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humorbest_88554
    작성자 : 순진남^^
    추천 : 169/104
    조회수 : 35670
    IP : 218.159.***.211
    댓글 : 1개
    베스트 등록시간 : 2005/03/29 10:15:39
    원글작성시간 : 2005/03/28 23:35:17
    http://todayhumor.com/?humorbest_88554 모바일
    순진한 남자들만 읽어주세요
    학교 자유게시판에 올려져 있는 글인데 여러분들도 알아두어야 할 내용일것 같기에 이곳에도 올립니다.
    ===================================================================================================

    졸업생으로서  1년만에  글 쓰는군요... ^^  



    졸업반일때와  졸업 후 사회를 겪으면서  생각나는것이 있어 글 써봅니다.



    자신이  순진하다고  생각하는  남자만 읽으세요... !!!!!!  



    ............................................................................................................



    제목은  소개팅에서  " 나가요 아가씨  구별하는 방법 " 입니다.    나가요 아가씨란 룸싸롱, 사창가 와 같은  성매매 업종에서  일하는 아가씨들을 통칭합니다.  



    순진한  고려대생 남자 여러분들은  열분들이  사회에  발 내딪는 순간, 결혼하기 위한  남자를 찾는 나가요 아가씨들의  표적이 됩니다.



    이해  안되는 분들도 많겠지만, 통계마다 다르지만 결혼  적령기  여성의   20% 정도는  유흥업소에서  성매매 경험이 있습니다.  

    그런데  이  아가씨들의  주된 표적은  이른바  세상물정 모르는  엘리트 계층,  즉 SKY 대학생들이 표적이 됩니다.  



    나가요  아가씨들을  동정할 필요는 없습니다.  이들은  쉽게  돈벌기 위해  일하고 있을 뿐이죠... 물론 생계형 나가요도 있지만,  대부분  월  300만원 이상,  강남 룸싸롱 아가씨들은  1년에  1억 이상을 벌죠... 열분들이  명문대  졸업해도  기껏 3000만원도 못번다는것을 감안하면...

    한번  중급의  유흥업소에서  내  연봉이  4000만원이라 이야기했더니,  그 아가씨 말하길,  불쌍하다는듯이 날 쳐다보면서,  "그것밖에  못벌어요?"  라고  말하더군요... ^^



    이들은  결혼에서도  엘리트 계층이나,  돈많은  남자와 결혼해서  인생을 편하게 살려고 할 뿐입니다.



    .............   내  경험상



    소개팅 을 포함해서  여자들을  소개받을 때 (내가  상당히 발이 넓습니다)



    대학  4학년때부터  지금까찌....  내가  느끼기로만  5번  정도의  나가요  여자를  만났습니다.

    물론  주선자는  이들이  "나가요" 인지 모르고 해준거죠....

    내가  느끼지 못한 것까지 감안하면  몇번 더 있을거라 생각합니다.


    특히 내가  고려대를 졸업한  대기업사원이라는 걸 밝히고  소개받을 때,  "나가요" 가 나타납니다.



    얼마전  제  직장사수 (연대 졸업) 가  소개팅을  나갔는데,   과거  룸싸롱에서  파트너였고 2차(?) 까지 갔던 아가씨가  나와있더랍니다.  그래서  서로  알아보고  말못하고 있는데,  주선자가  자리를 비운 사이 100만원짜리  수표를  손에 쥐어주며,  제발  밝히지 말아달라고 부탁하더랍니다.

    주선자 (연대졸업) 와  그 나가요 아가씨는 동우회에서 만난 친구사이였고,  그 남자의  학교 친구들을 계속 소개팅해주고 있었다고 합니다.



    내가  만난  경험으로  보면,  나가요들의  외모와  화장술은  순진한  여러분들이 생각하는 이상이죠... ^^

    일딴  한눈에  뻑까는  킹카 수준입니다.  특히  외모도 그렇지만,  꾸미는것이  연애인 수준이니까요...

    소개팅에서  기본 30만원짜리  화장을 하고 나오니까요...

    강남  나가요는  연애인 수준입니다.  



    그리고  입고 나오는 옷와 신발 악세사리들이  여러분들은  모르겠지만... 1벌에  수백만원씩 하는 명품의류죠...

    이들의  생각은 좀 비슷하죠....

    자신이 가진것을 모두  자신의  몸에  투자하죠... 돈많고 비전있는 남자하나 잘 만나면 인생 끝이라는것을 잘 알고 있는 여자들이죠....



    이들의  공통점은  내숭떠는것이  상상을 초월합니다.



    일단  손도  못잡게 하고,  어깨에  손만 올려도  난리법썩을 떱니다.

    그리고  기본적으로  남자랑  사구ㅕ본적이 없다고 하죠..  

    아주  자연스럽고,  그럴듯한 이유를  대가면서...  



    그리고  진짜인지는  모르지만,  이들은  공통적으로  대학생 (특히  예술쪽 대학생이 많았음) 이나 졸업생이라고 말합니다....



    그리고  또 한가지 특징이...

    만날때  친구들도  같이  만나자고 합니다.  같은학교  졸업한  친구들을 말하죠... ^^ 이유는 아시겠죠...

    친구들  중  순진한  범생이 꼬시려는 거겠죠... 거기다 돈도 많고...



    한번은  내가  안만나주니까... 계속 연락와서...

    내  친구들  소개해달라고  졸라대더군요...

    그리고  또  한 여자애는  4:4 미팅하자고  졸라대더니... 원래는 더 많은수를 요구했음...

    막상  나가보니까... 2명  나와있더군요... 친구들 사정상 못나왔다고  하면서... 2명이서  남자 4명이랑  새벽까지  놀았습니다...

    물론  막 논것이  아니라...  우리가  노래부르고  술마시는 동안.. 아주  조신한 척,  순진한 척 앉아있더군요...  언제나  얼굴에  미소를 머금으면서.... ㅋㅋㅋ



    한번은  내 고대 친구중  엘리트층에  진입한 친구가 있는데...  이녀석한테  나가요 1명이 붙었습니다.

    근데  이 여자애가  20살이었는데... 같이  일하는 21살짜리  친구 이야기를 해주더군요...

    이화여대 2학년이란  그여자는,  자신이  돈 버는것을  전부  명품사는데 투자한다고 하더군요...

    이 여자애는 이화여대란 점을  활용,  돈많은 잘난 남자  하나만 꼬시면  이후 인생은 쫙 핀다고  자신하고 있답니다.



    나가요 를  구분하는  방법은....



    1.  일단  지나치게  화장을 잘하는  여자는  의심해야 합니다.

    2.  옷이  학생인데  아주 잘어울리는 애들은 조심해야죠... (아직 명품 구분 못하시죠..?  왠지 자연스럽게 잘어울리고 여성스러운 옷은 명품으로 보면 됩니다)

    3. 지나치게  내숭떨면서  살살  남자를 자극할 줄 아는 여자는 조심하세요...

    4. 머리결이  연애인 같은 애들  조심하세요... (매주 30만원 이상을 투자하는 머리입니다)

    5. 나이에 비해  조숙하면서,  미소가  밝은 여자를   한번 더 보세요...



    6. 친해지면   여러 과일을  사서  깎게  시켜보세요... 가능하면  매너있는 친구, 선배들이랑  술자리를 마련하면서... 능숙하게  업소용 과일배치고 나오면 의심하세요...(물론  사회나오면  딱 보면  업소용 과일배치를 구분할 수 있습니다)



    7. 이유없이  전화번화가  자주 바뀌는 사람 의심하세요... 특히  전혀 연관성없는 번호로 바뀌는 사람을... 이들은 업소를 옮길때마다  전화가 바뀝니다.

    8. 저녁에  핸드폰을  잘  안받고,  이유없이 E-mail 을 통해 연락하는 여자를  조심하세요... E-mail 이 분위기 있는 것 같지만,  실은  이  여자들은,  이메일을 통해 많은 남자들과  교류하고 있습니다.



    9. 춤  못춘다고  말하고, 나이트 가본적 없다는 애들 있으면,  춤추는 데 (나이트, 클럽 등) 데려가서 모르는 척 지켜보세요... 보통  룸싸롱 애들은  가슴과 힙을  사용해서  살랑살랑 춤춥니다.  본능적으로 나오는 경우를 여러 번 봤습니다.



    10. 이런말 하면 좀 이상할 수도 있지만..  어느정도  친해졌을 때,  결혼할때까지 죽어도 같이 못잔다고 말하며 실천에 옮기는 여자는 한번쯤 의심하세요... 제  친구들  경험에 의하면,  경험이 없는 여자들은  진짜 좋아하는 남자를 못만난 경우죠...   진짜  좋아하는데도  죽어도  관계를 못가지겠다면  한번쯤 의심해 보세요...  나가요들 몸  망가진것은  여러분  생각 이상입니다.  제  친구 중  현직 의사들 말에 의하면 나가요들 이쁜이 수술 하는 경우가 상당히 많다고 합니다. 의사 입장에서도  보험안되고, 비싸고, 시술도 쉽고 부작용도 없는  아자 짭짤한 소득이 되는 수술이라고들 합니다.



    11. 그리고  외국인  전용  유흥업소에서  일하는 애들이 있습니다.  이런 애들은  몇개월씩 지방으로  나가서  계약기간 끝나면 돌아옵니다.  여자애들 중에는  강원도  등지에서  리조트에서  방학기간중에  알바하러 가는 줄 알고 가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래서  멋모르고  갔다가  유흥업소에서  일하다 오는 경우도 있죠...외국인 전용 업소에서... ㅋㅋ



    12.  어설프게 공백기간이 있는 사람은  미안하지만  의심하세요...  공부했다거나, 그냥 놀았다고 말하지만... 그기간동안  뭘했는지  정확히  못말하는 사람 다시한번 생각해보세요...



    13. 대화할 때  특히  과거 이야기 할 때,  분위기 잡거나, 말  안하는 애들... 절대 조심하세요...



    14. 자신의 친구나, 선후배  이유없이  자주 만나려는 애들  조심하세요.... ^^



    .........





    혹시  나가요 면 어때?  마음씨만  좋으면 되지  라고  말하는 순진남도 있겠죠... ^^

    또  남자는  유흥업소  가면서  모든게  남자  잘못이지 라고  말할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진정한  사랑이랑   김치국에  맨밥을  함께 먹어도 행복한 것이고...

    하루종일  돈없이  걸어다니고,  편의점 라면 한그릇으로 배채워도  서로  좋아야 ,  좋은 여자겠죠...

    남자가  돈한푼 없이,  많이  부족해서  옆에서  바라보며  지켜봐줄 수 있는 여자와 함께 해야,  부족한 나 자신도  성공을 향해  매진할 수 있겠죠...  ^^



    나가요  아가씨들을  동정할 필요 없습니다.   생계형은 거의 없습니다.

    뼈저리게 가난한 집에서  살아도,  열심히  공부하며  알바해서  학비대고  아껴쓰면  사는  여자 후배, 동생들을 많이 봤습니다.  

    그러나  나가요들은  쉽게  돈벌기  위해서  그자리에  있는 것 뿐입니다.

    쉽게  돈벌기위해  자신에게서  가장  중요한것을  파는  여자들이,  과연  여러분이  진짜  힘들 때  여러분 곁에  있을까요...?

    여러분이  미래가  어느정도  보장된  고려대 엘리트 계층이  아니라면,  이 여자들은  쳐다보지도 않을 것입니다.



    진짜  좋은 여자 만나길 바라며,  너무 이쁘고 날씬한 여자에 집착하지 마세요... ^^



    좀  부족하고  덜 예쁘더라도  괜찮은 여자에게  잘해주길 바라며...



    졸업생으로  힘든  취업전선에서  고민하는  후배들에게  조금 도움되길 바라며... ㅎㅎ



    ... from  바쁜 졸업생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0/10/26 23:52:25  110.14.***.152  
    [2] 2010/10/26 23:52:55  121.161.***.208  Riel
    [3] 2010/10/26 23:55:44  114.204.***.163  씨눈발아현미
    [4] 2010/10/26 23:56:36  61.255.***.34  
    [5] 2010/10/26 23:57:05  114.200.***.161  태클매냐☆
    [6] 2010/10/26 23:57:17  27.110.***.125  오유의난
    [7] 2010/10/26 23:57:22  121.191.***.33  
    [8] 2010/10/26 23:57:59  211.227.***.246  오유관계자
    [9] 2010/10/26 23:58:02  121.181.***.102  스키스기데
    [10] 2010/10/26 23:58:03  218.48.***.189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589082
    우는아기 달래기 [1]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3/21 23:18 985 11
    1589081
    아끼면서 주는 나무 [2] 펌글 도베르만핀셔 19/03/21 23:05 1257 16
    1589080
    오늘자 우주소녀 성소 셀카.jpg [5] 펌글 혜리편애 19/03/21 22:36 4999 21
    1589079
    칭찬 톡방 근황 [18] 펌글 아스트로드 19/03/21 22:35 5040 22
    1589078
    개판난 움짤 모음.gif [20] 방콕고양이 19/03/21 22:34 1236 22
    1589077
    빠꾸없던 시절 형돈이와 홍철이 [2] 몽골식만둣국 19/03/21 22:31 2774 27
    1589076
    어머니를 살해한 음주운전자에게 솜방망이 처벌이 내려졌습니다.(도와주세요) [4] 음주운전근절 19/03/21 22:16 1314 25
    1589075
    다 큰 녀석이 게임하다 울기는... [6]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3/21 22:05 4490 28
    1589074
    처음집사의 고양이 관찰일기 - 1. 고양이 발견(하) [10] 창작글 방향치 19/03/21 22:01 1181 20
    1589073
    근데 그건 이용 당한거죠 [3] 펌글 눈물한스푼 19/03/21 22:00 3357 27
    1589072
    안경착용자 열받는 만화 [16]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3/21 21:55 4135 28
    1589071
    닥터&닥터 - 제왕절개를 하게 된 이유 [23] 뒈낄라 19/03/21 21:50 3394 49
    1589070
    묻어가려는 김용만 차단하는 이효리 [4] 몽골식만둣국 19/03/21 21:50 5407 43
    1589069
    학부생이 전공교수한테 전공과목으로 배틀뜸 [7]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3/21 21:26 4654 19
    1589068
    처음집사의 고양이 관찰일기 - 1. 고양이 발견(상) [9] 창작글 방향치 19/03/21 21:16 1419 28
    1589067
    신입 달걀말이 100개만 만들어라 [11] 펌글 눈물한스푼 19/03/21 21:02 6782 39
    1589066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387.GIF [30] 방콕고양이 19/03/21 21:00 1605 27
    1589065
    내 하드디스크에 고양이가 너무 많다옹.gif(데이터주의옹) [18] 방콕고양이 19/03/21 20:55 1448 22
    1589064
    사업 말고 주식을 해야하는 이유 [10] 눈물한스푼 19/03/21 20:55 7562 28
    1589063
    와..생전처음 여성단체 응원하는듯.. [13] 펌글 온유바디 19/03/21 20:52 6864 39
    1589062
    스압) 평소에 보기 힘든 사진들 [29] 펌글 가나다람. 19/03/21 20:06 6476 74
    1589061
    이 음료수 마셔보신분?.jpg [31] jumpman23 19/03/21 20:02 8636 30
    1589060
    박사모 근황 [16] 치치와보리 19/03/21 19:58 8965 34
    1589059
    제주도 다크나이트 [14]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3/21 19:56 6654 61
    1589058
    이 초콜릿 먹어보신분?.jpg [18] jumpman23 19/03/21 19:11 8001 32
    1589057
    당시 우리에게 허락된 유일한 일탈 [13] 익내임 19/03/21 19:10 10527 38
    1589056
    이번에 디즈니에 새로 영입된 여왕 [16]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3/21 18:59 9031 32
    1589055
    카메라감독 묘사의 달인 이십끼형 [4] 밥좀주세여 19/03/21 18:55 5443 31
    1589054
    개와 고양이의 성격차이.gif [10] jumpman23 19/03/21 18:54 4898 59
    1589053
    그렇게 쓸거면 나 줘....... [34] 창작글외부펌금지 당근♡ 19/03/21 18:53 7526 2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