간의 밀담을 나눌 땐 세상을 다 가진 것 같았습니다.</div> <div><br></div> <div>그녀와 연애를 하며 일생을 함께하고 싶다는 생각이 강하게 들었고</div> <div><br></div> <div>밝은 달이 뜨는 밤, 우리가 처음으로 만났던 자리에서 청혼을 했습니다. 나와 일생을 함께 해줄 수 있냐고</div> <div><br></div> <div>미숙한 청혼, 변변치 않은 말솜씨, 화려하지 않은 이벤트...</div> <div><br></div> <div>하지만 그녀는 행복해하며 저와 일생을 함께하겠다고 약속을 해주었죠.</div> <div><br></div> <div>정말 세상을 다 가진 기분이 들었습니다. 앞으로 영원히 깨지지않을 불멸의 사랑을 그녀와 약속했죠.</div> <div><br></div> <div>대망의 결혼식, 바쁜 생활 속 사교 활동을 못한 저로서는 변변치 못한 하객 뿐이었습니다.</div> <div><br></div> <div>하지만 그녀는 세상 누구보다 행복해보였고 저는 그녀가 누구보다 고마웠습니다.</div> <div><br></div> <div>그리고 다짐했죠, 그녀가 절대로 눈물을 흘리게 하지 않겠다구요.</div> <div><br></div> <div>못난 놈과 결혼하여 그 흔한 해외여행에 보내주지 못하고 기껏해야 도시의 축제에 참여했지만</div> <div><br></div> <div>그녀는 그런 못난 저를 이해해주었고 의기소침해진 저의 손을 잡아 이끌며 같이 축제를 즐겼습니다.</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서로 간의 바쁜 일상 속에 저는 회사에 나가며 승진을 거듭 CEO의 자리에 오르게 되었고</div> <div><br></div> <div>그녀도 그녀의 재능을 십분 발휘하여 그녀의 직장에서 성공가도를 누리게 되었습니다. 모든게 순탄하였죠.</div> <div><br></div> <div>그런 저희에게 작은 행복이 찾아왔습니다.</div> <div><br></div> <div>우리의 아기, 우리의 사랑스러운 아기, 세상에서 누구보다 소중한 존재... 저희는 그 사실을 안 순간 세상 누구보다 기쁘게 노래했습니다.</div> <div><br></div> <div>조금씩 배불러오는 아내, 저는 한번도 쉬지 않은 직장에 휴가를 내가며 그녀와 함께하였고</div> <div><br></div> <div>그녀가 조금이라도 불편해하지 않도록 갖은 집안일과 또 그녀가 즐거울 수 있도록 함께 있으며 이야기 꽃을 피웟습니다.</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대망의 출산날, 저는 안절부절 못하며 병원에서 이리저리 돌아다녔지만</div> <div><br></div> <div>그녀는 누구보다 침착하게 의사와 이야기를 나누었고 저는 옆에서 무기력하게 지켜볼 수 밖에 없었습니다.</div> <div><br></div> <div>그녀는 도리어 침착하게 저를 다독여주었고 저는 부끄럽지만 그녀에게 힘이 되어줄 수 있도록 그녀의 손을 꼭 잡아준 채 옆에서 있을 수 밖에 없었습니다.</div> <div><br></div> <div>그리고</div> <div><br></div> <div>눈부신 아기, 누구보다 사랑스러운 아기, 저희는 기쁨에 키스를 나누었고 세상 누구보다 행복한 발걸음으로 집에 돌아왔습니다.</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처음 돌보는 아기</div> <div><br></div> <div>저는 아기를 어떻게 달래야하는지 막막한 채로 무작정 흔들기만 했으나</div> <div><br></div> <div>그녀는 각종 육아서적을 보며 준비를 착실하게 해온 상태라 아기를 잘 돌봐주었습니다. 그저 고마웠습니다.</div> <div><br></div> <div>저희는 커나갈 우리 아기를 위해 더 큰 집으로 이사를 하였습니다.</div> <div><br></div> <div>부디 잘자라주어야할텐데...</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다행히 아기는 누구보다 바르게 무럭무럭 자라주었고</div> <div><br></div> <div>이제 아빠의 직업을 이어받아 회사원이 되어 독립하려합니다.</div> <div><br></div> <div>나의 쓸모없는 걱정에도 불구하고 누구보다 잘 자라 준 우리 아기...</div> <div><br></div> <div>이제 다 자라 청년이 되버린 우리 아기를 배웅해주고 거실의 의자에 앉습니다.</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먼저 간 그녀가 절 부르는 군요.</div> <div><br></div> <div>세상 누구보다 모자란 저를 아끼고 사랑해주었던 그녀. 이제 그녀를 만나러 가야겠습니다.</div> <div><br></div> <div><br></div> <div>- fin.</div>
    출처 유머는 아니지만

    되도록 많은 분들이 봐주십사하고 여기에 올립니다ㅎ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8/02/14 05:03:14  124.59.***.116  비비앙쥬♥  451115
    [2] 2018/02/14 05:50:54  223.33.***.106  똥개냥이  379114
    [3] 2018/02/14 06:24:44  58.123.***.23  레몬네이드  711307
    [4] 2018/02/14 11:43:48  183.106.***.127  월하웅  768443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739841
    영상) 가장 맛있는 킹왕짱 새우는? 펌글 상의하의신발 18/02/18 10:02 138 0
    1739840
    여동생 있는 사람 공감하는 짤....jpg 뭐하셈ㅋ 18/02/18 09:35 520 0
    1739837
    주고받는 탈룰라 펌글 잠만보85 18/02/18 09:16 420 2
    1739836
    재미로 듣는 일본의 잃어버린 10년 펌글 4수자리 18/02/18 09:05 502 0
    1739835
    지하철 참교육 티셔츠.jpg 펌글 4수자리 18/02/18 08:51 834 2
    1739834
    민트의 유래.JPG 펌글 4수자리 18/02/18 08:49 691 4
    1739833
    위기의 수호랑.manhwa 펌글 4수자리 18/02/18 08:45 542 5
    1739832
    현실 켠김에 왕까지 [2] 섭섭해 18/02/18 08:39 678 10
    1739831
    나를 입양해라~! [2] 치치와보리 18/02/18 08:29 647 5
    1739830
    평창올림픽 슬로프스타일 종목 미국대표 세레모니 [1] 치치와보리 18/02/18 08:29 693 5
    1739829
    이런 2018 [4] 싸쑨 18/02/18 03:44 1474 7
    1739827
    키스의 위험성.jpg [20] 난나야... 18/02/18 02:33 2032 18
    1739826
    명절증후군 [1] 재첩국 18/02/18 01:24 1004 4
    1739825
    김세정이 갖지 못한 강릉함씨 32대손 함필규씨 근황 [11] 탈퇴한회원임 18/02/18 01:14 2091 21
    1739824
    김영철 안되나용 백댄서녀 [8] 아재찡 18/02/18 00:58 2491 12
    1739823
    떡상 가즈아ㅏㅏㅏ [5] SimonC 18/02/18 00:56 1553 11
    1739822
    [심즈4] 기술학원 [18] 창작글 ZIPPO 18/02/18 00:29 1224 23
    1739821
    뚜껑 열리게 할래? [22] 펌글 hi 18/02/17 23:49 2004 19
    1739820
    몽키 D 루피 [2] 창작글 대림젓가락 18/02/17 23:42 1545 11
    1739819
    이번에 아는 형님에서 노래 3곡 내놓음. [1] 네치 18/02/17 23:41 952 2
    1739818
    특이점이 온 아이돌 손가락 하트 [6] 섭섭해 18/02/17 23:26 2059 12
    1739817
    짤리기 전에 보세요!!! 브라질 여자 화장실 몰래카메라. [7] 빅맥킨토쉬 18/02/17 23:24 1507 13
    1739816
    [후방] 코박죽 [10] 네치 18/02/17 23:21 2616 11
    1739815
    평창에 간 일본 아나운서.jpg [11] 난나야... 18/02/17 23:09 3196 11
    1739814
    내다버린 4년.jpg [19] 동동주우 18/02/17 22:27 3052 18
    1739813
    제가 당할줄 몰랐습니다 [10] 너는7ㅔ이다 18/02/17 22:26 2449 14
    1739812
    안마의자 만화 [34] 창작글 다이손 18/02/17 22:18 1955 23
    1739811
    스포츠정신 [1] EF소와낙타 18/02/17 21:53 1883 8
    1739810
    썸 타는 이건희 회장 [23] 펌글 탈퇴한회원임 18/02/17 21:34 2968 21
    1739809
    언행일치 [5] 1453 18/02/17 21:23 2065 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